Download putty ssh for windows Untitled Document
   
대사관 | 유관기관 | 한인회 | 유학생회 | 기타한인단체 | 한인동포업체 | 주재상사 | 유럽내 추천사이트 | 해외동포 언론사이트  
     

>

단독 사설
단독 칼럼
단독 인터뷰
독자기고/특별기고
엣세이/여행기/장편소설
 
유럽한인 취재뉴스
유로저널 특집뉴스
취재/독자/동영상
 
한인사회 게시판
정부/대사관 공지
재미있는 유머
 
경제뉴스
국제뉴스
정치뉴스
사회뉴스
기업뉴스
문화뉴스
연예뉴스
건강뉴스
여성뉴스
스포츠뉴스
내고장소식
 
독일뉴스
영국뉴스
베네룩스
프랑스뉴스
유럽뉴스
동유럽뉴스
스칸디나비아
스페인/이탈리아
오스트리아/스위스
그리스/터키/포르투갈
 
유럽각국 전시정보
유럽각국 이민정보
유럽각국 생활정보
유럽각국 교육정보
유럽각국 문화정보
여행기사 정보제공
유럽각국 여행정보
유럽각국 연금제도
유럽각국 세무정보
유럽한인 사회현황
유럽소비자 제품평가
 
공공기관/기업광고
동포업체 및 기타/해외
 
번역/통역, 관광, 가이드
민박, 하숙, 호텔
 

Home

나경원, '반민특위'가 국론분열 원인 주장에 국민들 비판 높아 프랑스 2년 8개월 독일 지배에 친나치 인물 1 만...

Posted in 정치  /  by admin_2017  /  on Mar 20, 2019 04:53

나경원, '반민특위'가 국론분열 원인 주장에 국민들 비판 높아

 프랑스 2년 8개월 독일 지배에 친나치 인물 1 만명 정도 처단, 

 한국은 친일파 방해로 일제 강점기 34년 11개월에 '0'명 처단 



나경원 자유한국당 원내대표가 3월 14일 자유한국당 최고위원회의에서 국가보훈처의 전수조사 방침을 비판하면서 정치권은 물론 국민들의 공분을 사고 있다.

나 원내대표는  '가짜유공자'를 가리기 위한 이 방침에 대해 "친일행위를 하고도 독립운동자 행세를 하는 가짜 유공자를 가려내야 한다"며 "물론 그래야 하지만 본인 마음에 안드는 역사적 인물에게 친일이라는 올가미를 씌우려는 것 아닌가 하는 생각이 든다"고 주장한 것이다. 


이어 나 대표는 '반민특위'에 대해 "해방 후 반민특위로 인해 국민이 분열한 것을 기억할 것이다. 또다시 대한민국에서 이런 정쟁이 일어나지 않도록 잘 해 달라."고 말해 국민들의 공분을 사고 있다.

 '반민족행위특별조사위원회(반민특위)는 1948년 8월, 당시 제헌국회가 일제 강점기 시대( 34년 11개월간) 일본과 협조해 반민족적 행위를 한 자를 조사하여 민족정기를 회복하기 위해 친일파들을 처벌하기 위해 설치한 것이다. 


하지만 이승만은 정권장악과 유지를 위해 일제강점기의 통치구조를 부활시키고 친일파를 대거 등용하려는 미군정의 통치구조에 동조하여 반민특위의 활동을 방해하고 무력화시켰다.

이러한 사실은 친일세력이 그 후에도 한국사회의 지배세력으로 군림하는 길을 열어준 것은 물론이고, 한국 민족주의의 좌절과 단절을 의미하는 것이기도 하다.


이로인해 우리 대한민국은 우리 민족 스스로 민족 반역자와 친일부역자들을 처벌할 기회를 잃어버리게 되어 친일파 청산을 단 한 명도 못함으로써 지금까지 친일파들이 정치, 경제, 군사 등 주요 분야를 독식해 왔다.


1174-정치 3 사진 2.jpg

사진) 이낙연 국무총리는 19일  국회 대정부질문에서 “반민특위로 국민이 분열됐다”는 나경원 자유한국당 대표의 발언에 관한 견해를 묻는 강훈식 더불어민주당 의원의 질문에 “반민특위(반민족행위특별조사위원회)의 무산으로 친일 반민족행위자 청산이 이승만 정권에 의해 중단된 데 대해 안타깝게 생각한다”고 말했다.  이어 이 총리는 “반민특위의 무산과 친일 정신의 청산이 두고두고 짐으로 남아있다는 것이 객관적이 사실”이라며 “친일 잔재 (처리)의 중단이 우리 민족주의의 중단과 좌절을 낳았고, 지금까지도 우리 사회의 많은 왜곡을 낳는 원인 중에 하나가 되고 있다는 것을 참으로 안타깝게 생각한다”고 밝혔다. 


정치권, 나경원 발언에 경악을 금치못해 

이에 정치권 등에서는 나경원 대표가 문재인 대통령을 '김정은 수석대변인'이라고 칭한 것을 비유해 나 대표응 '아베의 수석대변인'이라고 불러야 한다는 주장까지 나왔다.

더불어민주당의 이해식 대변인은 "친일 잔재를 청산하고 역사를 바로 세우라는 국민의 염원마저 '국론 분열' 운운하며 이념적 잣대로 편 가르기에 나선 것에 강력한 유감을 표한다. "고 논평했다. 정의당의 김동균 부대변인은 "문재인 대통령이 지난 3.1절 기념사에서 '빨갱이는 친일파의 잔재'라는 발언을 한 이후부터 자유한국당은 친일의 'ㅊ'자만 나와도 과민반응하면서 사시나무 떨 듯이 떨고 있는 것이 보인다"고 지적했다.


바른미래당은 "자유한국당의 당명을 '자유한국총독부'로 바꾸라"고 비판했고, 민주평화당은 "토착왜구 나경원을 반민특위에 회부하라"고 지적했다. 또한 정의당 윤소하 원내대표는 "반민특위의 해체는 친일파의 복권과 독립운동 세력의 몰락을 가져왔다.한국당이 친일파의 후예임을 고백한 것"이라고 말했다.


1174-정치 3 사진 1.jpeg

사진) “반민특위로 국민이 분열됐다”(나경원 원내대표), “종북좌파들이 5?18 유공자라는 괴물집단을 만들어냈다”(김순례 최고위원) 등 잇단 역사 왜곡 발언으로 물의를 빚는 자유한국당에 대해 역사단체들이 “5·18과 반민특위에 대한 망언은 민주주의를 부정하는 행위”라고 강하게 비판했다. 


민족 및 학술 단체, 나경원 규탄하고 사퇴 요구

한국고고학회, 한국근현대사학회, 한국역사연구회 등 29개 학술단체도 3월 19일 공동성명을 통해 "역사적 사실을 왜곡해 정쟁의 도구로 삼고자 하는 일부 정치인들의 행태에 깊은 우려를 표명한다"고 지적하고   "5·18과 반민특위에 대한 망언은 민주주의를 부정하는 행위"라고 강하게 비판했다.   


그러면서 "공공선에 봉사해야 할 정치인들이 정략을 추구하기 위해 민주적 공동체의 근간을 부정하는 상황에 참담함을 느낀다"고 덧붙였다.   


1174-정치 2 사진 1.jpg

사진) 2차대전이 끝나고 독일군에 점령당했던 프랑스는 나치 청산의 논리와 방침을<국가는 애국적 국민에게는 상을 주고, 민족 반역자나 범죄자에는 벌을 주어야만 국민들을 단결시킬 수 있다>고 밝히면서 치나치 국민들을 강력하게 응징했다.   프랑스의 패배를 악용한 나치에 대한 프랑스 투항주의자들, 프랑스 국민들을 악의 길로 이끈 비시정권의 고위 공직자들과 추종자들, 그리고 나치 독일의 승리를 위해 물심양면 협력한 프랑스인들이었다.   우선 민족을 배신하고 나치 통치에 협력한 경찰과 검사, 판사가 나치 협력자들을 심판할 수 없다는 전제 아래 경찰과 사법부에 대한 대대적인 숙청을 통해 5000여명이 우선 체포되었다. 판사 403명이 나치협력혐의를 받고 처벌되었으며, 나치에 협력한 외교관들에 대해 청산이 이루어져 절반이상의 대사, 공사들이 처벌되었다.   특히 언론인을 포함한 지식인들에 대한 청산은 가혹하리만큼 엄격하였는데, < 지식인이라면 나치에 저항하지 못했다면, 최소한 침묵하기라도 했어야한다 > 는 논리에 바탕을 두었다. 나치 지배아래 15일이상 발간된 일간지는 모조리 페간되고 재산은 몰수 되었고, 나치를 찬양, 협력, 지지하는 논조의 글을 쓴 언론인들은 모조리 체포되었다.   11만건의 재판이 열렸고, 1만여명이 처형당했다. 프랑스뿐 아니라 2차대전 당시 나치 독일에 점령당한 노르웨이, 덴마크, 벨기에, 네덜란드, 폴란드 등 유럽 대부분의 국가들이 2차대전의 종전과 함께 철저한 나치 협력자와 민족반역자들에 대한 처형과 처벌 등 청산이 이루어졌는데 오히려 프랑스보다 훨씬 강도 높고 가혹하게 이루어졌다.   유럽국가들이 2차대전이후 민족반역자와 협력자들에 대한 청산문제가 나타나지 않는 까닭이다.


이어 "5·18은 피로써 민주주의를 지친 광주시민의 일대 항쟁이었다"며 "우리가 누리는 자유·평화·민주주의, 어느 하나 광주시민의 희생에 빚지지 않은 것이 없다"고 설명했다.   


반민특위에 대해서는 "일제강점기 벌어진 반민족행위를 조사하고 처벌하기 위해 만든 헌법기구"라며 "이승만 정권의 방해로 반민특위가 좌초되고 반민족행위자 처벌이 무산된 것을 국민 대다수는 한스럽게 생각하고 있다"고 강조했다.   


단체는 "정치인들의 망언은 우리 사회의 역사적 경험을 소중하게 기억하고 정확하게 기록하며 민주적 공동체의 자산으로 하는 역사학의 존립 근거를 허문다"며 "민주주의를 부정한 정치인은 국민에게 사과하고, 국회는 망언을 내뱉은 정치인을 징계하라"고 요구했다.                  



                        


 유로저널 김세호 기자

 eurojournal01@eknews.net


 

 

List of Articles
번호 제목 날짜 조회 수
공지 여성 부모 중 한쪽이 한국 국적, 본인 의사와 관계없이 한국 국적 자동 취득(2017년 6월 15일자 속보 포함) imagefile 2015-06-09 93107
공지 사회 2002년 출생 선천적 복수국적자,2020년 3월31일까지 국적이탈 신고해야 2015-07-19 87721
공지 건강 국내 주민등록자, 해외 재산·소득 자진 신고하면 처벌 면제,10월1일부터 6개월간 imagefile 2015-09-22 82043
공지 기업 한국 국적 포기자, '최근 3년간 5만명 육박,병역기피자도 증가세, (2017년 6월 15일자 속보 포함) imagefile 2015-09-23 89266
공지 사회 재외동포 등 외국인 입국 즉시 공항에서 휴대폰 개통 가능 imagefile 2015-10-01 83371
공지 사회 재외국민 선거, 법 위반하면 국적에 관계없이 처벌 받는다. imagefile 2015-11-17 82079
공지 사회 재외동포, 입국시 자동출입국심사 가능한 반면 지문정보 제공 필수 imagefile 2015-11-23 83239
공지 사회 병역 의무 회피나 감면 목적 외국 여행이나 유학 후 미귀국시 강력 처벌 imagefile 2016-02-22 77876
공지 사회 재외국민 국내거소신고제도 폐지에 따른 재외국민 주민등록증 발급 안내 2016-05-22 74052
공지 정치 10억 넘는 해외금융계좌 내국인과 일부 외국인 신고 안 하면 과태료율 40% 2016-05-31 72182
공지 사회 병역 미필자는 국적 회복 불허, 해외 병역대상자 40세로 !!! imagefile 2017-06-20 46994
공지 사회 5월부터 41세 미만 병역미필자는 재외동포 비자 발급제한 imagefile 2018-02-19 22109
공지 사회 선천적 복수국적자 국적선택신고 안내 -외국국적불행사 서약 방식- imagefile 2019-01-07 13652
39750 여성 중년여성, 폐경 전후라면 골다공증 예방 위해 골밀도검사 필수 imagefile 2019 / 04 / 09 205
39749 경제 2026년 5G서비스 생산 180조원 달성·일자리 60만개 창출 imagefile 2019 / 04 / 09 185
39748 경제 5G 세계 최초 상용화, '정보통신 최강국' 입증 imagefile 2019 / 04 / 09 145
39747 경제 2 분기 한국 수출입, 개선되고 다소 안정적 전망 imagefile 2019 / 04 / 09 154
39746 건강 운동, 중년기 시작해도 사망 위험 35% 감소해 2019 / 04 / 09 175
39745 건강 스트레스, 학업 성적 영향 받은 청소년, 비만 위험 더 높다 imagefile 2019 / 04 / 09 231
39744 건강 중년 남녀 낙상 손상 경험률 5%, 여성 낙상 손상률 남성 두 배 imagefile 2019 / 04 / 09 204
39743 건강 폭음 남성 커피 섭취 자제 필요, 커피가 염증 유발해 imagefile 2019 / 04 / 09 221
39742 내고장 꽃피워라, 제주 4·3 정신 imagefile 2019 / 04 / 09 149
39741 내고장 경북도, 올해 새뜰마을사업에 16곳 선정 3~4년간 368억원 투입 imagefile 2019 / 04 / 09 178
39740 내고장 경남도,고용위기지역 4곳 연장지정으로 경제활력회복 계기 마련 2019 / 04 / 09 147
39739 내고장 전남, 남도 특색있는 문화예술, 보석으로 가꾼다 imagefile 2019 / 04 / 09 161
39738 내고장 전북도, 기능성 도시숲 본격 확대 조성 2019 / 04 / 09 152
39737 내고장 충남도, 단지·개별형 외국인투자지역 '전국 1위' 2019 / 04 / 09 137
39736 내고장 경기도, 퇴직공무원 로비 및 전관예우 등 부패취약요인 사전차단 2019 / 04 / 09 140
39735 문화 몸과 마음의 안식을 찾는 특별한 여행, 경북도 템플스테이, 소울스테이 imagefile 2019 / 04 / 08 196
39734 문화 유튜브와 팟캐스트로 인해 변화된 미디어 습관 imagefile 2019 / 04 / 08 248
39733 사회 3·1운동과 임시정부 수립이 '대한민국의 시작' imagefile 2019 / 04 / 08 142
39732 사회 한국인 10명 중 8명, 미세먼지로 생활에 심각한 영향 받아 imagefile 2019 / 04 / 08 155
39731 사회 한국, 디지털 금융 활용도 아태 국가 중 최상위권 imagefile 2019 / 04 / 08 157
Board Search

www.eknews.net는 최대발행부수와 최대발행면을 통해 전유럽 19 개국 한인사회로 유일하게 배포되고 있는 주간신문 유로저널의 홈페이지입니다.
기사 제보를 비롯한 광고 문의 등은 아래 연락처를 이용해 주시길 바랍니다.

+44 (0)208 949 1100, +44 (0)786 8755 848
eurojournal@eknews.net 혹은 eurojournals@hotmail.com
a