Download putty ssh for windows Untitled Document
   
대사관 | 유관기관 | 한인회 | 유학생회 | 기타한인단체 | 한인동포업체 | 주재상사 | 유럽내 추천사이트 | 해외동포 언론사이트  
     

>

단독 사설
단독 칼럼
단독 인터뷰
독자기고/특별기고
엣세이/여행기/장편소설
 
유럽한인 취재뉴스
유로저널 특집뉴스
취재/독자/동영상
 
한인사회 게시판
정부/대사관 공지
재미있는 유머
 
경제뉴스
국제뉴스
정치뉴스
사회뉴스
기업뉴스
문화뉴스
연예뉴스
건강뉴스
여성뉴스
스포츠뉴스
내고장소식
 
독일뉴스
영국뉴스
베네룩스
프랑스뉴스
유럽뉴스
동유럽뉴스
스칸디나비아
스페인/이탈리아
오스트리아/스위스
그리스/터키/포르투갈
 
유럽각국 전시정보
유럽각국 이민정보
유럽각국 생활정보
유럽각국 교육정보
유럽각국 문화정보
여행기사 정보제공
유럽각국 여행정보
유럽각국 연금제도
유럽각국 세무정보
유럽한인 사회현황
유럽소비자 제품평가
 
공공기관/기업광고
동포업체 및 기타/해외
 
번역/통역, 관광, 가이드
민박, 하숙, 호텔
 

프랑스 국내 시외버스 노선 자율화 전망 프랑스 전역 시외버스 노선의 자율화가 이뤄질 것으로 예상된다. 이와 관...

by eknews10  /  on Dec 15, 2014 17:45
프랑스 국내 시외버스 노선 자율화 전망


프랑스 전역 시외버스 노선의 자율화가 이뤄질 것으로 예상된다.

이와 관련해 지난 12월 10일 새로운 경제 법안인 ‘마크롱법’을 발의한 엠마뉴엘 마크롱 경제부장관은 " 대중교통수단의 다양화의 일환인 이 법을 통해 여행객들의 편의를 도모할 수 있기를 바란다."고 프랑스 공영라디오 RFI와의 인터뷰에서 밝혔다.
프랑스는 국외 노선 버스만 운영되고 있어 비싼 기차나 개인 승용차가 주요 교통수단이 되고 있다. 하지만 기차가 통과하지 않는 지역도 많아 그 동안 여행객들이 불편을 겪어 왔던 것도 사실이다. 


프랑스 국내 시외버스 노선 자율화.jpg
사진출처: RFI


프랑스 국영티비 뉴스 FranceTv info에 의하면 2013년 110,000명의 승객이 장거리 버스를 이용했으며 이는 전체 장거리여행객의 0,0005%에 지나지 않는다고 한다. 정부는 ‘시외버스 노선 자율화’를 통해 오백만을 넘는 자국내 버스 승객 유치를 기대하고 있다.

소비자의 입장에서는 기차요금의 3분의 1 정도로 예상되는 버스요금은 확실히 매력적이다. 또한 프랑스 국내 시외버스 운행이 시작되면 대규모의 일자리 창출 등 부가적인 경제효과도 가져올 수 있다.

이미 여러 교통사업 관계자들은 앞다퉈 버스노선 신청을 했으며 장거리여행에 적합한 버스 선정 등 서비스 개선책을 모색 중이다. 프랑스 다국적 운송기업인 Transdev는 프랑스 전역 40여개의 지방을 잇는 노선을 계획하고 있으며 프랑스 철도청 자회사인 유럽버스 노선 IDBUS도 그들의 노선을 확장하기 위한 방안을 찾고 있다. 

한편 ‘마크롱’법안은 내년 1월 21일 국회 본의회에서 토의에 들어가 빠르면 내년 여름부터 프랑스에서 시외버스 서비스를 이용할 수도 있을 것으로 보인다.


프랑스 유로저널 강승범 기자
eurojournal10@eknews.net





 

 

List of Articles
번호 제목 날짜 조회 수sort
6613 바칼로레아 철학시험문제 트위터로 유출 논란 imagefile 2014 / 06 / 17 3668
6612 파리 공립 도서관 이용자 중, 사회 소외 계층의 증가 imagefile 2013 / 06 / 11 3667
6611 사르코지 대통령, 부인 세실리아와 파경설 imagefile 2007 / 10 / 12 3657
6610 프랑스, 가정 폭력으로 한 해 122명 여성 사망. imagefile 2012 / 11 / 26 3654
» 프랑스 국내 시외버스 노선 자율화 전망 imagefile 2014 / 12 / 15 3646
6608 프랑스, 오는 가을부터 바이오메트릭 여권 사용 imagefile 2008 / 05 / 07 3645
6607 프랑스 문화 생활 정보 imagefile 2014 / 07 / 08 3636
6606 방돔 광장 보석상에 600만 유로 강도. imagefile 2009 / 06 / 02 3627
6605 프랑스, 교통법규 위반 급증. imagefile 2011 / 03 / 21 3617
6604 요플레, 미국 제너럴 밀스에 인수. imagefile 2011 / 03 / 21 3613
6603 프랑스 학생단체 및 노조, 노동정책 CNE 철회 촉구 imagefile 2006 / 05 / 30 3606
6602 프랑스 최저 임금 1.1 % 인상해 시간당 9.53유로 imagefile 2013 / 12 / 17 3594
6601 새해 벽두 파리 교외에서 자동차 방화 imagefile 2008 / 01 / 04 3586
6600 티에리 앙리, 프랑스 축구대표팀 은퇴 선언. imagefile 2010 / 07 / 19 3565
6599 동성애자 결혼은 찬성 입양은 반대 imagefile 2008 / 01 / 31 3559
6598 프랑스 아동 체벌, 법으로 금지된다 imagefile 2016 / 07 / 05 3554
6597 파리 생토노레 명품거리에 위치한 '까롤린드마끼' 한국인 특별 '프라이빗 세일' 실시 imagefile 2015 / 06 / 08 3539
6596 카페 테라스에서의 흡연은 ‘문제없다’. imagefile 2012 / 05 / 14 3535
6595 수압 분사식 셰일가스 추출 금지 법안 가결. imagefile 2011 / 05 / 16 3520
6594 파리 관광객 최고기록 경신. imagefile 2012 / 09 / 03 3514
Board Search
3 4 5 6 7 8 9 10 11 12
a