Untitled Document
대사관 | 유관기관 | 한인회 | 유학생회 | 기타한인단체 | 한인동포업체 | 주재상사 | 유럽내 추천사이트 | 해외동포 언론사이트

단독 사설
단독 칼럼
단독 인터뷰
독자기고/특별기고
엣세이/여행기/장편소설
유럽한인 취재뉴스
유로저널특집/기획취재뉴스
취재/독자/동영상
한인사회 게시판
정부/대사관 공지
재미있는 유머
경제뉴스
국제뉴스
정치뉴스
사회뉴스
기업뉴스
문화뉴스
연예뉴스
건강뉴스
여성뉴스
스포츠뉴스
내고장소식
독일뉴스
영국뉴스
베네룩스
프랑스뉴스
유럽뉴스
동유럽뉴스
스칸디나비아
스페인/이탈리아
오스트리아/스위스
그리스/터키/포르투갈
유럽각국 전시정보
유럽각국 이민정보
유럽각국 생활정보
유럽각국 교육정보
유럽각국 문화정보
여행기사 정보제공
유럽각국 여행정보
유럽각국 연금제도
유럽각국 세무정보
유럽한인 사회현황
유럽소비자 제품평가
공공기관/기업광고
동포업체 및 기타/해외
번역/통역, 관광, 가이드
민박, 하숙, 호텔


(*.186.15.189) 조회 수 660 추천 수 0 댓글 0
?

단축키

Prev이전 문서

Next다음 문서

+ - Up Down Comment Print Files
?

단축키

Prev이전 문서

Next다음 문서

+ - Up Down Comment Print Files
영국, 브렉시트 이후 유럽연합과 금융 서비스 분야에서 충돌 중

 

영국 금융규제당국이 유럽연합과 영국 사이 국가 간 파생상품에 관한 입장을 고수하면서, 브렉시트(영국의 유럽연합 탈퇴) 이후 대규모 결전이 시작될지도 모른다는 관측이 나왔다.

영국 현지 언론 Dailyexpress지 보도에 따르면, 지난 12월 보리스 존슨 영국 총리는 11개월 간의 과도기 이후 몇 달의 협상을 거쳐 브렉시트 이후 무역 협정에 서명했다. 그러나 그 협상에 포함되지 않고 따로 진행된 금융 서비스 분야에서 유럽연합과 영국이 충돌을 맞게 된 것이다.

1247-영국 5 사진.png

금융감독원(FCA)에서 지정한 규칙에 따라 브렉시트 이후 영국 은행들은 범국가 간 활동하는 사업장에 어떠한 피해도 주지 않기 위해, 유럽연합 플랫폼을 이용해 파생상품을 거래할 수 있게 됐다. 그러나 반대로 유럽연합에 속한 은행들은 런던의 플랫폼을 이용해 거래할 수 있는 구조가 아니기 때문에 갈등이 불거지게 된 것이다.

런던에서 운영되고 있는 독일의 도이치은행, 프랑스의 소시에테 제네랄과 BNP 파리바 등의 주요 유럽연합 은행들은 연쇄적인 반응으로 수십억 파운드에 달하는 거래를 라이벌 은행에 뺏기고 있는 실정이다. 

거기에 시장조사업체 IHS Markit에서 발표한 수치에 따르면, 런던의 금융 허브가 암스테르담, 미국 등으로 이전하면서 1월 이후 영국의 유로 금리 스왑 지분은 최대 40%에서 10%로 급락했다.  

세계 58개국에 진출해 있는 도이치은행은 이번주 초 발표를 통해 유럽연합에 대해 “런던 지사 억제 방침은 수익률 측면에서 힘들 뿐만 아니라 유럽연합의 은행들을 경쟁에서 불리하게 만드는 것”이라고 경고했다.

 

영국 금융감독원은 “2020년 12월 31일에 성명서를 통해 DTO (Derivatives Trading Obligation, 파생상품 거래 의무) 적용 방법을 수정하기 위해 TTP(Temporary Transitional Power, 임시적 전환 단속)가 시작될 것을 밝혔고, 2021년 3월 31일까지 시장 혹은 규제를 통해서 이러한 접근법을 재검토해 보증할 것이다” 라고 발표했다.  

TTP란 과도기가 끝나갈 무렵 영국의 금융 서비스 규제기관들로 하여금 지침 요구사항에 맞게 온쇼어링(해외에 진출했던 기업이 본국으로 돌아오는 것)하는 과정에 천천히 단계적인 변화를 제공하는 것을 말한다. 

금융감독원은 이러한 TTP를 지난 연말부터 착수해 지난 1분기 동안 시행하고 있다. 

“지난번에 강조했듯 OTC 파생상품 거래에 관해 G20이 책무 이행을 하는 동안, 우리의 접근법은 영국에 기반을 둔 회사들이 국제적으로 사업을 하며 전 세계 고객들에게 계속 서비스를 제공할 수 있도록 지지 기반이 되는 것이 목적이다” 라며 “변화가 확인된다면 시장에 있는 모든 참여자들에게 충분한 고지를 제공하여 자연스럽게 시행될 수 있도록 할 것이다”라고 말했다. 


영국 유로저널 방혜미 기자
  eurojournal29@eknews.net

List of Articles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수
공지 영국, 경제 재개와 규제 완화했지만 한인사회는 '고통 지속 불가피' file admin_2017 2020.05.12 25399
공지 유로저널 5월 10일자 속보 포함:영국 5 단계 코로나19 완화 (식당 8월 30일까지 영업 못해 한인 사회 직격탄) file admin_2017 2020.05.08 20290
공지 영국 정부, 자영업자 평균 월수익의 80%까지 보조금 지급 file admin_2017 2020.04.02 20759
공지 노딜 브렉시트 후 영국 거주자들에게 미치는 영향 10가지 file admin_2017 2019.09.04 19190
12280 영국 정부, 40개국에서 여행자 입국 불허 발표 file admin_2017 2021.04.06 599
» 영국, 브렉시트 이후 유럽연합과 금융 서비스 분야에서 충돌 중 file admin_2017 2021.03.29 660
12278 영국 의회, 코로나 봉쇄 정책을 9월까지 연장 가능성 열어 *** file admin_2017 2021.03.29 753
12277 영국 전체적으로 감염세 정체, 전체 1/3지역은 증가세 admin_2017 2021.03.29 559
12276 영국 상가 중심지, 지방세 항소 기각으로 인한 타격 admin_2017 2021.03.29 531
12275 영국, 1월 對EU 상품수출 38% 폭락하고 월 GDP 2.9% 감소 file admin_2017 2021.03.15 406
12274 내년 카운슬 텍스,1993년 이후 최대 상승폭 예상 file admin_2017 2021.03.15 580
12273 런던 동부 공립학교, 명문 사립 이튼컬리지 제치고 옥스브릿지 최다 진학 file admin_2017 2021.03.15 613
12272 영국NHS, 코로나 환자 치료로 일상적 치료는 절반 수준 file admin_2017 2021.03.15 589
12271 영국 주택 가격, 인지세 휴가 완료 전에 6 월 이후 첫 하락 file admin_2017 2021.03.01 493
12270 영국, 브렉시트로 약 950억 파운드 손실 영향 받을 전망 file admin_2017 2021.03.01 521
12269 영국 본토에서 북아일랜드로 반입되는 상품 통관검사 받아야 file admin_2017 2021.03.01 401
12268 영국, 재정 적자 증가세로 세금 인상 가능 높아 file admin_2017 2021.03.01 379
12267 영국 55 개 지역,Covid 감염률이 여전히 증가세 file admin_2017 2021.03.01 387
12266 영국 3 번째 봉쇄, 5 단계 제재안 발표로 대부분의 업종 불만 높아 file admin_2017 2021.02.22 698
12265 보리스 존슨, G7 정상 회담서 빈곤국에 코비드 백신 약속 admin_2017 2021.02.22 374
12264 영국이 코로나 확진자 감소세 보이고 있어 admin_2017 2021.02.22 481
12263 옥스포드 백신,새 변이에 대한 효과 유무 관계없이 접종 권유 admin_2017 2021.02.22 532
12262 영국 경제, 90년대이후 최악 상황에서 회복세 보여 admin_2017 2021.02.22 462
12261 영국 정치권,유니버셜 크레딧 부양책 놓고 찬반 논란 admin_2017 2021.02.15 416
Board Pagination ‹ Prev 1 2 3 4 5 6 7 8 9 10 ... 618 Next ›
/ 618

나눔글꼴 설치 안내


이 PC에는 나눔글꼴이 설치되어 있지 않습니다.

이 사이트를 나눔글꼴로 보기 위해서는
나눔글꼴을 설치해야 합니다.

설치 취소

Designed by sketchbooks.co.kr / sketchbook5 board skin

Sketchbook5, 스케치북5

Sketchbook5, 스케치북5

Sketchbook5, 스케치북5

Sketchbook5, 스케치북5