Download putty ssh for windows Untitled Document
   
대사관 | 유관기관 | 한인회 | 유학생회 | 기타한인단체 | 한인동포업체 | 주재상사 | 유럽내 추천사이트 | 해외동포 언론사이트  
     

>

단독 사설
단독 칼럼
단독 인터뷰
독자기고/특별기고
엣세이/여행기/장편소설
 
유럽한인 취재뉴스
유로저널 특집뉴스
취재/독자/동영상
 
한인사회 게시판
정부/대사관 공지
재미있는 유머
 
경제뉴스
국제뉴스
정치뉴스
사회뉴스
기업뉴스
문화뉴스
연예뉴스
건강뉴스
여성뉴스
스포츠뉴스
내고장소식
 
독일뉴스
영국뉴스
베네룩스
프랑스뉴스
유럽뉴스
동유럽뉴스
스칸디나비아
스페인/이탈리아
오스트리아/스위스
그리스/터키/포르투갈
 
유럽각국 전시정보
유럽각국 이민정보
유럽각국 생활정보
유럽각국 교육정보
유럽각국 문화정보
여행기사 정보제공
유럽각국 여행정보
유럽각국 연금제도
유럽각국 세무정보
유럽한인 사회현황
유럽소비자 제품평가
 
공공기관/기업광고
동포업체 및 기타/해외
 
번역/통역, 관광, 가이드
민박, 하숙, 호텔
 

파리 생토노레 명품거리에 위치한 '까롤린드마끼' 한국인 특별 '프라이빗 세일' 실시 프랑스 핸드백 브랜드 '까롤...

by eknews  /  on Jun 08, 2015 23:20

파리 생토노레 명품거리에 위치한 '까롤린드마끼'

한국인 특별 '프라이빗 세일' 실시




프랑스 핸드백 브랜드 '까롤린드마끼'(Caroline de Marchi)가 오는 6월15일부터 19일까지 단 5일간 프라이빗 세일(Ventes privees)을 실시한다.



까롤1.jpg  


까롤린드마끼는 파리의 유서깊은 명품거리 생토노레가(Rue Saint-Honore) 안뜰에 위치한 고급 부티크로, 감각있는 파리 패션피플들의 비밀스런 쇼핑 장소로 각광을 받고 있는 곳이다. 특히 파리의 대표적인 편집매장 꼴레뜨가 근방에 있어, 파리에서 트렌디한 '고급 부티크 쇼핑'을 하려는 관광객이라면 꼭 한번 들러볼 만한 곳이기도 하다.



까롤린드마끼는 디자이너의 이름을 딴 프랑스 브랜드이지만, 피혁을 다루는데 있어 세계 최고를 자랑하는 밀라노 장인들이 하나 하나 손으로 만드는 '메이드 인 이탈리아' 제품이다. 겉감은 물론 안감까지 이탈리안 최상급 가죽을 사용하여 부드럽고 고급스러운 터치감이 특징이다.



까롤린드마끼는 2009년 브랜드 런칭 이래 매 시즌 독특한 패턴과 색상의 컬렉션을 선보이고 있으며, 바구니 모양의 '꾸보'(Cubo)백과 피라미드를 연상시키는 시크한 '발리'(Bali)백은 그녀의 시그니처 아이템으로 파리지엔느들의 사랑을 듬뿍 받고 있다. 악어, 파이톤, 장어, 가오리 가죽을 사용한 화려한 파티용 클러치백도 다양하게 선보이고 있으며, 소피 마르소, 릴루 포글리 같은 프랑스 여배우들이 까롤린드마끼 핸드백을 착용하는 모습을 종종 목격할 수 있다. 올해 칸영화제 심사위원으로 활약한 소피 마르소가 까롤린드마끼 핸드백을 3점이나 장만해 가기도 했다.



까롤2.jpg



프랑스의 여름 세일이 6월24일부터 5주간 대대적으로 열리지만 대부분의 명품 가방 브랜드들은 세일을 하지 않는 편이다. 그럼에도 모두가 똑같이 들고 다니는 '잇백'을 구매하기 위해 파리 명품매장 앞에서 길게 줄을 서있는 한국 관광객들의 모습은 익숙한 광경이기도 하다.



까롤3.jpg



하지만 이렇게 남들이 흔히 드는 명품백에 진력이 난 소비자라면, 이번 까롤린드마끼 프라이빗 세일을 통해 디자이너의 남다른 안목이 담긴 프랑스 브랜드를 새롭게 발견하고, 독특한 개성을 담은 나만의 가방을 장만할 수 있을 것으로 기대된다.




까롤린드마끼 (Caroline de Marchi)
프라이빗 세일 (+30%) : 2015년 6월15일-19일


217 rue Saint Honore 75001 Paris
월-금 10시-19시 (토요일은 예약에 한해 오픈)
메트로 1호선 튈르리역(Tuileries)에서 내려 도보 3분 거리
키엘 매장 바로 다음 대문에서 초인종을 누르고 안뜰 끝까지 들어 오시면 됩니다.
* 유럽연합 비거주자의 경우, 택스리펀 12%  추가 혜택


Tel : 09 53 58 35 73
카톡 문의 : kfparis
www.carolinedemarchi.com
blog.naver.com/cdmparis




 

 

List of Articles
번호 제목 날짜 조회 수sort
6607 바칼로레아 철학시험문제 트위터로 유출 논란 imagefile 2014 / 06 / 17 3662
6606 파리 공립 도서관 이용자 중, 사회 소외 계층의 증가 imagefile 2013 / 06 / 11 3660
6605 프랑스, 가정 폭력으로 한 해 122명 여성 사망. imagefile 2012 / 11 / 26 3651
6604 사르코지 대통령, 부인 세실리아와 파경설 imagefile 2007 / 10 / 12 3647
6603 프랑스 국내 시외버스 노선 자율화 전망 imagefile 2014 / 12 / 15 3645
6602 프랑스, 오는 가을부터 바이오메트릭 여권 사용 imagefile 2008 / 05 / 07 3639
6601 프랑스 문화 생활 정보 imagefile 2014 / 07 / 08 3631
6600 방돔 광장 보석상에 600만 유로 강도. imagefile 2009 / 06 / 02 3616
6599 프랑스, 교통법규 위반 급증. imagefile 2011 / 03 / 21 3613
6598 요플레, 미국 제너럴 밀스에 인수. imagefile 2011 / 03 / 21 3610
6597 프랑스 학생단체 및 노조, 노동정책 CNE 철회 촉구 imagefile 2006 / 05 / 30 3604
6596 프랑스 최저 임금 1.1 % 인상해 시간당 9.53유로 imagefile 2013 / 12 / 17 3589
6595 새해 벽두 파리 교외에서 자동차 방화 imagefile 2008 / 01 / 04 3582
6594 티에리 앙리, 프랑스 축구대표팀 은퇴 선언. imagefile 2010 / 07 / 19 3561
6593 동성애자 결혼은 찬성 입양은 반대 imagefile 2008 / 01 / 31 3557
6592 프랑스 아동 체벌, 법으로 금지된다 imagefile 2016 / 07 / 05 3540
6591 카페 테라스에서의 흡연은 ‘문제없다’. imagefile 2012 / 05 / 14 3530
» 파리 생토노레 명품거리에 위치한 '까롤린드마끼' 한국인 특별 '프라이빗 세일' 실시 imagefile 2015 / 06 / 08 3527
6589 수압 분사식 셰일가스 추출 금지 법안 가결. imagefile 2011 / 05 / 16 3516
6588 파리 관광객 최고기록 경신. imagefile 2012 / 09 / 03 3507
Board Search
3 4 5 6 7 8 9 10 11 12
a