Download putty ssh for windows Untitled Document
   
대사관 | 유관기관 | 한인회 | 유학생회 | 기타한인단체 | 한인동포업체 | 주재상사 | 유럽내 추천사이트 | 해외동포 언론사이트  
     

>

단독 사설
단독 칼럼
단독 인터뷰
독자기고/특별기고
엣세이/여행기/장편소설
 
유럽한인 취재뉴스
유로저널 특집뉴스
취재/독자/동영상
 
한인사회 게시판
정부/대사관 공지
재미있는 유머
 
경제뉴스
국제뉴스
정치뉴스
사회뉴스
기업뉴스
문화뉴스
연예뉴스
건강뉴스
여성뉴스
스포츠뉴스
내고장소식
 
독일뉴스
영국뉴스
베네룩스
프랑스뉴스
유럽뉴스
동유럽뉴스
스칸디나비아
스페인/이탈리아
오스트리아/스위스
그리스/터키/포르투갈
 
유럽각국 전시정보
유럽각국 이민정보
유럽각국 생활정보
유럽각국 교육정보
유럽각국 문화정보
여행기사 정보제공
유럽각국 여행정보
유럽각국 연금제도
유럽각국 세무정보
유럽한인 사회현황
유럽소비자 제품평가
 
공공기관/기업광고
동포업체 및 기타/해외
 
번역/통역, 관광, 가이드
민박, 하숙, 호텔
 

자녀들을 채찍으로 체벌한 아버지가 징역형을 선고 받았다고 텔레그래프가 보도했다. 이름이 공개되지 않은 52세의...

by 유로저널  /  on May 19, 2009 06:46


자녀들을 채찍으로 체벌한 아버지가 징역형을 선고 받았다고 텔레그래프가 보도했다. 이름이 공개되지 않은 52세의 남성은 교육 훈계 차원에서 7~12세 자녀 세 명을 채찍으로 체벌해 왔다. 그는 해당 체벌이 잔혹했다는 지적을 부인하면서, 오직 좋은 목적을 위해 행해진 체벌이었다고 주장했다. 그러나, 판사는 그의 체벌이 잔혹하고 부적절한 것이었다고 결론을 내리면서 징역형을 선고했다. 이 남성은 자녀들이 식사 시간에 늦거나, 밖에서 놀다가 늦게 들어오거나 하는 등, 자신이 정한 규율을 어길 경우에 체벌을 가한 것으로 전해졌다. 그의 자녀들은 결국 경찰에 이를 신고했으며, 출동한 경찰은 자녀들이 자신들을 떠나지 말아달라고 애웠했다고 증언, 그들이 아버지의 체벌을 매우 두려워했음을 증명했다. Cardiff Crown Court에서 열린 법정에서 세 명의 자녀들은 직접 법정에 출두하지 않고 영상을 통해 증언 내용을 전했다. 이들은 심지어 잠자리에 들라는 명령에 따라 침실로 이동하는 도중 동작이 느리다고 채찍으로 맞은 적도 있다고 증언했으며, 항상 맞은 자국을 남겼을 만큼 체벌 강도가 매우 강했다고 밝혔다. 이와 함께, 그들은 아버지의 체벌을 피하기 위해 체벌에 사용되는 채찍을 정기적으로 숨기곤 했다고 밝히기도 했다. 이에 대해 해당 남성은 체벌을 단지 자녀들의 훈계용으로만 사용했으며, 규율을 지키도록 교육했고, 자녀들의 탈선을 원하지 않았을 뿐이라고 해명했다. 그리고, 채찍으로 체벌 시 손바닥을 때리기만 했으며, 흥분했거나 감정적일 때는 체벌을 피했다고 덧붙였다. 법정은 이 남성에게 27개월의 징역형을 선고했다.

유로저널 전성민 기자


@유로저널 ONLY 뉴스 에 게재된 각국 기사 내용은 한국 언론들이나 포탈싸이트에 보도되지 않았거나, 본지가 직접 취재한 기사들만을 보도합니다.

 

 

URL
http://eknews.net/xe/15323
Date (Last Update)
2009/05/19 06:46:45
Read / Vote
3752 / 0
Trackback
http://eknews.net/xe/15323/bc4/trackback
List of Articles
번호 제목 날짜 조회 수sort
공지 노딜 브렉시트 후 영국 거주자들에게 미치는 영향 10가지 imagefile 2019-09-04 5144
공지 영국 정부, 자영업자 평균 월수익의 80%까지 보조금 지급 imagefile 2020-04-02 4878
공지 유로저널 5월 10일자 속보 포함:영국 5 단계 코로나19 완화 (식당 8월 30일까지 영업 못해 한인 사회 직격탄) imagefile 2020-05-08 6813
공지 영국, 경제 재개와 규제 완화했지만 한인사회는 '고통 지속 불가피' (매일 추가: 6월 20일자 유로저널 속보 포함) imagefile 2020-05-12 6688
12072 영국, 앞으로 여객기 탑승 전 전자기기 충전 필수 imagefile 2014 / 07 / 15 3836
12071 '기괴한 박물관' Piccadilly circus에 개장 imagefile 2008 / 08 / 21 3834
12070 영국 GDP 상향 조정 (1면 하단) imagefile 2012 / 08 / 16 3825
12069 영국 존 루이스 백화점, 공급 업체들에 환급 요구 횡포로 물의 imagefile 2013 / 03 / 14 3817
12068 영국 내 빈부격차 ‘상상초월’ imagefile 2014 / 03 / 18 3813
12067 청소년 임신, 80년대 이래 최저치로 감소 imagefile 2011 / 03 / 01 3810
12066 전 영국인, 말랄라 위해 기도 imagefile 2012 / 10 / 23 3792
12065 본드걸 거절한 시에나 밀러, 왜? imagefile 2007 / 01 / 15 3792
12064 시에나 밀러, <팩토리 걸>에서 실제 정사 imagefile 2007 / 02 / 05 3786
12063 영국 하원, 연거푸 브렉시트 합의안 부결로 대혼란 지속(속보 포함) imagefile 2019 / 04 / 03 3779
12062 뉴몰든서 차로 여중생 납치 시도 imagefile 2006 / 06 / 01 3778
12061 보수당, 차기 선거 이후 인권법 폐지 서약 (1면) imagefile 2013 / 10 / 01 3771
12060 영국, 마가렛 대처 전 총리 별세 (1면) imagefile 2013 / 04 / 10 3764
12059 테드 베이커, 딕슨즈 – 불황에도 급성장 imagefile 2013 / 06 / 25 3753
» 채찍으로 자녀 체벌한 아버지 징역형 imagefile 2009 / 05 / 19 3752
12057 영국 남편들, 이혼시 더 많은 위자료 내야할 듯 imagefile 2006 / 06 / 01 3740
12056 영국 중산층, 자녀 사립학교 감당 못 해 imagefile 2014 / 07 / 08 3737
12055 런던 및 주변 주택 가격, 브렉시트에 대한 우려로 하락세 지속 imagefile 2019 / 07 / 24 3735
12054 5월부터 동유럽 이민자도 英 국가수당 혜택 imagefile 2011 / 03 / 08 3723
12053 영국 ,소득세 부과 기준 조기 상향될 듯 imagefile 2013 / 03 / 22 3721
Board Search
2 3 4 5 6 7 8 9 10 11
a