Download putty ssh for windows Untitled Document
   
대사관 | 유관기관 | 한인회 | 유학생회 | 기타한인단체 | 한인동포업체 | 주재상사 | 유럽내 추천사이트 | 해외동포 언론사이트  
     

>

단독 사설
단독 칼럼
단독 인터뷰
독자기고/특별기고
엣세이/여행기/장편소설
 
유럽한인 취재뉴스
유로저널 특집뉴스
취재/독자/동영상
 
한인사회 게시판
정부/대사관 공지
재미있는 유머
 
경제뉴스
국제뉴스
정치뉴스
사회뉴스
기업뉴스
문화뉴스
연예뉴스
건강뉴스
여성뉴스
스포츠뉴스
내고장소식
 
독일뉴스
영국뉴스
베네룩스
프랑스뉴스
유럽뉴스
동유럽뉴스
스칸디나비아
스페인/이탈리아
오스트리아/스위스
그리스/터키/포르투갈
 
유럽각국 전시정보
유럽각국 이민정보
유럽각국 생활정보
유럽각국 교육정보
유럽각국 문화정보
여행기사 정보제공
유럽각국 여행정보
유럽각국 연금제도
유럽각국 세무정보
유럽한인 사회현황
유럽소비자 제품평가
 
공공기관/기업광고
동포업체 및 기타/해외
 
번역/통역, 관광, 가이드
민박, 하숙, 호텔
 

프랑스 직장인 4명 중 1명 이직 후 근무 환경 개선 프랑스 직장인들이 이직을 한 경우 육체적 심리적 만족도가...

by eknews10  /  on Dec 03, 2019 18:50

프랑스 직장인 4명 중 1명 이직 후 근무 환경 개선





프랑스 직장인들이 이직을 경우 육체적 심리적 만족도가 높은 것으로 나타났다.


노동부 산하 통계청Dares 조사를 인용한 프랑스 일간지 트리뷴에 따르면 2013년과 2016 사이 회사나 직업을 변경한 직장인은 23%였다. 실업이나 임시직을 거치지 않은 사람은 8% 반면 불안정한 시기를 거친 사람은 15%였으며 9% 결국 직업을 바꾸었다.


불안정한 기간 없이 다른 직무로 변경이 원활한 직장인은 대부분 관리직이나 전문직이었다. 공장 노동자나 서비스 직원의 경우 이직을 위한 불안정한 시기가 빈번했으며 회사나 직업을 찾기 위해 시행착오의 단계에 있는 젊은 또한 불안정성이 높았다.


회사 또는 직업 변경의 요인은 노동 조건 개선이다. 실재로 2013, 열악한 노동환경으로 인해 이직을 했다는 응답자는 38%였다.


2013년과 2016 사이에 실업 또는 단기 고용 기간을 거치지 않고 이직 노동조건이 매우 개선되었다는 응답은 29% 동일 직장에 머문 경우 21%보다 높았다. 또한 일반적으로 직업 또는 고용주를 변경한 경우 노동 조건이 크게 향상되었다고 답한 비율은 23%였으며 동일 직장에서 안정적 상태를 유지한 직장인의 만족도는 13% 차이가 났다.  


이직 긍정적 효과를 보면 시간적 제약을 줄일 있었다는 응답은 15%, 신체적 어려움 감소는 20%, 사회 경제적 불안 감소는 25%, 자율성 향상은 20% 그리고 직장 인정은 25% 조사되었다.



emploi.jpg



또한 급여에 대한 만족도도 이직한 직장인이 높았다. 2013년과 2016 사이 이직 급여에 만족한다는 응답은 30%였다. 전체 직장인의 급여 만족도 20%보다 10포인트 높은 수치다.


그러나 이직으로 인한 노동조건 개선은 모든 분야에 적용되지는 않는다.


2013년과 2016 사이 회사나 직업을 바꾼 노동조건이 악화되었다는 응답은 17% 전체 직장인의 부정 응답 15%보다 2포인트 높았다. 직업 변경이 일부 직장인에게는 위험이 수도 있다는 것이다.


대표적으로 건설업, 제조업, 상업, 숙박업, 요식업 등은 육체적, 시간적 제약 그리고 노동 강도를 줄일 있었다. 반면 다양한 배달업이 급증하면서 운송 노동자들의 사회적 경제적 불안은 심화되었다고 노동부 통계청은 지적했다.


직업 변경이 빈번한 분야는 제조업으로 나타났다.


2013년에 제조업 종사자가 3 이직을 경우는 26% 일용직 노동자가 많은 건설업을 제외하고 가장 높은 비율이다. 행정직은 9%, 운송업은 18%, 서비스업은 20%였다. 2013년과 2016 사이 전체 이직 평균은 17%였다.

 

 

 




<사진출처 : 트리뷴>

 

 

 

URL
http://eknews.net/xe/549079
Date (Last Update)
2019/12/03 18:50:58
Read / Vote
203 / 0
Trackback
http://eknews.net/xe/549079/bab/trackback
List of Articles
번호 제목 날짜sort 조회 수
6769 프랑스 청년층, 기후위기 비관 강한 반면 환경 보호 인식 부족 imagefile 2020 / 01 / 14 131
6768 프랑스, 2019년 4분기 성장률 0,2% imagefile 2020 / 01 / 14 81
6767 작가 가브리엘 마츠네프 Gabriel Matzneff 아동강간의 논란 imagefile 2020 / 01 / 13 227
6766 유대인 '사라 할리미Sarah HALIMI' 살인 재판의 분노 imagefile 2019 / 12 / 28 327
6765 프랑스, 2019년 가계 소득 크게 증가, 2020년 소폭 감소 전망(1면) imagefile 2019 / 12 / 28 419
6764 프랑스, 3분기 공공부채 100,4%로 증가 imagefile 2019 / 12 / 28 216
6763 프랑스, 크리스마스 선물 재 판매 성황 imagefile 2019 / 12 / 28 184
6762 프랑스 정부, 고령자 고용 확대 논의 본격화 imagefile 2019 / 12 / 28 213
6761 프랑스, 부의 집중도 개선 보이지 않아 imagefile 2019 / 12 / 28 250
6760 2020년 프랑스 경기, 1,1%로 둔화 전망(1면) imagefile 2019 / 12 / 17 113
6759 프랑스 최저임금, 2019년 혜택 노동자 13%, 2020년 인상률 1,2% imagefile 2019 / 12 / 17 120
6758 프랑스, 범죄율 다소 감소, 은행 사기는 증가 imagefile 2019 / 12 / 17 118
6757 프랑스, 2019년 부동산 매매 급증 imagefile 2019 / 12 / 17 196
6756 프랑스 대기업, 해외 자회사 설립 증가 추세 imagefile 2019 / 12 / 17 180
6755 남녀 평등의 이름으로 해체된 소변기 imagefile 2019 / 12 / 17 202
6754 장기화가 우려되는 프랑스 파업 imagefile 2019 / 12 / 17 139
6753 프랑스, OECD회원국 중 GDP대비 세금 비율 제일 높아(1면) imagefile 2019 / 12 / 10 174
6752 프랑스, 연금개혁 반대 시위 장기화 우려 속 재고 비축 대비 imagefile 2019 / 12 / 10 217
6751 파리, 부동산 투자 유럽에서 최고 imagefile 2019 / 12 / 10 345
6750 프랑스, 고용 창출 높은 지역은 수도권, 지역별 편차는 커 imagefile 2019 / 12 / 10 110
Board Search
1 2 3 4 5 6 7 8 9 10
a