Download putty ssh for windows
   
H O M E
대사관 | 유관기관 | 한인회 | 유학생회 | 기타한인단체 | 한인동포업체 | 주재상사 | 유럽내 추천사이트 | 해외동포 언론사이트  
     

단독 사설
단독 칼럼
단독 인터뷰
독자기고/특별기고
엣세이/여행기/장편소설
 
유럽한인 취재뉴스
유로저널 특집뉴스
취재/독자/동영상
 
한인사회 게시판
정부/대사관 공지
재미있는 유머
 
경제뉴스
국제뉴스
정치뉴스
사회뉴스
기업뉴스
문화뉴스
연예뉴스
건강뉴스
여성뉴스
스포츠뉴스
내고장소식
 
독일뉴스
영국뉴스
베네룩스
프랑스뉴스
유럽뉴스
동유럽뉴스
스칸디나비아
스페인/이탈리아
오스트리아/스위스
그리스/터키/포르투갈
 
유럽각국 전시정보
유럽각국 이민정보
유럽각국 생활정보
유럽각국 교육정보
유럽각국 문화정보
여행기사 정보제공
유럽각국 여행정보
유럽각국 연금제도
유럽각국 세무정보
유럽한인 사회현황
유럽소비자 제품평가
 
공공기관/기업광고
동포업체 및 기타/해외
 
번역/통역, 관광, 가이드
민박, 하숙, 호텔
 

노르웨이, 2차대전 당시 독일 군인과 관계로 '낙인' 찍힌 여성들에게 공식 사과 노르웨이 정부가 세계 2차대전 당...

by admin_2017  /  on Oct 31, 2018 00:14
노르웨이, 2차대전 당시 독일 군인과 관계로 '낙인' 찍힌 여성들에게 공식 사과

노르웨이 정부가 세계 2차대전 당시 독일 군과 자녀를 가졌거나 혹은 단지 그러한 추측으로 인해 사회적으로 낙인 찍힌 채 외면 받아왔던 5만 여 명의 여성들과 그 후손에게 사과했다.

Erna Solberg 노르웨이 총리는 세계 인권 선언 70주년 기념식에서 "노르웨이 정부는 법적 근거 없이 어떤 시민도 처벌받을 수 없다는 근본적인 원칙을 침해해 왔다" 고 말하며, 이날 본인의 연설이 '너무 늦어진' 사과라는 점도 인정 했다. 

1156-유럽 4 사진.jpg
영화 막스 마누스 Max Manus(2009)는 전쟁2차 세계대전 당시 독일군에 대항해 노르웨이 독립저항군 소속 파괴공작원으로 활동한 막스 마누스의 일대기를 담은 작품.(이 기사와는 무관함)

이는 'German girls' 라고 불려지기도 했던 대부분의 피해 여성들은 이미 세상을 떠난 지 오래되어 이날 사과를 듣지 못했기 때문이다.
1935년,나치는 아리아계 종족 수를 늘리기 위해 '레벤스보른' 이라는 계획을 실행했다. 

정복 국가에 레벤스보른 거주지를 설치하고, '우생학적으로 우월한' 여성들이 아이들을 낳고 육아 지원을 받는 형식이었다. 1941년, 노르웨이에도 레벤스보른 시스템이 실행되면서 노르웨이 여성들이 나치군들의 후손 양성을 위한 수단이 되었다. 노르웨이 전역에 8개의 레벤스보른 주거지가 설치되었고, 노르웨이 여성과 독일 군인 사이에서 수 천명의 아이들이 태어났다.

하지만 노르웨이 해방 이후, 독일군과 결혼했던 노르웨이 여성들은 노르웨이 시민권을 박탈당하고 아이들과 함께 추방당했다. 
이후에도 이 아이들은 사회적으로 낙인 찍히고, 학대의 대상이 되어왔다. 이번 노르웨이 총리의 사과는 이러한 추방 정책에 대한 것이라고 볼 수 있다.

'2차 세계대전의 아이들' 의 저자 Ericsson 교수는 "독일 군인들과 만남을 가지는 것이 불법이 아니었음에도 불구하고, 이 여성들은 범죄자로 취급되어 체포되었고 수용소 생활을 하기도 했다. 
길거리에서 군중에 의해 머리를 강제로 깎이게 된 여성들도 많았다. 정부는 이 여성들에 대한 대중의 감정을 막지 않았고, 그들(여성들)을 처벌하고 싶어했다"고 설명했다.

2002년, 노르웨이는 이 여성들에 대한 정부의 고문과 학대에 대해 공식 인정했다. 2007년에 이 후손들은 '잃어버린 유년기'를 보상하라며 노르웨이 정부를 유럽 사법 재판소에 고소하기도 했지만, 시간이 너무 많이 지난 탓에 받아들여지지 않았었다.

이러한 맥락에서 이번 Erna Solberg총리의 공식 사과는 피해 여성들의 가족과 후손들에게 큰 의미를 가진다는 평가이다. 
연설 현장에 직접 참석한 레벤스보른 피해 후손 ReidarGabler는 노르웨이 뉴스와의 인터뷰에서 "이번 사과에 직접적으로 연관된 사람들을 더 이상 우리 곁에 없다. 하지만 그들의 가족과 아이들의 마음 속에 크게 울림을 주었다"며 "멋진 일이다" 라고 소회를 밝혔다.

  영국 유로저널 김예지 기자
eurojournal24@eknews.net 

 

 

URL
http://eknews.net/xe/527810
Date (Last Update)
2018/10/31 00:14:37
Read / Vote
118 / 0
Trackback
http://eknews.net/xe/527810/a99/trackback
List of Articles
번호 제목 날짜 조회 수
5276 유럽 국가 중 부패도 1위는 이탈리아, 청렴 지수 1위는 네덜란드 (1 면) new 2018 / 12 / 10 9
5275 EU, 2050년까지 ‘탄소 배출량 제로(0)’ 목표 2018 / 12 / 03 36
5274 EU, 영국민 브렉시트 투표 29개월 만에 통과로 결별 준비 완료 imagefile 2018 / 11 / 26 89
5273 유럽 의회, 각 지역 별 EU 제공 서비스 찾을 수 있는 인터넷 사이트 선보여 2018 / 11 / 19 81
5272 비영어권 국가 영어 테스트, EU에서는 프랑스인들이 가장 낮아 imagefile 2018 / 11 / 06 171
5271 후원자 정체 알 수 없는 '브렉시트 반대' 페이스북 광고비, 25만 파운드에 달해 imagefile 2018 / 10 / 31 143
5270 벨기에 공급 일부 육류, 독일 '최악의 도살장'에서 공급 imagefile 2018 / 10 / 31 152
5269 아일랜드 Stena Line, 'NO DEAL 브렉시트시 식품 공급 타격 우려' imagefile 2018 / 10 / 31 116
» 노르웨이, 2차대전 당시 독일 군인과 관계로 '낙인' 찍힌 여성들에게 공식 사과 imagefile 2018 / 10 / 31 118
5267 일부 유럽국가 '부르카 착용금지' 에 UN '인권침해 의견' imagefile 2018 / 10 / 31 146
5266 EU시민들은 영국행 최저치, 영국인들은 유럽행 러시로 골머리 imagefile 2018 / 10 / 17 201
5265 EU, 일회용 플라스틱 사용금지 한층 더 강화 전망 imagefile 2018 / 10 / 16 173
5264 동유럽, 이메일 해킹통한 은행구좌로 송금 요청 무역사기 주의보 imagefile 2018 / 10 / 16 170
5263 유럽연합, 국경선 보호 위해 213억 유로 지출 계획 2018 / 10 / 10 160
5262 유럽인 1억7500만명이 수면 무호흡증 겪고 있어 2018 / 09 / 24 231
5261 덴마크 최대 은행 단스케, CEO 전격 사퇴 2018 / 09 / 24 156
5260 EU, 체코 총리 조사 촉구하고 나서 imagefile 2018 / 09 / 24 165
5259 미국 트럼프 대통령, 사하라 장벽 건설하라고 스페인에 촉구 imagefile 2018 / 09 / 24 163
5258 오스트리아, 반 이민자 운동에 앞장서 imagefile 2018 / 09 / 24 166
5257 브렉시트로 이탈리아 화이트 와인 감소 2018 / 09 / 24 179
Board Search
1 2 3 4 5 6 7 8 9 1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