Download putty ssh for windows Untitled Document
   
대사관 | 유관기관 | 한인회 | 유학생회 | 기타한인단체 | 한인동포업체 | 주재상사 | 유럽내 추천사이트 | 해외동포 언론사이트  
     

>

단독 사설
단독 칼럼
단독 인터뷰
독자기고/특별기고
엣세이/여행기/장편소설
 
유럽한인 취재뉴스
유로저널특집/기획취재뉴스
취재/독자/동영상
 
한인사회 게시판
정부/대사관 공지
재미있는 유머
 
경제뉴스
국제뉴스
정치뉴스
사회뉴스
기업뉴스
문화뉴스
연예뉴스
건강뉴스
여성뉴스
스포츠뉴스
내고장소식
 
독일뉴스
영국뉴스
베네룩스
프랑스뉴스
유럽뉴스
동유럽뉴스
스칸디나비아
스페인/이탈리아
오스트리아/스위스
그리스/터키/포르투갈
 
유럽각국 전시정보
유럽각국 이민정보
유럽각국 생활정보
유럽각국 교육정보
유럽각국 문화정보
여행기사 정보제공
유럽각국 여행정보
유럽각국 연금제도
유럽각국 세무정보
유럽한인 사회현황
유럽소비자 제품평가
 
공공기관/기업광고
동포업체 및 기타/해외
 
번역/통역, 관광, 가이드
민박, 하숙, 호텔
 

유로저널 1189호 유머 ★노는 남편 부인이 직장을 찾을 생각을 하지 않고 집에서 빈둥거리며 노는 남편에게 말했다...

by admin_2017  /  on Jul 15, 2019 00:23
extra_vars1 :  
extra_vars2 :  

유로저널 1189호 유머




★노는 남편


부인이 직장을 찾을 생각을 하지 않고 집에서 빈둥거리며 노는 남편에게 말했다.


 

부인: 친정 아빠가 우리 집세 내주지 친정 엄마가 우리 먹을 음식 사주지


언니는 옷을 사주지 도대체 창피해서 얼굴을 들 수가 없어!

 


그러자 소파에 누워 TV를 보던 남편이 하는 말



남편: 말 한번 잘했다! 도대체 너희 오빠는 왜 아무것도 안 해주는거야?



★정치인의 언행일치


뉴스앵커 : "지금 국회의사당 앞에서, 승마선수를 국회로 보내야 한다고 많은 사람들이 피케팅 시위 중이라고 합니다.


현장을 불러보겠습니다.


김기자, 왜 이런 시위가 일어난다고 보십니까? "



김기자 : " 에~ 또.. 이런 시위가 발생하는 젤 큰 이유로는요, 시위자들과 인터뷰 해본 결과 말이죠~



승마선수는 말과 행동이 일치하기 때문이라고 합니다~ "



★중년 여성의 3대 보물과 아들


중년여성의 3대 보물은 돈과 친구, 그리고 딸이라고 한다. 


그럼 그들에게 아들이란..



1. 아들이란


낳았을 때 : 1촌  


대학 진학하면 : 4촌  


군대 갔다 오면 : 8촌  


장가가면 : 사돈의 8촌  


이민가면 : 해외동포



2. 잘난 아들이란 : 국가의 아들


돈 잘 버는 아들은 : 사돈의 아들  


빚진 아들은: 내 아들  


대한민국 남자들이 가장 두려워하는 아들은 : 엄마친구의 아들 



3. 사춘기의 아들은 : 남남  


군대 가면 : 손님  


장가들면 : 사돈


이 된다는 이야기도 있다.



★천만다행


더운 여름날 대낮부터 좋은 시간을 가진 어느 부부..



남편 : 이열치열이라고, 뜨거운 커피를 마시고 싶어. 



아내는 알몸으로 일어나 뜨거운 커피를 가져오다가 그만 침대에 누워있는 남편의 다리 사이에 쏟고 말았다.



남편 : 앗 뜨거워!


남편은 중요한 부분에 화상을 입었다.



아내는 정성껏 소독을 하고 붕대를 감아주면서 말했다.


아내 : 그래도 천만다행이에요.


남편 : 뭐가?



아내 : 다친 게 나였으면 붕대도 못감을 뻔 했잖아요!



★흉내


미숙이는 학교 가기가 싫어서 엄마 목소리를 흉내 내며 선생님께 전화를 했다. 



"선생님이세요. 우리 애가 몸이 너무 아파서 오늘 결석을 해야겠습니다." 


선생님이 되물었다.


"아 그러세요. 


..그런데 전화하시는 분은 학생과 어떻게 되세요?"



그러자 미숙이는 회심의 미소를 지으며 대답했다. 



"예, 우리 엄마입니다."



★내조


여자에게 살짝 뿌리기만 하면 바로 흥분해 남자를 유혹한다는 신약을 조제하여 파는 약국이 있었다.


장안에서 이름난 바람둥이 넘이 그 약을 사러갔는데 남자 약사는 없고 그의 아름다운 아내가 약국을 보고 있었다. 



그런데 약사의 아내가 약을 건네주자마자 그녀석은 엉큼한 마음에 약을 그녀에게 뿌렸다. 



그러자 신통하게도 부인은 눈을 게슴츠레 뜨고 가쁜 숨을 몰아쉬며 그를 침실로 끌어들였다.



'아이구 끝내주는 약이구먼.'


때마침 집에 돌아온 약사가 이 광경을 목격하고 화가 날 대로 나서는 한바탕 난동을 피웠다.



"뭔 지랄이여!!!"



그러자 부인은 태연하게 말했다. 



"전.. 그래도 당신을 위해 그런 거라구요. 



그 남자가 나에게 약을 뿌렸을 때 내가 아무 반응을 보이지 않고 있어 봐요.


당신이 조제한 그 약이 팔리기나 하겠어요?"




 

 

URL
http://eknews.net/xe/541893
Date (Last Update)
2019/07/15 00:23:20
Read / Vote
1441 / 0
Trackback
http://eknews.net/xe/541893/c5e/trackback
List of Articles
번호 제목 날짜 조회 수
749 유로저널 1203호 유머 2019 / 11 / 18 898
748 유로저널 1202호 유머 2019 / 11 / 11 895
747 유로저널 1201호 유머 2019 / 11 / 08 859
746 유로저널 1200호 유머 2019 / 11 / 08 2874
745 유로저널 1199호 유머 2019 / 10 / 08 948
744 유로저널 1198호 유머 2019 / 09 / 30 796
743 유로저널 1197호 유머 2019 / 09 / 23 789
742 유로저널 1196호 유머 2019 / 09 / 09 899
741 유로저널 1195호 유머 2019 / 09 / 02 794
740 유로저널 1195호 유머 2019 / 09 / 02 1045
739 유로저널 1194호 유머 2019 / 08 / 26 980
738 유로저널 1193호 유머 2019 / 08 / 19 1222
737 유로저널 1192호 유머 2019 / 08 / 12 828
736 유로저널 1191호 유머 2019 / 08 / 07 770
735 유로저널 1190호 유머 2019 / 07 / 22 1167
» 유로저널 1189호 유머 2019 / 07 / 15 1441
733 유로저널 1188호 유머 2019 / 07 / 08 920
732 유로저널 1187호 유머 2019 / 07 / 01 996
731 유로저널 1186호 유머 2019 / 06 / 24 1018
730 유로저널 1185호 유머 2019 / 06 / 17 1038
Board Search
1 2 3 4 5 6 7 8 9 10
a