Download putty ssh for windows Untitled Document
   
대사관 | 유관기관 | 한인회 | 유학생회 | 기타한인단체 | 한인동포업체 | 주재상사 | 유럽내 추천사이트 | 해외동포 언론사이트  
     

>

단독 사설
단독 칼럼
단독 인터뷰
독자기고/특별기고
엣세이/여행기/장편소설
 
유럽한인 취재뉴스
유로저널 특집뉴스
취재/독자/동영상
 
한인사회 게시판
정부/대사관 공지
재미있는 유머
 
경제뉴스
국제뉴스
정치뉴스
사회뉴스
기업뉴스
문화뉴스
연예뉴스
건강뉴스
여성뉴스
스포츠뉴스
내고장소식
 
독일뉴스
영국뉴스
베네룩스
프랑스뉴스
유럽뉴스
동유럽뉴스
스칸디나비아
스페인/이탈리아
오스트리아/스위스
그리스/터키/포르투갈
 
유럽각국 전시정보
유럽각국 이민정보
유럽각국 생활정보
유럽각국 교육정보
유럽각국 문화정보
여행기사 정보제공
유럽각국 여행정보
유럽각국 연금제도
유럽각국 세무정보
유럽한인 사회현황
유럽소비자 제품평가
 
공공기관/기업광고
동포업체 및 기타/해외
 
번역/통역, 관광, 가이드
민박, 하숙, 호텔
 

올해 EU 회장직, 불가리아에게 돌아가 EU에서 가장 가난하고 부패한 나라라는 오명을 가지고 있는 불가리아가 201...

by admin_2017  /  on Jan 01, 2018 23:29

올해 EU 회장직, 불가리아에게 돌아가

EU에서 가장 가난하고 부패한 나라라는 오명을 가지고 있는 불가리아가 2018년 1월 1일부터 EU 교대 회장직 순서를 이어받았다.

영국 일간 가디언지는 EU 모임의 의장을 맏고 현안을 설정하는 유럽연합 회장직을 올해 1월1일부터 불가리아가 순서를 이어받게 된다고 보도했다.


(유럽6-EU회장직 불가리아) 가디언지.jpg

사진: 가디언


하지만 불가리아는 2007년 1월1일 EU에 합류하고 10년이 더 지난 지금도 부패를 해결하는데 있어서 여전히 의문들이 남아있는 상태로, 국제투명성 기구의 부패인식 지수에 따르면, 불가리아는 EU에서 가장 부패한 국가다.

불가리아 소피아의 Centre for the Study of Democracy 의장 Ognian Shentov는 "불가리아에서는 아무도 정치적인 부패에 대해 고발하지 않는다.“고 언급하며, ”블가리아 감옥에는 이전 정부의 어떠한 부패한 관료를 한명도 찾아볼 수 없다."고 했다.

위 센터 보고에 의하면, 불가리아 어른 5명 중 1명은 뇌물을 주고 받으며 부패한 거래에 연루되는 것으로 나타났지만 지난 2015년 법원에서 이와 관련한 케이스는 오직 72건만 다뤄진 것으로 밝혀졌다.

가디언지는 2014년까지 불가리아에서 4번째로 큰 대출기관이었던 Corporate Commercial Bank의 붕괴와 관련한 조사가 지연되고 있는 것도 불가리아의 문제점으로 꼽았다. 이 은행의 경우 나중에 부유한 은행주와 정치인의 불화가 있었다고 밝혀지기도 했다.

하지만 EU가 불가리아가 EU회장직을 수행하는데 있어서 덜 엄격한 이유로 불가리아가 안정적이고 능력이 있다고 판단하기 때문인 것이라고 가디언지는 보도했다. 불가리아는 폴란드처럼 법을 위반해서 제재에 직면한 것도 아니고 난민자 할당 몫 때문에 헝가리처럼 EU와 문제를 빚고 있는 것도 아니기 때문이다.  


영국 유로저널 변금주 기자

eurojournal24@eknews.net

 

 

List of Articles
번호 제목 날짜 조회 수sort
5388 EU 배출가스 감소 노력 영향없어 imagefile 2018 / 09 / 18 476
5387 체코 국방비, GDP 대비 2% 목표로 향후 3년간 평균 10%씩 증가 2019 / 11 / 20 479
5386 유로존 실업율, 2008년 이래 최저치 기록 imagefile 2018 / 06 / 04 481
5385 유럽-일본 자유무역 협정 체결 file 2019 / 04 / 30 481
5384 헝가리, 이민자 돕는 NGO 단속 2018 / 06 / 25 484
5383 독일과 네델란드, 일본차 배기가스 배출 조작 혐의 수사 착수 2020 / 01 / 29 486
5382 이탈리아, CETA 합의에 반대표 imagefile 2018 / 07 / 17 487
5381 교황 참석하는 아일랜드 행사에 LGBT 그룹들 거절당해 2018 / 08 / 20 490
5380 Aquarius 호, 말타에 정박 허가 받아 2018 / 08 / 20 491
5379 EU, 2020년 4월부터 트랜스 지방 함유량 100g당 2g으로 제한 imagefile 2019 / 04 / 30 492
5378 유로존 실업율, 큰 변동없이 유지 imagefile 2018 / 05 / 16 496
5377 EU 회원국들, “썸머타임”에 부정적 imagefile 2018 / 09 / 04 496
5376 EU, 영국과 '2021년 1월 이행기 만료전 FTA 타결'서두르지 않기로 imagefile 2019 / 12 / 18 496
5375 EU, 자금 지원 앞세워 몰도바 부정부패 항의 imagefile 2018 / 04 / 09 498
5374 EU, 브렉시트 이후 첫 예산회의에서 합의 찾기 어려워 imagefile 2018 / 02 / 26 499
5373 아일랜드, 낙태 합법화 2018 / 05 / 29 499
5372 메이 총리, EU 정상들과 브렉시트 관련 대화 거절 2018 / 08 / 20 500
5371 유로존 물가, 크게 올라 imagefile 2018 / 06 / 04 503
5370 유럽연합 젊은 실업자들, 직업 위해서라면 어디든지 imagefile 2018 / 04 / 09 504
5369 EU시민들 영국행 최저치 기록해 imagefile 2018 / 08 / 28 504
Board Search
1 2 3 4 5 6 7 8 9 10
a