Download putty ssh for windows Untitled Document
   
대사관 | 유관기관 | 한인회 | 유학생회 | 기타한인단체 | 한인동포업체 | 주재상사 | 유럽내 추천사이트 | 해외동포 언론사이트  
     

>

단독 사설
단독 칼럼
단독 인터뷰
독자기고/특별기고
엣세이/여행기/장편소설
 
유럽한인 취재뉴스
유로저널 특집뉴스
취재/독자/동영상
 
한인사회 게시판
정부/대사관 공지
재미있는 유머
 
경제뉴스
국제뉴스
정치뉴스
사회뉴스
기업뉴스
문화뉴스
연예뉴스
건강뉴스
여성뉴스
스포츠뉴스
내고장소식
 
독일뉴스
영국뉴스
베네룩스
프랑스뉴스
유럽뉴스
동유럽뉴스
스칸디나비아
스페인/이탈리아
오스트리아/스위스
그리스/터키/포르투갈
 
유럽각국 전시정보
유럽각국 이민정보
유럽각국 생활정보
유럽각국 교육정보
유럽각국 문화정보
여행기사 정보제공
유럽각국 여행정보
유럽각국 연금제도
유럽각국 세무정보
유럽한인 사회현황
유럽소비자 제품평가
 
공공기관/기업광고
동포업체 및 기타/해외
 
번역/통역, 관광, 가이드
민박, 하숙, 호텔
 

Normal 0 false false false EN-GB KO X-NONE ...

by eknews24  /  on May 01, 2012 18:59

london_house copy.jpg

 

런던 주택 시장의 강세에 힘입어 영국 주택 가격이 3월에 이어 4월에도 상승하였다.

 

영국과 웨일즈 지역 부동산 조사기관인 Hometrack 월별 보고서에 따르면, 주택 가격은 3월 0.2%, 4월에는 0.1% 상승하였다. 파이낸셜 타임즈의 보도에 의하면 상승세가 가장 강한 지역은 0.3% 오른 런던 지역이었다.

 

주택 시장의 지역적 편차는 여전했다. 수도 런던을 포함한 남부 잉글랜드의 집값은 지역보다 높았고 잉글랜드 북부와 웨일즈의 집값은 떨어졌으며 중부 지방은 변동이 없었다. 

 

런던의 주택들은 팔리는 속도도 빨랐다. 부동산이 시장에 상장되어 있는 기간은 남부 잉글랜드를 벗어난 모든 지역에서 평균 12 가량이었지만 런던의 경우 6 남짓으로 조사되었다. Hometrack의 Richard Donnell 연구소장은, “모든 지역에 걸쳐서 부동산이 매매되기까지의 기간은 지난 분기에 약간 줄었다” 말했다.

 

Hometrack 올해 조사에서 밝혀냈듯이, 런던 내에서도 우편 번호에 따라 극명한 차이가 있었다. 런던에서 가장 빈곤한 지역들은 최근 집값이 1/5까지도 하락했지만, 부유한 지역은 해외로부터의 수요로 인해 상승한 것으로 나타났다.

 

Knightsbridge 포함한 최중심 지역에 외국인들의 수요가 많은 이유는 영국의 정치적 안정과 파운드화의 시세 하락 때문인 것으로 조사되었다. 우편번호 WC, W9, NW1으로 분류되는 급부상 지역의 경우 부동산 시세 자체는 최중심 지역의 반값 정도였지만 가격 상승률로 따지면 차이가 없었다.

 

영국 유로저널 김대호 기자

eurojournal24@eknews.net

 

 

 

URL
http://eknews.net/xe/386093
Date (Last Update)
2012/05/01 18:59:07
Read / Vote
3864 / 0
Trackback
http://eknews.net/xe/386093/6f4/trackback
List of Articles
번호 제목 날짜 조회 수sort
공지 노딜 브렉시트 후 영국 거주자들에게 미치는 영향 10가지 imagefile 2019-09-04 4334
공지 영국 정부, 자영업자 평균 월수익의 80%까지 보조금 지급 imagefile 2020-04-02 4054
공지 유로저널 5월 10일자 속보 포함:영국 5 단계 코로나19 완화 계획 (식당 8월 30일까지 영업 못해 한인 사회 직격탄) imagefile 2020-05-08 4571
공지 영국, 경제 재개와 규제 완화했지만 한인사회는 '고통 지속 불가피' (매일 추가: 6월 20일자 유로저널 속보 포함) imagefile 2020-05-12 5498
12055 영국 GDP 상향 조정 (1면 하단) imagefile 2012 / 08 / 16 3816
12054 영국 존 루이스 백화점, 공급 업체들에 환급 요구 횡포로 물의 imagefile 2013 / 03 / 14 3800
12053 청소년 임신, 80년대 이래 최저치로 감소 imagefile 2011 / 03 / 01 3795
12052 본드걸 거절한 시에나 밀러, 왜? imagefile 2007 / 01 / 15 3782
12051 영국 내 빈부격차 ‘상상초월’ imagefile 2014 / 03 / 18 3769
12050 시에나 밀러, <팩토리 걸>에서 실제 정사 imagefile 2007 / 02 / 05 3766
12049 전 영국인, 말랄라 위해 기도 imagefile 2012 / 10 / 23 3762
12048 뉴몰든서 차로 여중생 납치 시도 imagefile 2006 / 06 / 01 3756
12047 보수당, 차기 선거 이후 인권법 폐지 서약 (1면) imagefile 2013 / 10 / 01 3747
12046 영국, 마가렛 대처 전 총리 별세 (1면) imagefile 2013 / 04 / 10 3744
12045 테드 베이커, 딕슨즈 – 불황에도 급성장 imagefile 2013 / 06 / 25 3737
12044 영국 남편들, 이혼시 더 많은 위자료 내야할 듯 imagefile 2006 / 06 / 01 3721
12043 영국 중산층, 자녀 사립학교 감당 못 해 imagefile 2014 / 07 / 08 3717
12042 5월부터 동유럽 이민자도 英 국가수당 혜택 imagefile 2011 / 03 / 08 3713
12041 채찍으로 자녀 체벌한 아버지 징역형 imagefile 2009 / 05 / 19 3702
12040 영국 정부, 할랄(Halal)식 고기 표기법 재고 가능성 시사 imagefile 2014 / 05 / 13 3695
12039 영국 ,소득세 부과 기준 조기 상향될 듯 imagefile 2013 / 03 / 22 3692
12038 테스코, 英 최초로 드라이브 스루(drive-thru) 개시 imagefile 2010 / 08 / 24 3688
12037 영국, 주 4일 근무제 시행에 대해 논의 시작 imagefile 2014 / 07 / 08 3683
12036 런던 블랙캡 메이커 망가니즈, 법정관리에 들어가 imagefile 2012 / 10 / 23 3679
Board Search
2 3 4 5 6 7 8 9 10 11
a