Untitled Document
대사관 | 유관기관 | 한인회 | 유학생회 | 기타한인단체 | 한인동포업체 | 주재상사 | 유럽내 추천사이트 | 해외동포 언론사이트

단독 사설
단독 칼럼
단독 인터뷰
독자기고/특별기고
엣세이/여행기/장편소설
유럽한인 취재뉴스
유로저널특집/기획취재뉴스
취재/독자/동영상
한인사회 게시판
정부/대사관 공지
재미있는 유머
경제뉴스
국제뉴스
정치뉴스
사회뉴스
기업뉴스
문화뉴스
연예뉴스
건강뉴스
여성뉴스
스포츠뉴스
내고장소식
독일뉴스
영국뉴스
베네룩스
프랑스뉴스
유럽뉴스
동유럽뉴스
스칸디나비아
스페인/이탈리아
오스트리아/스위스
그리스/터키/포르투갈
유럽각국 전시정보
유럽각국 이민정보
유럽각국 생활정보
유럽각국 교육정보
유럽각국 문화정보
여행기사 정보제공
유럽각국 여행정보
유럽각국 연금제도
유럽각국 세무정보
유럽한인 사회현황
유럽소비자 제품평가
공공기관/기업광고
동포업체 및 기타/해외
번역/통역, 관광, 가이드
민박, 하숙, 호텔


돌아가기

TAG Cloud

현 정부가 기존의 약속을 깨고 단행했던 NHS 개혁이 주말에도 높은 수준의 전문적인 의료 서비스를 제공하기 위한 추가 자금 확보를 위해 꼭 필요한 절차였다고 말했다. 그는 현 정부가 정권 초기에 NHS의 여러 부문을 철폐하고 새로운 조직을 만드는 등의 개혁 절차를 통해 15억 파운드를 절감했으며 일요일에는 16% 가량 높다고 말했다. 그는 사람들이 주중에만 아픈 게 아니기 때문에 이번 개혁안이 꼭 필요하다고 말했다. 한편 영국 내 병원에서 일반적으로 주말에 진료를 보는 의사들은 상대적으로 경험이 부족한 의사들이 많다. 영국 일간 가디언지의 보도에 따르면 토요일에는 11% 정부가 충분한 투자 없이 이번 계획안을 밀어부친다면 이미 과도한 업무에 시달리고 있는 의료계 종사자들에 부담만 더해질 것이라며 정부 방안을 비난하고 있다. <사진 출처: The Guardian 전재> 영국 유로저널 임민정 기자 eurojournal24@eknews.net Jeremy Hunt 보건부 장관은 노동당은 이번 개혁안을 두고 의료 인력 충원을 비롯한 정부의 충분한 투자 없이 NHS가 추가 서비스를 제공할 수 있을 지 의문이라며 비난을 가했다. 의료계 또한 정부가 단행한 NHS 개혁이 필수적이었다고 의견을 밝혔다. 카메론 총리는 2020년까지 잉글랜드 전역에서 높은 수준의 전문 의료 서비스를 연중 상시 제공하도록 하는 계획안을 발표할 예정이다. 조사에 따르면 이 자금은 영국 내 병원들이 주말에도 주중과 동일한 전문적인 수준의 의료 서비스를 제공할 수 있도록 하는 데 쓰일 예정이라고 말했다. BBC 라디오와의 인터뷰에서 그는 주말에 입원하게 되는 환자들의 사망률이 주중 입원 환자 사망률보다 더 높으며 영국 Jeremy Hunt 보건부 장관은 영국에서 병원에 입원하는 환자들의 사망 확률이 주중에 입원하는 이들에 비해 높다는 점을 지적하면서

나눔글꼴 설치 안내


이 PC에는 나눔글꼴이 설치되어 있지 않습니다.

이 사이트를 나눔글꼴로 보기 위해서는
나눔글꼴을 설치해야 합니다.

설치 취소

Designed by sketchbooks.co.kr / sketchbook5 board skin

Sketchbook5, 스케치북5

Sketchbook5, 스케치북5

Sketchbook5, 스케치북5

Sketchbook5, 스케치북5