Download putty ssh for windows Untitled Document
   
대사관 | 유관기관 | 한인회 | 유학생회 | 기타한인단체 | 한인동포업체 | 주재상사 | 유럽내 추천사이트 | 해외동포 언론사이트  
     

>

단독 사설
단독 칼럼
단독 인터뷰
독자기고/특별기고
엣세이/여행기/장편소설
 
유럽한인 취재뉴스
유로저널 특집뉴스
취재/독자/동영상
 
한인사회 게시판
정부/대사관 공지
재미있는 유머
 
경제뉴스
국제뉴스
정치뉴스
사회뉴스
기업뉴스
문화뉴스
연예뉴스
건강뉴스
여성뉴스
스포츠뉴스
내고장소식
 
독일뉴스
영국뉴스
베네룩스
프랑스뉴스
유럽뉴스
동유럽뉴스
스칸디나비아
스페인/이탈리아
오스트리아/스위스
그리스/터키/포르투갈
 
유럽각국 전시정보
유럽각국 이민정보
유럽각국 생활정보
유럽각국 교육정보
유럽각국 문화정보
여행기사 정보제공
유럽각국 여행정보
유럽각국 연금제도
유럽각국 세무정보
유럽한인 사회현황
유럽소비자 제품평가
 
공공기관/기업광고
동포업체 및 기타/해외
 
번역/통역, 관광, 가이드
민박, 하숙, 호텔
 

독일, 작년 한 해 EU주변국으로 역대최대 난민신청자 송환 독일이 2018년 한 해 동안 역대최고치 난민신청자를 E...

by admin_2017  /  on Jan 22, 2019 19:52
독일, 작년 한 해 EU주변국으로 역대최대 난민신청자 송환

독일이 2018년 한 해 동안 역대최고치 난민신청자를 EU주변국으로 송환한 것으로 알려졌다.

독일 대표 일간지 쥐트도이체 차이퉁(Süddeutsche Zeitung)이 난민유입과 송환 내용을 담은 독일 내무부 보고서를 분석해 보도한 이번 결과는 도이체벨레(Deutsche Welle)와 가디언(Guardian) 등 해외 언론을 통해 전해졌다.

쥐트도이체 차이퉁에 따르면, 2018년 송환을 요구 받은 난민신청자 중 8658명에 달하는 사람이 독일을 떠난 것으로 밝혀졌다. 이는 7102명이었던 예년의 수치에 비해 크게 늘어난 것이다. 이에 따라 EU주변국으로의 송환완료율 역시 2017년 15.1%에서 2018년 24.5%로 증가했다.    

독일 내지용 - 정치.jpg

독일이 EU주변국을 거쳐 독일로 유입된 난민을 송환시킬 수 있는 이유는 더블린 III 조약에 근거하는EU 난민시스템이 난민신청절차를 난민신청자가 처음 EU에 입국한 국가에서 처리하도록 강제하고 있기 때문이다. 예컨대, 이탈리아를 통해 유럽연합에 들어온 난민신청자는 이탈리아를 거쳐 독일로 와 난민신청절차를 밟더라도 다시 이탈리아로 송환될 수 있다. 이로 인해 이탈리아, 그리스, 헝가리 등 EU국경에 위치한 국가들은 꾸준히 불만을 표시해온 바 있다.

쥐트도이체 차이퉁에 따르면 작년 한 해 독일은 더블린 III 조약에 가입된 EU국가들에 5만 1558 건에 달하는 송환신청을 했고, 그 중 3만 5375 건이 받아들여졌다.

그 중 1/3에 달하는 난민신청자들이 이탈리아로 송환되었다. 한편, 난민에 대해 EU에서 가장 강경한 입장을 보이는 헝가리는 단 한 명의 송환자도 받아들이지 않았고, 그리스는 대다수의 송환신청을 거부하고 오직 다섯 명의 송환자만을 받아들였다.

독일 내부무 장관인 호스트 제호퍼(Horst Seehofer)는 난민유입을 감소시키고 연방정부의 행정부담을 덜기 위해 난민지위가 거절된 난민신청자의 추방을 늘리는 방안을 찾고 있다.
 
<사진: 쥐트도이체 차이퉁(Süddeutsche Zeitung) 전재>

독일 유로저널 박진형 기자
   eurojournal09@eknews.net 

 

 

List of Articles
번호 제목 날짜 조회 수sort
공지 독일 접촉제한 6월 29일까지 연장 / 한국 입국 대상자들을 위한 질의응답(Q&A) imagefile 2020-05-27 4246
9233 새해가 밝은 후 사라져버린 태양, 어두웠던 독일 도시들 imagefile 2013 / 01 / 14 44418
9232 장기기증 스캔들에 정부의 대처 요구 imagefile 2012 / 08 / 13 20718
9231 독일인 사망 원인,심혈관계 질환 비율 압도적 imagefile 2013 / 01 / 10 14681
9230 다수의 독일인들, 여성할당제 원하지 않아 imagefile 2013 / 01 / 21 13228
9229 독일 노인 빈곤률, 원주민 보다 이민자들이 훨씬 높아 imagefile 2013 / 07 / 15 12701
9228 코스메틱 제품들에서 호르몬에 영향주는 성분 검출 imagefile 2013 / 08 / 04 12302
9227 독일인들 자동차 만족도 1 위는 볼보, 현대와 기아차 등 한국차는 하위권 imagefile 2013 / 07 / 25 11108
9226 셰일가스를 위한 수압파쇄(Fracking)기법 계획에 대한 저항 imagefile 2013 / 03 / 04 10484
9225 슈레커(Schlecker)의 도산으로 니베아(Nivea)의 매출에 영향 받아 imagefile 2012 / 08 / 07 10170
9224 독일인 한해 일인 평균 60kg 육식소비, 대체에너지와 함께 대체농업 필요 imagefile 2013 / 01 / 14 10021
9223 독일 평균 집값은 24만 2000유로 imagefile 2017 / 03 / 20 9645
9222 독일 국민질환, 심혈관계 질환 비율 압도적으로 높아 imagefile 2013 / 04 / 08 9267
9221 독일 유명치약 "아요나(Ajona)" 품질 테스트에서 최하점 받아 imagefile 2017 / 05 / 16 9141
9220 독일 수출품 1위는 자동차 imagefile 2011 / 03 / 07 9129
9219 독일, 베이비시터 등 보육과 관련한 비용들 세금공제 가능 imagefile 2013 / 07 / 15 8915
9218 연방정부의 재사용 병 구하기: 판트(Pfand)시스템, 재사용 병과 재활용 병을 구분하시나요? imagefile 2013 / 02 / 11 8901
9217 독일의 생활물가, 지속적인 상승세(1면) imagefile 2012 / 08 / 13 8764
9216 파독 광부와 간호사, 1960~1970년대 총수출액의 2%대 외화 송금 imagefile 2014 / 03 / 31 8544
9215 OECD, 독일 이주자 수용 시스템 향상 평가 imagefile 2013 / 02 / 12 8420
9214 독일 총재 앙겔라 메르켈, 1/4 은 폴란드인 imagefile 2013 / 03 / 18 8247
Board Search
1 2 3 4 5 6 7 8 9 10
a