Download putty ssh for windows Untitled Document
   
대사관 | 유관기관 | 한인회 | 유학생회 | 기타한인단체 | 한인동포업체 | 주재상사 | 유럽내 추천사이트 | 해외동포 언론사이트  
     

>

단독 사설
단독 칼럼
단독 인터뷰
독자기고/특별기고
엣세이/여행기/장편소설
 
유럽한인 취재뉴스
유로저널 특집뉴스
취재/독자/동영상
 
한인사회 게시판
정부/대사관 공지
재미있는 유머
 
경제뉴스
국제뉴스
정치뉴스
사회뉴스
기업뉴스
문화뉴스
연예뉴스
건강뉴스
여성뉴스
스포츠뉴스
내고장소식
 
독일뉴스
영국뉴스
베네룩스
프랑스뉴스
유럽뉴스
동유럽뉴스
스칸디나비아
스페인/이탈리아
오스트리아/스위스
그리스/터키/포르투갈
 
유럽각국 전시정보
유럽각국 이민정보
유럽각국 생활정보
유럽각국 교육정보
유럽각국 문화정보
여행기사 정보제공
유럽각국 여행정보
유럽각국 연금제도
유럽각국 세무정보
유럽한인 사회현황
유럽소비자 제품평가
 
공공기관/기업광고
동포업체 및 기타/해외
 
번역/통역, 관광, 가이드
민박, 하숙, 호텔
 

Home

여행과 일상이 하나가 되는 ‘캠퍼밴 라이프’ -밴에서 여름을 보내는 방법- 햇빛이라곤 찾아보기 힘든 겨울의 런던...

Posted in 윤혜아의 캠퍼밴 라이프  /  by admin_2017  /  on Aug 12, 2018 21:43
extra_vars1 :  
extra_vars2 :  

여행과 일상이 하나가 되는 ‘캠퍼밴 라이프’

-밴에서 여름을 보내는 방법-


햇빛이라곤 찾아보기 힘든 겨울의 런던에서 밴 라이프를 시작했다. 이번 겨울은 특히나 유별나기도 했고, 익숙하지 않은 나라와 익숙하지 않은 공간인 밴에서 겨울을 보냈기에 더욱 힘들게 느껴졌다. 그렇게 추위와 싸우며 내년 겨울을 어떻게 대비해야 할지 고민한 게 엊그제 같은데, 이제는 불덩이를 차에 넣어놓은 것 같은 더위를 이기지 못해 차라리 추운 게 낫다며 겨울 타령을 하는 내 자신을 발견했다.


이상기후 때문에 더위도 유별난 유럽의 여름을 보내며 그나마 다행이었던 것은 이렇게 뜨거운 더위를 처음 맞이한 곳이 파리(Paris)였다는 점이다.

오후 12시부터 밴 내부가 슬슬 달궈지기 시작하면 노트북과 일거리를 가방에 잔뜩 넣고 에어컨과 와이파이가 빵빵한 스타벅스로 대피했다. 거기에 시원한 아이스 커피까지 마시면 더 이상 바랄 게 없었기에 하루가 멀다 하고 파리에 있는 여러 지점의 스타벅스를 돌아다니며 해가 질 때가지 시간을 보냈다.


사진1.jpg


하지만 이런 시간들이 쌓여가니 시간을 허투로 쓰는 것 같다는 생각에 회의감이 찾아왔고, 에어컨이 없는 밴 안에서는 한 낮의 더위를 버틸 수 없다는 사실이 슬프기도 했다.

그래서 우리는 자연으로 떠나기로 했다. 내년 여름엔 더 알차고 시원한 여름을 보내기 위한 방법을 찾아야 했기 때문이다.


그렇게 편리함이 가득했던 도시를 뒤로한 채, 밴에서 여름을 보내기 위해 프랑스와 스위스 경계에 위치한 샤모니(Chamonix)를 목적지로 두고, 전에도 그랬듯 가는 길을 모두 여행하기로 했다.


이번 출발은 어쩐지 기분이 색달랐다. 아마도 오랜만의 이동이라 그랬을 수도 있지만 파리에서 긴 시간을 보내고 나니 이제는 정말 어떤 문제가 와도 담담하게 해결할 수 있을 것 같았기 때문이다. - 그동안 차를 고치고, 프랑스에선 어떤 마트가 저렴한지 알게 됐으며, 가스를 구입하는 방법과 주유소 이용 방법을 알게 됐다. -


하지만 출발한지 얼마 되지 않아 에어컨이 없는 차 내부의 열기가 얼마나 강력한지 느낄 수 있었다. 창문을 활짝 열어놓아도 시원한 바람은 들어오지 않았고 갈수록 뜨거워지는 태양에 차는 있는 대로 열을 받아 우리에게 고스란히 전해주었다.


온 몸이 땀에 젖고, 마지막까지 버티다가 결국 장을 본다는 핑계로 마트에 들어갔다. 다음날은 패스트푸드점에 들어가 파리에서처럼 해가 질 때까지 기다리기도 했고, 갈증과 더위를 식히기 위해 구입한 2리터짜리 탄산은 몇 시간 만에 동나고 말았다.


대낮의 힘겨운 드라이브를 견뎌낸 끝에 우리가 도착한 곳은 바다 같은 호수가 있는 곳이었다. 수영을 못하는 나였지만 다른 건 생각할 겨를도 없이 바로 물에 뛰어들었다


사진 2.jpg


물놀이를 마치고, 자연을 느껴보고자 문을 열고 저녁을 먹던 중, 물가 주변이라 그런건지 엄청난 모기떼가 밴 안으로 들어와 사투를 벌이게 되었다. 결국 우리는 그곳에서 도망쳐야 했는데, 얼떨결에 컴컴한 어둠 속을 달리게 됐지만 좋은 음악을 들으며 달리는 새벽 드라이브는 정말 낭만적이었다. 차 안으로는 선선한 공기가 들어왔고, 하늘엔 지금껏 본 적 없는 엄청난 별들이 박혀있었다. 잠깐이었지만 지금까지 여행을 통틀어 최고의 순간을 맞이했다고 말하고 싶을 정도로 행복한 순간이었다.


그렇게 계속해서 달리다 보니 스위스와 가까워지고 있었다. 차로는 처음으로 국경 가까이를 달리게 됐는데, 달릴수록 오묘한 풍경들이 눈 앞에 펼쳐졌다. 프랑스 같으면서도 스위스 같은 집들이 모여있는 동네들이 산 속 여기저기에 있고, 오후 11시가 가까워지는 시간에도 다들 밖으로 나와서 레스토랑에 모여 있거나 플리마켓을 열어 많은 사람들이 모여 있기도 했다


사진3.jpg


우리도 차에서 잠시 내려 플리마켓을 구경한 뒤 다시 달리기 시작했다. 계절이 바뀌어 가는 것인지, 우리가 이동해서 그런 것인지는 모르겠지만 이제는 낮이 되어도 전처럼 덥거나 힘들지 않았다. 파리에서 도망친 지 3일 만에 창문을 꽁꽁 닫아 놓을 정도로 선선해진 날씨를 느낀다


사진4.jpg


달력을 보니 벌써 8월 중순이다. 두 번 다시 오지 않을 2018년의 여름도 서서히 끝나가고 있다. 지금부터 내가 할 일은 남은 여름을 최선을 다해 즐기기 위해 높은 곳을 향해 달려가는 것이고, 매 순간을 가슴 속에 담는 일이다. 꿈꾸던 자연 속에서 보내게 될 유럽의 여름이 너무나 기대된다.


*여행과 일상이 하나가 되는 캠퍼밴 라이프와 여행지에서 만나는 소식들은 
유로저널 홈페이지http://eknews.net/xe/Dandokmovies/519960 에서 글과 영상으로 만나보실 수 있습니다.


프로필_윤혜아.jpg 
칼럼리스트 윤혜아
홈페이지:www.lazydean.com 
인스타그램:cheeky_bastard_mk1

 

 

댓글 '0'

댓글 쓰기 권한이 없습니다.
List of Articles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수
공지 조성희의 마인드 파워 칼럼 조성희 칼럼니스트 소개 image admin_2017 2019-01-29 5801
공지 하재성의 시사 칼럼 하재성 칼럼니스트 소개 admin_2017 2019-01-29 4424
1439 최지혜 예술칼럼 화가들은 경험이라는 어려운 시련들을 통해 훈련된 존재들이다 imagefile eknews02 18/09/30 23:13 524
1438 유로저널 와인칼럼 서연우와 함께하는 와인여행 (4) - 추석에 생각하는 생떼밀리옹의 쥐라드 imagefile eknews02 18/09/26 01:18 665
1437 영국 이민과 생활 신규회사설립 후 취업비자 신청까지 imagefile eknews02 18/09/24 23:59 439
1436 아멘선교교회 칼럼 너를 위하여 새긴 우상을 만들지 말고 eknews02 18/09/24 23:57 452
1435 박심원의 사회칼럼 박심원의 영화로 세상 읽기 (24): 공작 imagefile eknews02 18/09/24 21:53 1060
1434 제임스강의 행복나침반 불행한 인간의 참 모습 eknews02 18/09/24 01:30 387
1433 최지혜 예술칼럼 “내가 비롯한 곳, 그 대지가 모든 것을 뜻한다.” imagefile eknews02 18/09/24 01:28 923
1432 테오의 프랑스이야기 테오가 걸으며 이야기 하는 서사시와 같은 프랑스 -프로방스 깊숙히 시간이 정지된 아름다운 흔적들 imagefile eknews02 18/09/24 01:21 768
1431 영국 이민과 생활 배우자비자 준비부터 영주권까지 imagefile eknews02 18/09/18 21:53 459
1430 아멘선교교회 칼럼 여호와께서 열방의 도모를 폐하시며 민족들의 사상을 무효케 하시도다 eknews02 18/09/18 21:50 427
1429 박심원의 사회칼럼 박심원의 영화로 세상 읽기 (23): 남한산성 imagefile eknews02 18/09/17 18:40 581
1428 최지혜 예술칼럼 오늘날 매스미디어가 현대인들을 타인의 고통을 지켜보는 증인으로 만들고 있다 imagefile eknews02 18/09/17 02:57 523
1427 테오의 프랑스이야기 테오가 걸으며 이야기 하는 서사시와 같은 프랑스 -프로방스 깊숙히 시간이 정지된 아름다운 흔적들 imagefile eknews02 18/09/17 02:55 724
1426 제임스강의 행복나침반 불행으로 이끄는 범죄 eknews02 18/09/17 02:05 304
1425 영국 이민과 생활 요즘 EEA 패밀리퍼밋과 거주카드 imagefile eknews02 18/09/12 00:57 406
1424 아멘선교교회 칼럼 여호와의 말씀에 내 생각은 너희 생각과 다르며 eknews02 18/09/12 00:55 765
1423 박심원의 사회칼럼 박심원의 영화로 세상 읽기 (22): 그 해 여름 imagefile eknews02 18/09/10 19:25 387
1422 유로저널 와인칼럼 AOC Bellet -Domaine de Toasc 방문기(Nice winery 세번째 이야기) imagefile admin_2017 18/09/10 02:55 452
1421 제임스강의 행복나침반 영적 암의 발생 요인, 욕심 admin_2017 18/09/10 00:18 397
1420 테오의 프랑스이야기 테오가 걸으며 이야기 하는 서사시와 같은 프랑스 -프로방스 깊숙히 시간이 정지된 아름다운 흔적들(8) imagefile admin_2017 18/09/09 23:37 628
Board Search
a