Download putty ssh for windows Untitled Document
   
대사관 | 유관기관 | 한인회 | 유학생회 | 기타한인단체 | 한인동포업체 | 주재상사 | 유럽내 추천사이트 | 해외동포 언론사이트  
     

>

단독 사설
단독 칼럼
단독 인터뷰
독자기고/특별기고
엣세이/여행기/장편소설
 
유럽한인 취재뉴스
유로저널 특집뉴스
취재/독자/동영상
 
한인사회 게시판
정부/대사관 공지
재미있는 유머
 
경제뉴스
국제뉴스
정치뉴스
사회뉴스
기업뉴스
문화뉴스
연예뉴스
건강뉴스
여성뉴스
스포츠뉴스
내고장소식
 
독일뉴스
영국뉴스
베네룩스
프랑스뉴스
유럽뉴스
동유럽뉴스
스칸디나비아
스페인/이탈리아
오스트리아/스위스
그리스/터키/포르투갈
 
유럽각국 전시정보
유럽각국 이민정보
유럽각국 생활정보
유럽각국 교육정보
유럽각국 문화정보
여행기사 정보제공
유럽각국 여행정보
유럽각국 연금제도
유럽각국 세무정보
유럽한인 사회현황
유럽소비자 제품평가
 
공공기관/기업광고
동포업체 및 기타/해외
 
번역/통역, 관광, 가이드
민박, 하숙, 호텔
 

프랑스에서 속도위반이 가장 많은 고속도로는 프랑스 북동부를 지나는 A31번 고속도로인 것으로 나타났다. 15일, ...

by eknews09  /  on May 16, 2011 09:25

radar.jpg  

프랑스에서 속도위반이 가장 많은 고속도로는 프랑스 북동부를 지나는 A31번 고속도로인 것으로 나타났다.

15, 도로교통안전국의 통계자료를 인용한 르 푸앙의 보도를 따르면 2010년 한 해 동안 프랑스 북동부 메츠와 낭시를 잇는 A31번 고속도로에서 발생한 속도 위반 건수는 총 17만 건으로 매일 464건의 속도위반이 적발된 것으로 나타났다. 시간당 20여 건이 적발되는 셈이다.

지난 2009년 여름 이 지역 도로 교통 사업국은 기존 110km/h이던 제한속도를 90km/h로 내리면서 불명예스러운 1위에 중요한 역할을 한 것으로 나타났다. 하지만 속도위반 차량의 40% 이웃나라인 룩셈부르그와 벨기에, 독일 등에 등록된 차량으로 과태료 부과의 대상에서 제외된다.

지난 2008년에 연간 20 건의 속도위반 적발로 1위에 올랐던 프랑스 남부 (Var) 지방의 A8 고속도로는 7 7 건이 줄어든 12 3 건으로 2위에 기록됐다. 3위는 파리와 리옹을 잇는 A6 고속도로로 매년 11 3 건의 속도 위반이 적발되는 것으로 나타났다.

파리 시내 콩코드 광장과 벡시를 잇는 조르주 퐁피두 강변도로도 연간 8 3 건의 속도위반으로 13위에 올라 도심 속도위반 최고치를 기록했다.

보도에 따르면 지난 2010 동안 과속감지 카메라에 적발된 속도위반 건수는 총 117만 건이며 이 중 절반에 가까운 460만 건의 위반에 대해 과태료 부과 통지서가 발급된 것으로 나타났다.

프랑스에 과속감지 카메라가 처음으로 설치된 것은 지금으로부터 8년 전인 2003년 10월 27일이었다. 설치된 지 이틀 만에 2천 건의 과속이 적발되었으며 지난 8년 동안, 모두 4천만 장에 이르는 과태료청구용지가 발송되었다.  
도로교통안전국에 따르면, 지난 8년간의 과속감지 카메라 운영으로 자동차의 평균운행속도가 10% 정도 감소했으며, 약 11.000명의 교통사고사망자와 150.000명의 부상자를 줄이는 효과를 얻은 것으로 집계된다.
사르코지 정부는 임기가 끝나는 2012년까지 매년 500개의 과속감지 카메라를 추가로 신설하여 2012년에는 총 4.500개의 감지 카메라를 운영할 계획이다.

 

 

URL
http://eknews.net/xe/141508
Date (Last Update)
2011/05/16 09:25:16
Read / Vote
4366 / 0
Trackback
http://eknews.net/xe/141508/9fe/trackback
List of Articles
번호 제목 날짜 조회 수sort
6768 마오리족 전사 머리, 뉴질랜드에 반환. imagefile 2011 / 05 / 09 4702
6767 LVMH, 불가리 지분 51% 인수 합병. imagefile 2011 / 03 / 07 4668
6766 프랑스, 하루빨리 공공부문 개혁해야 2006 / 05 / 30 4659
6765 경제위기속, 다시 붐비는 파리의 공중목욕탕 imagefile 2013 / 02 / 25 4645
6764 에어프랑스, 콩코드기 추락지역에 추모역 조성한다. imagefile 2011 / 07 / 26 4619
6763 유럽의 최고 경영대학원 순위 프랑스가 싹쓸이 imagefile 2007 / 07 / 11 4551
6762 <거대 도시 파리>의 꿈 - 그랑 파리(Grand Paris) 프로젝트(1면) imagefile 2013 / 03 / 11 4503
6761 수치로 본 2013년 바칼로레아 시험 imagefile 2013 / 06 / 17 4487
6760 TGV, 폭탄 위험에 노출 2006 / 05 / 30 4462
6759 파리에서의 쇼핑하기 imagefile 2006 / 01 / 02 4455
6758 프랑스 대학 영어 강의 도입으로 인한 논쟁 뜨거워 imagefile 2013 / 05 / 20 4445
6757 히잡(무슬림 여성들의 베일) 착용한 젊은 여성, 폭행 사건 신고해 imagefile 2013 / 06 / 17 4417
6756 러시아 귀화의사 밝힌 브리지트 바르도. imagefile 2013 / 01 / 10 4413
6755 금주의 프랑스 미술 등 예술 전시회 소식 imagefile 2013 / 11 / 04 4407
6754 카톨릭 신부가 동성연애 게이의 결혼을 옹호한다. file 2012 / 12 / 28 4385
6753 실업 보험 개정 - 실업 보험 적자 해소와 노동자 권리 보호 사이에서 갈등 imagefile 2014 / 01 / 20 4381
6752 프랑스 원자력 안전기구, 원전 폐쇄 안 한다. imagefile 2012 / 01 / 07 4368
» A31 고속도로, 속도위반 1위. imagefile 2011 / 05 / 16 4366
6750 프랑스 미술 시장을 뒤흔드는 세금 인상 imagefile 2013 / 07 / 07 4361
6749 770억유로 : 2012년 프랑스 관광수입 imagefile 2013 / 02 / 18 4345
Board Search
1 2 3 4 5 6 7 8 9 10
a