Download putty ssh for windows Untitled Document
   
대사관 | 유관기관 | 한인회 | 유학생회 | 기타한인단체 | 한인동포업체 | 주재상사 | 유럽내 추천사이트 | 해외동포 언론사이트  
     

>

단독 사설
단독 칼럼
단독 인터뷰
독자기고/특별기고
엣세이/여행기/장편소설
 
유럽한인 취재뉴스
유로저널 특집뉴스
취재/독자/동영상
 
한인사회 게시판
정부/대사관 공지
재미있는 유머
 
경제뉴스
국제뉴스
정치뉴스
사회뉴스
기업뉴스
문화뉴스
연예뉴스
건강뉴스
여성뉴스
스포츠뉴스
내고장소식
 
독일뉴스
영국뉴스
베네룩스
프랑스뉴스
유럽뉴스
동유럽뉴스
스칸디나비아
스페인/이탈리아
오스트리아/스위스
그리스/터키/포르투갈
 
유럽각국 전시정보
유럽각국 이민정보
유럽각국 생활정보
유럽각국 교육정보
유럽각국 문화정보
여행기사 정보제공
유럽각국 여행정보
유럽각국 연금제도
유럽각국 세무정보
유럽한인 사회현황
유럽소비자 제품평가
 
공공기관/기업광고
동포업체 및 기타/해외
 
번역/통역, 관광, 가이드
민박, 하숙, 호텔
 

프랑스 극우파 국민전선(FN)의 마린 르 펜(Marine Le Pen) 당수가 2012년 프랑스 대선 후보 중 가장 높은 지...

by 유로저널  /  on Mar 07, 2011 18:02


프랑스 극우파 국민전선(FN)의 마린 르 펜(Marine Le Pen) 당수가 2012년 프랑스 대선 후보 중 가장 높은 지지율을 차지해 우경화로 치닫고 있는 프랑스 정치권의 쟁점으로 떠올랐다.
지난 5일, 르 파리지앙의 의뢰로 여론조사 기관인 해리스 인터렉티브가 벌인 설문조사 결과에 따르면, 오는 2012년 대선 후보로 거론되는 정치적 인물 중 극우파 국민전선(FN)의 마린 프 펜 당수가 23%의 높은 지지율을 보이며 가장 유력한 대선후보로 부각됐다.
집권당인 대중운동연합의 니콜라 사르코지 대통령과 사회당의 마르틴 오브리 당수는 21%의 지지율로 동률을 보였으며, 중도파 민주동맹(MoDem)의 프랑수아 바이루가 8%의 지지율로 4위에 머물렀다. 사르코지의 영원한 숙적 도미니크 드 빌팡 전 총리와 녹색당의 에바 졸리 당수는 각각 7%의 지지율을 기록하며 뒤를 이었다.
한편, 마르틴 오브리 사회당 당수와 함께 야권의 대항마로 거론되는 도미니크 스트로스 칸 IMF 총재는 설문조사 대상 중에 포함되지 않아 반쪽짜리 여론조사라는 지적도 일고 있다.
마린 르 펜 국민전선 당수는 여론조사 결과 발표 다음날인 6일, 자신의 사무실에서 기자회담을 열고 "아주 고무적인 사건이다."라고 말하며 "단순한 의지표명이 아닌 승리를 위해 2012년 대선에 임하겠다."라는 공식견해를 밝혔다.
사회당의 마르틴 오브리 당수는 이 같은 결과에 대해 "니콜라 사르코지의 반 이슬람 정책이 결국 극우 세력의 확산에 힘을 실어주는 결과를 초래했다."라고 강력히 비난했다.
지난 1월 16일, 아버지인 장 마리 르 펜의 뒤를 이어 국민전선(FN)의 새로운 당수 자리를 차지한 마린 르 펜의 당시 지지율은 11%에 불과했다.

유로저널 프랑스지사
오세견 지사장


@유로저널 ONLY 뉴스 에 게재된 각국 기사 내용은 한국 언론들이나 포탈싸이트에 보도되지 않았거나, 본지가 직접 취재한 기사들만을 보도합니다.

 

 

URL
http://eknews.net/xe/81273
Date (Last Update)
2011/03/07 18:02:28
Read / Vote
3215 / 0
Trackback
http://eknews.net/xe/81273/e87/trackback
List of Articles
번호 제목 날짜 조회 수sort
6668 프랑스인, "점심시간은 소중하다." imagefile 2012 / 12 / 04 3502
6667 알프스, 눈사태로 세 명 사망. imagefile 2009 / 04 / 14 3490
6666 프랑스 아동 복지 수준, 29개국 가운데 13번째 imagefile 2013 / 04 / 14 3485
6665 유럽인들 평균 수명의 지속적인 증가 추세 imagefile 2013 / 04 / 21 3484
6664 파리에서 가장 위험한 지역은 20구, 15구는 세 번째. imagefile 2009 / 03 / 17 3481
6663 사르코지, 정책 만족도 소폭 증가. imagefile 2011 / 11 / 14 3480
6662 프랑스 대학, 취업을 위한 도약대 imagefile 2013 / 12 / 29 3474
6661 프랑스 교도소 수감률 118%. imagefile 2012 / 12 / 17 3453
6660 프랑스 그르노블 산악개발 박람회 ‘마운틴 플래닛 2014’, 4월 개최 imagefile 2014 / 02 / 01 3450
6659 신학기 학교등록금, 식당 가격 오른다 imagefile 2014 / 07 / 08 3435
6658 자크 시라크, 공금횡령 혐의 재판 시작. imagefile 2011 / 03 / 07 3432
6657 파리 국철 A선 (RER A), 더 안락해지다... 2006 / 05 / 30 3428
6656 프랑스, 장기체류증 등 완화된 이민법 추진한다. imagefile 2012 / 10 / 01 3415
6655 옥수수를 둘러싼 미국 기업과 프랑스의 싸움 imagefile 2013 / 08 / 11 3405
6654 사르코지, 2012년 대선 ‘가망 없다.’ image 2011 / 03 / 18 3405
6653 프랑스 대기오염, EU 권고수준 크게 웃돌아. imagefile 2012 / 09 / 03 3392
6652 프랑스, 가난한 이민자 비율, OECD 평균 웃돈다. imagefile 2012 / 12 / 04 3379
6651 세계 여성의 날을 맞아 발표된 프랑스 여성관련 8개 지표 imagefile 2014 / 03 / 09 3375
6650 프랑스 빈부격차 심화(1면) imagefile 2015 / 05 / 26 3364
6649 뚜르 드 프랑스 첫 구간, 필리페 질베르 우승. imagefile 2011 / 07 / 04 3347
Board Search
6 7 8 9 10 11 12 13 14 15
a