Download putty ssh for windows Untitled Document
   
대사관 | 유관기관 | 한인회 | 유학생회 | 기타한인단체 | 한인동포업체 | 주재상사 | 유럽내 추천사이트 | 해외동포 언론사이트  
     

>

단독 사설
단독 칼럼
단독 인터뷰
독자기고/특별기고
엣세이/여행기/장편소설
 
유럽한인 취재뉴스
유로저널특집/기획취재뉴스
취재/독자/동영상
 
한인사회 게시판
정부/대사관 공지
재미있는 유머
 
경제뉴스
국제뉴스
정치뉴스
사회뉴스
기업뉴스
문화뉴스
연예뉴스
건강뉴스
여성뉴스
스포츠뉴스
내고장소식
 
독일뉴스
영국뉴스
베네룩스
프랑스뉴스
유럽뉴스
동유럽뉴스
스칸디나비아
스페인/이탈리아
오스트리아/스위스
그리스/터키/포르투갈
 
유럽각국 전시정보
유럽각국 이민정보
유럽각국 생활정보
유럽각국 교육정보
유럽각국 문화정보
여행기사 정보제공
유럽각국 여행정보
유럽각국 연금제도
유럽각국 세무정보
유럽한인 사회현황
유럽소비자 제품평가
 
공공기관/기업광고
동포업체 및 기타/해외
 
번역/통역, 관광, 가이드
민박, 하숙, 호텔
 

Home

네델란드 헤이그 이준열사 기념관, 76회 광복절 기념행사와 이준열사 114주기 추모식 개최해 지난 8월 13일 금요일...

Posted in 베네룩스  /  by admin_2017  /  on Aug 23, 2021 19:02
네델란드 헤이그 이준열사 기념관,
76회 광복절 기념행사와 이준열사 114주기 추모식 개최해



지난 8월 13일 금요일 4시 헤이그 이준열사기념관에서는 (사)이준아카데미.Yi Jun Peace Museum이 주최한 114주기 이준열사 추모식과 조국 광복 76주년 기념식이 거행되었다.


이어 이기항 이준 아카데미 원장은 "이 슬프고도 기뿐 날, 이 뜻 깊은 자리에 참석한 정연두 주네덜란드 대한민국 전권대사, 평화의 도시  Jan van Zanen 헤이그 시장, 네덜란드 한인회 박종학 회장, 6.25 참전용사회Gommers 회장, Jan Jansen Weltervre(박연) 기념사업회 Harmsen 회장, 하멜기념회 Sprakelaar 회장, 그리고 특별한 귀빈으로 참석해 주신 조응천,이헌승 두 국회의원, 본 기념관을 위해 헌신 봉사해 준 Ed van der Feer 변호사 등 귀빈들 외에 코로나의 위험을 무릅쓰고 참석해주신 네덜란드 원로 교민들에게 감사하다"는 인사를 한 후  추모식과 기념식이 시작되었다.


1263-한인취재 1 사진 4.jpg



1263-한인취재 1 사진 2.jpg

 이기항 이준 아카데미 원장은 광복 76주년 기념식에서 “금년은 이준열사께서 1907년 고종황제의 특사로 헤이그에 오셔서 2년 전 1905년 11월 17/18일 일본의 강압과 을사오적의 변절에 의하여 체결된 소위 을사늑약으로 상실된 나라의 주권(외교권)을 회복하려고 애쓰시다가 일본의 방해와 영국을 비롯한 식민열강들의 반대로 실패하자 ”왜 대한제국을 제외하는가?“라는 항의문을 발표하고(1907년 6월 27일27), 7월 14일 일요일 오후 7시 그가 묵으셨던 Hotel De Jong(현재 이준열사기념관)에서 의문의 죽음을 당하시면서 이 땅에 묻혀 진토가 되셨다. 그럼으로 114 주기를 기념하는 오늘은 슬픈 날이다. 그리고 우리가 앉아 있는 이 자리는 매우 성스러운 자리이다. 또한 이 자리는 네덜란드 속에 있는 大韓民國의 文化領土이다."고 말했다.


이어 이 원장은 "그러나 그의 죽음은 헛되지 않았다.이준 열사가 신앙하던 성경에는 '한 알의 밀알이 땅에 덜어져 죽지 않으면 한 알 그대로 있고, 죽으면 30배 100배 열매를 맺는다'는 말씀이 있다. 그의 죽음에 의분을 품고 국내에서는 의병항쟁이 들불처럼 일어났고, 바로 2년 뒤 만주 하르빈 역에서는 안중근 의사에 의하여 을사늑약의 원흉 이또히로부미가 처형되었다. 그리고 그로부터 10년 후인 1919년 독립운동의 꽃인 '3.1 만세운동'이 일어났다. 역사는 강물처럼 흘러 드디어 1945년 8월 15일 우리나라는 40년(1905-1945)간 일본의 압제에서 벗어나 해방의 날을 맞이했다. 그래서 오늘은 기쁜 날이다."고 강조했다.


곧 이어 정연두 대사가 본국 정부를 대표하여 기념사를 하고, 헤이그 시장의 특별 기념사가 끝난 후, 김동기 색스폰 연주자가 이준 열사를 생각하며 본인이 작곡한 추모가를 연주하였다.


1263-한인취재 1 사진 9.jpg

1263-한인취재 1 사진 5.jpg


1263-한인취재 1 사진 3.jpg


다음으로 조응천 국회의원의 기념사 후, 일본인 T. Muraoka 라이덴 대학교 명예교수의 광복절 감회란 제목의 특별 메시지를 송창주 이준열사기념관 관장이 대독했다. 


1263-한인취재 1 사진 6.jpg


1263-한인취재 1 사진 7.jpg



(무라오까 교수는, 백신 접종치 않으면 참석치 않도록 된 사실을 늦게 인지하고, 미접종 상테이므로 부득이 참석치 못하게 되었다.)
 
끝으로 화란 한인학생회 김유림 회장의 이준열사 유훈 낭독을 마친 후, 한인회장의 선창으로 한국인도, 화란인도 한 목소리로 “대한민국 만세, 만세, 만세.”를 외치고 식을 끝마쳤다.


1263-한인취재 1 사진 8.jpg


이 날의 특별한 순서인 일본인 무라오까 Leiden 대학교 명예교수의 진정어린 message의 주요 대목을 아래에
정리한다.

주요 대목 요약

저는 1945년에는 7살 어린 소년이었기 때문에 지난 20 세기 전반 50년 동안 한국민에 대한 일본의 학정에는 참여하지 않았습니다.

그럼에도 불구하고 오늘을 사는 일본의 기독교 지식인의 한 사람으로서, 일본이 한국민들에게 끼쳤던 역사적인 죄악상을 낫낫이 거론하지 않을 수 없습니다.

저는 지난 30년 동안 한국과 일본 두 나라의 관계를 지속적으로 공부하였고 또한 가급적 많은 일본인들에게 알려 주어야 한다고 생각했습니다. 두 나라 사이에서 가장 치욕스럽고 가슴 아팠던 사건은, 소위 “Comfort Women” 즉 慰安婦 문제입니다.

1991년 8월 14일 이 문제에 관하여 김학순(金學順) 할머니가 “내가 바로 위안부였다,”고 과감하게 밝히므로서 드디어 이 문제가 역사의 표면으로 떠올랐습니다.

이에 일본은 아베수상(安倍首相)의 이름으로 모든 위안부들에 대하여 사죄한다는 성명을 발표하였습니다.

그런데 그가 한국을 방문하여 박근혜 대통령을 만났을 때, 왜? 위안부 할머니들을 직접 찾아가 만나서 사죄하지 않았는지? 

또 서울에 주재하고 있는 일본 대사가 할머니들의 장례식에 왜 참석하지 않는지? 의심하지 않을 수 없습니다.

2016년 12월 28일, 일본의 아베 수상과 미국의 Obama 대통령이 하와이에서 만났습니다.

만나서 1941년 12월 8일 선전포고도 없이 일본이 하와이에 있는 미군 기지를 기습적으로 폭격하여 수천 명의 인명 피해를 입힌 것에 대하여 일본과 미국 두 나라는 원만하게 이 문제를 매듭짓기로 하였습니다.

그런데 한국에는 왜 그렇게 하지 않았는지에 대하여 두 나라의 어떤 언론도 거론하지 않았습니다. 이해가 되지 않습니다.

저는 아베의 진정성을 의심하지 않을 수 없습니다. 그리고 아베의 이런 처신에 동조하는 일본의 황실 그리고 일본인들을 이해할 수가 없습니다.

끝으로 “과거를 무시하면, 현재도 없고 미래도 없다. Without past, there is no present or no future.”라는 말을 끝으로 이만 저의 말씀을 줄이겠습니다.  감사합니다.“

1263-한인취재 1 사진 1.jpg



<기사 자료 및 사진 : 이준열사 기념관 제공>

네델란드 유로저널 이정우 기자
   eurojournal17@eknews.net 

유럽 2 호산물산 & 장남권 마스크.png

유럽 1 딤채냉-한인TV.png

유럽 2 YBM & 현대냉동.png

유럽 3 유로저널 각국 단독 홈페이지.png



 

 

 

List of Articles
번호 제목 날짜 조회 수
공지 유럽전체 재유럽한인 총연합회 전현직 임원,그리고 재유럽 한인 여러분 ! (통합관련 총회 소집 공고) 2011-09-05 86141
공지 유럽전체 유총연 임시총회,통합 정관 부결로 '통합 제동 걸려' imagefile 2011-09-20 91053
공지 유럽전체 재유럽 한인 두 단체에 대한 유총련의 입장(통합 정관 부결 후 정통유총련 입장) file 2011-10-31 82357
공지 유럽전체 '유총련’임시총회(회장 김훈)와 한-벨 110주년 행사에 500여명 몰려 대성황이뤄 imagefile 2011-11-16 98910
공지 유럽전체 유총연 (회장 김훈) , 북한 억류 신숙자씨 모녀 구출 촉구 서명운동 2011-11-23 87824
공지 유럽전체 유총연 대정부 건의문(정통 유총련: 회장 김훈) imagefile 2011-11-23 89389
공지 유럽전체 유럽 한인들을 위한 호소문 (정통 유총련 회장 김훈) imagefile 2011-11-23 82833
공지 유럽전체 존경하는 재 유럽 한인 여러분 ! (정통 유총련 김훈 회장 송년 인사) imagefile 2011-12-07 70354
공지 유럽전체 재유럽 한인 대표 단체 통합을 마치면서(정통 유총련: 회장 김훈) imagefile 2012-02-22 58553
공지 유럽전체 해외 주재 외교관들에 대한 수상에 즈음하여(발행인 칼럼) 2012-06-27 66091
공지 유럽전체 유럽 한인 단체, 명칭들 한인사회에 맞게 정리되어야 2013-03-27 59626
공지 유럽전체 '해외동포언론사협회' 창립대회 개최로 동포언론사 재정립 기회 마련 imagefile 2017-05-11 57429
공지 영국 [유로저널 특별 기획 취재] 시대적,세태적 흐름 반영 못한 한인회, 한인들 참여 저조와 무관심 확대 imagefile 2017-10-11 43567
공지 유럽전체 유총련은 유럽한인들의 대표 단체인가? 아니면 유총련 임원들만의 단체인가? 2018-03-21 34987
공지 유럽전체 해외동포 언론사 발행인들,한국에 모여 첫 국제 포럼 개최해 imagefile 2018-10-20 29639
공지 유럽전체 (사)해외동포언론사협회, 제 1회 해외동포 언론 국제 포럼 성공리에 개최되어 imagefile 2018-10-30 33663
공지 유럽전체 (사)해외동포언론사협회, 철원군 초청 팸투어 통해 홍보에 앞장 서 image 2019-06-07 30249
공지 유럽전체 (사) 해외동포언론사협회, 제2회 국제포럼 깊은 관심 속에 개최 image 2019-06-07 29411
공지 유럽전체 (사)해외동포언론사협회, 제 3회 국제포럼 성황리에 개최해 imagefile 2019-11-06 26678
공지 유럽전체 유로저널이 선정한 2020년 유럽 한인 사회 10 대 뉴스 imagefile 2021-01-06 11082
공지 유럽전체 유로저널 유럽 한인 취재 기사 무단 전재에 대한 경고 2021-06-12 5430
5912 영국 영국 KEF교육기금 멘토링 행사 및 차세대 재외동포 네트워킹 행사 개최해 2021 / 10 / 18 18
5911 영국 재영한인회 신임 집행부,한인들의 기대 속에 힘찬 닻 올려 2021 / 10 / 18 30
5910 독일 독일 베를린에서 ‘ 한글을 아름답게 연주하다’ 2021 / 10 / 18 88
5909 독일 (주)재독한인 장애인 총연합회 건강교육 세미나- 노년의 유익한 마인드와 생활습관 2021 / 10 / 18 27
5908 독일 쾰른 한인회 교민 정치력 향상을 위한 세미나 2021 / 10 / 16 44
5907 독일 비스바덴 한글학교 한글날 행사 개최해 2021 / 10 / 16 47
5906 독일 대한민국재향군인회창립69주년및독일지회설립 11주년기념식개최 2021 / 10 / 16 44
5905 독일 주함부르크총영사관 개천절 국경일 행사 개최해 2021 / 10 / 16 49
5904 독일 베를린에서 성황리에 개최된 제 3회 한반도 평화음악회 2021 / 10 / 04 101
5903 영국 코로나 팬데믹 뚫고 친목과 화합을 다지는 재영 북한출신 한인동포들, 한가위 맞아 추석 잔치와 운동회 개최해 2021 / 09 / 27 236
5902 유럽전체 월드옥타, 中企 수출, 청년 해외취업 지원 나서, 10월 11~15일 세계한인경제인대회 서울에서 개최 image 2021 / 09 / 13 263
5901 독일 webAri 평화의 가상소녀상 제작자 독일 교포2세 강호진 imagefile 2021 / 09 / 13 222
5900 독일 독일 내 중부 간호협회 및 지방 한인회 회장 선거 이루어져 “축하합니다.” imagefile 2021 / 09 / 09 272
5899 독일 유한나 재독 시인, 수필집 '라인강에 뜨는 무지개' 발간 imagefile 2021 / 09 / 09 261
5898 독일 세계한인여성 네트워크, 20주년 글로벌 여성 네트워크 한국대회 성황리에 개최. imagefile 2021 / 09 / 09 281
5897 독일 주프랑크푸르트총영사관, ‘독일에서 자리잡고 살기 – 청년취업 지원 편’ 행사 개최 imagefile 2021 / 09 / 09 239
5896 독일 파독근로자 보건 건강관리 지원사업, 중부지역 치매예방 심신단련 건강세미나-혈관 스트레칭으로 치매예방 imagefile 2021 / 09 / 07 240
5895 독일 재독한인총연합회, 코로나로 인한 취약계층에 대한 생필품 및 마스크 행복상자 보내기 imagefile 2021 / 09 / 07 204
5894 독일 파독 산업전사 합동추모제-고인분들의 편안한 안식을 기도합니다. imagefile 2021 / 09 / 07 327
5893 독일 재독일대한체육회 제23차 총회-장광흥 후보 회장 선출 imagefile 2021 / 09 / 02 569
Board Search
1 2 3 4 5 6 7 8 9 10
a