Download putty ssh for windows Untitled Document
   
대사관 | 유관기관 | 한인회 | 유학생회 | 기타한인단체 | 한인동포업체 | 주재상사 | 유럽내 추천사이트 | 해외동포 언론사이트  
     

>

단독 사설
단독 칼럼
단독 인터뷰
독자기고/특별기고
엣세이/여행기/장편소설
 
유럽한인 취재뉴스
유로저널 특집뉴스
취재/독자/동영상
 
한인사회 게시판
정부/대사관 공지
재미있는 유머
 
경제뉴스
국제뉴스
정치뉴스
사회뉴스
기업뉴스
문화뉴스
연예뉴스
건강뉴스
여성뉴스
스포츠뉴스
내고장소식
 
독일뉴스
영국뉴스
베네룩스
프랑스뉴스
유럽뉴스
동유럽뉴스
스칸디나비아
스페인/이탈리아
오스트리아/스위스
그리스/터키/포르투갈
 
유럽각국 전시정보
유럽각국 이민정보
유럽각국 생활정보
유럽각국 교육정보
유럽각국 문화정보
여행기사 정보제공
유럽각국 여행정보
유럽각국 연금제도
유럽각국 세무정보
유럽한인 사회현황
유럽소비자 제품평가
 
공공기관/기업광고
동포업체 및 기타/해외
 
번역/통역, 관광, 가이드
민박, 하숙, 호텔
 

프랑스, 한국 포함 7개국에 출입국 조건 완화 * 입국시 72시간 이내 시행된 PCR 음성확인서 필요하며 입국후 7...

by admin_2017  /  on Mar 15, 2021 00:50
프랑스, 한국 포함 7개국에 출입국 조건 완화

* 입국시 72시간 이내 시행된 PCR 음성확인서 필요하며 입국후 7일간 자가격리를 준수해야 
* 프랑스, 일일 신규 추가 감염자 수가 10만명당 238명으로 독일의 3 배 이상



프랑스 정부는 3월 12일부터 유럽 연합(EU) 이외의 한국, 영국, 이스라엘 등을 포함한 7 개국에 대해 코로나 19 전염병 퇴치를 위해 시행해온 프랑스 입국 조치를 완화했다.
프랑스는 "호주, 한국, 이스라엘, 일본, 뉴질랜드, 영국 및 싱가포르를 오가는 여행에 대해 더이상 제한을 두지 않고 자유롭게 프랑스 
입국을 허용한다고 발표했다.
다만, 입국시 72시간 이내 시행된 PCR 음성확인서가 필요하며 입국후 7일간 자가격리를 준수해야 한다. 각지역별로 통금조치 또는 주말 이동 제한조치가 이루어지고 있어 외출시 반드시 관련내용을 확인해야한다.
프랑스 내 코로나19 누적 감염자 수는 3월 13일까지 3,946,733명으로 인구 10만명당 6044.00명으로 유럽 국가들중에 여전히 매우 높은 국가에 속하며, 총 누적 사망자 수는 89,632명으로 인구 10만명당 137.26명이며 감염자 수 대비 사망률은 2.27%에 달한다.
프랑스 내 최근 1 주일동안 일일 감염자 수는 3월 7일 23,306명, 8일 21,650명, 9일 5,229명, 10일 22,626명, 11일 30,112명, 12일 27,166명,13일 25,120명으로 유럽에서 최대 감염자 수가 발생하고 있으며 1 주일간 일일 평균 감염자 수는 22,172.72명이다.
1 주일간 인구 10만명당 신규 추가 감염자 수는 237.95으로 최근 1 주일간 급증하고 있는 독일(79명)의 3 배에 가까운 숫자이다. 
프랑스 외무부는 이미 영국의 코로나19 변종의 감염량이 매우 많기 때문에 영국을 포함한 EU이외의 한국을 비롯한 7 개 국가로의 여행이나 이들 국가로부터 입국에 대한 특정 조치를 완화한다는 것이다.
특히 프랑 세 다메 리크 뒤 노르 (Collectif des Francais d' Amerique du Nord)와 해외에 거주하는 프랑스 국민의 대표자 12 명에 의해 시작된 청원은 "모든 사람은 자신의 나라로 돌아갈 권리가있다"는 세계 인권 선언문을 인용해 법원에 프랑스 해외 거주 프랑스인들의 입국허용을 요구해왔다.프랑스 외무부의 자료에 따르면, 약 250 만 명의 프랑스 인이 해외에 살고 있으며, 그 중 거의 절반이 유럽에, 20%가 미주에 살고 있다.

프랑스는 지난 1월 31일부터 국경을 넘어 출퇴근하는 근로자,가족이나 건강 등 꼭 필요한 이유를 제외하고 PCR 테스트 완료를 조건부로 입국을 허용했으며 그외는 EU 회원국들조차도 프랑스 입국을 허용치 않았다.
이번 조치로 해외에서 돌아오는 프랑스 국민들에게도 PCR 테스트 완료 조건으로 귀국을 허용하지만 프랑스령 안틸레스,서인도제도를 오가는 여행에 대해서는 조건을 그대로 유지한다고 밝혔다. 
프랑스 행정 명령의 최고 법원도 프랑스 정부의 프랑스 국민들까지 입국을 불허하는 것에 대해 "강력한 이유를 요구하는 것은 모든 프랑스 국민이 자국에 접근할 수있는 기본권에 대한 불균형적인 공격"이라고 덧붙였다.
하지만,프랑스 정부는  "현지에서 코로나19으로 감염을 유발시킬 수 있는 관광객의 유입을 피하려는 욕구가 정당화된다"는 점을 고려하여 프랑스 서인도 제도를 오가는 여행에 대해 이러한 의무를 유지한다고 밝혔다.



프랑스 유로저널 주현수 기자
  eurojournal10@eknews.net

 

 

URL
http://eknews.net/xe/568341
Date (Last Update)
2021/03/15 00:50:37
Read / Vote
234 / 0
Trackback
http://eknews.net/xe/568341/5e8/trackback
List of Articles
번호 제목 날짜 조회 수
6964 ** 프랑스, 최근 1 주일간 하루 평균 감염자 '유럽 최대' ** imagefile 2021 / 03 / 29 214
6963 ** 프랑스 스타트업, 54억 유로투자로 사상 최고치 기록 imagefile 2021 / 03 / 29 100
6962 프랑스, EU-중국 투자보호협정 비준 난항 예상 2021 / 03 / 29 106
6961 일드 프랑스내 응급실 부족에 환자 긴급 이송 시작 imagefile 2021 / 03 / 15 152
6960 프랑스 내 영국 면허 소지자,내외국인 관계없이 새로 발급받아야 2021 / 03 / 15 150
» 프랑스, 한국 포함 7개국에 출입국 조건 완화 2021 / 03 / 15 234
6958 프랑스,EU-메르코수르 FTA 비준 반대로 EU 곤혹 2021 / 03 / 15 103
6957 프랑스, 경제 침체와 대규모 반발 시위 우려로 봉쇄 조치 주저해 imagefile 2021 / 03 / 01 202
6956 프랑스 코로나 최근 감염자 50%,'영국형 변이 바이러스' imagefile 2021 / 03 / 01 156
6955 프랑스 백신접종, 고령층 우선의 접종 지속 imagefile 2021 / 03 / 01 142
6954 프랑스 포도주, 국제 경쟁력 약화로 수출 부진 전망 imagefile 2021 / 03 / 01 113
6953 프랑스 대기업, 해외 자회사에서 480만명이상 고용 imagefile 2021 / 03 / 01 116
6952 프랑스,선진국 구매 백신 4-5%를 빈곤국에 제공 제안 2021 / 02 / 22 146
6951 프랑스 전 도시 감염자 증가로 또다른 봉쇄 위협 2021 / 02 / 22 135
6950 프랑스 국가 부채 급증, "전염병, 불황, 봉쇄, 테러 공격보다 더 악몽" 2021 / 02 / 22 197
6949 프랑스 정부, 가정 폭력 등 여성 폭력에 처벌 강화 2021 / 02 / 22 128
6948 프랑스,파리 샤를 드골 공항 터미널 확장 계획 폐기 2021 / 02 / 15 159
6947 프랑스, 2020년 수출 -15.9% 감소DP GDP도 크게 역성장 2021 / 02 / 15 130
6946 프랑스내 판매되는 가전제품에 '수리 가능성' 등급 표기 의무화 2021 / 02 / 15 122
6945 프랑스, 현재 백신 접종 속도로는 5년이상 걸려 2021 / 02 / 15 139
Board Search
1 2 3 4 5 6 7 8 9 10
a