Download putty ssh for windows Untitled Document
   
대사관 | 유관기관 | 한인회 | 유학생회 | 기타한인단체 | 한인동포업체 | 주재상사 | 유럽내 추천사이트 | 해외동포 언론사이트  
     

>

단독 사설
단독 칼럼
단독 인터뷰
독자기고/특별기고
엣세이/여행기/장편소설
 
유럽한인 취재뉴스
유로저널 특집뉴스
취재/독자/동영상
 
한인사회 게시판
정부/대사관 공지
재미있는 유머
 
경제뉴스
국제뉴스
정치뉴스
사회뉴스
기업뉴스
문화뉴스
연예뉴스
건강뉴스
여성뉴스
스포츠뉴스
내고장소식
 
독일뉴스
영국뉴스
베네룩스
프랑스뉴스
유럽뉴스
동유럽뉴스
스칸디나비아
스페인/이탈리아
오스트리아/스위스
그리스/터키/포르투갈
 
유럽각국 전시정보
유럽각국 이민정보
유럽각국 생활정보
유럽각국 교육정보
유럽각국 문화정보
여행기사 정보제공
유럽각국 여행정보
유럽각국 연금제도
유럽각국 세무정보
유럽한인 사회현황
유럽소비자 제품평가
 
공공기관/기업광고
동포업체 및 기타/해외
 
번역/통역, 관광, 가이드
민박, 하숙, 호텔
 

독일 국회의원들, 이어지는 환경보호 압박에도 여전히 항공편 선호 독일 국회의원들이 재작년보다 작년 한해 비행...

by eknews10  /  on Aug 13, 2019 17:29

독일 국회의원들, 이어지는 환경보호 압박에도 여전히 항공편 선호

 



 독일 국회의원들이 재작년보다 작년 한해 비행기를 훨씬 많이 탔던 것으로 밝혀졌다. 환경보호에 앞장서야 할 녹색당(Die Gruene)이 가장 많은 누적비행거리를 보유해 위선적이라는 비판이 일고 있다.




 독일 내지용 - 정치.jpg




풍케 미디어 그룹(Funke Media Group)에 따르면 독일 국회의원들은 비즈니스 여행으로 작년에만 총 1460km를 움직여 1190km를 기록했던 재작년 수준을 훨씬 뛰어넘었다. 풍케 미디어 그룹의 이번 보고서는 국회 행정정보를 인용해 709명의 국회의원들이 작년 한해 1인당 21km를 여행했던 셈이라고 분석했다.

 



환경보호단체 앳모스페어(Atmosfair)는 기록된 수치를 바탕으로 국회의원들이 이용한 항공편이 4천 톤에 달하는 이산화탄소를 배출했을 것이라는 계산을 내놓았다.

 



환경보호를 주요 정당 프로그램으로 하고 있는 녹색당이 역설적으로 개인당 가장 많은 비행을 기록한 정당이 되어 거센 비판이 일고 있다. 독일 국회의원의 평균 1인당 비행 횟수가 1.2회에 그친 반면 녹색당은 1.9회를 기록해 평균 독일 국회의원에 두 배 가까운 수치를 보여줘 위선이라는 비판이 일었다.

 



<사진: 도이체 벨레(Deutsche Welle) 전재>

 

독일 유로저널 박진형 기자

   eurojournal09@eknews.net

  

 

 

List of Articles
번호 제목 날짜 조회 수
9064 개정된 독일 새 이민법, 비EU출신 진입 편리 속 위헌적 요소 제기 (1면) imagefile 2019 / 09 / 11 278
9063 주독미군 일부 폴란드로 이전해 안보정책 개편 불가피 2019 / 09 / 11 172
9062 독일 대학, 학비 도입과 생활비 높아져 외국인 유학생 감소 2019 / 09 / 11 179
9061 독일, 동성혼 신혼부부 증가 속 동성애 전환치료 전면금지 예정 2019 / 09 / 11 149
9060 독일 기독교 신자 가파른 감소세로 재정 문제 부상 2019 / 09 / 05 224
9059 독일 극우 세력, 외국인 혐오와 인종차별주의 사건에 연루돼 2019 / 09 / 05 187
9058 독일 경제, 세계 경제 둔화와 미중 무역 전쟁에 둔화 심화 (1면) imagefile 2019 / 09 / 04 217
9057 독일 대학, 학비 증가에 외국인 유학생 줄어 (1면) 2019 / 08 / 27 344
9056 독일 극우세력, 이민자들 ‘사냥’ 계획했던 것으로 알려져 충격 imagefile 2019 / 08 / 27 251
9055 독일 정부, 공약 이행율 역대 최고치…유권자들은 10%만 동의 imagefile 2019 / 08 / 27 146
9054 독일 경제, 2012년 이래 기업인신뢰도 최저치로 경기 둔화 계속 imagefile 2019 / 08 / 27 177
9053 독일 베를린, 대낮에 공원에서 총격살해사건 발생 imagefile 2019 / 08 / 27 198
9052 독일 남서부 경찰, 형사사건 용의자 무조건 국적 공개 imagefile 2019 / 08 / 27 138
9051 독일인들, 한때 무시하던 무(無)알코올 맥주 점점 더 많이 찾아 imagefile 2019 / 08 / 27 129
9050 獨 2분기 경제성장률(GDP), 전분기 대비 0.1% 감소 imagefile 2019 / 08 / 21 163
9049 독일, 연금 받으며 계속 일하는 고령인구 기록적 수치 (1면) imagefile 2019 / 08 / 20 304
9048 독일, 경기침체 본격화 신호 여러 곳에서 포착돼…전문가들 경고 imagefile 2019 / 08 / 20 228
9047 전기차 급부상에 독일 전통 자동차 산업 혁신 불가피 imagefile 2019 / 08 / 20 207
9046 메르켈 총리, 휴가복귀 하자마자 연정 갈등, 기후 변화 등 산적한 문제 시달려 imagefile 2019 / 08 / 20 115
9045 독일 내무부 장관, 시리아로 휴가 간 난민들 지위 박탈 경고 imagefile 2019 / 08 / 20 244
Board Search
1 2 3 4 5 6 7 8 9 10
a