Download putty ssh for windows Untitled Document
   
대사관 | 유관기관 | 한인회 | 유학생회 | 기타한인단체 | 한인동포업체 | 주재상사 | 유럽내 추천사이트 | 해외동포 언론사이트  
     

>

단독 사설
단독 칼럼
단독 인터뷰
독자기고/특별기고
엣세이/여행기/장편소설
 
유럽한인 취재뉴스
유로저널특집/기획취재뉴스
취재/독자/동영상
 
한인사회 게시판
정부/대사관 공지
재미있는 유머
 
경제뉴스
국제뉴스
정치뉴스
사회뉴스
기업뉴스
문화뉴스
연예뉴스
건강뉴스
여성뉴스
스포츠뉴스
내고장소식
 
독일뉴스
영국뉴스
베네룩스
프랑스뉴스
유럽뉴스
동유럽뉴스
스칸디나비아
스페인/이탈리아
오스트리아/스위스
그리스/터키/포르투갈
 
유럽각국 전시정보
유럽각국 이민정보
유럽각국 생활정보
유럽각국 교육정보
유럽각국 문화정보
여행기사 정보제공
유럽각국 여행정보
유럽각국 연금제도
유럽각국 세무정보
유럽한인 사회현황
유럽소비자 제품평가
 
공공기관/기업광고
동포업체 및 기타/해외
 
번역/통역, 관광, 가이드
민박, 하숙, 호텔
 

佛, 전자제품 재생 및 재판매 촉진 법 추진 전자 분야 온실가스 배출감축을 위해 소비자와 기업이 전자제품 신품...

by admin_2017  /  on May 31, 2021 20:13
佛, 전자제품 재생 및 재판매 촉진 법 추진
전자 분야 온실가스 배출감축을 위해 소비자와 기업이 전자제품 신품 생산량 감소 유도


프랑스 하원이 5월 26일 전자섹터 온실가스 배출감축을 위해 휴대폰, 가전 등 전자제품의 재생 및 재판매 촉진에 관한 법안을 승인했다.

이 법안은 소비자와 기업이 가전, 휴대폰, 전자장비 등 잦은 신제품 교체를 줄여 전자제품 신품 생산량 감소를 유도, 관련 산업의 온실가스 배출량을 감축하기 위한 것이다.

현재 프랑스 전자산업의 온실가스 배출량은 프랑스 전체 배출량의 2~3%를 점유, 이 가운데 휴대폰 및 기타 전자제품 생산에 따른 온실가스 배출이 전체 70%를 차지하고 있다. 

이 법안은 최초 상원이 제안한 것으로 하원 지속가능성 위원회가  일부 내용을 수정 승인했으며, 오는 6월 10일 하원 본회의 표결로 확정될 예정이다.

법안은 제품 재생시(refurbished) 저작권자에 보상하는 사적복제보상금(private copying levy) 면제를 통해 재생을 활성화하고, 휴대폰 등 전자제품과 이어폰 동시판매 의무도 해제했다는 것이다.

사적복제보상금 제도란 사적인 녹음,녹화 또는 복사를 위해 사용되는 기기(녹음기, 복사기, 스캐너, 프린터, 복합기, PC, 스마트폰 등) 또는 이를 위해 사용되는 매체(空CD, USB, Memory Card, 복사용지 등)에 일정한 부과금을 매겨 징수한 후, 이를 저작권자, 저작인접권자, 출판사 등에게 분배해 주는 제도이다. 


또한, 이 법안은 제품의 수명을 의도적으로 설정하는 '계획적 노후화(planned obsolescence)'에 대한 현행 정의를 수정, 제품 수명을 연장할 수 있도록 개편했다.

상품구매시 일정액을 예치, 반납시 환불받는 '보증금반환제도' 활성화 규정과 2028년까지 섹터별 리사이클링, 재사용, 수리목표 설정 및 달성에 관한 규정을 포함했다.

프랑스 유로저널 주현수 기자
   eurojournal10@eknews.net

 

 

URL
http://eknews.net/xe/570482
Date (Last Update)
2021/05/31 20:13:15
Read / Vote
292 / 0
Trackback
http://eknews.net/xe/570482/721/trackback
List of Articles
번호 제목 날짜 조회 수sort
7004 프랑스, 경찰 보안 법안 반발 시위에 강경 진압 imagefile 2020 / 12 / 02 24854
7003 쿠르베의 <세상의 기원> 얼굴을 찾았다? imagefile 2013 / 02 / 11 19816
7002 빅맥지수로 살펴본 프랑스 경제의 경쟁력 상실 imagefile 2013 / 07 / 22 18186
7001 꼬리에 꼬리를 무는 말고기 스캔들 imagefile 2013 / 02 / 11 14780
7000 세계 대학 순위, 프랑스는 인정할 수 없다 imagefile 2013 / 08 / 19 14150
6999 세계적인 광고 커뮤니케이션 회사 퍼블리시스와 옴니콤 합병 발표 예정 (1면) imagefile 2013 / 08 / 04 13642
6998 Sophie Marceau( 소피 마르소) imagefile 2014 / 04 / 06 12563
6997 프랑스 총파업 장기화 조짐 imagefile 2018 / 04 / 11 11303
6996 영화관에 등장한 1등석 imagefile 2013 / 02 / 11 11214
6995 재범 방지를 위한 대안 형벌 검토하는 프랑스 법무부 imagefile 2013 / 02 / 18 11130
6994 18-34세 프랑스인 3분의 1 이상 해외 이주 원해 imagefile 2013 / 11 / 18 10788
6993 2014년, 파리 여자 시장 탄생? imagefile 2013 / 02 / 18 10512
6992 프랑스에선 얼마를 벌어야 부자 소리를 듣나? imagefile 2013 / 02 / 11 10372
6991 JEFF KOONS 회고전 imagefile 2015 / 01 / 19 10129
6990 유럽 사교육 시장의 챔피온, 프랑스 imagefile 2013 / 01 / 14 9765
6989 ‘르 그랑 파리’자동전철 건설로 7년간 30만명 고용 효과 2013 / 07 / 25 9657
6988 기아 자동차 프랑스 지점, 신임 사장 마크 에드리쉬 임명 imagefile 2015 / 03 / 17 9600
6987 LED 조명, 인체에 유해하다. imagefile 2010 / 10 / 26 9565
6986 프랑스, 다문화 정책 ‘실패’ 선언.(1면) imagefile 2011 / 02 / 14 9341
6985 알프스 지방, 늑대 사냥 허가한다. imagefile 2011 / 08 / 01 9116
Board Search
1 2 3 4 5 6 7 8 9 10
a