Download putty ssh for windows Untitled Document
   
대사관 | 유관기관 | 한인회 | 유학생회 | 기타한인단체 | 한인동포업체 | 주재상사 | 유럽내 추천사이트 | 해외동포 언론사이트  
     

>

단독 사설
단독 칼럼
단독 인터뷰
독자기고/특별기고
엣세이/여행기/장편소설
 
유럽한인 취재뉴스
유로저널 특집뉴스
취재/독자/동영상
 
한인사회 게시판
정부/대사관 공지
재미있는 유머
 
경제뉴스
국제뉴스
정치뉴스
사회뉴스
기업뉴스
문화뉴스
연예뉴스
건강뉴스
여성뉴스
스포츠뉴스
내고장소식
 
독일뉴스
영국뉴스
베네룩스
프랑스뉴스
유럽뉴스
동유럽뉴스
스칸디나비아
스페인/이탈리아
오스트리아/스위스
그리스/터키/포르투갈
 
유럽각국 전시정보
유럽각국 이민정보
유럽각국 생활정보
유럽각국 교육정보
유럽각국 문화정보
여행기사 정보제공
유럽각국 여행정보
유럽각국 연금제도
유럽각국 세무정보
유럽한인 사회현황
유럽소비자 제품평가
 
공공기관/기업광고
동포업체 및 기타/해외
 
번역/통역, 관광, 가이드
민박, 하숙, 호텔
 

독일, 극우주의 성향 군인들 알려진 것보다 많아 충격 독일군 내 극우주의자들의 수가 기존에 알려진 것보다 훨씬...

by admin_2017  /  on Mar 13, 2019 00:00
독일, 극우주의 성향 군인들 알려진 것보다 많아 충격

독일군 내 극우주의자들의 수가 기존에 알려진 것보다 훨씬 많은 것으로 밝혀져 충격을 안겨주고 있다고 독일 주요 일간지 슈피겔(Der Spiegel)이 보도했다.

독일 내지용 - 정치.JPG

독일 군대 내 극단주의자들을 조사하는 군정보기관은 슈피겔의 보도를 인정하고, 극우주의 성향을 가진 독일군의 숫자가 독일 국회를 포함해 일반에 알려진 것보다 많은 것을 시인했다. 슈피겔은 군정보기관이 “명백히 극우주의자로 판명된” 군인들의 숫자만 공표했다고 고발했다.

군정보기관은 지난해 네 명의 군인들이 극우주의자로 밝혀져 불명예제대를 당했다고 밝혔다. 2017년 극우주의 때문에 불명예제대 당한 군인은 여섯 명이었다. 그러나 슈피겔은 익명을 요구한 군정보기관 관계자의 인터뷰를 인용해, 이것보다 “훨씬 많은” 수의 군인들이 불명예제대를 당했다고 보도했다. 

뉴스 에이전시 DPA의 보도에 따르면 군정보기관은 현재 450명에 달하는 극우주의 혐의사건을 조사 중이다. 이 중 64명은 유럽주의를 주창하는 신(新)극우주의 세력인 정체성 운동(IB, Identitäre Bewegung)에 가담한 혐의를 받고 있고, 다른 64명은 나치 히틀러의 구(舊)극우주의를 주창하는 제국신민(Reichsbürger)주의자 혐의를 받고 있다. 

슈피겔의 보도 직후 야당 의원들은 앙겔라 메르켈(Angela Merkel) 총리 내각이 현상황을 심각하게 받아들이지 않고 있다고 비판했다. 좌파당의 크리스티네 부흐홀츠(Christine Buchholz) 의원은 이번 스캔들이 독립된 사건이 아닌 “구조적인 문제“라며 독일군을 작심비판했다.

<사진: 도이체 벨레(Deutsche Welle) 전재>

독일 유로저널 박진형 기자
   eurojournal09@eknews.net
  

 

 

List of Articles
번호 제목 날짜 조회 수
9008 독일 국방부, 국방장관의 유럽집행위원장 임명으로 안보 공백 우려 imagefile 2019 / 07 / 09 664
9007 독일 주거만족도 조사, 월세상승에도 독일인 대다수는 여전히 만족하며 살아 imagefile 2019 / 07 / 09 799
9006 독일, 전기스쿠터 공유경제 가시화…사용자 증가에 사고도 늘어 imagefile 2019 / 07 / 09 339
9005 독일, 이른 폭염에 독일 전역에서 해충 들끓어…전국 곳곳 방제 조치 imagefile 2019 / 07 / 09 368
9004 독일, 대학 신입생 학업능력 떨어져 imagefile 2019 / 07 / 02 959
9003 독일, EU-남미 FTA 협정 체결로 수출증진 기대 imagefile 2019 / 07 / 02 518
9002 독일, 국적법 개정으로 테러리스트 조직과 일부다처제 배척 (1면) imagefile 2019 / 07 / 02 359
9001 독일, 7월 1일부터 아동수당, 연금 일제히 상승 imagefile 2019 / 07 / 02 620
9000 독일 환경부, 중유와 가솔린 등에 환경세 도입…전기세 낮춰 부담 덜기로 imagefile 2019 / 07 / 02 301
8999 독일 정부, 지중해 상 난민구조 이유로 체포된 자국민 옹호 2019 / 07 / 02 413
8998 독일, 이른 폭염으로 관측이래 가장 더웠던 6월 기록 2019 / 07 / 02 471
8997 메르켈 총리, 베를린 행사 도중 손 떨어 건강이상설 제기 imagefile 2019 / 07 / 02 268
8996 독일, 폭력적 극우주의 확산에 사회적 긴장 고조 (1면) imagefile 2019 / 06 / 24 644
8995 독일, 미중 무역전쟁에도 중국과 경제협력 모색 imagefile 2019 / 06 / 24 529
8994 극우주의 폭력에 총격피살 된 독일 정치인을 위한 추모기도회에 수백 명 참석 imagefile 2019 / 06 / 24 474
8993 독일 보수여당, 지역 선거 앞두고 극우주의 대응전략 두고 당내 이견 계속돼 imagefile 2019 / 06 / 24 685
8992 베를린 외곽 대형 아시아 푸드마켓 인신매매 범죄에 악용되는 것으로 밝혀져 imagefile 2019 / 06 / 24 825
8991 오스트리아, 독일 관광객들이 사용하는 국경 샛길 봉쇄조치 imagefile 2019 / 06 / 24 524
8990 독일 법원, 동물실험 윤리적 문제에 우주여행 중 햄스터 실험 제지 imagefile 2019 / 06 / 24 502
8989 독일 대연정, 부동산세 세제개혁 합의…여름 휴가 전 도입 예정(1면) imagefile 2019 / 06 / 18 810
Board Search
3 4 5 6 7 8 9 10 11 12
a