Download putty ssh for windows Untitled Document
   
대사관 | 유관기관 | 한인회 | 유학생회 | 기타한인단체 | 한인동포업체 | 주재상사 | 유럽내 추천사이트 | 해외동포 언론사이트  
     

>

단독 사설
단독 칼럼
단독 인터뷰
독자기고/특별기고
엣세이/여행기/장편소설
 
유럽한인 취재뉴스
유로저널 특집뉴스
취재/독자/동영상
 
한인사회 게시판
정부/대사관 공지
재미있는 유머
 
경제뉴스
국제뉴스
정치뉴스
사회뉴스
기업뉴스
문화뉴스
연예뉴스
건강뉴스
여성뉴스
스포츠뉴스
내고장소식
 
독일뉴스
영국뉴스
베네룩스
프랑스뉴스
유럽뉴스
동유럽뉴스
스칸디나비아
스페인/이탈리아
오스트리아/스위스
그리스/터키/포르투갈
 
유럽각국 전시정보
유럽각국 이민정보
유럽각국 생활정보
유럽각국 교육정보
유럽각국 문화정보
여행기사 정보제공
유럽각국 여행정보
유럽각국 연금제도
유럽각국 세무정보
유럽한인 사회현황
유럽소비자 제품평가
 
공공기관/기업광고
동포업체 및 기타/해외
 
번역/통역, 관광, 가이드
민박, 하숙, 호텔
 

Home

Q: 학생비자를 받아 영국에서 학업을 하는 중에 몸이 안좋아 휴학을 하고 한국에 들어와 있는데 그 학생비자가 ...

Posted in 영국 이민과 생활  /  by eknews02  /  on May 23, 2011 00:24
extra_vars1 :  
extra_vars2 :  

Q: 학생비자를 받아 영국에서 학업을 하는 중에 몸이 안좋아 휴학을 하고 한국에 들어와 있는데 그 학생비자가 올해 8월까지 남아 있는데, 이런 상태에서 한국에서 지금 일하고 있는 회사를 통해 솔렙비자 신청이 가능한지 궁금합니다.

 

A: 한국에서 6개월이상 그 회사에서 일을 했다면 솔렙비자 신청이 가능합니다. 그러나 현재 남은 학생비자가 있기에 이 부분에 대해서는 학교에 확인해서 현 학생비자가 취소 되었는지 확인해야 합니다. 다음은 이에 대해 구체적으로 알아봅니다.

 

ㅁ 영국체류자 솔렙비자
솔렙비자는 한국 등 해외에 있는 회사에 6개월이상 근무한 직원을 지사장으로 파견하여 영국지사를 설립하여 운영케 하기 위해 신청하는 것이므로, 솔렙비자 신청하기 바로 전에 영국에 체류한 사람은 영국체류 중에 아무리 급여를 받았다는 증명을 해도 그 기간에 한국회사에 근무했다는 증명을 하기에는 궁색하기 짝이 없습니다. 의심받기 좋다는 말입니다.
실제적으로 그 회사에 오래동안 근무하다가 회사에서 영국으로 연수(유학)을 보내줘서 영국체류중에도 지속적으로 급여가 들어 온 사람은 솔렙비자 신청하기 전에 영국에 체류했어도 별로 문제될 것이 없습니다. 그러나 그렇지 않은 경우는 영국체류와 한국회사근무가 동일한 기간에 이루어진 경우 사실상 솔렙비자를 신청하기가 힘듭니다. 따라서 영국에 최근까지 체류한 사람이 솔렙비자를 6개월전에 입사해서 신청하고자 하는 경우에는 문제가 될 수 있으므로, 일단 한국으로 귀국해서 6개월이상 일정 기간을 체류하면서 회사에 취업해서 일을 한 경우만 신청해야 할 것입니다.

 

ㅁ 솔렙비자 신청전 학생비자 취소 되야
영국에 학생비자로 체류했던 사람이 이런 저런 사유로 한국에 들어와서 일정한 기간동안 한국회사를 다니고 그 회사의 솔렙비자를 신청하려고 한다면, 이전에 받았던 학생비자가 해결이 되어야 합니다. 즉, 학교측에서는 학생비자를 받은 자가 학교를 떠나면 이민국에 보고해야 하는 의무를 이행했는지를 확인하는 것이 좋습니다.
요즘에 받는 학생비자는 학교로 부터 이민국 데이터베이스를 통해 CAS번호를 받아 학생비자를 신청하기 때문에 이렇게 학생비자를 받은 사람이 이런 저런 사유로 영국을 떠날 때에는 학교측에서 이민국 데이터베이스에 로그인하여 이 학생이 학교를 떠났음을 온라인 상으로 보고를 하면 그 학생비자 효력이 곧 바로 끝나게 됩니다. 그래서 그런 상태에서 솔렙비자를 신청하는 경우는 문제가 없지만, 구 형 학생비자를 받은 경우 그 학생이 학교를 떠나면 학교는 서면으로 그 학생이 떠났음을 보고해야 하는데, 학교측에서 보고도 하지 않은 상태에서 솔렙비자를 신청하는 경우에는 문제가 될 수도 있습니다. 즉 학생비자가 살아있는 상태에서 한국에서 근무했다고 하고 솔렙비자를 신청하기에 좀 뭐가 앞 뒤가 않맞다고 판단하여 문제 삼을 수있다는 말입니다. 따라서 학생비자가 남아 있는 상태에서 솔렙비자를 신청하는 경우는 위에서 언급한 대로 학교측에서 이민국에 학생이 떠났음을 이민국에 보고가 되었는지를 확인해 볼 필요가 있습니다.

 

ㅁ 학생비자 취소규정
요즘 스폰서쉽 제도로 CAS번호를 받아서 학생비자를 받은 경우 그 학생 떠나거나 혹은 학교를 2주간 연속 무단결석을 했으면 무조건 CAS발행한 시스템에 들어가서 이민국에 보고하도록 되어 있습니다. 그리고 학교에 휴학허가를 받았다면 이에 대해서도 학교측에서 이민국에 보고 되어야 합니다. 즉 그러면 학생비자는 취소됩니다. 또 구형 학생비자를 가지고 있는 경우 그 학생이 학교를 떠나면 즉시, 무단 결석을 하는 경우는 2주이내에 학교측에서 이에 대한 보고를 서면상으로 이민국으로 하게 되어 있습니다.

 

 

서요한
영국이민센터 대표이사

 

 

이 게시물을...이 게시물을... Document InfoDocument Infomation
URL
http://eknews.net/xe/141754
Date (Last Update)
2011/05/23 00:24:57
Category
영국 이민과 생활
Read / Vote
6080 / 0
Trackback
http://eknews.net/xe/141754/585/trackback

댓글 '0'

댓글 쓰기 권한이 없습니다.
List of Articles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수sort
공지 조성희의 마인드 파워 칼럼 조성희 칼럼니스트 소개 image admin_2017 2019-01-29 7200
공지 크리스티나의 음악일기 크리스트나 칼럼니스트 소개 imagefile admin_2017 2019-01-29 6446
1928 에이미리의 파리에서 랑데뷰 4월 그리고 5월 의 파리 imagefile admin_2017 19/04/17 02:00 18631
1927 영국 이민과 생활 군미필자, 영국영주권/시민권 및 한국 군대문제 eknews 14/05/13 17:19 11717
1926 영국 이민과 생활 영국시민권 신청자격 소요기간 및 그 후 과정 eknews 13/02/06 20:30 11560
1925 가족비자 (1) - 배우자비자 신청시 재정증명 줄거리 image eknews 12/08/16 19:15 11133
1924 영국 이민과 생활 영국 이민과 생활 - 소개글 (유로저널) imagefile 한인신문 09/01/16 02:17 9506
1923 영국 이민과 생활 솔렙비자 가능인원과 주재원비자 eknews 12/12/17 02:15 8878
1922 최지혜 예술칼럼 ‘눈’은 잘못된 거울이다 - 르네 마그리트 2 imagefile admin_2017 18/04/16 00:09 8711
1921 전문대 졸업자도 영국취업비자 신청가능 한가요? image eknews 12/04/24 23:40 7733
1920 영국 이민과 생활 10년거주로 영주권 자격과 BRP카드 eknews 13/08/08 16:56 7507
1919 영국 이민과 생활 영국 시민권 획득과 해외동포 한국 거소증 file eknews 12/01/11 00:05 7461
1918 최지혜 예술칼럼 철사의 왕(King of wire), 알렉산더 칼더 - 2 imagefile eknews 16/04/17 23:06 7450
1917 사브리나의 오페라 칼럼 자코모 푸치니(Giacomo Puccini)의 나비부인(Madama Butterfly) imagefile eknews 16/01/25 23:28 7208
1916 영국 이민과 생활 영국인과 혼인신고 및 배우자비자 신청 image eknews 13/04/02 19:51 7036
1915 영국 이민과 생활 영국 한국 출생자녀 영주권과 시민권 신청시기 eknews 12/02/29 02:42 6875
1914 영국 이민과 생활 요즘 스폰서쉽에서 영국 취업비자까지 소요기간 eknews 14/04/09 05:06 6805
1913 김재완의 IT 융합 칼럼 4차 산업혁명과 차세대 카메라 기술 #1 imagefile eurojournal_editor 17/12/19 07:38 6695
1912 사브리나의 오페라 칼럼 샤를 카미유 생상스(Charles C Saint- Saens)의 삼손과 데릴라 (Samson et Dalila) imagefile eknews 16/05/03 00:15 6555
1911 최지혜 예술칼럼 최지혜의 예술칼럼 (18) 행운과 비운의 화가, 마크 로스코 3 - 소제목 : 무의식의 바다를 항해하다 imagefile eknews 15/03/31 01:12 6534
1910 유로저널 와인칼럼 <김성중 소믈리에가 소개하는 와인바 이야기> 파리 6구 세계적인 부르고뉴 와인 전문 와인 샵 Ambassade de Bourgogne imagefile eknews 16/01/25 01:13 6531
Board Search
1 2 3 4 5 6 7 8 9 10
a