Untitled Document
대사관 | 유관기관 | 한인회 | 유학생회 | 기타한인단체 | 한인동포업체 | 주재상사 | 유럽내 추천사이트 | 해외동포 언론사이트

단독 사설
단독 칼럼
단독 인터뷰
독자기고/특별기고
엣세이/여행기/장편소설
유럽한인 취재뉴스
유로저널특집/기획취재뉴스
취재/독자/동영상
한인사회 게시판
정부/대사관 공지
재미있는 유머
경제뉴스
국제뉴스
정치뉴스
사회뉴스
기업뉴스
문화뉴스
연예뉴스
건강뉴스
여성뉴스
스포츠뉴스
내고장소식
독일뉴스
영국뉴스
베네룩스
프랑스뉴스
유럽뉴스
동유럽뉴스
스칸디나비아
스페인/이탈리아
오스트리아/스위스
그리스/터키/포르투갈
유럽각국 전시정보
유럽각국 이민정보
유럽각국 생활정보
유럽각국 교육정보
유럽각국 문화정보
여행기사 정보제공
유럽각국 여행정보
유럽각국 연금제도
유럽각국 세무정보
유럽한인 사회현황
유럽소비자 제품평가
공공기관/기업광고
동포업체 및 기타/해외
번역/통역, 관광, 가이드
민박, 하숙, 호텔


?

단축키

Prev이전 문서

Next다음 문서

+ - Up Down Comment Print Files
?

단축키

Prev이전 문서

Next다음 문서

+ - Up Down Comment Print Files


프랑스 직장여성 10 6, 가정과 직장 생활 양립 고충 호소  



자녀가 있는 프랑스 여성들이 직장과 가정생활을 공동으로 꾸려나가는데 어려움을 겪고 있는 것으로 조사되었다.


프랑스 통계청INSEE 연구를 인용한 프랑스 일간지 라트리뷴에 따르면 이상의 자녀를 돌보는 여성은 그렇지 않은 여성보다 직업을 가질 있는 확률이 현저히 낮았다. 반면 자녀가 있는 남성의 경우는 차이가 없었다.


이러한 차이는 커플 내에서 고착화 남녀 격차를 여실히 보여주고 있으며 특히 여성의 임시직 비율이 높은 주요 원인 하나라고 통계청은 설명했다.  


프랑스-유로마트-태동관.png




직군별로도 차이가 나타난다. 여성의 경우 가족 책임의 영향은 공장 노동자계층에서 두드러지게 나타났다.


공장 노동자 자녀 부양의 책임이 있는 여성은 54% 반면 그렇지 않은 여성은 74% 조사되었다. 반면 관리직은 크게 차이가 나지 않았다. 자녀가 있는 여성 관리자는 90%, 자녀가 없는 경우는 94%였다.



프랑스 KFL 시티라인.png



이러한 차이는 일반적으로 노동자가 관리직보다 시간을 조정할 있는 가능성이 적다는 사실에서 비롯된다. 아이가 생기면 일을 그만 밖에 없는 여성이 많은 이유다.


특히 자녀가 출산 여성들의 사회적 활동의 균형이 깨어지는 확률이 높다고 통계청은 설명했다.


구체적으로 보면 25-49 여성 45% 자녀 출생이 자신의 직업생활에 중대한 영향을 끼쳤다고 답한 반면 남성은 23% 여성에 비해 절반 수준이다.


프랑스 사계절 + 자사광고.png



그러나 자녀가 자신의 직장업무에 영향을 주었다는 응답률은 공장 노동자보다는 관리직이 높았다. 가정에 대한 책임이 업무에 영향을 미쳤다고 답한 여성관리직은 56%, 사무직원은 40% 그리고 공장 노동자는 27%였다.


주요 영향은 노동시간 단축이었으며 관리직은 20% 공장 노동자 8%보다 높았다.  남성의 비율은 여성보다 5 낮은 3%였다. 여성이 남성보다 자녀 부양에 많은 시간을 할애한다고 있다.  


자녀의 나이에 따른 차이도 있다. 아이가 어릴수록 가정과 직장생활 양립은 더욱 힘든 경우가 많다. 3 이하 자녀를 가진 여성직장인 66% 어려움을 호소하고 있으며 10 이상 자녀인 경우 54% 다소 감소했다.


프랑스 중앙교회+퐁네트교회.png



이번 조사에 따르면 프랑스인 대다수(61%) 가정과 직장 생활 균형을 유지에 어려움을 느끼고 있다.


주요 난관은 응답자 41% 꼽은 시간 부족이다. 장시간 근무(16%), 야근이나 추가 근무(13%) 그리고 장거리 통근과 연관되어 있다. 고용주나 동료에 대한 이해 부족은 3% 낮은 편이었다.


시간제약 문제는 남녀 차이 없이 관리직에서 두드러지게 나타났다. 시간적 압박에 처한 관리직은 73%, 사무직은 58% 그리고 공장노동자는 53% 조사되었다.

 

프랑스 유로저널 전은정 기자

   eurojournal10@eknews.net



프랑스 홈페이지 홍보.png


  


List of Articles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수
6813 파리에서 한국 식품의 인기 file admin_2017 2020.03.11 1379
6812 열정의 도시, 파도에 흔들릴지언정 가라앉지 않는다 FLUCTUAT NEC MERGITVR admin_2017 2020.03.11 1099
6811 프랑스, 저금리시대, 생태적 공공투자 적기 file eknews10 2020.03.11 1264
6810 프랑스 기업인들, 코로나 정국 속 경제 비관론 상승 file eknews10 2020.03.11 1189
» 프랑스 직장여성 10명 중 6명, 가정과 직장 생활 양립 고충 호소 file eknews10 2020.03.11 1916
6808 프랑스 기업들, 코로나19 대비 재택근무 전환 강화 file eknews10 2020.03.11 931
6807 곧 밝혀질 프랑수아 피용 François Fillon의 운명 file admin_2017 2020.03.03 1281
6806 전설적인 음악의 반항아 세르쥬 갱스부르 Serge Gainsbourg admin_2017 2020.03.03 1557
6805 프랑스 창업 역대 최고로 실업률 하락과 경제 성장 원동력 file admin_2017 2020.02.27 1212
6804 다시 돌아올 봄의 축제들 file admin_2017 2020.02.26 1421
6803 프랑스 신 재생 에너지 시대 돌입 file admin_2017 2020.02.26 863
6802 프랑스, 빈곤층 청년과 학생 증가로 사회 문제로 제기 file admin_2017 2020.02.19 1134
6801 프랑스, OECD회원국 중 GDP대비 세금 비율 제일 높아 file admin_2017 2020.02.19 1307
6800 프랑스,의료예산 EU 최고인 반면 의사 모자라고 대기 시간 길어 admin_2017 2020.02.19 869
6799 프랑스 부동산 매매가 급상승에도 부동산 투자 유럽에서 최고 admin_2017 2020.02.19 875
6798 프랑스 정부, 가정 폭력 등 여성 폭력에 처벌 강화 admin_2017 2020.02.19 863
6797 2020년 파리전투의 논란 file admin_2017 2020.02.18 948
6796 프랑스, 2019년 민간 고용 1,1% 증가(1면) file eknews10 2020.02.12 788
6795 프랑스, 온라인 시장 급 성장세 file eknews10 2020.02.12 1250
6794 프랑스, 2019년 무역적자 소폭 감소 file eknews10 2020.02.12 876
Board Pagination ‹ Prev 1 ... 6 7 8 9 10 11 12 13 14 15 ... 351 Next ›
/ 351

나눔글꼴 설치 안내


이 PC에는 나눔글꼴이 설치되어 있지 않습니다.

이 사이트를 나눔글꼴로 보기 위해서는
나눔글꼴을 설치해야 합니다.

설치 취소

Designed by sketchbooks.co.kr / sketchbook5 board skin

Sketchbook5, 스케치북5

Sketchbook5, 스케치북5

Sketchbook5, 스케치북5

Sketchbook5, 스케치북5