Download putty ssh for windows Untitled Document
   
대사관 | 유관기관 | 한인회 | 유학생회 | 기타한인단체 | 한인동포업체 | 주재상사 | 유럽내 추천사이트 | 해외동포 언론사이트  
     

>

단독 사설
단독 칼럼
단독 인터뷰
독자기고/특별기고
엣세이/여행기/장편소설
 
유럽한인 취재뉴스
유로저널 특집뉴스
취재/독자/동영상
 
한인사회 게시판
정부/대사관 공지
재미있는 유머
 
경제뉴스
국제뉴스
정치뉴스
사회뉴스
기업뉴스
문화뉴스
연예뉴스
건강뉴스
여성뉴스
스포츠뉴스
내고장소식
 
독일뉴스
영국뉴스
베네룩스
프랑스뉴스
유럽뉴스
동유럽뉴스
스칸디나비아
스페인/이탈리아
오스트리아/스위스
그리스/터키/포르투갈
 
유럽각국 전시정보
유럽각국 이민정보
유럽각국 생활정보
유럽각국 교육정보
유럽각국 문화정보
여행기사 정보제공
유럽각국 여행정보
유럽각국 연금제도
유럽각국 세무정보
유럽한인 사회현황
유럽소비자 제품평가
 
공공기관/기업광고
동포업체 및 기타/해외
 
번역/통역, 관광, 가이드
민박, 하숙, 호텔
 

사진 : 리베라시옹 영국의 냉동식품 업체 파인드어스 노르딕은 그들에게 쇠고기 대신 말고기를 공급한 프랑스 ...

by eknews09  /  on Feb 11, 2013 19:00

 

  493121.jpg

 사진 : 리베라시옹

 

 

영국의 냉동식품 업체 파인드어스 노르딕은 그들에게 쇠고기 대신 말고기를 공급한 프랑스 업체를 사기와 계약위반으로 고발하기로 했다. 쇠고기가 들어가야 할 라자냐에 말고기가 들어가서 판매된 이 사건으로 영국은 발칵 뒤집혔고, 영국 정부는 판매중인 모든 쇠소기들에 대한 조사에 착수했다고 AFP통신과 르몽드지는 보도했다.

파인드 어스 노르딕의 대표는, 지난 일요일 “프랑스의 코미겔사는 계약을 지키지 않았다"고 밝히고, 이러한 재료 공급자의 태도는 용납할 수 없다고 말했다. 계약에 따르면 프랑스 업체는 라자냐에 들어갈 고기로 프랑스, 혹은 독일, 오스트리아 산의 쇠고기를 넣기로 되어 있었으며, 쇠소기 대신, 말고기가 공급되어 온 것은 지난 2012년 8월부터로 보인다.

 

문제의 라자냐에 고기를 공급한 프랑스의 공급업자에 따르면, 그들은 유럽산 쇠고기를 구입하여 되팔았으며, 그것은 계약서에서

처럼 프랑스나 독일, 오스트리아산이 아니라 루마니아 산이었다고 해명했다. 만일 그 고기가 쇠고기가 아니라 말고기였다면, 우리는 우리에게 그 고기를 속여서 판 루마니아 공급자에게 문제를 제기할 수 밖에 없다고, 프랑스 업체 스파게로사의 대표는 말했다. 영국에서 핀더스 마크를 붙여 판매된 쇠고기 라자냐에 사용된 말고기들은 100% 루마니아 산이었으며 이 루마니아 업체는 16개국에 그들의 고기를 공급한다고 프랑스 업체는 확인했다.

이 모든 위반사항들은 엄중하게 법으로 다스려져야 한다고 스테판 르 폴 농림목축업장관은 프랑스 정부의 공식 입장을 밝으며, 이번 주중으로 관계장관 회의를 소집했다. 말고기가 특별한 건강상의 위험을 유발하는 것은 아니지만, 전통적으로 말고기를 먹지 않는 영국에서 이 사건은 문화적인 영역으로 까지 확산된다. 프랑스나 스위스에서와 달리 말고기는 전혀 상업적으로 판매되고 있지 않다.

 

자신들이 사들인 고기가 쇠고기가 아니라 말고기란 사실을 알게 된 프랑스의  스팡게로사는 공을 루마니아에 넘겨, 루마니아의 고기 공급자를 고소하기에 이른다. 이에 대해  루마니아 측은 지난 주 토요일, <프랑스의 수입업자들은 그것이 쇠고기가 아니라 말고기였음을 잘 알고 있었을 것이라고 확신한다>고 말했다. 루마니아에는 말고기를 다른 유럽국가들로 수출하는 세 개의 도살장이 있으며, 말고기는 쇠고기 보다 가격이 저렴하다고 루마니아식료품협회의 대표 소린 미네아는 밝혔다.  유럽의 여러나라가 연루된 이 말고기 스캔들의 확산으로 영국정부는 시중에 유통되는 모든 쇠고기 가공식품에 대한 성분검사에 착수했다.

 

 

정수리 기자 eurojournal09@eknews.net

 

 

URL
http://eknews.net/xe/410318
Date (Last Update)
2013/02/11 19:00:40
Read / Vote
14053 / 0
Trackback
http://eknews.net/xe/410318/deb/trackback
List of Articles
번호 제목 날짜sort 조회 수
4791 프랑스에선 얼마를 벌어야 부자 소리를 듣나? imagefile 2013 / 02 / 11 9713
» 꼬리에 꼬리를 무는 말고기 스캔들 imagefile 2013 / 02 / 11 14053
4789 영화관에 등장한 1등석 imagefile 2013 / 02 / 11 10443
4788 샴페인(Champagne)에서 나온 것만이 샴페인이다. imagefile 2013 / 02 / 11 5376
4787 튀니지 반 프랑스 시위 <프랑스는 간섭마라 > imagefile 2013 / 02 / 11 6275
4786 난관에 부딪히고 있는 초등학교 개혁 (1면) imagefile 2013 / 02 / 11 3125
4785 구글, 프랑스에 6천만유로 기금 지원 합의 imagefile 2013 / 02 / 05 2470
4784 전자파 방지법 국회논의 거부한 플뢰르 뺄르랭 장관(1면) imagefile 2013 / 02 / 04 3108
4783 사르코지, 이슬람 거부의 이혼소송 맡아 변호사 복귀 imagefile 2013 / 02 / 04 2498
4782 막 내린 제 40회 앙굴렘 국제 만화 페스티발 imagefile 2013 / 02 / 04 2990
4781 프랑스 군대, 테러세력을 말리 북부지역에서 몰아내다. imagefile 2013 / 02 / 04 2044
4780 파리여성들 드디어 합법적 바지 착용 허용 imagefile 2013 / 02 / 04 2240
4779 쟝 사르코지, 파리 12대학에서 법학 강의 맡아 imagefile 2013 / 02 / 04 2641
4778 모두를 위한 결혼법 1조 국회 통과. imagefile 2013 / 02 / 04 2559
4777 PMA(인공수정)를 통해 태어나는 아기, 매년 2만2천명 imagefile 2013 / 01 / 28 4110
4776 연극 <두 한국의 통일> 국립 오데옹 극장에서 상연 imagefile 2013 / 01 / 28 1807
4775 이성애자, 동성애자 모두 함께 <연대의 키스를> imagefile 2013 / 01 / 28 3793
4774 사회당 시장, 집시 어린이들을 체육관으로 보내다 imagefile 2013 / 01 / 28 2241
4773 사망을 야기하는 제3세대 피임약 : 프랑스 검찰 수사 착수 imagefile 2013 / 01 / 28 5245
4772 외국 감옥에 갇힌 프랑스인, 2215명 imagefile 2013 / 01 / 28 2472
Board Search
a