Download putty ssh for windows Untitled Document
   
대사관 | 유관기관 | 한인회 | 유학생회 | 기타한인단체 | 한인동포업체 | 주재상사 | 유럽내 추천사이트 | 해외동포 언론사이트  
     

>

단독 사설
단독 칼럼
단독 인터뷰
독자기고/특별기고
엣세이/여행기/장편소설
 
유럽한인 취재뉴스
유로저널 특집뉴스
취재/독자/동영상
 
한인사회 게시판
정부/대사관 공지
재미있는 유머
 
경제뉴스
국제뉴스
정치뉴스
사회뉴스
기업뉴스
문화뉴스
연예뉴스
건강뉴스
여성뉴스
스포츠뉴스
내고장소식
 
독일뉴스
영국뉴스
베네룩스
프랑스뉴스
유럽뉴스
동유럽뉴스
스칸디나비아
스페인/이탈리아
오스트리아/스위스
그리스/터키/포르투갈
 
유럽각국 전시정보
유럽각국 이민정보
유럽각국 생활정보
유럽각국 교육정보
유럽각국 문화정보
여행기사 정보제공
유럽각국 여행정보
유럽각국 연금제도
유럽각국 세무정보
유럽한인 사회현황
유럽소비자 제품평가
 
공공기관/기업광고
동포업체 및 기타/해외
 
번역/통역, 관광, 가이드
민박, 하숙, 호텔
 

영국 교실내 사라져가는 음악 수업 영국 일간 비비씨뉴스 보도에 따르면 지난 5년간 영국 공립학교 교육 과정에서...

by admin_2017  /  on Mar 18, 2019 23:09
영국 교실내 사라져가는 음악 수업

영국 일간 비비씨뉴스 보도에 따르면 지난 5년간 영국 공립학교 교육 과정에서 음악 수업이 21% 축소 되었다고 한다. 이와 대조적으로 사립학교의 음악 수업을 통계는 7% 증가 했다. 

양적 차이 뿐만이 아니다. 가난한 지역의 학군과 부유한 지역에 속한 학교의 음악 수업 질적 차이도 점차 심해지고 있다. 

1.1.사라져가는음악수업사진.jpg

영국의 국공립사립 교육통계 2000명의 교사를 대상으로 실시한 연구자료에 따르면 가난한 지역 학군의 12%만이 교내 오케스트라를 보유하고 있다고 전했다. 부유한 지역에 속한 학교는 85% 이상이 오케스트라를 보유하고 있는것으로 알려졌다. 스코틀랜드와 웨일스 지역에서도 비슷한 양상을 보인다고 한다. 

음악과 미술 수업이 정규 교과 목록에서 점차 사라져 가는것은 꾸준히 발생해온 트렌드이다. 그러나 그 피해를 가장 심각하게 보는 학생들이 저소득층 공립학교 대상 아이들이라는 것이 우려의 목소리를 모은다. 

음악과 미술이 아이들의 학업 성취와 사회성을 기르는데 중요한 과목인 것은 새삼 놀라울 만 한 것이 아니다. 영국의 유명 섹소폰 연주자 제스 길리암씨는 글로벌어워드 수상소감에서 이러한 현상의 심각성이 최대치에 도달 하였음을 수상식에서 언급하여 화제가 되기도 하였다.

음악 수업은 단지 악기를 배우는 수업이 아니다. 아이들이 균형적으로 발달할 수 있도록 돕는 과학적으로 증명된 교육법이다. 그러나 음악수업이 학교에서 점차 사라져가고 있는 수준이 심각한 수준이 되고 있다. 

공립학교 음악교실에서 드러난 기회의 불균형의 문제를 해결하기 위해 정부와 지역사회의 관심이 필요하다고 BBC취재팀은 전했다. 

출처: 비비씨 뉴스

영국 유로저널 홍선경기자
 eurojournal24@eknews.net 

 

 

List of Articles
번호 제목 날짜 조회 수
공지 노딜 브렉시트 후 영국 거주자들에게 미치는 영향 10가지 imagefile 2019-09-04 3549
공지 영국 정부, 자영업자 평균 월수익의 80%까지 보조금 지급 imagefile 2020-04-02 3249
공지 유로저널 5월 10일자 속보 포함:영국 5 단계 코로나19 완화 계획 (식당 8월 30일까지 영업 못해 한인 사회 직격탄) imagefile 2020-05-08 2956
공지 영국, 경제 재개와 규제 완화했지만 한인사회는 '고통 지속 불가피' (매일 추가: 6월 20일자 유로저널 속보 포함) imagefile 2020-05-12 4211
» 영국 교실내 사라져가는 음악 수업 imagefile 2019 / 03 / 18 699
11900 새 그린 에너지 주택 법률안 기존 가스 보일러에 종말 선고 imagefile 2019 / 03 / 18 451
11899 유럽연합, EU의회 선거 불참시 브렉시트 연기 불가 '영국 하원도 3차 탈퇴협정 투표 불가, 헌법적 위기' image 2019 / 03 / 16 605
11898 아스다(ASDA) 4월말부터 전국 매장에서 칼판매 사라져 imagefile 2019 / 03 / 13 610
11897 런던의 아파트형 주택 선풍적 인기 imagefile 2019 / 03 / 13 828
11896 옥스포드와 캠브릿지대학교 소외계층 자녀 특별 전형에도 턱없이 부족 imagefile 2019 / 03 / 13 622
11895 여왕의 첫 인스타그램 포스팅 화제 imagefile 2019 / 03 / 13 492
11894 영국 거대 럭셔리패션 체인 LK Bennet 파산절차 돌입 imagefile 2019 / 03 / 13 494
11893 영국, 여성위한 개인 자산 관리 금융 서비스 부족해 (1면) imagefile 2019 / 03 / 13 719
11892 브렉시트-무역 불안 속 영국 기업 6년째 저성장 2019 / 03 / 04 646
11891 서지현 검사, 런던서 ‘한국의 미투 운동’ 좌담회 2019 / 03 / 04 615
11890 영국 중등학교, 20년 사이 외국어 학습자 반토막 imagefile 2019 / 03 / 04 498
11889 영국 공공부분 근로자들 임금, 최소 생활비보다 적은 수준 (1면) 2019 / 03 / 04 328
11888 테레사 메이 총리, “브렉시트 연기 가능성 검토 중” 2019 / 03 / 04 450
11887 한달도 채 남지 않은 브렉시트, 개인 재정에 끼치는 영향 보니 2019 / 03 / 04 548
11886 세계여성의 날 기념 다양한 행사 예정 imagefile 2019 / 02 / 26 990
11885 런던시 차량 초저배출 구역 지정 실시 imagefile 2019 / 02 / 25 1361
11884 영국 기업들, 기술자 채용 위해 고군분투 중 imagefile 2019 / 02 / 19 1463
11883 영국 노동당, “대학에 대한 자유시장 실험은 실패, 종식시킬 것” 2019 / 02 / 19 2037
11882 런던, 흉기 관련 범죄자에 GPS 장착 계획 실시 2019 / 02 / 19 410
Board Search
a