Download putty ssh for windows Untitled Document
   
대사관 | 유관기관 | 한인회 | 유학생회 | 기타한인단체 | 한인동포업체 | 주재상사 | 유럽내 추천사이트 | 해외동포 언론사이트  
     

>

단독 사설
단독 칼럼
단독 인터뷰
독자기고/특별기고
엣세이/여행기/장편소설
 
유럽한인 취재뉴스
유로저널 특집뉴스
취재/독자/동영상
 
한인사회 게시판
정부/대사관 공지
재미있는 유머
 
경제뉴스
국제뉴스
정치뉴스
사회뉴스
기업뉴스
문화뉴스
연예뉴스
건강뉴스
여성뉴스
스포츠뉴스
내고장소식
 
독일뉴스
영국뉴스
베네룩스
프랑스뉴스
유럽뉴스
동유럽뉴스
스칸디나비아
스페인/이탈리아
오스트리아/스위스
그리스/터키/포르투갈
 
유럽각국 전시정보
유럽각국 이민정보
유럽각국 생활정보
유럽각국 교육정보
유럽각국 문화정보
여행기사 정보제공
유럽각국 여행정보
유럽각국 연금제도
유럽각국 세무정보
유럽한인 사회현황
유럽소비자 제품평가
 
공공기관/기업광고
동포업체 및 기타/해외
 
번역/통역, 관광, 가이드
민박, 하숙, 호텔
 

Home

4·15 총선 공천 탈락에 무소속 바람 심상치 않아 4·15 총선을 불과 한 달 앞두고서야 여야가 공천을 거의 마무...

Posted in 정치  /  by admin_2017  /  on Mar 18, 2020 03:14
4·15 총선 공천 탈락에 무소속 바람 심상치 않아

4·15 총선을 불과 한 달 앞두고서야 여야가 공천을 거의 마무리 해가면서 공천에서 탈락한 후보군들이 반발하면서 무소속 출마를 선언하고 있어 이번 총선도 무소속 돌풍이 불 지 관심이 모아진다.

1218-정치 2 사진 1.png

미래통합당의 경우 실제로 2008년 18대 총선서 당시 한나라당 공천에 탈락한 ‘친박 무소속 연대’ 중 11명이 당선되는 파란이 연출되기도 했다. 

이번 총선에서 범보수 진영의 통합을 이루고자 새로 출범한 미래통합당은 예상대로 대대적인 물갈이 공천을 단행해, 현역의원 119명 중 총 46명이 공천서 탈락했거나 불출마를 선언함으로써 38.7%의 교체율을 기록했다.

특히, TK(대구·경북)지역의 경우 현역 의원 20명 중 11명(55%)이 출마하지 못하게 됐고, PK(부산·경남)에서도 현역 의원 23명 중 3명이 컷오프, 10명이 불출마를 선언했다. 현역 교체율은 무려 57%에 육박한다. 당 안팎에선 비박(비 박근혜)과 친박(친 박근혜)을 모두 쳐낸 과감한 개혁공천이라는 평가가 잇따랐다. 

1218-정치 2 사진 2.png

하지만, 이러한 평가에도 불구하고  홍준표 전 대표와 김태호 전 경남도지사는 공관위의 결과에 승복하지 않으면서 무소속 출마를 선언해 표가 분열되면서 상대 후보에게 ‘어부지리’ 승리를 안겨줄 가능성이 있다.
거물급 주자인 김태호 전 경남도지사도 무소속 출마 대열에 합류했다. 

그는 지난 5일, 공관위로부터 공천이 배제된 이후 “당을 잠시 떠난다. 꼭 살아서 돌아오겠다”는 의지를 밝혔다.

김 전 지사가 출마하는 지역은 TK만큼은 아니지만 ‘통합당 공천 = 당선’ 공식이 성립되는 지역이다. 하지만 민주당의 지지율도 꾸준히 나오는 편이기에, 야권이 분열되면 여당에 어부지리 승리를 안겨줄 수도 있다.

산청·함양·거창·합천의 신성범 통합당 예비후보는 김태호 전 지사의 무소속 출마를 두고 “명분과 논리야 어떻든 결국 야권분열로 이어지고 문재인정권을 돕는 결과로 가져올 것”이라며 “여야 일대일 구도여야만 문정권을 심판할 수 있고 정권교체까지 할 수 있다”고 강조했다.

홍 전 대표는 지난 12일, 양산을 출마를 포기하고 통합당 현역이 없는 대구 지역구에 무소속으로 출마하겠다는 뜻을 밝혔다. 그는 “협잡에 의한 공천 배제는 도저히 받아들일 수 없고 결코 승복할 수 없어, 양산을 무소속 출마를 깊이 검토했다”며 “상대 당 후보를 도와주는 꼴이 될 수 있어 대구 수성갑으로 옮기기로 했다”고 말했다.

이곳은 통합당 주호영 의원이 4선을 한 곳이지만, 주 의원이 수성갑으로 옮기면서 경선 지역이 됐다.
민생당 박지원 의원은 한 언론과의 인터뷰서 “홍준표 전 대표는 상당한 파괴력을 가지고 대구서 당선될 것”으로 예측했다. 그는 “황교안 대표가 종로서 이낙연 전 총리에게 패배할 때 어려워진다”고 내다봤다. 황 대표가 종로서 패배하고, 홍 전 대표가 대구서 승리한다면 사실상 홍 전 대표에게 당의 주도권이 넘어간다는 해석이다.

인천 미추홀 공천에서 탈락한 윤상현 현역 의원도 무소속으로 출마하겠다고 밝혀 전략공천을 받은 인천시장 출신인 현역 안상수 의원(3선)과 일전을 불사할 생각이어서, 여당 후보가 반사 이익을 받아 승리할 공산이 커진다.

그는 지난 20대 선거에서도 컷오프 후 무소속으로 출마했지만, 지역구 기반을 워낙 탄탄하게 했던 덕분에 48.1%의 높은 지지율로 당선됐다.
지난 6일 대구 북구갑 공천에서 배제된 정태옥 통합당 의원도  "지금 공천이 잘못됐기 때문에 주민으로부터 직접 심판을 받아보겠다는 입장"이라며 "주민들이 그대로 있어서는 안 된다는 이야기를 하도 하니까 무소속 출마를 결심했다"고 무소속 출마를 선언했다.

백승주 의원(초선·경북 구미갑) 도 같은 날 성명서를 통해 "미래통합당 공천관리위원회의 사천(私薦)을 넘어선 패천(敗薦)을 인정할 수 없다"며 "저는 오늘 미래통합당 공관위 불공정 사천으로 경선에서 승리한 후보가 구미 시민들의 공정한 심판을 거부한다면 제21대 총선 무소속 출마를 적극 검토할 것임을 선언한다"고 밝혔다.

무소속 출마 여부를 검토하고 있는 것으로 알려진 이주영 의원도 "통합당 공천관리위원회가 마산 합포구의 여론 조사 경선 결과로 최형두 후보를 확정지었다"며 "마산 합포구 지역후보자공천의 문제점을 알리고 이런 흠결을 간과한 공관위 결정에 대해서 당 최고위에 재의 요구를 요청하러 왔다"고 전했다.

이 의원은 "한 공관위원이 최형두 후보에게 전과의 내용을 물었다. 거기에는 국가보안법 위반도 있고 또 폭력 행위 등 처벌에 관한 법률 위반, 집시법 위반도 있었다"며 "최형두 후보는 민주화운동이었다고만 답했다"고 설명했다.

앞서 대구 달서구갑에서 컷오프된 곽대훈 의원도 지난 13일 대구시 수성구 범어동 통합당 대구시당에서 기자회견을 열고 통합당을 탈당해 무소속으로 출마하겠다고 밝혔다.

이외에도 경남 진주시을 김재경·경남 거제시 김한표 의원 등도 무소속 출마를 검토 중인 것으로 알려졌다. 
이어 김재경(경남 진주을) ,이은재(서울 강남병), 김석기(경북 경주) 의원 등도 컷오프된 후 재심을 신청하고 기다리고 있는 상태이지만 재심 청구 수용 사례는 사실상 거의 없었던 만큼 향후 무소속행 대열에 합류할 의원은 더욱 늘어날 전망이다.

현재까지 컷오프된 친황계(친 황교안계)인 민경욱 의원(인천 연수을)은 당 공천서 최고위가 재심를 요구하고 이를 공관위가 받아들임으로써 기사회생의 기회를 잡게 됐다.
공천 과정에서 컷오프를 당하는 등 공천을 못받아 무소속으로 출마하는 경우 야권 표심을 분열 시키면서 당의 패배를 자초했다는 비판을 피할 수 없을 것으로 예상된다. 

유로저널 김세호 기자
eurojournal01@eknews.net

 

 

List of Articles
번호 제목 날짜 조회 수
공지 기업 부모 중 한쪽이 한국 국적, 본인 의사와 관계없이 한국 국적 자동 취득 imagefile 2015-06-09 106657
공지 기업 2003년 출생 선천적 복수국적자,2021년 3월31일까지 국적이탈 신고해야 (18세 이전 이탈 가능) 2015-07-19 101317
공지 건강 국내 주민등록자, 해외 재산·소득 자진 신고하면 처벌 면제,10월1일부터 6개월간 imagefile 2015-09-22 95156
공지 기업 한국 국적 포기자, '최근 3년간 5만명 육박,병역기피자도 증가세, (2017년 6월 15일자 속보 포함) imagefile 2015-09-23 101900
공지 사회 재외동포 등 외국인 입국 즉시 공항에서 휴대폰 개통 가능 imagefile 2015-10-01 97804
공지 사회 재외국민 선거, 법 위반하면 국적에 관계없이 처벌 받는다. imagefile 2015-11-17 96037
공지 사회 재외동포, 입국시 자동출입국심사 가능한 반면 지문정보 제공 필수 imagefile 2015-11-23 96354
공지 사회 병역 의무 회피나 감면 목적 외국 여행이나 유학 후 미귀국시 강력 처벌 imagefile 2016-02-22 91212
공지 사회 재외국민 국내거소신고제도 폐지에 따른 재외국민 주민등록증 발급 안내 2016-05-22 90228
공지 정치 10억 넘는 해외금융계좌 내국인과 일부 외국인 신고 안 하면 과태료율 40% 2016-05-31 85812
공지 사회 병역 미필자는 국적 회복 불허, 해외 병역대상자 40세로 !!! imagefile 2017-06-20 59207
공지 사회 5월부터 41세 미만 병역미필자는 재외동포 비자 발급제한 imagefile 2018-02-19 30682
공지 사회 선천적 복수국적자 국적선택신고 안내 -외국국적불행사 서약 방식- imagefile 2019-01-07 21277
1439 정치 '포스트 문재인'에 재야 잠룡 '유시민' 급부상 imagefile 2018 / 10 / 31 426
1438 정치 사법농단 특별재판부 도입, 찬성 61.9% vs 반대 24.6% imagefile 2018 / 10 / 31 341
1437 정치 차기 대권주자 온통 영남출신에 유일한 호남출신 '이낙연 총리 대망론' 부상 imagefile 2018 / 10 / 17 564
1436 정치 9월 평양공동선언은 '절반의 평화', 남북 우발적 군사 충돌 방지 합의 의의 커 imagefile 2018 / 10 / 16 306
1435 정치 문 대통령, 프랑스 일간지 르 피가로와 인터뷰 통해 '완전한 비핵화' 강조 imagefile 2018 / 10 / 15 273
1434 정치 문재인 대통령, BBC방송 인터뷰 전문 '종전선언'은 시기의 문제일 뿐 반드시 될 것, 2차 북미정상회담에서 '통 큰 합의 낙관' image 2018 / 10 / 15 266
1433 정치 국민 10명중 8명 통일 찬성, '경제적 부흥 기개' imagefile 2018 / 10 / 10 462
1432 정치 야권, '전원책발 보수대통합'이냐 손학규발 '정계개편'이냐 선택 imagefile 2018 / 10 / 10 415
1431 정치 국민 10명중 8명 통일 찬성, '경제적 부흥 기개' imagefile 2018 / 10 / 08 385
1430 정치 문 대통령 유엔총회 기조연설 '국제사회 北 선택에 화답할 차례' imagefile 2018 / 10 / 03 268
1429 정치 '인적 청산'에 나선 자유한국당, 또 다시 '계파 잡음' 긴장 imagefile 2018 / 10 / 03 329
1428 정치 보수잠룡 내년초 전당대회 기지개 피며 대권 정조준 imagefile 2018 / 09 / 26 404
1427 정치 평양 남북정상회담, 긍정평가(잘했다) 71.6% VS 부정평가(잘못했다) 22.1% imagefile 2018 / 09 / 26 416
1426 정치 北 비핵화前 남북 교류·협력 확대, 찬성 59% vs 반대 29% imagefile 2018 / 09 / 26 339
1425 정치 잠룡 넘치는 민주당, 20년 집권 선언하며 자신감 나타내 imagefile 2018 / 09 / 18 321
1424 정치 남북 공동연락사무소 개소로 남북 ‘24시간 소통시대‘ 개막 imagefile 2018 / 09 / 18 332
1423 정치 치매 주장하며 공판 불출석 전두환, '전혀 반성없어 엄벌해야' imagefile 2018 / 09 / 12 358
1422 정치 국민들 요구 거센 '공수처 설치', 야권 반대로 난항 2018 / 09 / 12 273
1421 정치 자유한국당 친박·비박, '공천학살' 재연 가능 높아 imagefile 2018 / 09 / 12 223
1420 정치 차기 대선주자, 범진보 후보 넘치고 범보수 후보는 인물난 imagefile 2018 / 09 / 05 490
Board Search
4 5 6 7 8 9 10 11 12 13

www.eknews.net는 최대발행부수와 최대발행면을 통해 전유럽 19 개국 한인사회로 유일하게 배포되고 있는 주간신문 유로저널의 홈페이지입니다.
기사 제보를 비롯한 광고 문의 등은 아래 연락처를 이용해 주시길 바랍니다.

+44 (0)208 949 1100, +44 (0)786 8755 848
eurojournal@eknews.net 혹은 eurojournals@hotmail.com
a