Untitled Document
대사관 | 유관기관 | 한인회 | 유학생회 | 기타한인단체 | 한인동포업체 | 주재상사 | 유럽내 추천사이트 | 해외동포 언론사이트

단독 사설
단독 칼럼
단독 인터뷰
독자기고/특별기고
엣세이/여행기/장편소설
유럽한인 취재뉴스
유로저널특집/기획취재뉴스
취재/독자/동영상
한인사회 게시판
정부/대사관 공지
재미있는 유머
경제뉴스
국제뉴스
정치뉴스
사회뉴스
기업뉴스
문화뉴스
연예뉴스
건강뉴스
여성뉴스
스포츠뉴스
내고장소식
독일뉴스
영국뉴스
베네룩스
프랑스뉴스
유럽뉴스
동유럽뉴스
스칸디나비아
스페인/이탈리아
오스트리아/스위스
그리스/터키/포르투갈
유럽각국 전시정보
유럽각국 이민정보
유럽각국 생활정보
유럽각국 교육정보
유럽각국 문화정보
여행기사 정보제공
유럽각국 여행정보
유럽각국 연금제도
유럽각국 세무정보
유럽한인 사회현황
유럽소비자 제품평가
공공기관/기업광고
동포업체 및 기타/해외
번역/통역, 관광, 가이드
민박, 하숙, 호텔


(*.209.155.195) 조회 수 1115 추천 수 0 댓글 0
?

단축키

Prev이전 문서

Next다음 문서

+ - Up Down Comment Print Files
?

단축키

Prev이전 문서

Next다음 문서

+ - Up Down Comment Print Files
영국 2차 봉쇄조치 지원에 70억 파운드 추가 지출 

* 임금의 80%를 지원하는 임시 휴직 제도 12월까지 연장
* 영업 중단 사업장에 대한 보조금 약 3000 파운드 예상
* 대출 상환 지연도 추가 기록 없이 6개월 연장될 것
 

지난 10월 31일 토요일 저녁 보리스 존슨 영국 총리의 제 2차 봉쇄조치 발표에 따라, 심각한 타격을 입은 영국 경제를 뒷받침하기 위한 지원정책으로 약 70억 파운드(한화 약 10조 3천억 원)가 지출된다.

영국 일간 데일리메일지 보도에 따르면 영국 재무부는 이번 발표로 영업이 중단된 사업장들에 매월 약 3000파운드를 지원할 것이며, 지역 사업자들을 보조하기 위해 지방자치단체로 11억 파운드(한화 약 1조 6천억 원)의 예산이 투입될 것이라고 밝혔다.

1235-영국 2 사진.jpg

 존슨 총리는 기자회견을 통해 올해 고난을 감수해야 했던 사업장들에 위로를 전하며 “지난 봄 성공적으로 국민들의 재정을 지원했던 임시 휴직 제도를 12월까지 연장한다”고 발표했다.

임시 휴직이 연장된 직원들은 현재 임금의 80%, 최대 2500파운드까지를 정부로부터 계속 지원받을 수 있게 된다.

또한 재무부의 발표에 따르면 11월 1일 종료 예정이었던 대출 상환 지연 제도가 6개월 간 연장되어, Covid-19의 영향으로 재정상 어려움을 겪고 있는 채무자들이 신용 정보에 문제 없이 제도를 이용할 수 있게 된다.
잉글랜드 내에서 규제로 인해 영업이 중단될 사업장들 또한 보조금을 계속 이용할 수 있게 될 예정이다.
Rishi Sunak 재무장관은 힘든 겨울을 맞이할 영국 국민들에게 닥친 새로운 규제를 지원하기 위한 이러한 제도들이‘필수적 사회적 안전망’의 역할을 해줄 것이라 기대한다고 밝혔다.

Covid-19 바이러스로 인한 국민 건강 문제가 점점 악화되면서, 이러한 지원 제도의 필요성을 일찍이 피력한 각료 및 전문가들의 목소리가 높아지고 있다.

웨일즈의 Mark Drekeford 장관은 공식 트위터를 통해 “임시 휴직 제도는 사업장에 있어서 필수적이다” 라며 “일찍이 웨일즈에서 예산을 대겠다고 하면서 임시 휴직 제도와 일자리 보존 정책의 연장을 요청했는데도 재무장관은 거절했다.면서 이제서야 승낙한 것에 대해 해명을 요청했다.

스코틀랜드의 Nicola Sturgeon 장관은 “존슨 총리의 발표를 듣자하니 북아일랜드, 웨일즈로의 비필수적 여행을 금지하는 것처럼 잉글랜드와 스코틀랜드간 여행 또한 금지되어야 한다”며 “규제가 어려운 것은 이해하나 공공보건과 바이러스 확산 방지가 우선시되어야 한다”고 말했다.

영국 노동조합 Frances O’Grady 위원장은 정부가 빠르게 대응하지 못했기 때문에 국민들이 암울한 겨울을 맞게 되었다며 “제도 연장이 너무나 늦어졌다. 정부는 일자리, 가난으로부터 국민들을 보호하기 위해 적극 더 나서야 한다” 고 말했다. 또한 임시 휴직 보수는 최저임금보다 높아야 한다고 주장하며, Universal Credit(소득분위별 복지 제도)의 활성화와 자영업자에 대한 지원 또한 강조했다.

그러나 이러한 지원은 영국에 감당하기 힘든 부채만을 더해주는 것이라는 결과도 보인다.
영국 예산감사청이 공개한 공공부문 재정 상태 분석 자료에 의하면, 2008년 금융난 이후 처음으로 국가 채무금액이 2조 파운드 (한화 약 2,942조 원)을 넘어서면서 국가 경제가 심각한 적자에 놓여있다는 것이 드러났다.

팬데믹 초기 위기상황을 해결하기 위해 빌린 5개월 간의 차용금이 총 연부채를 넘어섰으며, 그 액수는 총 1,737억 파운드 (한화 약 255조 6천억 원)에 달한다.

영국 경제경영연구소 Douglas MacWilliams 교수는 일간‘더 선’지와의 인터뷰에서 “경제 상황을 따져 보자면 이번 크리스마스는 아주 암울하고 파괴적인 영향을 미칠 것이다” 라고 말했다.

그는 이어 “특히 크리스마스 시즌에 월 매출 50% 이상이 증가하는 소매업들이 힘들어질 것이다. 이번 크리스마스에는 지출 감소로 인한 영향이 엄청날 것으로 예상된다”며, 회사 크리스마스 파티가 취소되는 등 관련 지출의 급락으로 약 18억 파운드 (한화 2조 6천억 원) 가량의 손해가 있을 것이라고 예측했다.
 

영국 유로저널 방혜미 인턴기자
eurojournal29@eknews.net


List of Articles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수
공지 영국, 경제 재개와 규제 완화했지만 한인사회는 '고통 지속 불가피' file admin_2017 2020.05.12 25544
공지 유로저널 5월 10일자 속보 포함:영국 5 단계 코로나19 완화 (식당 8월 30일까지 영업 못해 한인 사회 직격탄) file admin_2017 2020.05.08 20562
공지 영국 정부, 자영업자 평균 월수익의 80%까지 보조금 지급 file admin_2017 2020.04.02 20890
공지 노딜 브렉시트 후 영국 거주자들에게 미치는 영향 10가지 file admin_2017 2019.09.04 19331
12341 유럽 많은 국가 AstraZeneca백신 접종 중단,영국은 더 효과적 admin_2017 2021.09.23 393
12340 영국 운송 가격 인상으로 물가는 지속적인 상승 보일 전망 admin_2017 2021.09.23 309
12339 영국 7월 GDP 예상보다 낮아 '올해 팬데믹 이전 회복 빨간불 admin_2017 2021.09.23 305
12338 영국 COVID 핫스팟, 봉쇄 해제 이후 5개 지역에서 증가 (8월25일자) file admin_2017 2021.09.03 478
12337 영국 부동산 가격, 지속적으로 상승 가능성 높아 (8월 25일자) admin_2017 2021.09.03 371
12336 자동차 내 창문열기가 COVID감염 97% 감소 시켜 (8월 25일자) file admin_2017 2021.09.03 585
12335 영국 공립 초중고에 30만대의 공기 환기용 기기 지급 (8월 25일자) file admin_2017 2021.09.03 430
12334 7월 소매 판매, 2.5% 하락해 최저 수준 기록해 (8월 25일자) admin_2017 2021.09.03 391
12333 영국 남서부 지역 중고교,9월 개학시 마스크 착용 권고 (9월 1일자) file admin_2017 2021.08.31 469
12332 델타변이 감염환자, 병원 치료 필요성 2배로 높아 (9월1일자) file admin_2017 2021.08.31 405
12331 학교 개학,대대적 Covid-19 전염 발생할 가능 경고 (9월 1일자) file admin_2017 2021.08.31 283
12330 영국 부동산 가격, 펜데믹 기간동안 교외 중심 11% 상승 (9월1일자) file admin_2017 2021.08.31 389
12329 식자재,서비스,유통업 가격 상승 및 공급망 위기로 가계 부담 증가 (9월1일자) file admin_2017 2021.08.31 379
12328 영국 브렉시트로 EU 노동자 출국에 유통 등 산업계 타격 심각 (9월1일자) file admin_2017 2021.08.31 457
12327 영국. 9월부터 부스터샷 접종(3 차 접종) 시작해 file admin_2017 2021.08.09 880
12326 새 코로나 바이러스 변종, 사망 가능성 '최대 3명 중 1명' file admin_2017 2021.08.09 396
12325 코로나 장기화로 빈 상가 증가세,주상복합 등 새로운 방향 모색해야 file admin_2017 2021.08.09 524
12324 영국 코로나 감염 입원 환자 4명 중 1명은 다른 원인 file admin_2017 2021.08.09 581
12323 영국,브렉시트 영향으로 對EU 농식품 수출 급감 admin_2017 2021.08.09 434
12322 영국 리버풀, 유네스코 세계문화유산 지위 상실 admin_2017 2021.08.01 524
Board Pagination ‹ Prev 1 ... 3 4 5 6 7 8 9 10 11 12 ... 625 Next ›
/ 625

나눔글꼴 설치 안내


이 PC에는 나눔글꼴이 설치되어 있지 않습니다.

이 사이트를 나눔글꼴로 보기 위해서는
나눔글꼴을 설치해야 합니다.

설치 취소

Designed by sketchbooks.co.kr / sketchbook5 board skin

Sketchbook5, 스케치북5

Sketchbook5, 스케치북5

Sketchbook5, 스케치북5

Sketchbook5, 스케치북5