Download putty ssh for windows
   
H O M E
대사관 | 유관기관 | 한인회 | 유학생회 | 기타한인단체 | 한인동포업체 | 주재상사 | 유럽내 추천사이트 | 해외동포 언론사이트  
     

단독 사설
단독 칼럼
단독 인터뷰
독자기고/특별기고
엣세이/여행기/장편소설
 
유럽한인 취재뉴스
유로저널 특집뉴스
취재/독자/동영상
 
한인사회 게시판
정부/대사관 공지
재미있는 유머
 
경제뉴스
국제뉴스
정치뉴스
사회뉴스
기업뉴스
문화뉴스
연예뉴스
건강뉴스
여성뉴스
스포츠뉴스
내고장소식
 
독일뉴스
영국뉴스
베네룩스
프랑스뉴스
유럽뉴스
동유럽뉴스
스칸디나비아
스페인/이탈리아
오스트리아/스위스
그리스/터키/포르투갈
 
유럽각국 전시정보
유럽각국 이민정보
유럽각국 생활정보
유럽각국 교육정보
유럽각국 문화정보
여행기사 정보제공
유럽각국 여행정보
유럽각국 연금제도
유럽각국 세무정보
유럽한인 사회현황
유럽소비자 제품평가
 
공공기관/기업광고
동포업체 및 기타/해외
 
번역/통역, 관광, 가이드
민박, 하숙, 호텔
 

독일귀화 외국인 수치증가, 새롭게 기록세워 2017년 한해 독일로 귀화한 외국인들의 수는 약 11만 2200명으로 집계...

by eknews21  /  on Jun 04, 2018 19:47

독일귀화 외국인 수치증가, 새롭게 기록세워


2017 한해 독일로 귀화한 외국인들의 수는 11 2200명으로 집계된다. 수치는 2013 이래 가장 높은 기록이며, 전년 대비 1.7% 증가한 수치이다. 이렇게 독일로 귀화한 외국인 수치가 증가한데에는 영국의 유럽연합 탈퇴가 영향을 준것으로 보여진다.


1.jpg 

 (사진출처: MiGAZIN)


지난 29일자 이주전문 매거진 MiGAZIN 얼마남지 않은 브렉시트가 독일로 귀화한 외국인의 수치가 새롭게 기록을 세우는데 역할을 했다고 보도했다. 연방 통계청의 자료에 따르면, 2015 독일로 귀화한 영국인들의 수치가 622명에 불과했으나, 2016 2865명으로 급격히 증가한 모습을 나타내면서, 급기야 2017년에는 수치가 7493명까지로 증가한 모습을 보였다. 이렇게, 영국인들은 2017 독일로 귀화한 11 2200명의 외국인들중 두번째로 많은 그룹에 속한다.    

통계학자들은 2016 그리고 2017 두해동안 독일로 귀화한 영국사람들의 수치가 지난 2000년부터 2015년까지의 수치보다 두배 이상이 증가한 데에는 무엇보다 영국의 유럽연합 탈퇴에 있는 것으로 확신하는 분위기다.   


작년한해 독일로 귀화한 외국인들의 가장 많은 출신국은 터키 (1 4984)이고, 다음 영국 (7493), 폴란드 (6613), 이탈리아 (4256), 그리고 루마니아 (4238) 순이다.


 독일 유로저널 박지은 기자

eurojournal09@eknews.net

 

 

URL
http://eknews.net/xe/520463
Date (Last Update)
2018/06/04 19:47:43
Read / Vote
240 / 0
Trackback
http://eknews.net/xe/520463/2e1/trackback
List of Articles
번호 제목 날짜 조회 수
8688 독일 부동산 가격 과대 평가 경고 속 5년 내 하락 전망 imagefile 2018 / 06 / 12 468
8687 독일 경제 활황에 44만 전문 인력 부족으로 300억 유로 손실 imagefile 2018 / 06 / 12 299
8686 독일 인구 8명중 1명은 외국인, 삶의 만족도는 원주민에 못미쳐 imagefile 2018 / 06 / 12 300
8685 독일, 난민 네 명중 한 명만 직업가져(1면) imagefile 2018 / 06 / 04 381
8684 독일, 이주민들 완화의학 서비스 이용 드물어 imagefile 2018 / 06 / 04 238
» 독일귀화 외국인 수치증가, 새롭게 기록세워 imagefile 2018 / 06 / 04 240
8682 독일, 실업자수 또 다시 최저치 기록 imagefile 2018 / 06 / 04 284
8681 독일 노동부 장관, 피고용자 보호정책 확대해야 imagefile 2018 / 06 / 04 195
8680 문화와 예술, 이주사회에서 중요한 중재 역할 imagefile 2018 / 05 / 29 241
8679 독일 세입자, 빈곤 위험 더 높아져 imagefile 2018 / 05 / 29 336
8678 독일 도시들, 사회계층간 게토 형성 뚜렷 imagefile 2018 / 05 / 29 307
8677 독일 유치원비, 지역별 차이 커 imagefile 2018 / 05 / 29 335
8676 도이체반, 경쟁자 타깃한 새로운 티켓 imagefile 2018 / 05 / 29 267
8675 독일, 삶의 질 높은 도시에 뮌헨 꼽혀 imagefile 2018 / 05 / 22 420
8674 독일국민 절반, 이주민 사회통합 문제는 국가책임(1면) imagefile 2018 / 05 / 22 336
8673 독일 보육원 의무화, 소외계층 아이들에게 별 의미 없어 imagefile 2018 / 05 / 22 250
8672 독일 우체국, 소포비 인상 imagefile 2018 / 05 / 22 361
8671 독일, 간병 공보험비 또 오를 듯 imagefile 2018 / 05 / 22 202
8670 독일, 직업 활동자 수치 크게 증가 imagefile 2018 / 05 / 22 158
8669 독일, 외국인 돌봄인력 수치 거의 두배 증가 imagefile 2018 / 05 / 16 492
Board Search
5 6 7 8 9 10 11 12 13 14