Untitled Document
대사관 | 유관기관 | 한인회 | 유학생회 | 기타한인단체 | 한인동포업체 | 주재상사 | 유럽내 추천사이트 | 해외동포 언론사이트

단독 사설
단독 칼럼
단독 인터뷰
독자기고/특별기고
엣세이/여행기/장편소설
유럽한인 취재뉴스
유로저널특집/기획취재뉴스
취재/독자/동영상
한인사회 게시판
정부/대사관 공지
재미있는 유머
경제뉴스
국제뉴스
정치뉴스
사회뉴스
기업뉴스
문화뉴스
연예뉴스
건강뉴스
여성뉴스
스포츠뉴스
내고장소식
독일뉴스
영국뉴스
베네룩스
프랑스뉴스
유럽뉴스
동유럽뉴스
스칸디나비아
스페인/이탈리아
오스트리아/스위스
그리스/터키/포르투갈
유럽각국 전시정보
유럽각국 이민정보
유럽각국 생활정보
유럽각국 교육정보
유럽각국 문화정보
여행기사 정보제공
유럽각국 여행정보
유럽각국 연금제도
유럽각국 세무정보
유럽한인 사회현황
유럽소비자 제품평가
공공기관/기업광고
동포업체 및 기타/해외
번역/통역, 관광, 가이드
민박, 하숙, 호텔


조회 수 2725 추천 수 2 댓글 0
?

단축키

Prev이전 문서

Next다음 문서

+ - Up Down Comment Print Files 수정 삭제
?

단축키

Prev이전 문서

Next다음 문서

+ - Up Down Comment Print Files 수정 삭제


마디송(여, 5세), 수색작업 3일만에 숨진 채로 발견

아이가 죽었다는 소식에 어떤 이는 감정에 북받쳐 울고 또 다른 사람들은 분노에 떨고 있다.
에이귀이에르(Eygui_res)에 살고 있는 5살짜리 어린 꼬마소녀가 사라진 것은 지난 6일이었다. 하지만 아이는 그로부터 3일이 지난 월요일 아침 아이의 부모가 알고 지내던 한 청년(24세)의 집에서 숨진 채 발견되었다고 5월 9일자 르 몽드 지는 전했다. 그는 여아를 납치했다는 의혹을 주위 사람들로부터 받고 있던 터라 헌병대원이 도착했을 때에는 자살을 시도하기도 했다.
이번 사건을 맡은 담당 검사 앙뚜안 빠가넬리(Antoine Paganelli)씨가 발표한 바에 의하면 마디송의 몸에는 칼이나 그 밖의 무기에 의해 생겼을 것으로 추정되는 상처가 발견되지 않았다.
5월 9일 부검실시
첫 번째 조사결과에 의하면 아이는 지난 5일과 6일 밤 사이 실종된 후 얼마 되지 않아 숨졌다. 에이귀이에르에 있는 자신의 집에서 금요일과 토요일 밤 사이 사라진 여아는 그 다음 날인 토요일 오전 10시 40분경 이 지역에서 금속 공으로 일하고 있는 한 젊은 청년의 집 쓰레기봉투에서 발견되었다. 헌병대원들이 청년의 집에 도착했을 때, 그는 말문을 열기 시작했다. 그러나 그는 갑자기 자신의 목에 칼을 들이대고 자살을 시도했다. 청년은 그 즉시 헬리콥터로 마르세이유에 있는 한 병원으로 후송되었다. 병원의 한 소식통에 따르면 현재 그의 상태는 그리 걱정할 만한 수준은 아니다.
검찰 측은 지금으로서는 그가 여아를 상태로 어떤 다른 행동을 했는지에 대해서는 알 수 없다고 밝혔다. 숨진 아이를 찾는 수색작업은 그가 사라진 토요일부터 적극적으로 전개되었다. 아이의 어머니는 실종된 날 침대가 비어있었고 뒷문이 반쯤 열려진 상태였다고 진술했다.
이틀 동안 100 여 명의 헌병대원들과 소방대원 그리고 자원봉사자들이 아이가 가출을 한 것인지 아니면 누군가에 의해 납치당한 것인지 모르는 상태에서 에이귀이에르 주변의 작은 마을들을 샅샅이 수색했다.
<프랑스=유로저널 ONLY 뉴스>

List of Articles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수
33 50대 일하기에 참 괜찮은 나이죠 file 유로저널 2006.06.01 2927
32 프랑스 중부와 알프스 편 file 유로저널 2006.06.01 3425
31 샹젤리제 의 루이뷔통 매장 영업, 일요일에도 ? file 유로저널 2006.06.01 3374
30 불만에 빠진 프랑스 병원 file 유로저널 2006.06.01 2660
29 인종차별 발언으로 유죄선고 받은 장-마리 르 펜 유로저널 2006.06.01 2661
28 위장등록으로 몸살 앓는 파리 소르본 대학 유로저널 2006.06.01 3006
27 오드리 또뚜(Audrey Tautou ) file 유로저널 2006.06.01 3011
26 프랑스 중부와 알프스 편 file eunews 2006.05.30 2822
25 불법 거주자, 파리의 성당에서 시위 eunews 2006.05.30 2770
24 파리 국철 A선 (RER A), 더 안락해지다... eunews 2006.05.30 3825
» 에이귀이에르 (Eygui_res) 에서의 공포… file eunews 2006.05.30 2725
22 파리 노숙자, 점점 많아져… file eunews 2006.05.30 3627
21 외국인들을 위해 힘쓰는 한 프랑스 유치원 file eunews 2006.05.30 3925
20 인종차별 논쟁의 대상이 된 프랑스 file eunews 2006.05.30 4105
19 도미니끄 드 빌팽, 라이벌에 대한 조사 실시… ? file eunews 2006.05.30 3355
18 이란 핵 문제 관련 회의, 독일과 파리 에서… file eunews 2006.05.30 3658
17 프랑스, 첨단기술분야 투자 프로젝트 발표 eunews 2006.05.30 3327
16 거식증, 식이장애 그 이상의 문제죠 file eunews 2006.05.30 4792
15 장-프랑수아 르블, 별세 eunews 2006.05.30 3474
14 프랑스 이민, 이젠 불어 잘하는 사람들만? file eunews 2006.05.30 4621
Board Pagination ‹ Prev 1 ... 342 343 344 345 346 347 348 349 350 351 Next ›
/ 351

나눔글꼴 설치 안내


이 PC에는 나눔글꼴이 설치되어 있지 않습니다.

이 사이트를 나눔글꼴로 보기 위해서는
나눔글꼴을 설치해야 합니다.

설치 취소

Designed by sketchbooks.co.kr / sketchbook5 board skin

Sketchbook5, 스케치북5

Sketchbook5, 스케치북5

Sketchbook5, 스케치북5

Sketchbook5, 스케치북5