Untitled Document
대사관 | 유관기관 | 한인회 | 유학생회 | 기타한인단체 | 한인동포업체 | 주재상사 | 유럽내 추천사이트 | 해외동포 언론사이트

단독 사설
단독 칼럼
단독 인터뷰
독자기고/특별기고
엣세이/여행기/장편소설
유럽한인 취재뉴스
유로저널특집/기획취재뉴스
취재/독자/동영상
한인사회 게시판
정부/대사관 공지
재미있는 유머
경제뉴스
국제뉴스
정치뉴스
사회뉴스
기업뉴스
문화뉴스
연예뉴스
건강뉴스
여성뉴스
스포츠뉴스
내고장소식
독일뉴스
영국뉴스
베네룩스
프랑스뉴스
유럽뉴스
동유럽뉴스
스칸디나비아
스페인/이탈리아
오스트리아/스위스
그리스/터키/포르투갈
유럽각국 전시정보
유럽각국 이민정보
유럽각국 생활정보
유럽각국 교육정보
유럽각국 문화정보
여행기사 정보제공
유럽각국 여행정보
유럽각국 연금제도
유럽각국 세무정보
유럽한인 사회현황
유럽소비자 제품평가
공공기관/기업광고
동포업체 및 기타/해외
번역/통역, 관광, 가이드
민박, 하숙, 호텔


프랑스
2006.08.19 07:55

프랑스 남서부 편- 오슈

조회 수 3086 추천 수 0 댓글 0
?

단축키

Prev이전 문서

Next다음 문서

+ - Up Down Comment Print Files 수정 삭제
?

단축키

Prev이전 문서

Next다음 문서

+ - Up Down Comment Print Files 수정 삭제
Extra Form
extra_vars1 |||||||||||||||||||||
extra_vars2 |||||||||||||||||||||||||||||||||||||||||||||||||||||||||||||||||||||||||||||||||


프랑스 남서부는…

이 지역을 찾는 관광객들은 원시 예술이 행해졌었다는 것을 증명하는 대형 동굴을 찾아 볼 수 있다. 성들과 작은 요새들, 수많은 교회들은 이 지역의 오랜 역사를 말해 준다. 18세기 후반 크리스트교를 도입함으로써 프랑스 남서부는 줄곧 전쟁터였다. 오늘날 이 곳에서 가장 주목해야 하는 것은 로마네스크 예술의 걸작으로 꼽히는 12세기 정문이 있는 무아사크 수도원 교회, 로카마두르 주변 풍경이다. 이 지역은 휴일을 즐기기에 필요한 모든 요소들이 잘 갖추어져 있다. 시장 도시인 피레괴와 카오르, 알비등은 이곳을 답사하는 데에 좋은 출발지이며 중심도시인 툴루즈 보다는 차분한 분위기의 도시라 할 수 있다. 가스코뉴나 페르고르의 푸른 언덕, 경사진 마을들은 자연 속에서 조용히 산책을 원하는 이들에게 적격이다. 그러나 무엇보다도 이 지역에서 가장 볼 만한 것은 유럽의 선사 동굴, 특히 라스코 동굴을 비롯하여 프랑스에서 가장 뛰어난 중세 건축물들이라 할 수 있다.

Auch
   제르 강변(사진)
오슈는 제르 지방의 예전 수도였다. 오슈의 특이할 만 한 점은 다른 마을과는 달리 경사지에 위치하고 있다는 점이다. 오슈 역 근처에 뭔가 볼 만한 것이 없을까?라고 생각하는 관광객들은 역 주변을 둘러 본 후 약간 실망 할 수 있다. 역 부근의 신도시에는 지금으로서는 그렇다 할 만한 관광지가 없기 때문이다. 따라서 역 주변 보다는 제르 강이 한 눈에 보이는 구도시 쪽으로 한번 가보자. 강변에는 232개의 돌계단이 있는데 이것을 모두 오르면 후기 고딕양식으로 건축된 생트 마리 대성당을 볼 수 있다. 1489년에 지어진 이 성당 내부는 아주 놀랄 만하다. 뭐니뭐니해도 최고의 걸작은 1,500명이 넘는 성경과 역사의 인물, 신화적 인물들이 새겨진 성가대석과 스테인드 글라스 창문이다. 아르노 드몰의 작품이라 할 수 있는 이 창문에는 유대 민족의 조상 및 사도들이 독특한 얼굴들과 색채로 표현되어 있다. 한편 대형 시청 건물 옆에는  에티니 산책로와 법원이 있는데 이들 모두 18세기에 세워진 것이다. 푸아그라로 그 명성을 떨치고 있는 오슈의 식당 가는 영양가 있는 요리로 유명하다. 몇몇은 가스코뉴에서 오슈의 식당 가가 가장 뛰어나다고 말하기도 한다.
*다르타냥*
가스코뉴는 알렉상드르 뒤마의 [삼총사]에 나오는 쾌활한 영웅의 이름을 따서 ‘다르타냥 마을’이라고도 불리는 곳이다. 다르타냥의 성격은 샤를 드 바스라는 인물에서 나왔는데 그에게는 전형적인 가스코뉴 인들의 기사도와 열정이 있었다. 드 바스의 인생은 소설 속의 인물처럼 파란만장했다고 한다.  그는 루이 14세 측근에 늘 상주하며 영악한 생각을 하는 장관들을 직접적인 모욕이나 공격을 가하지 않고도 몰아냈던 인물로 유명하다. 하지만 프랑스 인들은 이러한 가스코뉴 인들에 대해 또 다른 견해를 갖고 있다. 그 좋은 예로 ‘가스코뉴 인의 약속’이라는 말이 있는데, 이 말은 지켜지지 못할 약속이라는 의미이다.

* eknews님에 의해서 게시물 이동되었습니다 (2007-04-26 19:01)

List of Articles
번호 카테고리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수
33 프랑스 프랑스 중부 부르고뉴와 프랑슈 콩테편-모르방 file 유로저널 2006.08.30 3232
32 프랑스 프랑스 남서부 편- 알비 file 유로저널 2006.08.26 3482
» 프랑스 프랑스 남서부 편- 오슈 file 유로저널 2006.08.19 3086
30 프랑스 프랑스 남서부 편- 레 제지와 도르도뉴 file 유로저널 2006.08.12 5639
29 프랑스 프랑스 남서부 편- 아장 file 유로저널 2006.08.05 3020
28 프랑스 프랑스 남서부 편- 페리괴 file 유로저널 2006.07.24 2912
27 프랑스 프랑스 남서부 편-라 로셸과 로크포르 file 유로저널 2006.07.14 3187
26 프랑스 프랑스 남서부 편- 푸아티에 유로저널 2006.06.30 3033
25 프랑스 프랑스 중부와 알프스 편- 아르데슈 file 유로저널 2006.06.01 3617
24 프랑스 프랑스 중부와 알프스 편- Semur-en-Auxois file 유로저널 2006.06.01 5231
23 스페인 피카소의 고향 – 말라가 Malaga file 유로저널 2006.06.30 8887
22 영국 런던의 베스트 Charity Shops file 유로저널 2007.01.27 5218
21 영국 런던의 베스트 스파(Spa) file 유로저널 2007.01.20 3263
20 영국 런던의 스카이 라인, 어떻게 변할까? file 유로저널 2007.01.13 4132
19 영국 2007년 런던에서는… file 유로저널 2007.01.06 3059
18 영국 크리스마스 동화극 Christmas Shows and Pantos in London file eknews 2006.12.23 3568
17 영국 포브스 선정, 영국의 40대 기업 file 유로저널 2006.12.16 5822
16 영국 독감에 관한 모든 것! file 유로저널 2006.11.11 2623
15 영국 Classic Motor Show 2006 file 유로저널 2006.11.11 3348
14 영국 미리보는 영국의 겨울 패션 - 스코틀랜드 체크 무늬 Tartan Army Check file 유로저널 2006.11.11 3956
Board Pagination ‹ Prev 1 2 3 4 5 6 Next ›
/ 6

나눔글꼴 설치 안내


이 PC에는 나눔글꼴이 설치되어 있지 않습니다.

이 사이트를 나눔글꼴로 보기 위해서는
나눔글꼴을 설치해야 합니다.

설치 취소

Designed by sketchbooks.co.kr / sketchbook5 board skin

Sketchbook5, 스케치북5

Sketchbook5, 스케치북5

Sketchbook5, 스케치북5

Sketchbook5, 스케치북5