Download putty ssh for windows Untitled Document
   
대사관 | 유관기관 | 한인회 | 유학생회 | 기타한인단체 | 한인동포업체 | 주재상사 | 유럽내 추천사이트 | 해외동포 언론사이트  
     

>

단독 사설
단독 칼럼
단독 인터뷰
독자기고/특별기고
엣세이/여행기/장편소설
 
유럽한인 취재뉴스
유로저널특집/기획취재뉴스
취재/독자/동영상
 
한인사회 게시판
정부/대사관 공지
재미있는 유머
 
경제뉴스
국제뉴스
정치뉴스
사회뉴스
기업뉴스
문화뉴스
연예뉴스
건강뉴스
여성뉴스
스포츠뉴스
내고장소식
 
독일뉴스
영국뉴스
베네룩스
프랑스뉴스
유럽뉴스
동유럽뉴스
스칸디나비아
스페인/이탈리아
오스트리아/스위스
그리스/터키/포르투갈
 
유럽각국 전시정보
유럽각국 이민정보
유럽각국 생활정보
유럽각국 교육정보
유럽각국 문화정보
여행기사 정보제공
유럽각국 여행정보
유럽각국 연금제도
유럽각국 세무정보
유럽한인 사회현황
유럽소비자 제품평가
 
공공기관/기업광고
동포업체 및 기타/해외
 
번역/통역, 관광, 가이드
민박, 하숙, 호텔
 

Home

제네시스, 미국 신차품질조사 프리미엄 브랜드 상위권 유지 제네시스 브랜드(이하 제네시스)가 미국의 시장조사업체 ...

Posted in 기업  /  by admin_2017  /  on Sep 13, 2021 18:37
제네시스, 미국 신차품질조사 
프리미엄 브랜드 상위권 유지

제네시스 브랜드(이하 제네시스)가 미국의 시장조사업체 제이디파워(J.D. Power)사가 발표한‘2021년 신차품질조사(IQS)’에서 프리미엄 브랜드 2위를 차지하며 5년 연속 프리미엄 브랜드 상위권을 달성했다.
올해 35회째를 맞는 제이디파워 신차품질조사는 1987년부터 시작된 세계 최고 권위의 품질조사로 올해는 프리미엄 브랜드 14개, 일반 브랜드 18개 등 총 32개 브랜드 224개 차종 중 지난해 11월부터 올해 2월까지 미국에서 판매된 신차를 대상으로 223개 항목에 대한 조사를 시행했다.
제네시스는 이번 조사에서 148점을 받아 163점으로 공동 3위에 오른 포르쉐와 링컨을 15점 앞서며 1위 렉서스(144점)의 뒤를 이었다.
제네시스는 프리미엄 브랜드 평균(181점)은 물론 일반 브랜드까지 합한 전체 브랜드의 평균인 162점을 웃돌며, 처음 평가 대상에 선정된 2017년부터 5년 동안 꾸준히 프리미엄 브랜드 상위권을 유지했다(제네시스는 2017~2020년 신차품질조사에서 프리미엄 브랜드 1위에 선정됨).
아울러 차급별 평가에서 G80가‘어퍼 미드 프리미엄(Upper Midsize Premium)’차급에서 1위로 선정돼‘최우수 품질상(Segment Winner)’을 수상했다. GV80는‘어퍼 미드 프리미엄 SUV(Upper Midsize Premium SUV)’차급에서 2위에 올라‘우수 품질상’을 수상했다.
제이디파워 조사 결과는 미국 소비자들의 자동차 구매기준으로 적극적으로 이용될 뿐만 아니라 업체별 품질 경쟁력을 가늠하는 핵심 지표로 활용되고 있어 이번 결과가 앞으로 제네시스 브랜드의 판매와 이미지 제고에도 큰 역할을 할 것으로 기대된다.
한편 현대차그룹은 차급별 평가에서 제네시스 G80를 포함해 △현대차 엑센트(소형) △기아 쏘울(소형 SUV) △K3(현지명 포르테, 준중형) △스포티지(컴팩트 SUV) △텔루라이드(어퍼 미드 SUV) △카니발(현지명 세도나, 미니밴) 7개 차종이 선정되며 도요타그룹(5개)을 제치고 가장 많은 차급별 최우수 품질상을 받았다.

 

 

URL
http://eknews.net/xe/573621
Date (Last Update)
2021/09/13 18:37:43
Category
기업
Read / Vote
85 / 0
Trackback
http://eknews.net/xe/573621/66f/trackback
List of Articles
번호 제목 날짜 조회 수
공지 기업 2004년 출생 선천적 복수국적자,2022년 3월31일까지 국적이탈 신고해야 (18세 이전 이탈 가능) 2015-07-19 220742
공지 건강 국내 주민등록자, 해외 재산·소득 자진 신고하면 처벌 면제,10월1일부터 6개월간 imagefile 2015-09-22 198575
공지 기업 한국 국적 포기자, '최근 3년간 5만명 육박,병역기피자도 증가세, (2017년 6월 15일자 속보 포함) imagefile 2015-09-23 217800
공지 사회 재외동포 등 외국인 입국 즉시 공항에서 휴대폰 개통 가능 imagefile 2015-10-01 207029
공지 사회 재외국민 선거, 법 위반하면 국적에 관계없이 처벌 받는다. imagefile 2015-11-17 207913
공지 사회 재외동포, 입국시 자동출입국심사 가능한 반면 지문정보 제공 필수 imagefile 2015-11-23 203537
공지 사회 병역 의무 회피나 감면 목적 외국 여행이나 유학 후 미귀국시 강력 처벌 imagefile 2016-02-22 203732
공지 사회 재외국민 국내거소신고제도 폐지에 따른 재외국민 주민등록증 발급 안내 2016-05-22 219482
공지 정치 10억 넘는 해외금융계좌 내국인과 일부 외국인 신고 안 하면 과태료율 40% 2016-05-31 206653
공지 사회 병역 미필자는 국적 회복 불허, 해외 병역대상자 40세로 !!! imagefile 2017-06-20 171789
공지 사회 5월부터 41세 미만 병역미필자는 재외동포 비자 발급제한 imagefile 2018-02-19 130206
공지 사회 선천적 복수국적자 국적선택신고 안내 -외국국적불행사 서약 방식- imagefile 2019-01-07 120740
공지 사회 해외 병역기피자 입국금지 및 국적 회복 불허법 발의 2020-12-19 13164
42992 내고장 충남도, 청년 채용 기업에 인건비 지원 2021 / 09 / 13 76
42991 내고장 전북도,귀농귀촌위해 수도권 도시민 대상 유치 활동 2021 / 09 / 13 72
42990 내고장 “당신에게 대구(광주)란?” 달빛동맹 영상으로 하나되다 2021 / 09 / 13 72
42989 내고장 경북도 노인회, 밑반찬 지원 통해 재가어르신 챙긴다 2021 / 09 / 13 68
42988 기업 대한전선, 미국 420억원 규모 전력 인프라 프로젝트 계약 2021 / 09 / 13 89
» 기업 제네시스, 미국 신차품질조사 프리미엄 브랜드 상위권 유지 2021 / 09 / 13 85
42986 기업 유럽진출 정성들인 쌍용자동차, 유럽 한인들은 진출 몰라 2021 / 09 / 13 95
42985 기업 한화큐셀, 스페인 50MW 규모 태양광 발전소 건설 2021 / 09 / 13 85
42984 기업 두산중공업, 美 엑스-에너지와 고온가스로 SMR 제작설계 용역 계약 2021 / 09 / 13 85
42983 기업 두산인프라코어, 이집트 통해 아프리카시장 공략 본격화 2021 / 09 / 13 15
42982 기업 현대건설, 2400억원 규모 싱가포르 재개발 수주 2021 / 09 / 13 16
42981 기업 삼성 Neo QLED, 영국 사치 갤러리에서 빛나다 2021 / 09 / 13 18
42980 기업 SK,2025년 수소 사업 글로벌 1위 도약이 목표 2021 / 09 / 13 16
42979 국제 미국 고용시장의 빠른 회복세로 구인난 심화 updateimagefile 2021 / 08 / 30 354
42978 국제 인도, 중국과의 악감정 속에도 무역 의존도 심화 updateimagefile 2021 / 08 / 30 335
42977 국제 2021년 브라질 경제,원자재 가격 호조로 회복세 2021 / 08 / 30 345
42976 여성 20∼30대 여성의 우울 위험 남성의 3배 이상,'우울 위험 3.2배 2021 / 08 / 30 175
42975 여성 중년기 스트레스 여성들 '알즈하이머질환' 발병 위험 높여 2021 / 08 / 30 180
42974 건강 국내 성인의 간접흡연 노출률은 25%로 당뇨 발병율 높아 2021 / 08 / 30 189
42973 건강 '전립선암', 건강검진 통해 조기 진단해야 2021 / 08 / 30 178
Board Search
1 2 3 4 5 6 7 8 9 10

www.eknews.net는 최대발행부수와 최대발행면을 통해 전유럽 19 개국 한인사회로 유일하게 배포되고 있는 주간신문 유로저널의 홈페이지입니다.
기사 제보를 비롯한 광고 문의 등은 아래 연락처를 이용해 주시길 바랍니다.

+44 (0)208 949 1100, +44 (0)786 8755 848
eurojournal@eknews.net 혹은 eurojournals@hotmail.com
a