Download putty ssh for windows Untitled Document
   
대사관 | 유관기관 | 한인회 | 유학생회 | 기타한인단체 | 한인동포업체 | 주재상사 | 유럽내 추천사이트 | 해외동포 언론사이트  
     

>

단독 사설
단독 칼럼
단독 인터뷰
독자기고/특별기고
엣세이/여행기/장편소설
 
유럽한인 취재뉴스
유로저널 특집뉴스
취재/독자/동영상
 
한인사회 게시판
정부/대사관 공지
재미있는 유머
 
경제뉴스
국제뉴스
정치뉴스
사회뉴스
기업뉴스
문화뉴스
연예뉴스
건강뉴스
여성뉴스
스포츠뉴스
내고장소식
 
독일뉴스
영국뉴스
베네룩스
프랑스뉴스
유럽뉴스
동유럽뉴스
스칸디나비아
스페인/이탈리아
오스트리아/스위스
그리스/터키/포르투갈
 
유럽각국 전시정보
유럽각국 이민정보
유럽각국 생활정보
유럽각국 교육정보
유럽각국 문화정보
여행기사 정보제공
유럽각국 여행정보
유럽각국 연금제도
유럽각국 세무정보
유럽한인 사회현황
유럽소비자 제품평가
 
공공기관/기업광고
동포업체 및 기타/해외
 
번역/통역, 관광, 가이드
민박, 하숙, 호텔
 

프랑스, 훈육적 체벌 전면 금지법 제정 프랑스 국회는 지난 주 화요일 아동에게 행해지던 모든 형태의 체벌을 금...

by eknews10  /  on Jul 09, 2019 18:28

프랑스, 훈육적 체벌 전면 금지법 제정




프랑스 국회는 지난 화요일 아동에게 행해지던 모든 형태의 체벌을 금지하는 법을 통과 시켰다고 프랑스 일간지 파리지엥이 전했다. 프랑스에서는 지난 수년간 볼기 때리기 일상 교육에서의 폭력 금지법 제정에 대한 찬반 공방이 이어졌었다.


이번 제정은 지난 11 국회에서 통과된 지난 상원에서 만장일치로 수정안 없이 채택되었다.  하원과 상원의 논의에서 일부 우파 극우 의원들이 법의 유용성에 대한 의문을 제기하고 가족생활에 대한 간섭이라는 반론이 나오기도 했었다.


이로써 체벌을 비롯한 모든 종류의 일상적으로 일어나는 교육적 폭력 금지 조항은 학생건강일지의 페이지에 명시될 것이라고 아동보호 담당 국무장관 아드리안 타케가 알렸다. 그는 모든 종류의 체벌행위는 아이에게 평생의 트라우마로 남을 있으며 교육의 수단이 없다고 강조했다.   


의회의 이번 결정으로 교육폭력 금지법은 민법에 포함되어 시청에서 결혼할 부모가 육체적 또는 심리적 폭력을 행사할 없다는 조항을 낭독하게 된다. 또한 이번 법안에는 부모의 아동에 대한 폭력에 대한 조치를 포함하고 있다.


fesse.jpg



프랑스 형법에는 이미 아동에 대한 어떠한 형태의 신체적 폭력이 금지되어 있지만 지금까지는 시정권한으로 인정되어 왔었다. 따라서 교육을 명분으로 폭력행사는 프랑스에 널리 퍼져 있었다.  


프랑스 아동 재단Fondation pour l’enfance 따르면 프랑스 부모의 85% 훈육적 폭력을 행사했으며 아동학대의 75% 교육적 차원의 처벌 간주됐다. 특히 2 이하의 유아 자녀에게 폭력을 행사한 부모가 50% 넘었다.


프랑스는 이번 제정으로 런던 소재 비정부기구의 아동에 대한 모든 육체적 처벌 종식을 위한 국제 구상 따라 체벌을 금지하는 56번째 국가가 되었다. 아동체벌 금지법 제정이 늦어지면서 오랫동안 국제적 질타를 받아 왔던 프랑스는 이제 공식적으로 국제조약을 준수할 있게 되었다.


금지법을 최초 시행은1979 스웨덴이었으며 유럽에서 영국과 벨기에, 이탈리아, 체코에서는 아직 법이 시행되지 않고 있다.   


한편 체벌이 아이에게 미치는 부정적 영향은 다양한 연구에서 증명되어 왔다. 프랑스 정신적 외상 피해자 학회 회장 뮈리엘 살모나 정신의학자에 따르면 체벌 대상 아동은 대뇌 피질의 일시적 마비를 유발해 분석, 판단 행동장애를 초래할 있고 기억, 학습 시공간 인지 능력 시스템을 약화시키며 두려움과 폭력성을 강화시킬 가능성이 있다.

 

 


<사진출처 : 파리지앵>

 

 

 

 

URL
http://eknews.net/xe/541747
Date (Last Update)
2019/07/09 18:28:34
Read / Vote
311 / 0
Trackback
http://eknews.net/xe/541747/784/trackback
List of Articles
번호 제목 날짜 조회 수
6653 프랑스, 상반기 자동차 판매량 감소 imagefile 2019 / 08 / 13 112
6652 8월에 떠난 영원한 여인 콜레트( Colette ) image 2019 / 08 / 12 136
6651 노트르담 성당 화재후 납 중독 위험 imagefile 2019 / 08 / 12 124
6650 <헤밍웨이의 파리의 축제> 1921년- 1926년 image 2019 / 08 / 07 145
6649 110년 만에 루이즈 블레리옷 ( Louis Bleriot ) 탄생해 imagefile 2019 / 08 / 07 157
6648 프랑스, 2분기 실업률 감소 추세 이어가(1면) imagefile 2019 / 08 / 06 154
6647 프랑스 르와시 샤를르 드 골 공항 지연/결항률 최고 imagefile 2019 / 08 / 06 159
6646 프랑스 기업인들, 경기 낙관론 지속 imagefile 2019 / 08 / 06 225
6645 2018년 파리 임대료 1,7% 상승 imagefile 2019 / 08 / 06 245
6644 프랑스, 가계소비 다시 감소 imagefile 2019 / 08 / 06 99
6643 프랑스, 후반기 ‘노란 조끼’운동으로 상당한 경제 비용 감당할 수도(1면) imagefile 2019 / 07 / 23 243
6642 프랑스, 부채 민감 계층은 여성 한부모 가정 imagefile 2019 / 07 / 23 189
6641 프랑스인이 선호하는 여름 휴가지는 스페인과 이탈리아 imagefile 2019 / 07 / 23 225
6640 프랑스인, 자가 승용차 보유 최대 imagefile 2019 / 07 / 23 206
6639 프랑스인 5명 중 1명 외국 담배 구매 imagefile 2019 / 07 / 23 307
6638 열정의 여인 마담 클리코 그리고 샴페인 뵈브 클리코 image 2019 / 07 / 23 234
6637 평등속의 호화 파티 imagefile 2019 / 07 / 23 170
6636 프랑스, 2020년부터 자국 출발 항공권에 최대 18유로 환경세 부과 계획 imagefile 2019 / 07 / 17 252
6635 프랑스, 2분기 기업 파산율 감소, 하반기 경기 개선 기대(1면) imagefile 2019 / 07 / 16 180
6634 프랑스 수도권, 올해 상반기 범죄 급증 imagefile 2019 / 07 / 16 199
Board Search
1 2 3 4 5 6 7 8 9 10
a