Untitled Document
대사관 | 유관기관 | 한인회 | 유학생회 | 기타한인단체 | 한인동포업체 | 주재상사 | 유럽내 추천사이트 | 해외동포 언론사이트

단독 사설
단독 칼럼
단독 인터뷰
독자기고/특별기고
엣세이/여행기/장편소설
유럽한인 취재뉴스
유로저널특집/기획취재뉴스
취재/독자/동영상
한인사회 게시판
정부/대사관 공지
재미있는 유머
경제뉴스
국제뉴스
정치뉴스
사회뉴스
기업뉴스
문화뉴스
연예뉴스
건강뉴스
여성뉴스
스포츠뉴스
내고장소식
독일뉴스
영국뉴스
베네룩스
프랑스뉴스
유럽뉴스
동유럽뉴스
스칸디나비아
스페인/이탈리아
오스트리아/스위스
그리스/터키/포르투갈
유럽각국 전시정보
유럽각국 이민정보
유럽각국 생활정보
유럽각국 교육정보
유럽각국 문화정보
여행기사 정보제공
유럽각국 여행정보
유럽각국 연금제도
유럽각국 세무정보
유럽한인 사회현황
유럽소비자 제품평가
공공기관/기업광고
동포업체 및 기타/해외
번역/통역, 관광, 가이드
민박, 하숙, 호텔


(*.103.238.190) 조회 수 43 추천 수 0 댓글 0
?

단축키

Prev이전 문서

Next다음 문서

+ - Up Down Comment Print Files
?

단축키

Prev이전 문서

Next다음 문서

+ - Up Down Comment Print Files

Gatwick 공항, 직원 부족으로 여름 항공편 대거 취소

여름 휴가위해 항공편을 미리 예약한 영국인들 피해 막대,

항공사 문제가 아닌 공항 문제는 보상 어려워

 

1293-영국 1 사진.png

6월 18일 승객들이 장시간 기다린 후 겨우 한꺼번에 밀려 나온 승객 가방들로 '거대한 수하물 카펫'이 만들어져 터미널을 꽉 채우면서 혼란에 빠진 히드로 공항에 쌓여 있는 짐들로 대규모 혼란이 전국적으로 보고되었다.최근 초중고의 중간(half term) 방학과 Platinum Jubilee 은행 휴일 주말 연장까지 겹쳐 더욱 악화되었다. 터미널에서 승객들의 긴 대기가 이루어졌으며 많은 항공편이 취소되어 승객들은 수백 파운드의 손실이 발생했다. 영국 정부의 담당 장관은 휴가철을 앞두고 공항 직원들에게 '더 생산적'으로 근무해달라고 촉구했다.

개트윅(Gatwick) 공항이 직원 부족으로 인해 성수기인 여름철 항공편 수를 대폭 줄이고 있어 여름 휴가를 이미 예약한 영국인들에게 막대한 피해를 주고 있다.

일일 운항편수는 전년도 900편에서 7월 825편, 8월 850편으로 줄어들면서 최근 몇 주 동안 영국 공항에서 수만 명의 승객이 결항과 지연으로 피해를 입었다.

개트윅 공항 당국은 승객들이 "더 안정적이고 더 나은 서비스를 위해" 운영을 검토한 후 결정을 내렸다고 말했다.

공항은 올 여름 보안 검색을 통해 승객을 돕기 위해 400명의 새로운 직원을 모집했으며 더 많은 새로운 직원이 곧 시작될 것이라고 말했다.

그러나 공항의 검토에 따르면 공항의 많은 회사에는 여전히 심각한 직원 부족이 있으며 문제가 해결되지 않으면 승객은 장시간 대기,지연 및 취소를 경험할 수 있다.

공항의 CEO인 Stewart Wingate는 " Queen's Platinum Jubilee 주간에 공항에서 일하는 모든 분야에서 직원 부족으로 어려움을 겪었다."고 밝히면서 단호한 조치를 취해 지상 조업사들과 항공사들이 그들의 비행 프로그램에 가능한 인적 자원을 잘 활용해 정상화되도록 최선을 다하고 있다고 말했다.

개트윅의 발표에 따라 항공사들이 항공편을 취소할 시기 또는 취소 여부는 확실하지 않지만, 여름철 대부분의 항공편은 정상적으로 운영될 것으로 에상되고 있다.

EasyJet 항공은 Gatwick 공항이 발표한 수용 인원 한도를 '인식하고 있으며 세부 사항을 검토 중'이라고 말했다.

이어 항공사는 "모든 항공사가 고객에게 안정적인 서비스를 제공할 수 있도록 개트윅 공항이 이를 수행해야 할 필요성을 인식하고 있다."고 덧붙였다.

라이언에어는 "개트윅에서 출발하는 항공편을 취소할 계획이 전혀 없었다"고 말했다.

한편, 소비자 그룹인 로리 볼랜드(Rory Boland)는 "지금은 항공편을 줄이는 것이 현명할 수 있지만, 어떤 항공편이 취소될지 항공사와 먼저 합의하지 않고 공항측이 일방적으로 항공편 수를 감축해 발표를 하는 것은 확실히 현명하지 못하다"고 말했다.

여행 전문가인 사이먼 칼더는 BBC에 "공항 내 지상 조업사와 취항하는 항공사의 업무가 이미 확정되었다. 공항에서 현재의 혼란은 실제로 95%의 승객들에게는 해당이 되지 않고 5% 정도의 승객들에게만 수화물과 항공편에서 어려움을 겪고 있다." 덧붙였다.

Luton, 리버풀, Birmingham 및 Manchester, Stansted 및 East Midlands를 운영하는 그룹을 포함한 다른 공항은 BBC와의 인터뷰에서 항공편 수를 줄일 계획이 없다고 말했다.

히드로 공항은 이미 항공사와 협력하여 하루 중 가장 바쁜 시간에 승객 수를 제한했으며 일부 항공편은 일정이 변경되거나 취소되었다.영국항공(BA)은 여름 일정의 10%를 취소했다.

 

항공편이 결항된 경우 보상 여부는 ?

항공편이 취소된 경우 승객에게는 전액 환불 또는 대체 항공편에 대한 권리가 있다.

항공편이 14일 이내에 취소된 경우에도 보상을 받을 수 있다. 단, 항공사에 잘못이 있는 경우에만 가능하다.

Lo Bue-Said씨는 "항공사의 직접적인 결과인 경우 보상을 받을 자격이 있지만 공항의 경우 보상이 제공되지 않는다."고 말했다.

항공사가 Gatwick의 결정으로 인한 취소를 언제 발표할지 확실하지 않지만 그는 사전 통지로 혼란을 줄여야 한다고 말했다.

플래티넘 쥬빌리(Platinum Jubilee) 주간에 영국 전역에서 150편 이상의 항공편이 취소되었다. 사람들이 4일간의 주말을 이용하려고 했기 때문이다.

항공사들DMS 중간(HALF TERM) 방학과 부활절 기간 동안 심각한 차질을 빚어 승객들은 영국항공(BA), TUI, 이지젯 등 기업들로부터 사과를 받았다.

항공 산업은 팬데믹 기간 동안 수천 명의 직원을 해고했으며 여행 수요가 급증했음에도 불구하고 많은 직원이 아직 돌아오지 않아 어려움에 직면하고 있다.

 

영국 유로저널 한해인 기자

eurojournal29@eknews.net

 

KakaoTalk_20220608_145713302.png

 


List of Articles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수
공지 영국, 경제 재개와 규제 완화했지만 한인사회는 '고통 지속 불가피' file admin_2017 2020.05.12 25517
공지 유로저널 5월 10일자 속보 포함:영국 5 단계 코로나19 완화 (식당 8월 30일까지 영업 못해 한인 사회 직격탄) file admin_2017 2020.05.08 20507
공지 영국 정부, 자영업자 평균 월수익의 80%까지 보조금 지급 file admin_2017 2020.04.02 20872
공지 노딜 브렉시트 후 영국 거주자들에게 미치는 영향 10가지 file admin_2017 2019.09.04 19301
12462 코로나 오미크론 변종, 장기 후유증 ‘롱 코비드’ 위험 낮아 file admin_2017 2022.06.20 47
12461 영국, 학기 중에 자녀 휴가에 데려가는 부모 '£120의 벌금' file admin_2017 2022.06.20 45
12460 주택 버블 우려,3월 14.3%로 종점찍고 상승률 하락 시작 file admin_2017 2022.06.20 47
12459 영국인 10명중에 8명, 상승하는 물가에 어려움 직면 file admin_2017 2022.06.20 47
» Gatwick 공항,직원 부족으로 여름 항공편 대거 취소 file admin_2017 2022.06.20 43
12457 영국 코로나 감염 추정자,매주 약 100만명 육박에 '재확산 우려' file admin_2017 2022.06.14 29
12456 영국, 내년 성장률 0%로 선진국들중에 가장 느릴 전망 file admin_2017 2022.06.14 26
12455 영국 정유업체들, 휴발유 가격 인상으로 5 배이상 수익 상승 file admin_2017 2022.06.14 23
12454 영국 서민들, 물가 폭등에 외식과 에너지 사용 줄여 file admin_2017 2022.06.14 25
12453 영국 정부, 식품에 첨가된 소금 및 설탕세 도입 안해 file admin_2017 2022.06.14 23
12452 영국 학자금 대출 금리 상한선 예상보다 낮은 7.3%로 예측 file admin_2017 2022.06.14 22
12451 10월부터 최저가 주택 담보 대출 금리도 두 배 이상 상승 예상 file admin_2017 2022.05.17 67
12450 영국 서민들, 고물가로 팬데믹 당시보다 더 힘들어 file admin_2017 2022.05.17 54
12449 30년만에 최고인 물가 상승, 소비 침체로 경기 후퇴 우려 file admin_2017 2022.05.17 43
12448 영국, 정크 푸드 판매 및 홍보 제한에 대한 정책 연기로 혼란 file admin_2017 2022.05.17 39
12447 영국, 러시아 추가 제재로 수입 상품의 약 96%로 확대 file admin_2017 2022.05.17 39
12446 영국 수백만 가구, 올 겨울 훨씬 높은 에너지 가격에 고통 불가피 file admin_2017 2022.05.11 45
12445 영국인들, 치과 치료에 치료비 지불 등 어려움 많이 겪어 file admin_2017 2022.05.11 36
12444 영국 치솟는 에너지 요금, 겨울에 대비 우려에 정부 지원 촉구 file admin_2017 2022.05.11 30
12443 영국 은행, 추가 금리 인상에 경기 침체 경고 file admin_2017 2022.05.11 41
Board Pagination ‹ Prev 1 2 3 4 5 6 7 8 9 10 ... 624 Next ›
/ 624

나눔글꼴 설치 안내


이 PC에는 나눔글꼴이 설치되어 있지 않습니다.

이 사이트를 나눔글꼴로 보기 위해서는
나눔글꼴을 설치해야 합니다.

설치 취소

Designed by sketchbooks.co.kr / sketchbook5 board skin

Sketchbook5, 스케치북5

Sketchbook5, 스케치북5

Sketchbook5, 스케치북5

Sketchbook5, 스케치북5