Download putty ssh for windows Untitled Document
   
대사관 | 유관기관 | 한인회 | 유학생회 | 기타한인단체 | 한인동포업체 | 주재상사 | 유럽내 추천사이트 | 해외동포 언론사이트  
     

>

단독 사설
단독 칼럼
단독 인터뷰
독자기고/특별기고
엣세이/여행기/장편소설
 
유럽한인 취재뉴스
유로저널 특집뉴스
취재/독자/동영상
 
한인사회 게시판
정부/대사관 공지
재미있는 유머
 
경제뉴스
국제뉴스
정치뉴스
사회뉴스
기업뉴스
문화뉴스
연예뉴스
건강뉴스
여성뉴스
스포츠뉴스
내고장소식
 
독일뉴스
영국뉴스
베네룩스
프랑스뉴스
유럽뉴스
동유럽뉴스
스칸디나비아
스페인/이탈리아
오스트리아/스위스
그리스/터키/포르투갈
 
유럽각국 전시정보
유럽각국 이민정보
유럽각국 생활정보
유럽각국 교육정보
유럽각국 문화정보
여행기사 정보제공
유럽각국 여행정보
유럽각국 연금제도
유럽각국 세무정보
유럽한인 사회현황
유럽소비자 제품평가
 
공공기관/기업광고
동포업체 및 기타/해외
 
번역/통역, 관광, 가이드
민박, 하숙, 호텔
 

Home

사우디-예멘 반군 전쟁 장기화로 사우디 경제 타격 심해 사우디가 아라비아 반도 내 이란 영향력 억제를 위해 이...

Posted in 국제  /  by admin_2017  /  on Aug 28, 2019 02:29
사우디-예멘 반군 전쟁 장기화로 사우디 경제 타격 심해

사우디가 아라비아 반도 내 이란 영향력 억제를 위해 이란이 지원하는 예멘 반군과의 전쟁이 사우디-이란 대리전 양상으로 미국-이란 관계가 회복되지 않는다면 장기화할 가능성이 높아지고 있다.
양국은 국경 지역 국지전 양상 지속하다가 예멘 반군이 2017년 10~11월 사우디 수도 리야드를 겨냥해 장거리 미사일 다수 발사하면서 전쟁이 심화되었다.
사우디군은 최근까지 이어진 예멘 반군의 미사일 공중 격추 모두 성공했으나 파편으로 인한 민간인 사상자가 발생했다.

1194-국제 1 사진.png
사진) 예멘은 중동에서는 드물게 비옥한 영토를 가진 나라로 향료와 커피 무역의 중심지였으나 4년째 이어진 내전으로 1천 만 명이 굶어 죽을 위기에 놓였다.
예멘 반군이 장악하고 있는 예멘 수도 사나의 모습은 온전한 형체를 가진 건물을 찾기 어려울 정도로 폐허로 변했다.
오랜 내전으로 주민들의 생활은 극도로 비참해졌다. 반군 지역 최대 항구인 호데이다가 집중공격을 받으면서 국제구호단체의 주민 지원 물품 보급도 끊겼다. 석유 자원도 거의 나지 않는 데다 지정학적 요충지에서도 벗어나 있어 강대국들이 개입조차 꺼리고 있는 예멘 내전은 '잊힌 전쟁'으로 불릴 정도로 국제적 관심을 받지 못하고 있다.

1194-국제 1 사진 2.png
사진 2) 사우디가 지난해 축구경기장 입장, 운전 허용 등 여성의 활동 범위를 넓히는  개혁 정책에 이어 8월 20일부터 여성이 해외 여행하거나 여권을 발급받을 때 남성보호자(아버지, 남편, 남자형제 등 가족 중 남성)의 허가를 받아야 하는 제도를 폐지했다.
또한, 여성이 단독으로 자녀의 출생, 결혼, 이혼을 관공서에 신고할 수 있고, 가족관계 증명서도 발급받을 수 있으며, 미성년 자녀의 보호자로 등록할 수 있다.  그러나 혼인을 하려면 여전히 남성보호자가 동의해야 하고 자녀의 국적은 아버지를 따라야 한다.

2019년 이후에는 예멘 반군은 사우디 수도 리야드를 겨냥한 장거리 미사일보다 국경 주변 공항, 사우디 국영석유회사 정유 시설, 나지란 공항 전투기 격납고 등 군사시설을 비롯한 이슬람 성지 메카 등에 드론으로 공격하고 있고, 사우디 군은 예멘 반군의 드론 공격이 있을 때마다 보복 공습을 강화해왔다.

지난 5월 12일 호르무즈해협에서 사우디 유조선 2척 및 상선 4척이 납치되거나 파손 되는 피해 등도 사우디는 예멘 반군의 소행이라고 주장하는 반면 주장, 예멘 반군은 부인 중이다.  
UN 인권이사회, 국제앰네스티 등은 사우디의 예멘 공습은 전쟁범죄에 해당하며 학교, 병원, 시장 등에 대한 폭격으로 예멘 민간인 수만 명이 사망했다고 언급했다.

사우디 중앙은행(SAMA) 발표에 따르면 전쟁 시작 이후 사우디 국방비 지출액은 연평균 7%의 높은 증가율 2016년 940억 달러로 미국, 중국, 러시아에 이은 세계 4위를 기록했으며 전체 예산 중 국방비 비율은 약 37%를 차지했다.

경제성장률(GDP)은 고유가 영향으로 2015년까지 평균 3.5% 성장률을 기록했으나 2015년이후 저유가, 전쟁 비용 부담 증가 등에 따른 영향으로  2016년 1.7%, 2017년 -0.9%, 2018년 2.2%를 기록했다.
사우디 재무부(Ministry of Finance)의 자료에 의하면 1인당 GDP는 2014년 이후 지속적인 감소 추세로 2014년 2만 5214달러를 기록했으나 저유가 및 전쟁의 영향으로 2017년 2만 1057달러까지 감소했고, 유가 회복으로 인해 2018년은 2만 3418달러를 기록했다.

정부 재정수지는 전쟁으로 인한 국방비 지출 증가로 재정적자의 심화가 지속되면서 저유가의 영향과 함께 막대한 예산이 투입되는 전쟁으로 인해 2015년 이후 매년 600억 달러 이상의 재정적자를 기록했다.
이로인해 외환보유고는 2014년 7324억 달러 기록 이후 지속 감소해 2018년에는 4965억 달러를 기록했다.

사우디아라비아 주도 연합군의 예멘 개입

사우디아라비아 주도 연합군의 예멘 개입은 2015년 사우디아라비아를 중심으로 예멘 내전의 결과에 영향을 받은 중동 국가들이 결성한 동맹군의 작전이다. 단호한 폭풍 작전으로 명명된 초기 개입은 폭격 작전과 해상 작전, 그리고 예멘으로의 지상 병력 투입으로 구성되었다. 사우디 주도 동맹군은 이란의 지지를 받는 후티와 예멘의 대통령 알리 압둘라 살레에 충성하는 자들의 거점을 공격했다. 후티는 압드라보 만수르 하디 대통령의 정부를 공식적으로 지지하고 있는 상황이었다.

이집트, 모로코, 요르단, 수단, 아랍에미리트, 쿠웨이트, 카타르, 바레인에서 출격한 전투기들이 작전에 참여했으며 지부티, 에리트레아, 소말리아가 영공 및 영해와 군사 기지를 동맹군이 이용할 수 있도록 내어주었다.

이 전쟁은 국제적인 비난으로 이어져 인도주의적 상황이 악화되어, 인도주의적 재난 상황의 수준에 도달되었다고 볼 정도였다. 사우디 주도 동맹군은 수많은 보건소와 다른 산업 시설을 공습으로 파괴함으로써 인권 유린의 책임을 받았다. 사실 상 전면적 봉쇄는 예멘 인구의 78%가 식수 및 음식, 그리고 의료 시설의 긴급한 요구가 필요한 상황으로 이끌고 갔다. 250만 명 이상의 예멘국민들이 전투로 난민이 되었고 23,000명 이상의 외국인이 해외로 도피했다. 168,000명 이상의 시민들이 예멘을 떠나 사우디아라비아, 지부티, 소말리아, 에티오피아, 수단이나 오만으로 도주했다.

유로저널 김세호 기자
 eurojournal01@eknews.net




 

 

List of Articles
번호 제목 날짜 조회 수
공지 기업 부모 중 한쪽이 한국 국적, 본인 의사와 관계없이 한국 국적 자동 취득 imagefile 2015-06-09 107241
공지 기업 2003년 출생 선천적 복수국적자,2021년 3월31일까지 국적이탈 신고해야 (18세 이전 이탈 가능) 2015-07-19 101890
공지 건강 국내 주민등록자, 해외 재산·소득 자진 신고하면 처벌 면제,10월1일부터 6개월간 imagefile 2015-09-22 95568
공지 기업 한국 국적 포기자, '최근 3년간 5만명 육박,병역기피자도 증가세, (2017년 6월 15일자 속보 포함) imagefile 2015-09-23 102362
공지 사회 재외동포 등 외국인 입국 즉시 공항에서 휴대폰 개통 가능 imagefile 2015-10-01 98373
공지 사회 재외국민 선거, 법 위반하면 국적에 관계없이 처벌 받는다. imagefile 2015-11-17 96622
공지 사회 재외동포, 입국시 자동출입국심사 가능한 반면 지문정보 제공 필수 imagefile 2015-11-23 96750
공지 사회 병역 의무 회피나 감면 목적 외국 여행이나 유학 후 미귀국시 강력 처벌 imagefile 2016-02-22 91663
공지 사회 재외국민 국내거소신고제도 폐지에 따른 재외국민 주민등록증 발급 안내 2016-05-22 90899
공지 정치 10억 넘는 해외금융계좌 내국인과 일부 외국인 신고 안 하면 과태료율 40% 2016-05-31 86367
공지 사회 병역 미필자는 국적 회복 불허, 해외 병역대상자 40세로 !!! imagefile 2017-06-20 59638
공지 사회 5월부터 41세 미만 병역미필자는 재외동포 비자 발급제한 imagefile 2018-02-19 31061
공지 사회 선천적 복수국적자 국적선택신고 안내 -외국국적불행사 서약 방식- imagefile 2019-01-07 21613
4080 국제 日 TPP 참가 선언,세계 무역 40%의 초거대 경제블록 형성 예정 2013 / 03 / 21 2322
4079 국제 세계 일반인들, 세계 경제동향 인식도 소폭 상승 imagefile 2013 / 03 / 14 5727
4078 국제 중국,경제와 군사 대국에 이어 문화 강국 준비 imagefile 2013 / 03 / 14 2995
4077 국제 베트남,고부가가치산업 수출 주도로 고도화 진행 중 imagefile 2013 / 03 / 14 3097
4076 국제 심상치 않는 아프리카‘反中기류’,新식민주의로 공개 비판 2013 / 03 / 14 2246
4075 국제 OECD 회원국, 전형적인 가족 구조 급변 2013 / 03 / 14 2712
4074 국제 세계 무역 5강,중국이 압도적 선두 유지 imagefile 2013 / 03 / 06 11244
4073 국제 중국, 올해 국방예산 10.3% 증가로 일본의 두 배 imagefile 2013 / 03 / 06 2843
4072 국제 美, 한·미FTA 무역적자 지적에 영향 분석 나서 imagefile 2013 / 03 / 06 2586
4071 국제 美 예산자동삭감 발동,신용등급 강등 가능 imagefile 2013 / 03 / 06 2949
4070 국제 금주의 국제 뉴스 주요 단신 이모저모 imagefile 2013 / 03 / 06 3648
4069 국제 TPP 협상 급물살, 미일 양국 님감품목 예외 인정합의 imagefile 2013 / 02 / 28 2690
4068 국제 아베믹스, 영국의 양적완화 확대로 환율전쟁 심화 우려 imagefile 2013 / 02 / 28 7922
4067 국제 중국인 해외 여행객 8천만명, 씀씀이 850억 달러 imagefile 2013 / 02 / 28 2744
4066 국제 금주의 국제 뉴스 주요 단신 이모저모 imagefile 2013 / 02 / 28 2992
4065 국제 G20 재무장관 “경쟁적 통화 평가절하 자제” 합의 imagefile 2013 / 02 / 19 2524
4064 국제 자원부국 호주, 천문학적 가치 셰일가스 유전 발견 imagefile 2013 / 02 / 19 5581
4063 국제 러시아 운석우 쏟아져 1200명 부상 등 피해 막대해 imagefile 2013 / 02 / 19 4702
4062 국제 중국이 4 년 연속 자동차 생산 1 위, 한국은 세계 5위 imagefile 2013 / 02 / 19 4399
4061 국제 中 시진평, 개혁개방 뒷걸음 조짐에 우려 2013 / 02 / 19 2381
Board Search

www.eknews.net는 최대발행부수와 최대발행면을 통해 전유럽 19 개국 한인사회로 유일하게 배포되고 있는 주간신문 유로저널의 홈페이지입니다.
기사 제보를 비롯한 광고 문의 등은 아래 연락처를 이용해 주시길 바랍니다.

+44 (0)208 949 1100, +44 (0)786 8755 848
eurojournal@eknews.net 혹은 eurojournals@hotmail.com
a