Untitled Document
대사관 | 유관기관 | 한인회 | 유학생회 | 기타한인단체 | 한인동포업체 | 주재상사 | 유럽내 추천사이트 | 해외동포 언론사이트

단독 사설
단독 칼럼
단독 인터뷰
독자기고/특별기고
엣세이/여행기/장편소설
유럽한인 취재뉴스
유로저널특집/기획취재뉴스
취재/독자/동영상
한인사회 게시판
정부/대사관 공지
재미있는 유머
경제뉴스
국제뉴스
정치뉴스
사회뉴스
기업뉴스
문화뉴스
연예뉴스
건강뉴스
여성뉴스
스포츠뉴스
내고장소식
독일뉴스
영국뉴스
베네룩스
프랑스뉴스
유럽뉴스
동유럽뉴스
스칸디나비아
스페인/이탈리아
오스트리아/스위스
그리스/터키/포르투갈
유럽각국 전시정보
유럽각국 이민정보
유럽각국 생활정보
유럽각국 교육정보
유럽각국 문화정보
여행기사 정보제공
유럽각국 여행정보
유럽각국 연금제도
유럽각국 세무정보
유럽한인 사회현황
유럽소비자 제품평가
공공기관/기업광고
동포업체 및 기타/해외
번역/통역, 관광, 가이드
민박, 하숙, 호텔


(*.103.239.133) 조회 수 9 추천 수 0 댓글 0
?

단축키

Prev이전 문서

Next다음 문서

+ - Up Down Comment Print Files
?

단축키

Prev이전 문서

Next다음 문서

+ - Up Down Comment Print Files

영국, 재정위해 세금 인상하고 지출은 줄인다.

 

영국내 모든 사람들이 세금 인상에 직면했고, 대폭적인 공공 지출을 감소해 2023년에는 어두운 한 해가 예상된다.

1307-영국 1 사진.png

제레미 헌트(Jeremy Hunt) 경제 총리는 BBC의 로라 쿠엔스버그와의 인터뷰에서 "내년에는 모든 사람이 더 많은 세금을 내야 한다."고 밝혔다.

그는 또한 에너지 요금으로 어려움을 겪고 있는 사람들을 위한 추가 지원을 하겠지만, 지원에 제약이 있을 수 있다고 경고했다.

이에 대해 노동당의 쉐도우 총리인 레이첼 리브스(Reeves)는 보수당이 경제를 '완전히 엉망'으로 만들고 있고 일하는 사람들에게 세금을 부과한다고 비난하면서 "최고 부유층 그룹의 과세에는 소홀하는 등 세금 허점을 거의 막지 못했다"고 말했다.

Reeves는 영국이 '성장을 위한 진지한 계획이 필요'하며 다국적 기업이 '공정한 세금을 납부'하도록 Hunt 경제 총리에게 촉구했다.

그녀는 노동당이 소득세나 국가 보험을 인상할 계획이 없으며 '세금 시스템의 허점'을 없애는 데 집중할 것이라고 약속했다.

자민당의 재무부 대변인 사라 올리(Sarah Olney)는 "보수당이 경제를 망쳤기 때문에 근면한 가족들은 더욱 불공정한 세금 인상으로 혼란에 빠질 것 같다"고 말했다.

영국 공영방송 BBC는 헌트 경제 총리가 약 350억 파운드의 지출 삭감을 발표할 예정이며 200억 파운드의 세금을 인상할 계획이라고 보도했다.

이와같은 보도는 영국이 치솟는 생활비와 기록이 시작된 이래 가장 긴 침체에 직면해 있다는 영란은행의 경고와 함께 영국이 주요 경제적 어려움에 직면한 가운데 나온 것이다.

 

혜미_유로여행사.png

 

혜미_택배.png

 

혜미_프리스톤.png

 

그것은 또한 전 총리 Liz Truss와 그녀의 당시 수상인 Kwasi Kwarteng의 미니 예산이 시장 혼란과 정부 차입 비용의 급증으로 이어졌지만 이들중 많은 부분이 헌트 경제부총리에 의해 수정되었다.

일부 보수당 의원들은 세금 인상에 대해 우려를 표명했으며, 전 당 대표인 이안 던컨 스미스(Iain Duncan Smith)는 스카이 뉴스(Sky News)에 세금 인상이 '더 깊은 불황'으로 이어질 수 있다고 말했다.

에너지 비용에 대해 Hunt 경제 총리는 전임자 Mr Kwarteng이 일반적인 가정용 에너지 요금에 가격 상한선 도입을 해 온 것을 유지하겠다면서 어려움을 겪고 있는 사람들에게 추가 지원 제공에 대해 고민하겠다고 밝혔다. 

한편, Brexit가 경제에 피해를 입혔는지 여부에 대해 Hunt 경제 총리는 "비용이 있다는 것을 부정하지는 않지만 기회도 있다."고 말했다.

 

혜미-양승희.png

 

혜미_분식.jpg

 

그는 코로나바이러스 팬데믹으로 인해 영국이 유럽연합(EU)을 떠난 후 열린 기회를 활용하지 못했다고 덧붙였다.

 

영국 유로저널 김소희 기자

eurojournalgisa@eknews.net


List of Articles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수
공지 영국, 경제 재개와 규제 완화했지만 한인사회는 '고통 지속 불가피' file admin_2017 2020.05.12 26466
공지 유로저널 5월 10일자 속보 포함:영국 5 단계 코로나19 완화 (식당 8월 30일까지 영업 못해 한인 사회 직격탄) file admin_2017 2020.05.08 20676
공지 영국 정부, 자영업자 평균 월수익의 80%까지 보조금 지급 file admin_2017 2020.04.02 20915
공지 노딜 브렉시트 후 영국 거주자들에게 미치는 영향 10가지 file admin_2017 2019.09.04 19365
12533 영국, 2023년 에너지 청구서 연 £3,000 폭탄 예상 file admin_2017 2022.12.01 13
12532 영국 세입자 절반이상, 내년 임대료 지불에 어려움 예상 file admin_2017 2022.12.01 9
12531 영국 대학생 절반이상이 물가 급등으로 생활비 곤란 file admin_2017 2022.12.01 7
12530 영국, 물가 상승 등으로 곳곳에서 파업중 file admin_2017 2022.12.01 9
12529 영국 공항, 2024년까지 수하물 액체 규정 폐지 file admin_2017 2022.12.01 9
12528 영국 순이민자 504,000명으로 역대 최고 기록 달성 file admin_2017 2022.12.01 6
12527 영국 주택 가격, 2021년 2월 이후 가장 급격하게 하락중 file admin_2017 2022.11.17 29
12526 올해 영국해협 건너 밀입국 시도한 이민자수가 4만여명 달해 file admin_2017 2022.11.17 12
12525 영국 경제, 위축되기 시작하면서 불황 다가와 file admin_2017 2022.11.17 11
12524 영국 정부 긴축안 돌입, 수십억 파운드 상당의 공공 지출 삭감 file admin_2017 2022.11.17 8
» 영국, 재정위해 세금 인상하고 지출은 줄인다. file admin_2017 2022.11.17 9
12522 영국 초중고 교육을 위해 10년동안 지출 줄여와 file admin_2017 2022.11.17 8
12521 영국 국민 연금, 수급 연령 상승을 더 일찍 앞달길 수도 file admin_2017 2022.11.03 33
12520 영국, 30년만에 최고의 이자율로 가계 고통 증폭 불가피 file admin_2017 2022.11.03 17
12519 주택융자금 보유자들, 금리 추가 인상되면 어려움 직면 file admin_2017 2022.11.03 17
12518 영국 코로나19 감염, 지난 주 상당히 안정적 file admin_2017 2022.11.03 12
12517 런던 노숙자, 생활비 증가로 20%이상 증가해 file admin_2017 2022.11.03 8
12516 영국, 유럽에 가스 공급 제한되면 주 3회이상 정전 file admin_2017 2022.10.27 22
12515 영국 초중고, 내년에 10곳중에 9곳이 운영자금 고갈 file admin_2017 2022.10.27 13
12514 영국, 경제 안정위해 긴축 시대에 직면해 있어 file admin_2017 2022.10.27 11
Board Pagination ‹ Prev 1 2 3 4 5 6 7 8 9 10 ... 627 Next ›
/ 627

나눔글꼴 설치 안내


이 PC에는 나눔글꼴이 설치되어 있지 않습니다.

이 사이트를 나눔글꼴로 보기 위해서는
나눔글꼴을 설치해야 합니다.

설치 취소

Designed by sketchbooks.co.kr / sketchbook5 board skin

Sketchbook5, 스케치북5

Sketchbook5, 스케치북5

Sketchbook5, 스케치북5

Sketchbook5, 스케치북5