Download putty ssh for windows Untitled Document
   
대사관 | 유관기관 | 한인회 | 유학생회 | 기타한인단체 | 한인동포업체 | 주재상사 | 유럽내 추천사이트 | 해외동포 언론사이트  
     

>

단독 사설
단독 칼럼
단독 인터뷰
독자기고/특별기고
엣세이/여행기/장편소설
 
유럽한인 취재뉴스
유로저널 특집뉴스
취재/독자/동영상
 
한인사회 게시판
정부/대사관 공지
재미있는 유머
 
경제뉴스
국제뉴스
정치뉴스
사회뉴스
기업뉴스
문화뉴스
연예뉴스
건강뉴스
여성뉴스
스포츠뉴스
내고장소식
 
독일뉴스
영국뉴스
베네룩스
프랑스뉴스
유럽뉴스
동유럽뉴스
스칸디나비아
스페인/이탈리아
오스트리아/스위스
그리스/터키/포르투갈
 
유럽각국 전시정보
유럽각국 이민정보
유럽각국 생활정보
유럽각국 교육정보
유럽각국 문화정보
여행기사 정보제공
유럽각국 여행정보
유럽각국 연금제도
유럽각국 세무정보
유럽한인 사회현황
유럽소비자 제품평가
 
공공기관/기업광고
동포업체 및 기타/해외
 
번역/통역, 관광, 가이드
민박, 하숙, 호텔
 

독일, EU-영국 미래 관계 협상 지연에 수출산업 피해 경고 현재 진행중인 유럽연합(EU)과 영국의 미래 관계 협상...

by admin_2017  /  on Sep 16, 2020 02:52
독일, EU-영국 미래 관계 협상 지연에 수출산업 피해 경고 

현재 진행중인 유럽연합(EU)과 영국의 미래 관계 협상이 지연되거나 결렬될 경우 자동차 산업 등 독일 산업에 막대한 피해로 우려가 높아지고 있다.

영국은 EU로 부터 더 많은 양보를 받아내기 위해 최근 EU-영국 간 브렉시트 협정을 무력화하는 국내시장법 초안을 공개해 EU를 당황시키고 있다.

또한 영국 정부는 EU와 영국 간 미래경제파트너십 협상이 양측의 입장차를 좁히지 못하면 10월로 모든 협상을 종료해 노딜(NO DEAL)까지 각오한다고 밝히고 있어 독일 산업계의 협상 실패에 대한 불안감이 증폭되고 있다.

1230-독일 5 사진.png

2016년 브렉시트 국민투표 이후 영국은 독일의 주요 교역국 5위에서 7위로 하락했다.
스피겔 등 독일 현지 언론 보도에 따르면 독일 상공회의소(DIHK) 반스레벤(Wansleben) 사무총장은 현재 진행 중인 EU-영국 간 미래동반자협정 협상이 결렬되는 경우, 향후 독일 자동차회사들은 영국에 최소 20억 유로의 관세를 지불해야해 독일 경제에 상당한 부담을 줄 수 있다고 지적했다.

EU 내 23개 자동차산업 협회들은 공동성명에서 " 자동차 산업은 독-영 수출산업 중 가장 큰 비중을 차지하는 바, 자동차에 대한 관세가 크게 인상될 경우, 자동차 가격 상승에 따른 판매 감소로 이어질 것이며, 이는 향후 5년 내에 자동차 300만대의 생산을 중단하는 것을 의미한다"고 언급했다.

반스레벤 사무총장은 독일의 대영국 수출액은 전년동기대비 ?22%를 기록하였으며, 코로나19 사태와 미래관계협상 지연으로 인해 하락세가 당분간 지속될 것으로 전망했다.

그는 이어 EU와 영국의 기업들은 공동의 목표인 △EU 내수 강화, △관세 최소한으로 유지, △운송 및 공급망 확보 등을 위해 노력하는 것이 중요하다고 강조했다.

한편, 코로나19 위기 및 자동차 산업 구조조정 등으로 자동차 업계를 중심으로 인력 감축 우려가 지속되고 있는 가운데, 독일 최대 자동차 부품 공급업체 중 하나인 쉐플러(Schaeffler)는 코로나19 위기로 긴축재정으로 2022년까지 독일 내 12개 지점을 포함한 총 14개 지점에서 4,400개의 일자리를  삭감하고,독일 자동차부품의 대표적 기업인 콘티넨탈(Continental) 역시 9월초 2~3만개 일자리 감축 계획을 발표한 바 있다. 

독일 유로저널 여명진 기자
eurojournal08@eknews.net

 

 

URL
http://eknews.net/xe/562107
Date (Last Update)
2020/09/16 02:52:26
Read / Vote
85 / 0
Trackback
http://eknews.net/xe/562107/153/trackback
List of Articles
번호 제목 날짜 조회 수
공지 독일 접촉제한 6월 29일까지 연장 / 한국 입국 대상자들을 위한 질의응답(Q&A) imagefile 2020-05-27 4766
9243 독일 경제, 9월 실업률 하락하고 소비심리 높아져 imagefile 2020 / 10 / 07 131
9242 메르켈 총리,코로나19 대확산 총력 예방 필요 imagefile 2020 / 10 / 07 115
9241 독일, 코로나 위기로 대학생들 약 10억 유로의 대출 부담 imagefile 2020 / 10 / 07 802
9240 독일 경기 회복, 시간조업단축 근로자 감소 imagefile 2020 / 10 / 07 71
9239 독일, 코로나19 위기로 은행과 루프트한자 재 구조조정 불가피 imagefile 2020 / 09 / 30 121
9238 독일 내 코로나19 사례 증가 가능성 경고 imagefile 2020 / 09 / 30 94
9237 독일, 통독이후 국민 삶의 질 높아져 imagefile 2020 / 09 / 30 66
9236 독일인들, 미국에 대한 부정적 이미지 최고에 달해 imagefile 2020 / 09 / 30 80
9235 WHO,독일 흡연에 대해 더 엄격한 제도 방안을 요구 2020 / 09 / 30 63
9234 독일, 노동시장 2022년에야 코로나 위기 전 수준으로 회복 가능 imagefile 2020 / 09 / 30 63
9233 독일 집권당, 독일 의대 정원 수 50% 확대안 제시 imagefile 2020 / 09 / 16 163
» 독일, EU-영국 미래 관계 협상 지연에 수출산업 피해 경고 imagefile 2020 / 09 / 16 85
9231 독일 정부, EU+ 역외국가 대상 여행경보 9월 30일 종료 imagefile 2020 / 09 / 16 192
9230 독일 산업 생산주문 증가하고 단축 근로자수는 감소 imagefile 2020 / 09 / 16 86
9229 독일산 돼지고기, 아프리카 돼지 열병에 일본과 중국이 수입금지 imagefile 2020 / 09 / 16 111
9228 독일, 학생 및 학부모 코로나 위기로 인한 온라인 수업 불만 높아 imagefile 2020 / 09 / 16 109
9227 독일, 연방차원 코로나 대응 조치 강화 결의 발표 imagefile 2020 / 09 / 02 1643
9226 독일 대연정, 코로나19 대응 재정지원 기간 연장 합의 imagefile 2020 / 09 / 02 214
9225 독일 금속노조, 경제위기 극복위해 주 4일제 근무 제안 2020 / 09 / 02 161
9224 독일 국내 휴가지, 올 여름 내국인 증심으로 호황 누려 2020 / 09 / 02 139
Board Search
1 2 3 4 5 6 7 8 9 10
a