Untitled Document
대사관 | 유관기관 | 한인회 | 유학생회 | 기타한인단체 | 한인동포업체 | 주재상사 | 유럽내 추천사이트 | 해외동포 언론사이트

단독 사설
단독 칼럼
단독 인터뷰
독자기고/특별기고
엣세이/여행기/장편소설
유럽한인 취재뉴스
유로저널특집/기획취재뉴스
취재/독자/동영상
한인사회 게시판
정부/대사관 공지
재미있는 유머
경제뉴스
국제뉴스
정치뉴스
사회뉴스
기업뉴스
문화뉴스
연예뉴스
건강뉴스
여성뉴스
스포츠뉴스
내고장소식
독일뉴스
영국뉴스
베네룩스
프랑스뉴스
유럽뉴스
동유럽뉴스
스칸디나비아
스페인/이탈리아
오스트리아/스위스
그리스/터키/포르투갈
유럽각국 전시정보
유럽각국 이민정보
유럽각국 생활정보
유럽각국 교육정보
유럽각국 문화정보
여행기사 정보제공
유럽각국 여행정보
유럽각국 연금제도
유럽각국 세무정보
유럽한인 사회현황
유럽소비자 제품평가
공공기관/기업광고
동포업체 및 기타/해외
번역/통역, 관광, 가이드
민박, 하숙, 호텔


(*.130.9.111) 조회 수 21 추천 수 0 댓글 0
?

단축키

Prev이전 문서

Next다음 문서

+ - Up Down Comment Print Files
?

단축키

Prev이전 문서

Next다음 문서

+ - Up Down Comment Print Files

영국인 절반이 생필품 구매 낮추고 연료비 납부에 어려움

 

영국인의 최대 관심사는 생활비, 우크라이나 전쟁 및 기후 위기로 조사 되었다.

생활비 위기가 심화됨에 따라 성인의 절반(49%)은 식품 구매를 줄이고 5명 중 2명(43%)은 가정 연료비 납부에 어려움을 겪고 있는 것으로 조사 되었다.

 

혜미-양승희.png

 

연료비 납부에 어려움을 겪고 있는 영국인들은 한 주만에 37%가 증가했으며, 63%는 에너지를 절약하기 위해 아예 난방이나 냉방을 끈 것으로 조사 되었다.

통계청이 6월 22일에서 7월 3일 사이에 영국 성인들을 대상으로 설문 조사 결과, 약 49%가 생활비 위기가 심화됨에 따라 쇼핑 카트에 식료품을 더 적게 담았다고 밝혀 이는 지난 12일의 43%에서 증가했다.

 

혜미_프리스톤.png

 

또한 5명 중 2명(43%)은 증가하는 에너지 요금을 감당하기 어렵다고 답했는데, 이는 이전 기간에 37%가 그렇다고 답한 것보다 더 많아졌다.

10명 중 9명은 이전 조사와 마찬가지로 지난 한 달 동안 생활비가 상승했지만 에너지, 연료 및 식품 가격이 급등하면서 11월의 62%에서 상승했다고 응답했다.

 

혜미_유로여행사.png

 

난방 및 주택 운영을 위한 에너지 가격은 4월 초에 54% 인상되었으며 현재 평균 가구는 가격 상한선에 따라 연간 £1,971를 지불하고 있다.

그러나 오늘 Cornwall Insight에서 발표한 새롭고 더 높은 예측에 따르면 한도는 10월에 3,244파운드, 1월에는 3,363파운드로 오를 수 있다.

 

혜미_분식.jpg

 

지난 1년 동안 에너지 비용을 줄이기 위해 어떤 조치를 취했냐는 질문에 약 63%는 난방을 끄고 지내며 51%는 밤에 열을 유지하기 위해 모든 커튼을 닫았다고 응답했다.

빈 방에서 라디에이터를 끄는 것은 46%의 사람들이 채택한 조치였으며 44%는 가전 제품을 대기 상태로, 40%는 더 낮은 온도에서 옷을 세탁했다.

약 15%는 위의 어느 것도 하지 않았다고 말했지만 거의 2/3는 비필수품에 대한 지출을 줄였으며 5명 중 2명은 더 나은 거래를 위해 더 많이 쇼핑하고 있었다.

 

혜미_택배.png

 

이번 조사에서도 41%의 영국인들은 새로운 코로나 바이러스 변종에 대한 우려를 하고 있다고 답했다.

해코로나19에 대한 우려가 조사 사이에 커진 것으로 나타났다.

그러나 더 많은 사람들이 생계비에 대해 걱정하고 있으며, 약 78%는 우크라이나 전쟁에 대해 우려하고 있으며 57%는 환경에 대해 우려하고 있다.

모든 가정은 생활비 위기를 돕기 위한 정부 패키지에 따라 이번 10월부터 2023년 3월까지 에너지 요금에 대해 £400 할인을 받게 되며 일부는 가정 형평에 650파운드의 생활비를 받기 시작하고 있고, 첫 번째 할부는 다음 주에, 다른 하나는 가을에 지급된다.

한편, 연금 수급자는 £300를 추가로 지급받을 수 있으며 장애 수당을 청구하는 사람은 £150를 받게 된다.

 

영국 유로저널 한해인 인턴기자

eurojournal29@eknews.net


List of Articles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수
공지 영국, 경제 재개와 규제 완화했지만 한인사회는 '고통 지속 불가피' file admin_2017 2020.05.12 25537
공지 유로저널 5월 10일자 속보 포함:영국 5 단계 코로나19 완화 (식당 8월 30일까지 영업 못해 한인 사회 직격탄) file admin_2017 2020.05.08 20554
공지 영국 정부, 자영업자 평균 월수익의 80%까지 보조금 지급 file admin_2017 2020.04.02 20884
공지 노딜 브렉시트 후 영국 거주자들에게 미치는 영향 10가지 file admin_2017 2019.09.04 19323
12477 영국 중앙은행,성장 둔화로 8월 금리인상 결정에 고민(7월 27일자) file admin_2017 2022.07.31 13
12476 영국 도버 통과 대륙행, 프랑스 문제로 지연 증가해(7월 27일자) file admin_2017 2022.07.31 10
12475 영국 인플레이션, 40년 만에 가장 빠른 속도로 상승(7월 27일자) file admin_2017 2022.07.31 10
12474 영국인 및 영국 거주자, 스페인 입국 조건 강화해(7월 27일자) file admin_2017 2022.07.31 14
12473 영국의 코로나 바이러스 감염 사례는 계속 증가(7월 27일자) file admin_2017 2022.07.31 9
» 영국인 절반이 생필품 구매 낮추고 연료비 납부에 어려움(7월 14일자) file admin_2017 2022.07.31 21
12471 영국 pub, 지난 10년동안 7,000여개 문닫아 (7월 14일자) file admin_2017 2022.07.31 7
12470 생활비 급등으로 ‘판데믹 기간에 모은 저축액’ 고갈되어 (7월 14일자) file admin_2017 2022.07.31 8
12469 영국 에너지 가격 연 £1,400 증가 경고, 1월 재폭등 우려 (7월 14일자) file admin_2017 2022.07.31 17
12468 영국 코로나19 감염자 증가 속에 지난 한 주 270만명 돌파 (7월 14일자) file admin_2017 2022.07.31 19
12467 영국 환자들의 1/4만 자격 갖춘 의사와 대면 검진 받아 file admin_2017 2022.07.07 22
12466 영국 주택 첫 구매자, 10년 전에 비해 2배 이상의 보증금 필요 file admin_2017 2022.07.07 19
12465 영국 경제 침체, 다른 나라보다 '타격 더 심각해질 듯' file admin_2017 2022.07.07 21
12464 영국 금융기관, 주택 담보 대출 이율을 기준 금리 상승분의 2 배 부담시켜 file admin_2017 2022.07.07 15
12463 영국 내 코로나 바이러스 감염 다시 증가세, ’같은 사람이 여러번 감염’ file admin_2017 2022.07.07 14
12462 코로나 오미크론 변종, 장기 후유증 ‘롱 코비드’ 위험 낮아 file admin_2017 2022.06.20 53
12461 영국, 학기 중에 자녀 휴가에 데려가는 부모 '£120의 벌금' file admin_2017 2022.06.20 65
12460 주택 버블 우려,3월 14.3%로 종점찍고 상승률 하락 시작 file admin_2017 2022.06.20 61
12459 영국인 10명중에 8명, 상승하는 물가에 어려움 직면 file admin_2017 2022.06.20 60
12458 Gatwick 공항,직원 부족으로 여름 항공편 대거 취소 file admin_2017 2022.06.20 56
Board Pagination ‹ Prev 1 2 3 4 5 6 7 8 9 10 ... 624 Next ›
/ 624

나눔글꼴 설치 안내


이 PC에는 나눔글꼴이 설치되어 있지 않습니다.

이 사이트를 나눔글꼴로 보기 위해서는
나눔글꼴을 설치해야 합니다.

설치 취소

Designed by sketchbooks.co.kr / sketchbook5 board skin

Sketchbook5, 스케치북5

Sketchbook5, 스케치북5

Sketchbook5, 스케치북5

Sketchbook5, 스케치북5