Download putty ssh for windows Untitled Document
   
대사관 | 유관기관 | 한인회 | 유학생회 | 기타한인단체 | 한인동포업체 | 주재상사 | 유럽내 추천사이트 | 해외동포 언론사이트  
     

>

단독 사설
단독 칼럼
단독 인터뷰
독자기고/특별기고
엣세이/여행기/장편소설
 
유럽한인 취재뉴스
유로저널 특집뉴스
취재/독자/동영상
 
한인사회 게시판
정부/대사관 공지
재미있는 유머
 
경제뉴스
국제뉴스
정치뉴스
사회뉴스
기업뉴스
문화뉴스
연예뉴스
건강뉴스
여성뉴스
스포츠뉴스
내고장소식
 
독일뉴스
영국뉴스
베네룩스
프랑스뉴스
유럽뉴스
동유럽뉴스
스칸디나비아
스페인/이탈리아
오스트리아/스위스
그리스/터키/포르투갈
 
유럽각국 전시정보
유럽각국 이민정보
유럽각국 생활정보
유럽각국 교육정보
유럽각국 문화정보
여행기사 정보제공
유럽각국 여행정보
유럽각국 연금제도
유럽각국 세무정보
유럽한인 사회현황
유럽소비자 제품평가
 
공공기관/기업광고
동포업체 및 기타/해외
 
번역/통역, 관광, 가이드
민박, 하숙, 호텔
 

Home

윌리엄스, 통산 250주 여자테니스 세계 1위 기록 윔블던 챔피언 세리나 윌리엄스(33,미국,세계 랭킹 1위)가 20일 발...

Posted in 스포츠  /  by eknews  /  on Jul 20, 2015 22:53
윌리엄스, 통산 250주 여자테니스 세계 1위 기록

윔블던 챔피언 세리나 윌리엄스(33,미국,세계 랭킹 1위)가 20일 발표된 여자프로테니스(WTA) 랭킹에서 1위를 지켜 통산 250주간 세계 1위를 기록하는 또 하나의 기념비를 세웠다.


250주 이상 1위에 오른 선수는 슈테피 그라프(377주), 마르티나 나브라틸로바(332주), 크리스 에버트(260주)뿐이다. 윌리엄스는 지난 2013년 2월 18일 1위 자리에 복귀한 이후 127주 연속 톱을 지키고 있다.


윌리엄스는 랭킹 포인트 13191점으로 2위 마리야 샤라포바(러시아·6490점)에 두 배 이상 앞서 있어 한 동안 성적에 대한 부담 없이 1위를 지킬 수 있다. 에버트를 넘어서 역대 3위로 올라서는 것은 시간 문제다. 윌리엄스는 이번 윔블던 우승으로 통산 상금 7000만 달러를 돌파(7270만 달러), 2위인 샤라포바(3580만)의 두 배를 기록하고 있다.

1005-스포츠 2 사진.png


한편,세리나 윌리엄스는 지난 17일 여자프로테니스(WTA) 스웨덴오픈 여자단식  클라라 쿠칼로바(105위·체코)와  2회전에서 고질적인 오른쪽 팔꿈치 통증으로 기권했다.


스웨디쉬오픈 1회전에서 톱시드 세레나는 1 회전에서 살리네 보나벤처(벨기에)를 33세라는 나이가 무색할 정도로 절정의 기량을 뽐내면서 53분만에 6-2 6-1로 물리치고 지난 2013년 프랑스오픈 16강에서 40승을 달성한 이후 가장 빠른 속도로 시즌 40승을 달성했었다.


윌리엄스는 지난 11일 윔블던에서 우승한 뒤 바로 스웨덴으로 이동해 1회전을 승리했지만 이후 오른쪽 팔꿈치 통증을 호소했었다.


올해 앞선 세 차례의 메이저대회 우승을 거두며 '캘린더 그랜드슬램'에 다가가고 있는 윌리엄스에게 이번 부상이 8월 말 개막하는 US오픈에 영향을 미칠 지는 아직 미지수다. 


'캘린더 그랜드슬램'은 한 해에 열리는 4개의 메이저 대회를 연달아 우승하는 대기록으로 1988년 슈테프 그라피(독일) 이후 27년동안 나오지 않고 있다. 윌리엄스가 US오픈에서 우승할 경우 '캘린더 그랜드 슬램'을 달성하게 된다.  


유로저널 스포츠부










 

 

URL
http://eknews.net/xe/462318
Date (Last Update)
2015/07/20 22:53:56
Category
스포츠
Read / Vote
2749 / 0
Trackback
http://eknews.net/xe/462318/7d9/trackback
List of Articles
3 4 5 6 7 8 9 10 11 12

www.eknews.net는 최대발행부수와 최대발행면을 통해 전유럽 19 개국 한인사회로 유일하게 배포되고 있는 주간신문 유로저널의 홈페이지입니다.
기사 제보를 비롯한 광고 문의 등은 아래 연락처를 이용해 주시길 바랍니다.

+44 (0)208 949 1100, +44 (0)786 8755 848
eurojournal@eknews.net 혹은 eurojournals@hotmail.com
a