Download putty ssh for windows Untitled Document
   
대사관 | 유관기관 | 한인회 | 유학생회 | 기타한인단체 | 한인동포업체 | 주재상사 | 유럽내 추천사이트 | 해외동포 언론사이트  
     

>

단독 사설
단독 칼럼
단독 인터뷰
독자기고/특별기고
엣세이/여행기/장편소설
 
유럽한인 취재뉴스
유로저널 특집뉴스
취재/독자/동영상
 
한인사회 게시판
정부/대사관 공지
재미있는 유머
 
경제뉴스
국제뉴스
정치뉴스
사회뉴스
기업뉴스
문화뉴스
연예뉴스
건강뉴스
여성뉴스
스포츠뉴스
내고장소식
 
독일뉴스
영국뉴스
베네룩스
프랑스뉴스
유럽뉴스
동유럽뉴스
스칸디나비아
스페인/이탈리아
오스트리아/스위스
그리스/터키/포르투갈
 
유럽각국 전시정보
유럽각국 이민정보
유럽각국 생활정보
유럽각국 교육정보
유럽각국 문화정보
여행기사 정보제공
유럽각국 여행정보
유럽각국 연금제도
유럽각국 세무정보
유럽한인 사회현황
유럽소비자 제품평가
 
공공기관/기업광고
동포업체 및 기타/해외
 
번역/통역, 관광, 가이드
민박, 하숙, 호텔
 

영국 젊은층 40세 되어야 내집장만, 8년4개월 걸려 대부분의 영국 밀레니얼 세대는 8년간 저축을 하여 4만여파운드...

by admin_2017  /  on Mar 18, 2019 23:13
영국 젊은층 40세 되어야 내집장만, 8년4개월 걸려

대부분의 영국 밀레니얼 세대는 8년간 저축을 하여 4만여파운드를 모으고 그 돈을 보증금으로 은행에 융자를 받아 집을 살 수 있다고 예측했다. 이는 현 50대 베이비부머 세대가 30대에 내집장만을 일군 것과 2배 가량 차이가 넘는 큰 격차이다. 

4.4.밀레니얼세대사진.jpg

ABC파이낸스가 실시한 부동산 계획 연구 결과를 인용한 영국 일간 뉴스 전문 데일리메일지의 보도에 따르면에 따르면 23세에서 38세 연령대 밀레니얼 인구는 40대가 되서야 자기 집장만을 할 수 있다. 50% 이상의 베이비 부머 세대는 현 55세에서 73세 사이 연령층은 30세에 집을 장만 했었다. 요즘은30% 미만의 밀레니얼 세대만 30세에 내집장만을 기대한다고 응답했다. 

이는 밀레니얼 세대의 삼분의 일 이상이 집장만에 돈을 저축하지 않고 있음을 시사한다. 자의반 타의반으로 집장만을 포기 하는 상황에 이르렀다고 볼 수 있다. 
 
23~38세 연령층은 Y세대라고 불리운다. 이들은 내집 장만을 위한 주택 모기지 신청을 위해 보증금 명목의 모기지론 신청금 약 42,836파운드를 평균 8년 4개월 동안 꾸준히 저축 해야한다. 밀레니얼 세대라고도 불리우는 이들은 부동산 담보 대출 전문가들의 의견에 따르면 40세가 되어서야 내집장만에 성공할 수 있다. 

영국의 평균 방2개짜리 부동산 가격은 £214,178 이다. 평균적으로 주택가격의 20%인  £42,836 보증금이 있어야 대출을 받을 수 있다. 영국 북부 지역의 부동산 가격은 그나마 나은편이다. 런던 남부 지역에 거주하는 밀레니얼 세대는 내집장만을 위해서 약 16년을 저축해야 한다. 

여전히 내집장만을 하지 못한 35세 이상 싱글족은 응답자의 25%이고 여전히 플랫이나, 하우스 쉐어 형태로 살고 있다. 은행에서는 소득의 20%를 집장만 용도로 별도 저축 할 것을 권장하고 있지만, 매달 렌트비를 내고나면 생활비도 넉넉치 않은 밀레니얼 세대들에게  내집장만의 현실은 머나먼 이야기다. 

이들의 평균 연봉은 £25,920로 대출 신청에 필요한 보증금 £42,836 을 모으려면 8년 4개월이 걸린다는 계산이다. 정부는 필요한 수만큼 새로운 주택을 짓거나 문제를 해결 할 수 있는 하우징옵션을 공급 하여 부동산 시장을 안정화 시키는데 노력을 다하고 있지만 결과는 좋지 않다. 

부동산 시장의 수요와 공급의 딜레마가 해결되지 않는한 젊은 세대들의 내집장만은 앞으로 갈수록 어려워질 전망이다. 

출처: 데일리메일 


영국 유로저널 홍선경기자
 eurojournal24@eknews.net 

 

 

List of Articles
번호 제목 날짜 조회 수
공지 노딜 브렉시트 후 영국 거주자들에게 미치는 영향 10가지 imagefile 2019-09-04 714
11905 영국인들이 뉴질랜드 슈팅사건에 경악을 금치 못하는 이유 imagefile 2019 / 03 / 18 277
11904 브렉시트 영향, 자동차산업계 불안 (1면) imagefile 2019 / 03 / 18 333
» 영국 젊은층 40세 되어야 내집장만, 8년4개월 걸려 imagefile 2019 / 03 / 18 679
11902 영국의 명물 스톤헨지 새 고고학적 발견으로 고대인 이동경로 밝혀져 imagefile 2019 / 03 / 18 261
11901 영국 교실내 사라져가는 음악 수업 imagefile 2019 / 03 / 18 394
11900 새 그린 에너지 주택 법률안 기존 가스 보일러에 종말 선고 imagefile 2019 / 03 / 18 193
11899 유럽연합, EU의회 선거 불참시 브렉시트 연기 불가 '영국 하원도 3차 탈퇴협정 투표 불가, 헌법적 위기' image 2019 / 03 / 16 459
11898 아스다(ASDA) 4월말부터 전국 매장에서 칼판매 사라져 imagefile 2019 / 03 / 13 304
11897 런던의 아파트형 주택 선풍적 인기 imagefile 2019 / 03 / 13 402
11896 옥스포드와 캠브릿지대학교 소외계층 자녀 특별 전형에도 턱없이 부족 imagefile 2019 / 03 / 13 318
11895 여왕의 첫 인스타그램 포스팅 화제 imagefile 2019 / 03 / 13 196
11894 영국 거대 럭셔리패션 체인 LK Bennet 파산절차 돌입 imagefile 2019 / 03 / 13 225
11893 영국, 여성위한 개인 자산 관리 금융 서비스 부족해 (1면) imagefile 2019 / 03 / 13 294
11892 브렉시트-무역 불안 속 영국 기업 6년째 저성장 2019 / 03 / 04 385
11891 서지현 검사, 런던서 ‘한국의 미투 운동’ 좌담회 2019 / 03 / 04 312
11890 영국 중등학교, 20년 사이 외국어 학습자 반토막 imagefile 2019 / 03 / 04 234
11889 영국 공공부분 근로자들 임금, 최소 생활비보다 적은 수준 (1면) 2019 / 03 / 04 192
11888 테레사 메이 총리, “브렉시트 연기 가능성 검토 중” 2019 / 03 / 04 265
11887 한달도 채 남지 않은 브렉시트, 개인 재정에 끼치는 영향 보니 2019 / 03 / 04 252
11886 세계여성의 날 기념 다양한 행사 예정 imagefile 2019 / 02 / 26 615
Board Search
3 4 5 6 7 8 9 10 11 12
a