Untitled Document
대사관 | 유관기관 | 한인회 | 유학생회 | 기타한인단체 | 한인동포업체 | 주재상사 | 유럽내 추천사이트 | 해외동포 언론사이트

단독 사설
단독 칼럼
단독 인터뷰
독자기고/특별기고
엣세이/여행기/장편소설
유럽한인 취재뉴스
유로저널특집/기획취재뉴스
취재/독자/동영상
한인사회 게시판
정부/대사관 공지
재미있는 유머
경제뉴스
국제뉴스
정치뉴스
사회뉴스
기업뉴스
문화뉴스
연예뉴스
건강뉴스
여성뉴스
스포츠뉴스
내고장소식
독일뉴스
영국뉴스
베네룩스
프랑스뉴스
유럽뉴스
동유럽뉴스
스칸디나비아
스페인/이탈리아
오스트리아/스위스
그리스/터키/포르투갈
유럽각국 전시정보
유럽각국 이민정보
유럽각국 생활정보
유럽각국 교육정보
유럽각국 문화정보
여행기사 정보제공
유럽각국 여행정보
유럽각국 연금제도
유럽각국 세무정보
유럽한인 사회현황
유럽소비자 제품평가
공공기관/기업광고
동포업체 및 기타/해외
번역/통역, 관광, 가이드
민박, 하숙, 호텔


?

단축키

Prev이전 문서

Next다음 문서

+ - Up Down Comment Print Files
?

단축키

Prev이전 문서

Next다음 문서

+ - Up Down Comment Print Files

자알란트한인회 독한협회 지부와 공동 개최,


한국 문화의 밤 2년만에 성황리 큰 감동 안겨 줘



 

 

2021 115일 금요일 저녁, 자르브뤼켄 두드바일러 뷔르거하우스(Bürgerhaus Dudweiler)에서 자알란트 한인회(회장 변재선)와 독한협회 Saar 지부(Rolf Hempelmann 교수)가 공동으로 주최하는 한국 문화의 밤(Koreanischer Kulturabend) 행사가 성황리에 개최되었다.   



 

이번 문화행사는 자르브뤼켄 우베 콘라드(Uwe Conradt) 시장 후원 행사로 특별히 본분관 허승재 총영사의 자알란트주 부임 방문 일정에 맞추어 계획되었다.  




시장, 총영사외 자알란트주총리실 수잔느 라이히라쓰 (Susanne Reichrath) 과학기술 특임관, KIST 유럽연구소 김수현 소장, 독한협회 자르 지부장인 롤프 헴펠만(Rolf Hempelmann) 교수, 이민/사회통합국 베로니카 카비스(Veronika Kabis) 국장, 이강우 과학관 등 주요 인사들이 참석하였다.




특별히 금년 문화행사는 재외동포 재단과 KIST 유럽연구소(소장 김수현), 뮤직아카데미 자르뷔르켄(대표 장복연)의 지원으로 실현되었다.  


  1271-한인취재 2 사진 9.jpg  1271-한인취재 2 사진 1.png

 

변재선 한인회장은 환영사를 통해 2년만에 교민들을 건강한 모습으로 보게 되어 매우 반갑고 코로나 종식까지 함께 이겨나자고 당부하였다.




우베 콘라드(Uwe Conradt) 시장은 가족 총 10명이 대거 참석하여 이 문화 축제에 참석했다.


그는 축사를 통해 한국은 경제적 역동성과 이에 따른 사회적 변화에도 불구하고 전통과 관습을 유지하는 동시에 유럽의 예술과 문화에 큰 관심을 갖고 있고 최고의 음악가가 많이 있다고 하였다.




또한 K-Pop K-Drama 등 현대적 대중문화의 인기가 높아지고 있고, 이문화 교류는 새로운 시각을 열어주기 때문에 모두에게 큰 혜택이라고 강조하였다   


1271-한인취재 2 사진 2.png


                               

 본 분관 허승재 총영사는 자알란트주는 면적으로는 독일 내 작은 주이나 KIST 유럽연구소가 연구협력의 요람으로 자리잡아 한국에게는 협력 잠재력이 아주 큰 곳이며 앞으로도 이러한 협력관계가  더욱 확대 발전하기를 희망하였다.  



또한 이 문화행사가 자알란트에서의 한-독간 협력관계를 심화하는데 작은 보탬이 될 것을 기대하면서, 예술인들과 주정부에 감사의 말씀을 전했다.



 

이번 행사는 전통과 최신 대중문화를 모두 아우르는 한국 문화의 <전통과 현대>를 주제로 하였다




공연 1시간전에 한복과 투호, 딱지치기, 제기차기, 공기놀이 등 전통놀이 체험 기회를 제공하였으며, 저녁 7시부터 클래식 음악과 대중음악, 고전무용과 K-pop 댄스 등 폭넓은 한국 문화가  시공을 초월하여 소개되었다. 




1271-한인취재 2 사진 3 어린이 합창단.jpg     





 

공연 개막은 자알란트 주립극장(Saarländisches Staatstheater) 발레학교(Ballettschule) 대표인 전연희 교장의 지도로 독일 학생제자 6명과 한인 어린이 2명이 함께 무궁화 꽃이 피었습니다”,  “고무줄 놀이 우리집에 왔니노래에 맞추어 즐거운 놀이를 표현한 무용으로 시작되었다.     


                                                        

 

 


프로그램 내용중 딱지치기”, “무궁화꽃이 피었습니다는 넷플릭스 시리즈오징어 게임에 소개되기도 하여 많은 이들이 알고 함께 즐길 수 있었다



 

변재선 회장은 비록 오징어 게임의 폭력성과 미성년자 시청 문제 등이 최근 독일에서 많은 논란이 되고 있지만, 본래의 한국 전통 놀이는 매우 평화적이며, 드라마의 중심 메시지가 인간성과 사회적 공정성을 강조하고 있다는 것을 모두 이해하여 주실 것을 당부하였다.      



 

축사에 이어서 한인 어린이합창단<Koreanischer Kinderchor>김회창 테너의 지휘하에 기찻길옆 오막살이, 퐁당퐁당, 우산, 앞으로 이어지는 동요 메들리를 힘차게 불러 관중들을 동심의 세계로 돌아가 마음의 문을 열게 하였다 



 

장복연, 키릴 챠네프스키(Kiril Tsanevski) 부부는 피아노와 바이올린 듀오로 애틋한  '그리운 금강산' 연주에 이어 마뉴엘 파야의 스페인 무곡( Danza Española) 현란한 연주로 활기차고 생동감있게 협주하였다.   


   


1271-한인취재 2 사진 8.jpg

                                                       

 


테너 송성민은 10월의 어느 멋진 날에 국가를 초월하는 사랑을 표현한 오페레타 미소의 나라 당신은 나의 모든것 (Dein ist mein ganzes Herz) 열창하여 많은 관객들을 환호하게 하였다.   



 

 

김지영, 유환희 연주자 부부는 한국인에게 의미가 깊은 홀로 아리랑 이어 BTS Medley 피아노 연탄곡으로 신명나게 연주하였다.  특히, 유환희는 BTS 연주시 선글라스를 끼고, 찌르는 동작과 피아노 옆면을 두드리며 박수를 유도하는 한국의 현대 대중음악을 남녀 노소가 함께 즐길 있는 연주를 선보였다.   



                                                                 

 

 

이어진 무대에서는 한국 전통무용인 강강술래와 K-pop 댄스가 소개되었다.



화려한 한복을 입은 한인 합창단원들은 한국 유네스코 인류무형문화유산인 강강술래(지도 전연희) 소개하였다.  



1271-한인취재 2 사진 4 강강술래.jpg


                                                                     

 


이어서 K-pop 커버댄스팀 빅토리(대표 엄태희) 블랙핑크의 How you like that, BTS Permission to dance 세계적으로 유행하는 다양한 K-pop 메들리에 맞추어 젊은 관객들 뿐만 아니라 평소 팝과 거리가 있는 중장년들도 뜨거운 한류의 불금(불타는 금요일) 느끼게 하였다.  




1271-한인취재 2 사진 7 K-POP.jpg






 피날레는 남성 솔리스트앙상블<테너 김회창, 베이스 이정한, 김태영>의 무대였다한국 가곡 보리밭, 빨간구두 아가씨, 아빠의청춘 , 엿타령 , 뮤지컬 남태평양의 여자보다 귀한 없네 , 경복궁 타령”  등의 열창으로 관중들을 환호하게 하였다.  


특히 엿타령을 부르는 동안에 아이들이 관객들에게 한국산 약과를 나누어 주었고 연주중 피아노 반주자(양찬양)여자보다 귀한 것은 없어요!!”라고 외치는 등의 연출로 화목한 분위기는 더욱 고조되었다 



1271-한인취재 2 사진 6.jpg

 




중들의 열화와 같은 요청으로 어린이 합창단과 남성 솔리스트앙상블 그리고 키릴 챠네프스키(Kiril Tsanevski) 함께 <아리랑> 앵콜송으로 연주하였다




어린이 합창단 김동하의 솔로로 시작된 아리랑은 어린이합창, 남성중창단, 바이올린 연주가 추가되었고, 이어서 모든 청중들도 함께 부르며 2년만에 재개된 자알란트주의 한국 문화행사는 감동적으로 종료되었다 


1271-한인취재 2 사진 11.png



                                                      

 공동주최자인 독한협회 자르 지부장 헴펠만 (Rolf Hempelmann) 교수는 종료사를 통해 출연해 준 모든 예술인들과 한인회 임원들의 노고를 치하하였으며, 이제 창립 2주년된 독한협회에 많은 분들이 동참해 주실 것을 당부하였다.




향후 한인회와 독한협회 지부는 지속적인 협력을 통해 지역 한인들과 한국 문화를 좋아하고 학술적 경제적 교류에 관심있는 지역 인사들과 즐거움을 공유하고 상호 이해를 넓혀가는 통합된 지역 축제를 뿌리내리고 발전시켜 나아갈 계획이다. 



 

(기사 제공: 자알란트 한인회, 사진: ©2021.Klaus_Hinze, all rights reserved)


 

 

독일 유로저널 오애순 기자


mt.1991@hotmail.com

 

 

                                                                 

 

 

 


List of Articles
번호 카테고리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수
공지 유럽전체 유로저널 홈페이지 증설 작업으로 정상화가 늦어지고 있지만 임시 게재합니다. admin_2017 2022.01.25 213
공지 유럽전체 유로저널 유럽 한인 취재 기사 무단 전재에 대한 경고 admin_2017 2021.06.13 8498
공지 유럽전체 (사)해외동포언론사협회, 제 3회 국제포럼 성황리에 개최해 file admin_2017 2019.11.06 30012
공지 유럽전체 (사) 해외동포언론사협회, 제2회 국제포럼 깊은 관심 속에 개최 admin_2017 2019.06.08 32866
공지 유럽전체 (사)해외동포언론사협회, 철원군 초청 팸투어 통해 홍보에 앞장 서 admin_2017 2019.06.08 33510
공지 유럽전체 (사)해외동포언론사협회, 제 1회 해외동포 언론 국제 포럼 성공리에 개최되어 file admin_2017 2018.10.31 37081
공지 유럽전체 해외동포 언론사 발행인들,한국에 모여 첫 국제 포럼 개최해 file admin_2017 2018.10.21 32935
공지 유럽전체 유총련은 유럽한인들의 대표 단체인가? 아니면 유총련 임원들만의 단체인가? admin_2017 2018.03.21 38219
공지 영국 [유로저널 특별 기획 취재] 시대적,세태적 흐름 반영 못한 한인회, 한인들 참여 저조와 무관심 확대 file admin_2017 2017.10.12 46803
공지 유럽전체 '해외동포언론사협회' 창립대회 개최로 동포언론사 재정립 기회 마련 file eknews 2017.05.12 60844
공지 유럽전체 유럽 한인 단체, 명칭들 한인사회에 맞게 정리되어야 eknews 2013.03.27 62983
공지 유럽전체 해외 주재 외교관들에 대한 수상에 즈음하여(발행인 칼럼) eknews 2012.06.27 69256
공지 유럽전체 재유럽 한인 대표 단체 통합을 마치면서(정통 유총련: 회장 김훈) file eknews 2012.02.22 61886
공지 유럽전체 존경하는 재 유럽 한인 여러분 ! (정통 유총련 김훈 회장 송년 인사) file eknews 2011.12.07 73534
공지 유럽전체 유럽 한인들을 위한 호소문 (정통 유총련 회장 김훈) file eknews 2011.11.23 85975
공지 유럽전체 유총연 대정부 건의문(정통 유총련: 회장 김훈) file eknews 2011.11.23 92571
공지 유럽전체 유총연 (회장 김훈) , 북한 억류 신숙자씨 모녀 구출 촉구 서명운동 eknews 2011.11.23 91215
공지 유럽전체 '유총련’임시총회(회장 김훈)와 한-벨 110주년 행사에 500여명 몰려 대성황이뤄 file eknews 2011.11.16 102195
공지 유럽전체 재유럽 한인 두 단체에 대한 유총련의 입장(통합 정관 부결 후 정통유총련 입장) file eknews05 2011.11.01 85308
공지 유럽전체 유총연 임시총회,통합 정관 부결로 '통합 제동 걸려' (제 9대 신임회장에 김훈 회장을 만장일치로 선출) file eknews 2011.09.21 94268
공지 유럽전체 재유럽한인 총연합회 전현직 임원,그리고 재유럽 한인 여러분 ! (통합관련 총회 소집 공고) eknews05 2011.09.06 89423
5930 동유럽 폴란드에 거주하고 계신 동포 여러분 (폴란드 임훈민 대사, 신년 및 부임 인사) file admin_2017 2022.01.26 325
5929 유럽전체 유럽 영주권자 유권자 등록 불과 최대 855명에 불과해 admin_2017 2022.01.25 212
5928 유럽전체 제 20대 대선 재외국민 유권자 등록 '매우 저조해 유감' file admin_2017 2022.01.22 469
5927 독일 재외동포문학상 본분관 수상자에 대한 상패 전수식 개최 eknews05 2021.11.30 59
5926 독일 최영숙 한민족유럽연대 의장, 민주주의 발전 유공 대통령 표창 수상 eknews06 2021.11.29 67
5925 독일 파독 간호사 55주년 기념 책자 발간식 및 재독한인간호협회 제29차 정기총회 개최 admin_2017 2021.11.22 121
5924 독일 베를린에서 열린 ‘코윈 독일 2021 가을 세미나및 총회’ 개최되어 eknews05 2021.11.22 118
5923 유럽전체 베를린 시장 배 국제 태권도대회 성황, 태권도는 한국인의 전통 무술을 넘어 올림픽의 종목이 된 세계인이 즐기는 스포츠 eknews05 2021.11.22 122
5922 독일 재독한인글뤽아우프회 제26차 정기총회-압도적인 찬성표 얻은 심동간 신임회장 eknews05 2021.11.15 141
5921 독일 주독일한국대사관 본 분관, 2021년도‘제15회 세계한인의 날’유공 정부포상 전수식 개최 file eknews05 2021.11.14 148
5920 스페인 스페인 까딸루냐한인회 문화행사, 500여명이 참가해 대성황 속에 개최되어 file admin_2017 2021.11.14 120
» 독일 자알란트한인회 독한협회 지부와 공동 개최, 한국 문화의 밤 2년만에 성황리 재개에 큰 감동 안겨 줘 file eknews05 2021.11.13 151
5918 독일 독일 75 Jahre Nordrhein Westfalen(NRW 주 75주년) 전시회를 찾아서 file eknews05 2021.11.07 166
5917 독일 주독일대사관 본분관 2021년 개천절 행사 개최 file admin_2017 2021.11.02 274
5916 유럽전체 제20기 민주평화통일자문회의 북유럽협의회 출범회의 file admin_2017 2021.11.02 289
5915 독일 유한나 재독시인, 민초해외문학상 수상 file admin_2017 2021.11.02 159
5914 유럽전체 (사)대한사랑, 세계 개천 문화 대축제 개최한다 !! file admin_2017 2021.11.01 285
5913 독일 주함부르크총영사관과 관할지역 한글학교 공동 주최 , 한국어 말하기 대회 admin_2017 2021.10.25 297
5912 영국 영국 KEF교육기금 멘토링 행사 및 차세대 재외동포 네트워킹 행사 개최해 file admin_2017 2021.10.18 277
Board Pagination ‹ Prev 1 2 3 4 5 6 7 8 9 10 ... 297 Next ›
/ 297

나눔글꼴 설치 안내


이 PC에는 나눔글꼴이 설치되어 있지 않습니다.

이 사이트를 나눔글꼴로 보기 위해서는
나눔글꼴을 설치해야 합니다.

설치 취소

Designed by sketchbooks.co.kr / sketchbook5 board skin

Sketchbook5, 스케치북5

Sketchbook5, 스케치북5

Sketchbook5, 스케치북5

Sketchbook5, 스케치북5