Download putty ssh for windows Untitled Document
   
대사관 | 유관기관 | 한인회 | 유학생회 | 기타한인단체 | 한인동포업체 | 주재상사 | 유럽내 추천사이트 | 해외동포 언론사이트  
     

>

단독 사설
단독 칼럼
단독 인터뷰
독자기고/특별기고
엣세이/여행기/장편소설
 
유럽한인 취재뉴스
유로저널 특집뉴스
취재/독자/동영상
 
한인사회 게시판
정부/대사관 공지
재미있는 유머
 
경제뉴스
국제뉴스
정치뉴스
사회뉴스
기업뉴스
문화뉴스
연예뉴스
건강뉴스
여성뉴스
스포츠뉴스
내고장소식
 
독일뉴스
영국뉴스
베네룩스
프랑스뉴스
유럽뉴스
동유럽뉴스
스칸디나비아
스페인/이탈리아
오스트리아/스위스
그리스/터키/포르투갈
 
유럽각국 전시정보
유럽각국 이민정보
유럽각국 생활정보
유럽각국 교육정보
유럽각국 문화정보
여행기사 정보제공
유럽각국 여행정보
유럽각국 연금제도
유럽각국 세무정보
유럽한인 사회현황
유럽소비자 제품평가
 
공공기관/기업광고
동포업체 및 기타/해외
 
번역/통역, 관광, 가이드
민박, 하숙, 호텔
 

독일, 연방군대 전투준비상태 형편 없어… 감사기관이 일반공개 말릴 정도 독일군의 연간 준비상태보고서에 따르면, ...

by admin_2017  /  on Mar 12, 2019 23:59
독일, 연방군대 전투준비상태 형편 없어…
감사기관이 일반공개 말릴 정도

독일군의 연간 준비상태보고서에 따르면, 독일 군대는 낡은 잠수함을 비롯해 오래된 공군기 때문에 전투준비상태가 엉망인 것으로 드러났다고 로이터 통신이 보도했다.

 독일 내지용 - 안보.JPG

에버하르트 초른(Eberhard Zorn) 감사기관장은 연간 준비상태보고서는 기밀문서로 분류되어야 한다고 주장했다가 야당의 뭇매를 맞았다. 녹색당에서 예산 및 국방위원회 위원을 맡고 있는 토비아스 린드너(Tobias Lindner) 의원은 로이터와의 인터뷰에서 감사기관의 이 같은 태도에 대해 “독일 연방군대의 전투 준비상태가 형편 없어 일반에 공개할 수 없는 수준인 것”이라고 비판했다. 

이에 대해 초른 감사기관장은 로이터와의 인터뷰에서 작년의 70%에 달하는 만여 개의 무기시스템이 전투대기상태라고 주장하며, 독일은 국제관계에서 늘어나는 책임에도 불구하고 군사적 의무를 모두 이행할 준비를 마쳤다는 뜻이라고 말했다.  

그러나 연간 준비상태보고서에 따르면 작년 전반기 독일군의 U212A 잠수함 여섯 대 중 어느 것도 작전에 투입될 준비가 되어있지 않았고 후반기 50%에 달하는 세 대만이 준비상태에 놓여있었던 것으로 밝혀졌다. CH-53 헬리콥터의 경우 72대 중 16대만이 전투에 투입될 수 있는 상태로 관리되어 와 2017년 수준에 머물렀고, 토네이도 전투기는 93대 중 26대만이 전투준비상태로 운영되어온 것으로 드러났다.

<사진: 로이터(Reuters) 전재>

독일 유로저널 박진형 기자
   eurojournal09@eknews.net

 

 

List of Articles
번호 제목 날짜 조회 수
8904 독일 공영철도 DB, 환불 및 배상 절차 간소화…도입에는 시간 걸릴듯 imagefile 2019 / 03 / 19 243
8903 독일 법무부 장관 曰, 이혼가정에 세제혜택 및 더 많은 재정지원 필요 imagefile 2019 / 03 / 19 243
8902 독일 바이에른 헌재, 법정 내 판검사 히잡착용금지법 합법으로 판결 imagefile 2019 / 03 / 19 272
8901 독일, 제국주의 시기 약탈미술품에 대한 송환 가이드라인 세워 imagefile 2019 / 03 / 19 201
8900 독일, 포드 자동차 유럽인력 감축으로 일자리 5천 개 사라져 imagefile 2019 / 03 / 19 254
8899 독일 가족부 장관 曰, 남녀임금격차 완전히 없앨 정책 도입해야 (1면) imagefile 2019 / 03 / 19 162
8898 독일 대다수 유권자, 메르켈 총리 조기 퇴진 반대 imagefile 2019 / 03 / 13 252
8897 독일, 지난 주 재생에너지가 전체 에너지 생산의 65% 차지 imagefile 2019 / 03 / 13 400
8896 독일, 미국의 강경제재입장으로 독일-러시아 송유관 사업을 둘러싼 긴장 고조 imagefile 2019 / 03 / 13 348
8895 독일, 극우주의 성향 군인들 알려진 것보다 많아 충격 imagefile 2019 / 03 / 13 238
» 독일, 연방군대 전투준비상태 형편 없어…감사기관이 일반공개 말릴 정도 imagefile 2019 / 03 / 12 229
8893 독일, 해외 언론인의 자유로운 활동을 두고 계속 터키 압박 imagefile 2019 / 03 / 12 173
8892 독일, 올해 하반기 로컬 5G 주파수 분배 예정 imagefile 2019 / 03 / 12 300
8891 독일, 남녀임금격차 2년째 21%로 유럽평균보다 5% 높아(1면) imagefile 2019 / 03 / 12 172
8890 독일, 트럼프 대통령 취임 2년차 미국과의 관계 역대 최악 imagefile 2019 / 03 / 05 870
8889 독일 여당대표, 반(反)동성애 농담으로 비판 세례 받아 imagefile 2019 / 03 / 05 262
8888 독일 포르셰, 소득세 신고 누락으로 1000만 유로 탈세 imagefile 2019 / 03 / 05 240
8887 독일, 베를린서 수천 명 EU 온라인 저작권 검열 조항에 반대 시위 imagefile 2019 / 03 / 05 259
8886 독일, 백만 명에 달하는 공기관 종사자 임금 인상 imagefile 2019 / 03 / 05 348
8885 독일 경제, 美 자동차 관세 부과와 브렉시트 이중고 시달려 imagefile 2019 / 03 / 05 246
Board Search
4 5 6 7 8 9 10 11 12 13
a