Download putty ssh for windows Untitled Document
   
대사관 | 유관기관 | 한인회 | 유학생회 | 기타한인단체 | 한인동포업체 | 주재상사 | 유럽내 추천사이트 | 해외동포 언론사이트  
     

>

단독 사설
단독 칼럼
단독 인터뷰
독자기고/특별기고
엣세이/여행기/장편소설
 
유럽한인 취재뉴스
유로저널 특집뉴스
취재/독자/동영상
 
한인사회 게시판
정부/대사관 공지
재미있는 유머
 
경제뉴스
국제뉴스
정치뉴스
사회뉴스
기업뉴스
문화뉴스
연예뉴스
건강뉴스
여성뉴스
스포츠뉴스
내고장소식
 
독일뉴스
영국뉴스
베네룩스
프랑스뉴스
유럽뉴스
동유럽뉴스
스칸디나비아
스페인/이탈리아
오스트리아/스위스
그리스/터키/포르투갈
 
유럽각국 전시정보
유럽각국 이민정보
유럽각국 생활정보
유럽각국 교육정보
유럽각국 문화정보
여행기사 정보제공
유럽각국 여행정보
유럽각국 연금제도
유럽각국 세무정보
유럽한인 사회현황
유럽소비자 제품평가
 
공공기관/기업광고
동포업체 및 기타/해외
 
번역/통역, 관광, 가이드
민박, 하숙, 호텔
 

OECD보고서, 프랑스 중산층 붕괴 경고(1면) 프랑스의 부동산 가격 급등과 불안정한 정치 사회적 분위기가 중산층의...

by eknews10  /  on Apr 16, 2019 20:55

OECD보고서, 프랑스 중산층 붕괴 경고(1)




프랑스의 부동산 가격 급등과 불안정한 정치 사회적 분위기가 중산층의 약화를 초래하면서 양극화를 가속화시킨다는 OECD 보고서가 나왔다.


보고서를 인용한 프랑스 일간지 라트리뷴에 따르면 지난 수십 동안 프랑스를 비롯해 대부분의 선진국에서 중산층의 쇠퇴는 꾸준히 진행되어 왔으며 이들의 경제적 영향력과 중심역할이 약화되고 있다.


프랑스는 지난 30 동안 중산층의 비율은 64%에서 61% 감소했으며 베이붐 세대의 70% 카테고리에 속한다. 1980년대 이후에 태어난 세대는 60%.


30 중산층의 수입은 부유층의 소득보다 4배가 많았지만 오늘날 3배로 줄었다. 또한 OECD국가 소수를 제외하고는 중간 소득층의 수입은 연평균 0,3% 증가해 10 전과 변화가 없었다. 상위 10% 부유층의 소득상승률의 2/3 수준이다. 하지만 중산층의 생활비 지출은 인플레이션 상승보다 빨리 증가했다.


마크롱 정부는 중산층의 위기를 충분히 인식하고 있다. 대표적으로 경제부 장관 브뤼노 매르는 노란 조끼운동은 경제적 소외와 박탈감을 느낀 중산층의 깊은 우려에서 발생했다는 점을 인정한다. 그는 중산층이 일하는 만큼의 보상이 이뤄지지 못하고 있다는 것에 동의하며 정부가 많은 관심을 기울이겠다고 밝혔었다.


OECD 조사에 따르면 수입의 부족으로 가계를 꾸려나가기 힘들다고 말하는 프랑스 중산층은52% OECD회원국의 평균 47%보다 높다. 이러한 격차는 저소득층으로 갈수록 더욱 커진다. 가계의 어려움을 호소하는 저소득층의 비율은 81% OECD평균 70%보다 11포인트 높다. 대조적으로 고소득층의 경우 모든 회원국에서 크게 차이가 나지 않는다.


oecd.jpg



프랑스인들의 가계에 가장 부담이 되는 것은 부동산가격이다. 지난 수십 동안 주택 가격은 급격히 상승해 가계 지출의 대부분을 차지한다.


프랑스 최대 부동산회사 Century21 최근 조사에 따르면 파리의 경우 2019 1분기 동안 평방미터당 평균 가격은 1 유로를 넘었다. 지난 동안 구매력 향상을 요구하는 노란 조끼운동이 이어지고 있지만 수도권과 대도시의 가격은 계속 오르고 있다.


특히 1970년대 이후 젊은 세대들의 부동산 접근성은 현저히 떨어졌다. 프랑스 중앙은행에 따르면 이러한 현상은25세에서 44 사이의 저소득층에서 두드러지게 나타난다. 1973 젊은 세대의 자가주택 보유율은 34%였지만 2013년에는 16% 절반이 감소했다. 반면 부유층 젊은 세대의 경우 비율은 지난 30 동안 43%에서 66% 대폭 상승했다. 급상승하는 부동산 가격이 사회적 불평등을 강화시키는 근거가 된다.


중산층의 위기는 노동시장의 변화에서도 기인한다. OECD 조사에 따르면 중간 소득자 6 1명이 자동화로 인해 일자리를 잃을 위험에 처해있다. 자동화가 노동시장에 미치는 영향에 대한 신속한 대책이 없다면 향후 일자리의 변화로 중산층 붕괴는 가속화되고 양극화의 위험은 커질 밖에 없다.


OECD 중산층 약화를 막기 위해 부유층에게 많은 세금을 부과하고 노동 세금의 일부를 낮추고 자본과 자산에 대한 세금을 늘리고 기업들의 탈세 단속 강화를 권고했다.

 

 



<사진출처 : 라트리뷴>

 



 

 

URL
http://eknews.net/xe/536826
Date (Last Update)
2019/04/16 20:55:42
Read / Vote
337 / 0
Trackback
http://eknews.net/xe/536826/1e5/trackback
List of Articles
번호 제목 날짜 조회 수
6571 1901, 조르주 뒤크로 (Georges Ducrocq) 의 조선기행 imagefile 2019 / 05 / 10 129
6570 파리의 그날 저녁 2019 / 05 / 10 136
6569 4월 그리고 5월 의 파리의 이모저모 2019 / 05 / 10 153
6568 파리지엔느가 사랑하는 숨은 곳 파리의 서민적이고 멋있는 프랑스 레스토랑 2019 / 05 / 08 173
6567 도로위의 다른 위험에 긴장 연속 imagefile 2019 / 05 / 08 233
6566 프랑스, 평균 임금 상승했지만 임금 격차는 커져 (1면) imagefile 2019 / 05 / 07 281
6565 프랑스, 상반기 기업인 신뢰도 상승 imagefile 2019 / 05 / 07 147
6564 프랑스, 2019년 1분기 정규직과 소기업 채용 상승 imagefile 2019 / 05 / 07 138
6563 프랑스 유명 음식점, 인종차별 메뉴이름 사과 imagefile 2019 / 05 / 07 320
6562 프랑스 직장인 5명 중 1명, 현직에서 의미 못 찾아 imagefile 2019 / 05 / 07 103
6561 프랑스의 살아있는 작가 미셸 우엘벡(Michel Houellebecq)의 영예 imagefile 2019 / 05 / 07 215
6560 프랑스 정부, 2019년 구매력 지원으로 경기향상 견인 기대(1면) imagefile 2019 / 04 / 23 296
6559 프랑스 여론, 노동시간 연장에 부정적 imagefile 2019 / 04 / 23 293
6558 노트르담 대성당 화재 후, 사기 기부 사이트 속출 imagefile 2019 / 04 / 23 405
6557 프랑스인 5명 중 1명은 빈곤에 노출 imagefile 2019 / 04 / 23 232
6556 프랑스인, 불평등 해소 위해 최저임금 인상 해야 imagefile 2019 / 04 / 23 185
» OECD보고서, 프랑스 중산층 붕괴 경고(1면) imagefile 2019 / 04 / 16 337
6554 파리, 노트르담 성당 화재로 상당 부분 훼손 imagefile 2019 / 04 / 16 274
6553 프랑스, 3월 창업률 소폭 상승 imagefile 2019 / 04 / 16 157
6552 프랑스, 2019년 채용 계획 상승 imagefile 2019 / 04 / 16 182
Board Search
3 4 5 6 7 8 9 10 11 12
a