Download putty ssh for windows Untitled Document
   
대사관 | 유관기관 | 한인회 | 유학생회 | 기타한인단체 | 한인동포업체 | 주재상사 | 유럽내 추천사이트 | 해외동포 언론사이트  
     

>

단독 사설
단독 칼럼
단독 인터뷰
독자기고/특별기고
엣세이/여행기/장편소설
 
유럽한인 취재뉴스
유로저널특집/기획취재뉴스
취재/독자/동영상
 
한인사회 게시판
정부/대사관 공지
재미있는 유머
 
경제뉴스
국제뉴스
정치뉴스
사회뉴스
기업뉴스
문화뉴스
연예뉴스
건강뉴스
여성뉴스
스포츠뉴스
내고장소식
 
독일뉴스
영국뉴스
베네룩스
프랑스뉴스
유럽뉴스
동유럽뉴스
스칸디나비아
스페인/이탈리아
오스트리아/스위스
그리스/터키/포르투갈
 
유럽각국 전시정보
유럽각국 이민정보
유럽각국 생활정보
유럽각국 교육정보
유럽각국 문화정보
여행기사 정보제공
유럽각국 여행정보
유럽각국 연금제도
유럽각국 세무정보
유럽한인 사회현황
유럽소비자 제품평가
 
공공기관/기업광고
동포업체 및 기타/해외
 
번역/통역, 관광, 가이드
민박, 하숙, 호텔
 

런던 동부 공립학교, 명문 사립 이튼컬리지 제치고 옥스브릿지 최다 진학 런던 뉴험의 Brampton Manor에서 학생...

by admin_2017  /  on Mar 15, 2021 04:04
영국 07 영국 1 면 TAKE AWAY 광고.png


런던 동부 공립학교, 명문 사립 이튼컬리지 제치고 옥스브릿지 최다 진학


런던 뉴험의 Brampton Manor에서 학생 55명이 옥스브릿지로부터 조건부 입학 허가 받아 보리스 존슨의 모교인 유명 사립 Eton College(48명) 진학 앞질러 

저소득층 및 소수자 배경에서 자란 학생들을 지원해 주는 학교 측의 노력과 옥스브릿지의 다양성 추구로 인한 성과
  

런던 동부 뉴험에 위치한 Bramton Manor 아카데미에서는 9일인 화요일 트위터를 통해 ‘모두의 모범이 되어준 야심찬 학생들에게 큰 축하를 보낸다’ 며 역대 최다인 55명의 학생들이 2021년 가을학기부터 옥스브릿지로 진학하게 되었다고 발표했다.
영국 06 H MART & 라파런던.png


영국 일간 Dailymail지 보도에 따르면, 이 공립학교(State school)는 2014년 1명, 2018명 25명, 2019년 41명에 이어 올해 최다 학생이 옥스브릿지(옥스포드,캐임브리지) 입학 허가를 받아내었다.

Covid-19 바이러스로 어지러운 시국에도 불구하고 학생들이 굳건히 노력한 결과 전 세계에서 인정받는 두 일류 대학에서의 안정적 대입 결과를 보였다는 평가이다. 

한편 보리스 존슨 영국 총리의 모교이자 19명 이상의 총리를 배출한 Eton(사진)과 다수 사립학교(Private schools)들은 대부분의 학생들을 이 두 대학에 진학시켜 왔으나 최근 부진한 모습을 보이고 있다.

Eton College는 작년 69명에 이어 올해는 48명 진학에 그쳤다.

영국 03 쏠데리 & 이민센타.png

이에 Tom Hawkins 교감은 실망한 학부모들에게 학업성취도에 대한 해명을 담은 글을 보내 "아직 대학입시가 끝난 것이 아니니, 영국 내 다른 굴지의 대학에서 좋은 결과를 보일 것을 기대한다"고 해명했다.

이러한 기록적인 결과의 원인은 두 가지로 분석되는데, 첫째는 엘리트 이미지를 감추고 다양성을 추구하기 위한 옥스브릿지의 적극적인 노력이다.

고등교육 규제 차원에서 옥스브릿지는 그동안 신입생들의 교육배경 다양성을 추구해야 한다는 압박을 받아 왔다.

이에 캠브릿지는 2025년까지 부유한 지역 출신 선발을 14%에서 6.7%로, 옥스퍼드도 15%에서 8%로 줄이겠다고 결정한 바 있다.

2015년부터 올해까지 공립학교에서 캠브릿지 진학률은 62.3%에서 70%로 상승했고, 옥스퍼드 진학률은 55.6%에서 68.7%로 상승했다. 

영국 08 유로여행 +양승희.png


또한 학교의 분위기와 선생님들의 격려 또한 긍정적으로 작용한 것으로 밝혀졌다.

이 학교는 식스폼(sixth form,대학입학준비과정)으로 2012년에 설립되었으며 주로 저소득층이나 소수민족집단 가정 출신 학생들이 공부한 곳이다.

이번에 입학 허가를 받은 대부분의 학생들은 무상급식을 제공받으며 공부했고 가족들 중 처음으로 대학에 진학하게 된 학생들도 있다. 

옥스포드에서 정치학, 철학, 경제학으로 입학 허가를 받은 Harun Shekoni 학생은 “나는 저소득층 편부모 가정에서 자라서 외톨이가 되겠거니 했지만, Brampton에는 비슷한 배경의 학생들이 많아서 서로 힘이 되어 줬다”고 말했다.

캠브릿지 법학과 입학 허가를 받은 Daniel Harry 학생은 “드디어 소수자 배경에서 자란 공립학교의 재능 있는 학생들이 마땅히 인정받게 되어 기분이 좋다”며 “어떤 배경에서 자랐더라도 최상위 대학에 들어갈 수 있다는 것을 알게 된 것”이라고 덧붙였다. 

옥스포드에서 화학을 공부하게 될 Delveen Nyarko-Sakyi 학생은 “Eton에 다니는 학생들처럼 되고 싶은 생각은 없었다”라며, “옥스브릿지 진학은 커녕 지원조차 상상하지 못했던 사람들을 고무시킬 수 있다는 점이 중요하다”고 말했다.

캠브릿지에서 자연과학 전공 허가를 받은 Chloe Wills 학생은 “이 과정 중에서 가장 중요한 건 자신에게 기회가 있다는 것을 믿어야 한다는 것이었고, 학교에서 처음부터 적극적으로 확신시켜 줬다”고 말했다. 

영국 권 대표 부동산.png
영국 04 운송회사 모음.png




이처럼 이 학교의 선생님들은 학생들에게 큰 힘이 되어줬다. 식스폼 과정 책임자 Sam Dobin 선생은 “옥스브릿지 학생이라면 어떠해야 한다는 편견을 깨부수고 학생들이 성공할 수 있도록 확신을 주었다”고 밝혔다.

그는 “좋은 대학에서는 당연히 학문적 성취가 뛰어난 학생들을 찾는다”며 “선생님들의 임무는 학생들에게 힘을 실어주고 스스로 가능성을 찾도록 하는 것”이라고 덧붙였다. 


 

영국 유로저널 방혜미 기자

  eurojournal29@eknews.net

유럽 4 한국TV- 셀러드마스터.png

유럽 1 딤채냉-판아시아.png

유럽 3 YBM & 현대냉동.png

유럽 5 유로저널 각국 단독 홈페이지.png







 

 

List of Articles
번호 제목 날짜 조회 수
공지 노딜 브렉시트 후 영국 거주자들에게 미치는 영향 10가지 imagefile 2019-09-04 19059
공지 영국 정부, 자영업자 평균 월수익의 80%까지 보조금 지급 imagefile 2020-04-02 20637
공지 유로저널 5월 10일자 속보 포함:영국 5 단계 코로나19 완화 (식당 8월 30일까지 영업 못해 한인 사회 직격탄) imagefile 2020-05-08 20134
공지 영국, 경제 재개와 규제 완화했지만 한인사회는 '고통 지속 불가피' imagefile 2020-05-12 25262
12300 영국 내 인도 변종 바이러스 급증 충격에 7월 19일로 '봉쇄 연장' imagefile 2021 / 06 / 16 615
12299 런던 한 중심지에 '한류 열풍'이 뜨겁게 불고 있다 !! imagefile 2021 / 06 / 15 1762
12298 영국내 R(재생산율) 지수가 1.0으로 높아져 imagefile 2021 / 06 / 01 287
12297 영국의 5월 물가 상승,4월보다 두 배 더 높아져 2021 / 05 / 31 299
12296 영국 ,인도 바이러스 확산에 6월 21일 완전 해제 우려 2021 / 05 / 31 384
12295 영국 부동산 시장, 2007년이래 최고 수준으로 활성화 전망 2021 / 05 / 31 386
12294 영국의 대EU 수출액 수십억 파운드, 브렉시트로 EU관세 직면 2021 / 05 / 31 417
12293 높은 모기지액 대출 가구, '높은 이자액'로 어려움 직면 2021 / 05 / 04 439
12292 영국 COVID 출구가 보인다 2021 / 05 / 04 397
12291 영국 잉글랜드지역, 5월에는 COVID로 부터 숨통 조금씩 트여 2021 / 05 / 04 372
12290 영국 중앙은행, 영국 경제가 COVID 경기 침체 회복 예상보다 빨라 2021 / 05 / 04 360
12289 영국 교회들,코로나로 예배 중단으로 '타격' 2021 / 05 / 04 343
12288 유럽발 영국 이민자 , 지난 10년동안 매년 10만명씩 입국해 imagefile 2021 / 04 / 22 628
12287 영국 국민의료 기관,약 500만명이 진료 대기로 위기 imagefile 2021 / 04 / 22 423
12286 영국 COVID 감염자 수 지속적인 감소세 imagefile 2021 / 04 / 22 472
12285 영국 경제, 2022년 중반까지 코로나19 이전 경기 회복 '비관적' imagefile 2021 / 04 / 22 396
12284 ** 영국 지난해 GDP -9.8% 역성장,' 300년만에 최악' imagefile 2021 / 04 / 05 616
12283 ** 영국내 금융 사기 텍스트 경고 '이 링크 클릭하지 마세요' 2021 / 04 / 05 692
12282 보증금 5% 주택융자 재실시, 조건 엄격하고 이자 높아 2021 / 04 / 05 671
12281 영국내 아스트라제네카 백신 접종자 혈전 발생율 낮아 imagefile 2021 / 04 / 05 706
Board Search
1 2 3 4 5 6 7 8 9 10
a