Download putty ssh for windows Untitled Document
   
대사관 | 유관기관 | 한인회 | 유학생회 | 기타한인단체 | 한인동포업체 | 주재상사 | 유럽내 추천사이트 | 해외동포 언론사이트  
     

>

단독 사설
단독 칼럼
단독 인터뷰
독자기고/특별기고
엣세이/여행기/장편소설
 
유럽한인 취재뉴스
유로저널 특집뉴스
취재/독자/동영상
 
한인사회 게시판
정부/대사관 공지
재미있는 유머
 
경제뉴스
국제뉴스
정치뉴스
사회뉴스
기업뉴스
문화뉴스
연예뉴스
건강뉴스
여성뉴스
스포츠뉴스
내고장소식
 
독일뉴스
영국뉴스
베네룩스
프랑스뉴스
유럽뉴스
동유럽뉴스
스칸디나비아
스페인/이탈리아
오스트리아/스위스
그리스/터키/포르투갈
 
유럽각국 전시정보
유럽각국 이민정보
유럽각국 생활정보
유럽각국 교육정보
유럽각국 문화정보
여행기사 정보제공
유럽각국 여행정보
유럽각국 연금제도
유럽각국 세무정보
유럽한인 사회현황
유럽소비자 제품평가
 
공공기관/기업광고
동포업체 및 기타/해외
 
번역/통역, 관광, 가이드
민박, 하숙, 호텔
 

독일 대학, 학비 증가에 외국인 유학생 줄어 (1면) 무료로 고급대학교육을 받을 수 있는 것이 최대장점으로 꼽혔던...

by eknews10  /  on Aug 27, 2019 22:17

독일 대학, 학비 증가에 외국인 유학생 줄어 (1)


무료로 고급대학교육을 받을 수 있는 것이 최대장점으로 꼽혔던 독일이 비유럽출신 학생들에게 학비를 적용하고 생활비도 점차 비싸지면서 외국인 유학생을 잃고 있다. 전문가들은 비싼 학비가 학내 다양성을 저해하고 유학 국가로서 독일의 경쟁력을 떨어뜨릴 것이라고 경고했다.


독일은 자국인 외국인 차별 없이 고급 무상교육을 받을 수 있는 시스템으로 외국인 유학생들에게 인기이지만 독일교육의 최대장점이 학비증가에 사라질 위기에 놓였다.


최근 설문조사에서 독일은 무상교육과 미래에 대한 비전 덕분에 비영어권 국가 중 단연 최고 유학 선호지역으로 꼽혔으나 이마저 과거이야기가 될 수도 있다는 우려의 목소리가 제기되고 있다.


2017 10월 독일의 16개 주 가운데 하나인 바덴-뷔템베르크(Baden-Württemberg) 주가 최초로 비유럽출신 외국인에게 학기 당 1500유로의 학비를 적용하며 주 내 일곱 개 대학이 동시에 외국인 학비를 도입하자 평균 일년 당 입학하는 외국인 학생 수가 1/3로 줄었다.

 



바덴-뷔템베르크 지역 언론인 WDR은 외국인 학비가 도입된 이후 비유럽출신 학생의 등록율이 20% 감소했다고 보도했다. 지역 별로는 아프리카와 아시아 학생들의 감소율이 가장 컸던 것으로 드러났다. 칼스루에(Karlsruhe) 공대는 매년 150명 정도의 아프리카 출신 학생들을 받아왔지만 2018년 이 수치는 22명으로 줄었다.      

 



그러나 독일 공영방송 도이체 벨레(Deutsche Welle)는 같은 지역 프라이부르크(Freiburg) 대학이 경우 비유럽출신 외국인 학생 입학생이 112명 늘어나며 대학 별로 다른 추세를 보이고 있고 독일 대학의 입장에서 타격이 크지 않아 학비 도입이 증가할 여지가 있다고 분석했다.

 



더 많은 주들이 바덴-뷔템베르크의 사례를 참고하여 외국인학비 도입을 고려하고 있다. 전문가들은 외국인 학비 도입이 세계 양극화 격차를 고착화하고 독일 내학 내 다양성을 떨어트릴 것이라고 경고했다.




 

<사진: 도이체 벨레(Deutsche Welle) 전재>

 

독일 유로저널 박진형 기자

   eurojournal09@eknews.net

     

 

 

URL
http://eknews.net/xe/544237
Date (Last Update)
2019/08/27 22:17:37
Read / Vote
685 / 0
Trackback
http://eknews.net/xe/544237/ed1/trackback
List of Articles
번호 제목 날짜 조회 수sort
9084 새해가 밝은 후 사라져버린 태양, 어두웠던 독일 도시들 imagefile 2013 / 01 / 14 43262
9083 장기기증 스캔들에 정부의 대처 요구 imagefile 2012 / 08 / 13 19362
9082 다수의 독일인들, 여성할당제 원하지 않아 imagefile 2013 / 01 / 21 12185
9081 독일 노인 빈곤률, 원주민 보다 이민자들이 훨씬 높아 imagefile 2013 / 07 / 15 12181
9080 코스메틱 제품들에서 호르몬에 영향주는 성분 검출 imagefile 2013 / 08 / 04 12056
9079 독일인 사망 원인,심혈관계 질환 비율 압도적 imagefile 2013 / 01 / 10 11877
9078 독일인들 자동차 만족도 1 위는 볼보, 현대와 기아차 등 한국차는 하위권 imagefile 2013 / 07 / 25 10915
9077 슈레커(Schlecker)의 도산으로 니베아(Nivea)의 매출에 영향 받아 imagefile 2012 / 08 / 07 9836
9076 셰일가스를 위한 수압파쇄(Fracking)기법 계획에 대한 저항 imagefile 2013 / 03 / 04 9687
9075 독일 국민질환, 심혈관계 질환 비율 압도적으로 높아 imagefile 2013 / 04 / 08 8653
9074 독일의 생활물가, 지속적인 상승세(1면) imagefile 2012 / 08 / 13 8550
9073 독일, 베이비시터 등 보육과 관련한 비용들 세금공제 가능 imagefile 2013 / 07 / 15 8411
9072 독일인 한해 일인 평균 60kg 육식소비, 대체에너지와 함께 대체농업 필요 imagefile 2013 / 01 / 14 8409
9071 연방정부의 재사용 병 구하기: 판트(Pfand)시스템, 재사용 병과 재활용 병을 구분하시나요? imagefile 2013 / 02 / 11 8117
9070 독일 총재 앙겔라 메르켈, 1/4 은 폴란드인 imagefile 2013 / 03 / 18 7715
9069 OECD, 독일 이주자 수용 시스템 향상 평가 imagefile 2013 / 02 / 12 7683
9068 독일 이중국적 허용문제, 또 다시 논란 imagefile 2014 / 02 / 10 7462
9067 독일 대학생, 학사졸업(Bachelor)으로 충분하지 않아 imagefile 2014 / 06 / 16 7418
9066 독일 수출품 1위는 자동차 imagefile 2011 / 03 / 07 7303
9065 독일에 사는 외국인의 평균임금, 독일인 평균임금의 삼분의 이 수준(1면) imagefile 2013 / 01 / 14 7166
Board Search
1 2 3 4 5 6 7 8 9 10
a