Download putty ssh for windows Untitled Document
   
대사관 | 유관기관 | 한인회 | 유학생회 | 기타한인단체 | 한인동포업체 | 주재상사 | 유럽내 추천사이트 | 해외동포 언론사이트  
     

>

단독 사설
단독 칼럼
단독 인터뷰
독자기고/특별기고
엣세이/여행기/장편소설
 
유럽한인 취재뉴스
유로저널 특집뉴스
취재/독자/동영상
 
한인사회 게시판
정부/대사관 공지
재미있는 유머
 
경제뉴스
국제뉴스
정치뉴스
사회뉴스
기업뉴스
문화뉴스
연예뉴스
건강뉴스
여성뉴스
스포츠뉴스
내고장소식
 
독일뉴스
영국뉴스
베네룩스
프랑스뉴스
유럽뉴스
동유럽뉴스
스칸디나비아
스페인/이탈리아
오스트리아/스위스
그리스/터키/포르투갈
 
유럽각국 전시정보
유럽각국 이민정보
유럽각국 생활정보
유럽각국 교육정보
유럽각국 문화정보
여행기사 정보제공
유럽각국 여행정보
유럽각국 연금제도
유럽각국 세무정보
유럽한인 사회현황
유럽소비자 제품평가
 
공공기관/기업광고
동포업체 및 기타/해외
 
번역/통역, 관광, 가이드
민박, 하숙, 호텔
 

불가리아, EU국가 중 최저임금 가장 낮아 불가리아가 최근 최저임금을 대폭 인상했음에도 불구하고 EU 22개 회원국...

by admin_2017  /  on Feb 12, 2019 23:19
불가리아, EU국가 중 최저임금 가장 낮아

불가리아가 최근 최저임금을 대폭 인상했음에도 불구하고 EU 22개 회원국들 중 가장 낮은 최저임금 순위를 기록했다.

유럽 전문 언론. Euronews의 보도에 따르면, 유럽 연합이 가난과 사회적 배제를 겪고 있는 시민들의 권리 향상에 노력해왔음에도 불구하고 불가리아를 비롯한 동유럽 국가에서 발생하는 빈부격차가 여전히 심각한 수준이라고 발표했다. 수 많은 불가리아인들이 좀 더 나은 임금을 받기 위해 서유럽으로 이주 중이며, 이주 가족들은 EU의 두 국가에 걸친 삶을 살게되기 때문에 또다른 사회적 비용을 발생시킨다. 

또한 이렇게 이주 비율이 높아지게 되면서 불가리아의 세금 기반이 흔들리고 있다. 이민을 나가는 국민들의 수보다 들어오는 이주민의 수가 턱없이 부족하기 때문에 불가리아 노동자 수는 세계에서 가장 빠른 속도로 줄어들고 있는 수준이다. 

유로뉴스와 인터뷰를 진행한 섬유 노동자 Elena Marvokova는 33년간 같은 직장에서 일 하고 있지만 월급은 340유로에 불과하다. Elena는 “ 불가리아의 법은 로봇들을 위해 만들어진 것 같다”며 “노동자들은 쉬지 않고 일하지만, 일종의 강제 노동 제도가 합법화 되어있기 때문에 이는 당연한 것으로 여겨져 임금에는 영향을 주지 않는다”고 말했다. Elena를 비롯한 많은 노동자들은 터무니 없이 낮은 최저임금에 대해 EU가 조치를 취해줄 것을 요구하고 있다. 

한편, 1989년 공산주의가 붕괴되었을 때 불가리아의 국민 수는 9백만 명이었지만, 현재는 710만명이 살고 있다. 인구학자들은 2050년 인구수가 540만명으로 급감할 것이라 내다보고 있다. 


영국 유로저널 김예지 기자
   eurojournal24@eknews.net 

 

 

URL
http://eknews.net/xe/533078
Date (Last Update)
2019/02/12 23:19:57
Read / Vote
702 / 0
Trackback
http://eknews.net/xe/533078/667/trackback
List of Articles
번호 제목 날짜 조회 수
공지 동유럽 국가 내 유로저널 지사장, 기자, 인턴기자, 통신원을 모집합니다. 2011-06-16 9542
공지 2015년 11월 9일 이후 동유럽 기사는 유럽 기사에서 읽으실 수 있습니다. 2017-06-09 1662
1141 체코, 인력부족에 제조업보다 고부가치산업 투자 유치 나서 2019 / 10 / 09 101
1140 폴란드 유로화 도입 반대 증가세로 여전히 불투명 2019 / 09 / 11 326
1139 체코 프라하, 근무환경 변화로 공유오피스 크게 확산중 imagefile 2019 / 09 / 11 315
1138 오스트리아, 독일 관광객들이 사용하는 국경 샛길 봉쇄조치 image 2019 / 09 / 10 327
1137 슬로바키아, 유럽 경제 부진에 경제성장률 급락 imagefile 2019 / 08 / 28 460
1136 폴란드 비지니스 환경 우수해 서비스 분야 유럽국들중 최강 (1면) imagefile 2019 / 08 / 14 331
1135 LOT 폴란드항공, 9월 23일 서울-부다페스트 직항 취항 imagefile 2019 / 08 / 07 317
1134 헝가리 대법원,'유람선 침몰사고, 바이킹 시긴 선장 보석 위법' imagefile 2019 / 08 / 07 276
1133 헝가리, 불법이민자 1명 당 억류비용이 7만 유로 예산 소요 (1면) imagefile 2019 / 08 / 07 345
1132 헝가리 다자녀 가구에 파격적인 가족보호법안 시행 imagefile 2019 / 07 / 17 467
1131 체코 EU가입 15년만에 1인당 GDP EU 평균 90% 수준 도달 imagefile 2019 / 07 / 09 587
1130 동유럽, 노동력 부족 심각에 자동화 등으로 대책 마련 imagefile 2019 / 07 / 03 474
1129 루마니아, 근로 위험지수 최상위 국가로 불명예 imagefile 2019 / 05 / 21 416
1128 프란시스 교황 불가리아 방문, 난민 수용 지지 imagefile 2019 / 05 / 20 365
1127 3살 아이를 구한 6살 어린이 폴란드 영웅에 화제 imagefile 2019 / 04 / 16 473
1126 폴란드 교사 총파업, 4월 8일부터 전국에서 진행 전망 2019 / 03 / 26 659
1125 세르비아, 반정부 시위 격화…시위대 대통령 궁 포위하기도 imagefile 2019 / 03 / 19 601
1124 헝가리 정부, 출산율 높이기 위해 다양한 혜택 제공 예정 2019 / 02 / 19 540
» 불가리아, EU국가 중 최저임금 가장 낮아 2019 / 02 / 12 702
1122 유럽연합, 폴란드산 ‘병든 소’ 검역 시작 2019 / 02 / 12 512
Board Search
1 2 3 4 5 6 7 8 9 10
a