Download putty ssh for windows Untitled Document
   
대사관 | 유관기관 | 한인회 | 유학생회 | 기타한인단체 | 한인동포업체 | 주재상사 | 유럽내 추천사이트 | 해외동포 언론사이트  
     

>

단독 사설
단독 칼럼
단독 인터뷰
독자기고/특별기고
엣세이/여행기/장편소설
 
유럽한인 취재뉴스
유로저널 특집뉴스
취재/독자/동영상
 
한인사회 게시판
정부/대사관 공지
재미있는 유머
 
경제뉴스
국제뉴스
정치뉴스
사회뉴스
기업뉴스
문화뉴스
연예뉴스
건강뉴스
여성뉴스
스포츠뉴스
내고장소식
 
독일뉴스
영국뉴스
베네룩스
프랑스뉴스
유럽뉴스
동유럽뉴스
스칸디나비아
스페인/이탈리아
오스트리아/스위스
그리스/터키/포르투갈
 
유럽각국 전시정보
유럽각국 이민정보
유럽각국 생활정보
유럽각국 교육정보
유럽각국 문화정보
여행기사 정보제공
유럽각국 여행정보
유럽각국 연금제도
유럽각국 세무정보
유럽한인 사회현황
유럽소비자 제품평가
 
공공기관/기업광고
동포업체 및 기타/해외
 
번역/통역, 관광, 가이드
민박, 하숙, 호텔
 

Home

대의원 수 축소조정으로 곤욕치르는 재독한인총연합회 「우리신문」, 「교포신문」 보도에 반...

Posted in 독일  /  by 유로저널  /  on May 24, 2007 19:03
대의원 수 축소조정으로 곤욕치르는 재독한인총연합회
「우리신문」, 「교포신문」 보도에 반박 성명 발표


지난 4월28일 재독한인총연합회(회장 안영국)는 정기총회에서 정관을 개정. 중앙 3개 단체(글뤽아우프, 재독간호협회, 재독대한체육회)로 일컬어지던 종래의 연합회 “산하단체”를 “회원단체”로 그 명칭을 바꾸는 한편, 이들 단체의 총연합회 대의원 수를 지금까지 단체별로 그 수를 정해온 것과는 달리 모든 단체들에게 동일하게 적용, 단체장을 포함하여 2 명으로 한다는 대의원 수 변경에 대한 개정이 통과되었다.

그리고 이 일이 독일동포사회에 알려지자마자 관련 단체들은 벌집 쑤셔놓은 듯 거세게 반발했으며 교민사회의 일각에서도 수용할 수 없다는 불만의 목소리가 높았다.  이 같은 반응에 다급해진 재독한인총연합회측에서는 정관개정의 적법성과 정당성 주장과 함께 민심을 잡기 위해 서둘러 반박성명을 내는 등 진화작업에 나섰다.

특히 연합회는 독일동포 주간지인 <교포신문>과 <우리신문>의 5월3일자 및 5월19일자 보도에 대해 강한 불만을 나타내며 정관개정에 대한 소신을 밝히는 한편, 양 신문의 보도내용을 반박했다. 아래에 연합회에서 밝힌 해명서 전문을 싣는다.


독일유로저널
프랑크푸르트 및 남부지역 지사장 김운경
woonkk@hotmail.com


---------------------------

재독한인총연합회 정관개정에 대한 해명서


저희 재독한인총연합회는 지난 주말, 이른바 <재독한인글뤽아우프회 긴급연석회의> 이름으로 발표된 <성명서>의 내용 <우리 신문> 제154호 2007년 5월19일자의 5면 기사 및 동지 3면 사설내용과, <교포신문> 제545호 2007년 5월04일자 9면 사설내용이 사실과 다른 왜곡과 과장으로 재독한인총연합회에 대한 교민사회의 불신과 분열을 조장하고 있기에 이를 바로 알림으로써 교민여러분들의 오해를 풀어드리고자 합니다.

1. <우리 신문>의 “글뤽아우프회․ 체육회․ 간호협회를 재독한인총연합회의 산하단체로  인정하지 않고 제외시켰다”는 주장과,  <교포신문>의 “이제 글뤽아우프회. 재독간호협회. 재독대한체육회는 우리동포사회     의 주류사회를 대표하는 중앙단체가 아니라 재독한인음악인협회처럼 하나의 직능  단체로 전락하고 만 것이다.”라는 주장은  왜곡된 것입니다.

“산하단체”라는 호칭을“회원단체”로 수정한 것은 정관 제 18조에 명시한 "독자적 기능과 권리를 존중하며, 유기적인 관계로서 재독한인사회의 발전에 기여할 수 있도록 가능한 모든 협조를 한다.”라는 정관의 정신에 비추어 상부단체의 보호를 받는 하부단체를 표현하는 “산하단체(Untergeordneten Vereine)”라는 호칭이 적합하지 않기에 독자적이고 수평적인 현재의 관계를 정확하게 표현하는 "회원단체 (Mitgliedsvereine)”로 수정한 것입니다.

즉 상부단체에 대하여 모든 업무와 재정운영에 대한 보고의무를 갖고 있는 하부단체의 의미를 갖고 있는, “산하단체”라는 호칭을 그런 의무가 없는“회원단체”로 명확하게 규정한 것이지 결코 제외하거나 전락한 것이 아닙니다.  이 점은 개정된 정관과 내부 규정의 여러 조항에서 잘 나타나고 있습니다.
이에 대하여 지난정기총회에서 정관개정안 심의를 하면서 현실에 적합하게 산하단체라는 호칭을 “회원단체”로 수정하는데 대하여 충분한 설명이 있었습니다.

2. <우리 신문> “3개 중앙단체장이 총연합회의 당연직 부회장이 될 수 있는 권리를     박탈당했다”는 우리 신문의 제154호 5월 19일자 3면 기사와, <교포신문>“개정된 정관에 의하면 이 단체장의 회장은 더 이상 총연합회의 당연직    부회장이 아니라고 한다.”라는 교포신문의 제545호 2007년 5월04일자 9면의 사설    내용은 허위사실을 유포한 책임을 면할 수 없을 것입니다.  

  개정된 정관 제11조에 의하면 “임원회는 회장단(8명)과 회원단체장, 25명 이내의 임원으로 구성 한다”고 되어 있으며,  내부규정 제4조에서 “본회의 집행기구는 회장과 5명의 임명직 부회장,  사무총장,  재정위원장으로 구성된 8인의 회장단,당연직 부회장 예우의 회원단체장과 본회 정관 제11조에 의한 각 분과별 업무담당자들을 둔다.”라는 조문에서 총연합회 집행부에 회원단체장들이 “당연직 부회장”으로 포함되고 있음을 분명하게 밝히고 있습니다.

3. <우리신문>의“총회 대의원 수 조정은 재독한인사회의 모태인 글뤽아우프회와 간호     협회, 체육회를 무시한 계획적인 처사“ 라는 주장과,  <교포신문>의 “이번 총연합회 정기총회의 결정은 우리 스스로가 우리의 뿌리를 부    인한 것이다”라는 주장은 과장된 것입니다.  

지난 4월 28일 재독한인총연합회 2007년도 정기총회까지 적용된 정관에서 규정한 총회대의원의 수효는 1993년 3월부터 개정작업에 들어가 1994년 12월 15일 관할 법인등록 청으로부터 인가를 받은 새 정관에 의한 것으로서, 지방한인회는 제출된 회원명단에 의해 총대수가 결정되었고, 3개 회원단체와 체육회의 가맹경기단체는 그 회원명단을 제출할 수 없는 특수한 사정으로 인하여 총회에서 결정한 것입니다.

그 후 13년이 흐르는 동안 지방한인회의 회원 수에도 변동이 있었고,  총연합회장 선거의 과열 양상으로 인한 부작용을 지적하며, 총 대 권 부여에 대한 시정을 요구하는 교민사회의 여론에 부응하여 이번 총회에 개정안을 상정하여 통과된 것입니다.

즉 3개 회원단체의 총대 수 조정은 그 수효를 총회에서 정한 전례에 따른 것이며,(내부규정 제20조 총대의원, 6항 지방한인회이외의 회원단체의 총대에 관한 규정은 총회에서 정한다.) 개정 발의는 집행부에서 했지만 그 승인은 총회대의원에 의한 총회의 의결로 이루어진 것임으로 <우리 신문>의“계획적인 처사” 라는 주장과 <교포신문>의“우리의 뿌리를 부인한 것이다”라는 주장은  사리에 맞지 않는 것입니다.  

정기총회의 소집공문에 상세한 설명을 첨부한 정관개정개요 및 개정안을 4주전에 받았다며, 그동안 관심을 가졌으면 개정안에 대하여 충분히 검토할 시간이 있었다고 발언하면서, 총회에서 다시금 이렇게 제안 설명을 하는데 시간을 많이 소모하여야 하는가! 라는 지역한인회의 총대의원들의 의견에도 불구하고, 집행부로부터 개정되는 조항에 대하여 상세한 제안 설명이 있었습니다.  

총회 대의원수 배정에 관하여는 두 시간이상 질의와 응답, 그리고 충분한 토의가 있은 후, 총회의 의결에 따라 표결(무기명투표)을 하여 3분의 2이상 찬성으로 의결되었습니다. 그러나 글뤽아우프회와 체육회의 회원일부가 총회의 의결에 대하여 명확한 내용을 알아보지도 않고 사리에 어긋나는 성명서 발표를 하여 교민사회에 혼란을 가져온데 대하여 심히 유감스럽게 생각합니다.


* 체육회가맹경기단체의 대의원에 관하여:
체육회에서 승인된 가맹경기단체장은 지난 2007년 정기총회까지 자동으로 총회의 대의원으로 등록이 되었습니다. 지난 정기총회를 앞두고 4주전에 정기총회 소집공문을  발송하였는데, 총회 2주를 앞두고 체육회로부터 3개 가맹경기단체의 승인통보(4월14일)를 받고 즉시 체육회로부터 새로 승인된 3개 가맹경기단체에 총회 소집공문을 발송해야 했습니다.  

말하자면 체육회에서 가맹경기단체의 대의원을 정하고 있다는 것입니다. 이것은“총회 대의원에 관하여는 총회에서 정한다.” 라는 정관에 어긋나는 모순을 가지고 있으며 시정해야할 부분임을 총회에서 거듭 밝혔습니다.  

따라서 총대수가 축소된 단체가 원상복귀를 원한다면 정당한 절차를 거쳐 다음 총회에 안건으로 상정하는 것이 성숙한 민주시민으로서의 올바른 자세이지, 이번 성명서와 같은 왜곡과 과장 그리고 총연합회장에 대한 개인적인 인신공격까지 서슴치 않는 규탄의 자세는 재독한인사회의 화합과 발전을 위해서는 바람직하지 않은 것입니다.  

만약에 내년의 총회까지 기다릴 수 없다면 정관 제 7조가 규정하고 있는 정당한 절차에 따라 임시총회 소집을 요구하시는 방도도 있습니다.  순리적인 절차가 얼마든지 있음에도 불구하고 사실을 왜곡하고 과장하여 교민사회를 선동하는 한편  “광복절 행사 불참 또는 분리 개최와 총연합회장 제거“를 공언하는 등 재독한인사회에 심각한 불신과 불화를 조성하는 책임이 이번 성명서 발표에 동조한 교민여러분께 있음을 엄중하게 밝히는 바입니다.

                              2007년  5월 22일
                         사단법인 재독한인총연합회      
    

 

 

URL
http://eknews.net/xe/20894
Date (Last Update)
2007/05/24 19:03:21
Category
독일
Read / Vote
1820 / 0
Trackback
http://eknews.net/xe/20894/c02/trackback
List of Articles
번호 제목 날짜 조회 수
공지 유럽전체 게시판 사용 방법이 2010년 10월26일부터 새로 바뀌었습니다. 2010-10-28 43210
공지 유럽전체 유럽 내 각종 금융 사기사건, 미리 알고 대비하면 피해를 막을 수 있다. 2011-04-04 46136
공지 유럽전체 정부/대사관 공지 면에도 한인 사회에 알리는 내용들이 많습니다. 2011-04-10 43917
공지 유럽전체 재유럽 한인 두 단체에 대한 유총련의 입장 (분규 상태의 두 유총련) 2011-10-26 44685
공지 유럽전체 한국 인터넷에서 읽을 수 없는 유로저널만의 단독 기사 !!! imagefile 2016-07-19 22223
공지 유럽전체 유로저널 기자 확인 요망 공지 사항 imagefile 2016-09-18 23205
공지 유럽전체 박정희를 겪은 70대 노인의 글(퍼옴) 2017-01-27 22198
공지 유럽전체 유럽 19개국에 귀사를 유일하게 홍보합니다! imagefile 2017-02-13 19595
공지 유럽전체 박정희는 남조선로동당 군사총책으로 체포되어 군 검찰이 사형 구형 (전형적인 빨갱이) imagefile 2017-05-08 24193
공지 유럽전체 조선일보도 가짜(허위)뉴스로 유로저널 관련 사실 왜곡해 2017-05-14 20377
공지 유럽전체 유로저널 SNS에 가입 하세요 ! 2017-08-21 15638
공지 유럽전체 칭찬합시다 / 자랑합니다 코너 신설 !!! 2017-08-21 15855
공지 유럽전체 유럽 한인 단체 / 인물 / 업체 소개면 신설 2017-08-21 17431
공지 유럽전체 유로저널에 메일 뉴스를 신청하세요 !! 2017-08-21 15726
공지 유럽전체 다음에 해당하는 인사들은 유럽 내 민주 평통에서 물러 나라 imagefile 2017-09-01 16370
공지 유럽전체 전 세계 어디서나 '유럽 한인 대표 시사 정론 언론사' 유로저널을 쉽게 보실 수 있는 방법 2017-09-08 16156
공지 베네룩스 네델란드 유로저널 배포 현황 imagefile 2017-09-26 9711
공지 유럽전체 영국(유럽)에 거주하는 한인들을 위한 각종 정보 2017-10-16 18757
공지 유럽전체 유시민의 알릴레오/ 고칠레오 매회 업데이트(4월 27일자 알릴레오 / 고칠레오 포함 ) 2019-01-07 41100
공지 유럽전체 유로저널 각국 단독 홈페이지 시작 발표 !!! 2019-01-08 9516
공지 독일 딤채 김치냉장고 유럽각국 판매 imagefile 2019-02-18 11748
공지 영국 영국 한인 무료 법률 상담 imagefile 2019-02-18 8624
공지 유럽전체 750만 해외동포들이여 !!! 모국의 '일본 제품 불매 운동'에 동참하자 imagefile 2019-07-23 7368
공지 유럽전체 해외에서 실질적으로 언론 활동과 역할을 하는 언론사들만의 모임에서 소식 2019-09-14 7770
공지 유럽전체 재외국민과 재외동포의 차이, 영주권자와 시민권자의 차이, 교민과 교포란 ? 2020-03-23 4278
201 프랑스 김윤경씨를 찾습니다 imagefile 2008 / 02 / 08 1879
200 프랑스 유혜숙 전시회 &laquo;빛나는 어둠&raquo; 2008 / 02 / 06 1609
199 프랑스 차드 교민,프랑스로 긴급 철수 한인 사회 긴급 지원 절실 2008 / 02 / 06 1846
198 유럽전체 2008년 제 4회 유럽한글학교 교사세미나 2008 / 02 / 06 1254
197 독일 재독 호남 향우회 창설 30주년 2008 / 02 / 06 1170
196 독일 독일 본 대학 유학생회 총회 안내 2008 / 02 / 06 1292
195 독일 두이스부륵 한인회 정기총회 2008 / 02 / 05 1293
194 영국 재영과협 대학 진학 (이공대, 의치대) 설명회 2008 / 02 / 04 1287
193 독일 이화여대 프랑크푸르트 동창회 2월 정기모임 2008 / 02 / 01 1472
192 프랑스 제17대 대통령 취임식 참석 희망자 신청 접수 2008 / 01 / 23 1796
191 독일 한국운전면허증의 독일운전면허증 교환 안내 2008 / 01 / 19 2117
190 스칸디나비아 노르웨이,제1회 한인 음악회 개최 안내 2008 / 01 / 16 2188
189 스칸디나비아 주노르웨이 한국 대사관,한국영화 DVD 대여 2008 / 01 / 16 3165
188 독일 재독 호남 향우회 30주년 잔치 imagefile 2008 / 01 / 08 2078
187 독일 2008 서울신학대학 카펠라합창단 독일연주 2008 / 01 / 04 1470
186 독일 하노버 한인회 구정잔치 2008 / 01 / 03 1450
185 독일 재독한인여성합창단 정기 세미나!☆ 2008 / 01 / 02 1357
184 독일 에쎈지역 한인회 신년잔치 안내 2007 / 12 / 27 1346
183 독일 재독통합 북부 글뤽아우프회 imagefile 2007 / 12 / 22 1459
182 독일 재독코리언심포니오케스트라단 임원모집! 2007 / 12 / 20 1365
Board Search
a