Download putty ssh for windows Untitled Document
   
대사관 | 유관기관 | 한인회 | 유학생회 | 기타한인단체 | 한인동포업체 | 주재상사 | 유럽내 추천사이트 | 해외동포 언론사이트  
     

>

단독 사설
단독 칼럼
단독 인터뷰
독자기고/특별기고
엣세이/여행기/장편소설
 
유럽한인 취재뉴스
유로저널 특집뉴스
취재/독자/동영상
 
한인사회 게시판
정부/대사관 공지
재미있는 유머
 
경제뉴스
국제뉴스
정치뉴스
사회뉴스
기업뉴스
문화뉴스
연예뉴스
건강뉴스
여성뉴스
스포츠뉴스
내고장소식
 
독일뉴스
영국뉴스
베네룩스
프랑스뉴스
유럽뉴스
동유럽뉴스
스칸디나비아
스페인/이탈리아
오스트리아/스위스
그리스/터키/포르투갈
 
유럽각국 전시정보
유럽각국 이민정보
유럽각국 생활정보
유럽각국 교육정보
유럽각국 문화정보
여행기사 정보제공
유럽각국 여행정보
유럽각국 연금제도
유럽각국 세무정보
유럽한인 사회현황
유럽소비자 제품평가
 
공공기관/기업광고
동포업체 및 기타/해외
 
번역/통역, 관광, 가이드
민박, 하숙, 호텔
 

Home

“지킬과 하이드는 어디까지나 소설 속의 가공 인물이다. 하지만 실제로 우리 사회에서도 얼마든지 볼 수 있는 인...

Posted in 제임스강의 행복나침반  /  by eknews02  /  on Sep 24, 2018 01:30
extra_vars1 :  
extra_vars2 :  

“지킬과 하이드는 어디까지나 소설 속의 가공 인물이다. 하지만 실제로 우리 사회에서도 얼마든지 볼 수 있는 인간형이라는데 문제가 있다. 파스칼은 ‘인간은 천사도 아니지만 짐승도 아니다. 그런데 불행한 것은 천사 같은 표정을 하면서 짐승처럼 행동하는 것’이라고 했다.”(경향신문, 1984.6.23)


<지킬 박사와 하이드>는 로버트 스티븐슨이 1886년 출간한 소설입니다. 존경 받는 지킬 박사가 인간의 선과 악을 분리시키고자 연구한 결과 악한 하이드로 변신하는 데 성공합니다. 


그 후 낮에는 지킬 박사로 밤에는 하이드로 살아가는데, 하이드가 점점 강해지더니 마침내 지킬 박사가 아닌 하이드로만 살아가게 됩니다. 결국, 하이드가 된 지킬 박사는 살인을 저지르고 경찰에게 쫓기게 되자 체포되기 전 유서에 모든 것을 고백한 후 자살로 생을 불행하게 마칩니다.


소설에서는 지킬 박사가 가공 인물로 등장하지만, 사실 지킬 박사는 실존 인물을 스티븐슨이 참고하여 만들었습니다. 스티븐슨의 고향인 에딘버러에 디컨 브로디라는 시의원이 살았는데, 낮에는 존경받는 인물이었지만 밤이 되면 다른 사람으로 위장하여 온갖 악행을 저지르다가, 결국 1788년 체포되어 교수형에 처해집니다.


사람들은 야누스의 두 얼굴처럼, 선한 모습과 악한 모습을 지니고 있습니다. 물론, 대부분은 선한 모습으로 나타나길 원해서 자신의 악한 모습은 최대한 감춥니다. 그런데 드러난 선한 모습이 참 모습일까요? 아니면 감추어진 악한 모습이 참 모습일까요? 성경은 인간의 참 모습을 정확히 밝히고 있습니다.


“의인은 없나니 하나도 없으며”(롬 3:10) “회칠한 무덤 같으니 겉으로는 아름답게 보이나 그 안에는 죽은 사람의 뼈와 모든 더러운 것이 가득하도다.”(마 23:27) “사람은 다 거짓되되”(롬 3;4)


즉, 인간 중에는 내면과 외형이 모두 선한, 참된 의인은 없다는 것입니다. 다만 모두가 도금한 반지처럼, 내면의 악한 모습을 외형의 선한 모습으로 가리고 있기에 다 거짓되다는 것입니다. 결론적으로 선한 지킬 박사가 아닌 악한 하이드가 인간의 진짜 모습이기에 불행하게 살아가고 있는 것입니다.


(제임스강_행복신앙연구소 소장 www.blessingofgod.org) 

 

 

이 게시물을...이 게시물을... Document InfoDocument Infomation
URL
http://eknews.net/xe/526047
Date (Last Update)
2018/09/24 01:30:42
Category
제임스강의 행복나침반
Read / Vote
369 / 0
Trackback
http://eknews.net/xe/526047/d02/trackback

댓글 '0'

댓글 쓰기 권한이 없습니다.
List of Articles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수
공지 조성희의 마인드 파워 칼럼 조성희 칼럼니스트 소개 image admin_2017 2019-01-29 5536
공지 하재성의 시사 칼럼 하재성 칼럼니스트 소개 admin_2017 2019-01-29 4201
» 제임스강의 행복나침반 불행한 인간의 참 모습 eknews02 18/09/24 01:30 369
1433 최지혜 예술칼럼 “내가 비롯한 곳, 그 대지가 모든 것을 뜻한다.” imagefile eknews02 18/09/24 01:28 914
1432 테오의 프랑스이야기 테오가 걸으며 이야기 하는 서사시와 같은 프랑스 -프로방스 깊숙히 시간이 정지된 아름다운 흔적들 imagefile eknews02 18/09/24 01:21 681
1431 영국 이민과 생활 배우자비자 준비부터 영주권까지 imagefile eknews02 18/09/18 21:53 440
1430 아멘선교교회 칼럼 여호와께서 열방의 도모를 폐하시며 민족들의 사상을 무효케 하시도다 eknews02 18/09/18 21:50 401
1429 박심원의 사회칼럼 박심원의 영화로 세상 읽기 (23): 남한산성 imagefile eknews02 18/09/17 18:40 561
1428 최지혜 예술칼럼 오늘날 매스미디어가 현대인들을 타인의 고통을 지켜보는 증인으로 만들고 있다 imagefile eknews02 18/09/17 02:57 478
1427 테오의 프랑스이야기 테오가 걸으며 이야기 하는 서사시와 같은 프랑스 -프로방스 깊숙히 시간이 정지된 아름다운 흔적들 imagefile eknews02 18/09/17 02:55 688
1426 제임스강의 행복나침반 불행으로 이끄는 범죄 eknews02 18/09/17 02:05 297
1425 영국 이민과 생활 요즘 EEA 패밀리퍼밋과 거주카드 imagefile eknews02 18/09/12 00:57 391
1424 아멘선교교회 칼럼 여호와의 말씀에 내 생각은 너희 생각과 다르며 eknews02 18/09/12 00:55 733
1423 박심원의 사회칼럼 박심원의 영화로 세상 읽기 (22): 그 해 여름 imagefile eknews02 18/09/10 19:25 378
1422 유로저널 와인칼럼 AOC Bellet -Domaine de Toasc 방문기(Nice winery 세번째 이야기) imagefile admin_2017 18/09/10 02:55 440
1421 제임스강의 행복나침반 영적 암의 발생 요인, 욕심 admin_2017 18/09/10 00:18 378
1420 테오의 프랑스이야기 테오가 걸으며 이야기 하는 서사시와 같은 프랑스 -프로방스 깊숙히 시간이 정지된 아름다운 흔적들(8) imagefile admin_2017 18/09/09 23:37 539
1419 최지혜 예술칼럼 나는 항상 우리 눈에 보이지 않는 무언가가 더 있다는 느낌이 있다. imagefile admin_2017 18/09/09 22:58 308
1418 영국 이민과 생활 취업비자 신청시기 및 주택임대 imagefile admin_2017 18/09/05 22:37 368
1417 테오의 프랑스이야기 테오가 걸으며 이야기 하는 서사시와 같은 프랑스 -프로방스 깊숙히 시간이 정지된 아름다운 흔적들(7) imagefile admin_2017 18/09/05 22:25 370
1416 박심원의 사회칼럼 박심원의 영화로 세상 읽기 (21): 그것만이 내 세상 imagefile admin_2017 18/09/03 18:44 657
1415 제임스강의 행복나침반 영적 암에 걸린 불행 마인드 admin_2017 18/09/03 03:02 434
Board Search
a