Download putty ssh for windows Untitled Document
   
대사관 | 유관기관 | 한인회 | 유학생회 | 기타한인단체 | 한인동포업체 | 주재상사 | 유럽내 추천사이트 | 해외동포 언론사이트  
     

>

단독 사설
단독 칼럼
단독 인터뷰
독자기고/특별기고
엣세이/여행기/장편소설
 
유럽한인 취재뉴스
유로저널 특집뉴스
취재/독자/동영상
 
한인사회 게시판
정부/대사관 공지
재미있는 유머
 
경제뉴스
국제뉴스
정치뉴스
사회뉴스
기업뉴스
문화뉴스
연예뉴스
건강뉴스
여성뉴스
스포츠뉴스
내고장소식
 
독일뉴스
영국뉴스
베네룩스
프랑스뉴스
유럽뉴스
동유럽뉴스
스칸디나비아
스페인/이탈리아
오스트리아/스위스
그리스/터키/포르투갈
 
유럽각국 전시정보
유럽각국 이민정보
유럽각국 생활정보
유럽각국 교육정보
유럽각국 문화정보
여행기사 정보제공
유럽각국 여행정보
유럽각국 연금제도
유럽각국 세무정보
유럽한인 사회현황
유럽소비자 제품평가
 
공공기관/기업광고
동포업체 및 기타/해외
 
번역/통역, 관광, 가이드
민박, 하숙, 호텔
 

찰리 왕자 큐바 방문, 영국 역사상 첫사회주의 국가와 교류, 찰스 왕자와 카밀라 콘웰 공작 부인이 영국 왕실 역...

by admin_2017  /  on Mar 26, 2019 00:55
찰리 왕자 큐바 방문, 영국 역사상 첫사회주의 국가와 교류, 

찰스 왕자와 카밀라 콘웰 공작 부인이 영국 왕실 역사의 새로운 페이지를 그었다. 사회주의 국가인 큐바를 영국 왕실 첫 공식 방문 함으로써 영국 왕실의 공식적 사회주의 국가와의 교류를 알렸다. 비비씨 25일 보도에 따르면 찰스 왕자 커플은 큐바의 국가적 영웅인 시인 겸 에세이스트 조세 마티의 기념일에 참가했다. 

7.7.찰리왕자 영국 역사상 첫 사회주의 국가 방문자.jpg

찰스 왕자와 카밀라 커플은 쿠바 대통령과 저녁 만찬에 초대 됐다. 영국 연방 커몬웰쓰부  장관 아흐메드경의 쿠바 내방이 내주 예정된 가운데 찰스 왕자와 카밀라 커플은 장관의 4일간 내방 일정에 합류하여 만남을 갖고 영국과 쿠바의 사회 경제적 발전을 함께 논할 예정이다. 

찰스 왕세자 커플의 기념비 적인 모습이 포착됐다. 영국 국무성 전용 헬기에서 내린 뒤 사회 주의 국가인 쿠바 영토에 첫발을 내딛었다. 쿠바 정부 관료와 간단한 악수를 건넨뒤 하바나 기념식장으로 이동했다. 

찰스 왕세자는 하바나 레졸루션 스퀘어에서 열린 조세 마티 기념식에서 묵념을 했다. 영국 연방의 5군데 영토중 일부 지역이였던 바바도스에 방문했다. 찰리 왕세자 커플의 이번 쿠바 방문은 영국과 쿠바 정권과의 친교와 경제적 동맹을 강화하는 기회로 작용할 것이라는 해석이다. 
  
찰스 왕자는 언제 왕위를 이을 것인지에 대한 질문엔 대답하지 않았다. 

출처: 비비씨 

영국 유로저널 홍선경기자
 eurojournal24@eknews.net 

 

 

List of Articles
번호 제목 날짜 조회 수
공지 노딜 브렉시트 후 영국 거주자들에게 미치는 영향 10가지 imagefile 2019-09-04 1065
11918 칼범죄 대응 £1억 경찰 추가 예산 투입, 불심검문 강화된다 imagefile 2019 / 04 / 02 249
11917 빈곤 아동 3백만, 긴급 대책마련에 나서, imagefile 2019 / 04 / 02 424
11916 브렉시트 불안 영국 집값 7년만 폭락해 imagefile 2019 / 04 / 02 715
11915 NHS, 소셜미디어 영향으로 청소년 우울증 심각해져 imagefile 2019 / 04 / 02 167
11914 하원, 8건의 브렉시트 결의안 결국 단일화 실패 imagefile 2019 / 04 / 02 159
» 찰리 왕자 큐바 방문, 영국 역사상 첫사회주의 국가와 교류 imagefile 2019 / 03 / 26 288
11912 현정상 최고기록 브렉시트 재투표 국민 청원수 500만명 돌파 imagefile 2019 / 03 / 26 956
11911 영란은행 기준금리 0.75% 포인트로 동결, 환율 하락세 추이 imagefile 2019 / 03 / 26 618
11910 메이 총리, 하원은 정치게임 그만두라 티비연설, 갈등 최고조에 이르러 imagefile 2019 / 03 / 26 615
11909 3.2B 세금내는 외국인 졸업자들, 취업할 권리 보장해달라, 취업준비 비자 기간 최장 1년 연장된다. imagefile 2019 / 03 / 26 342
11908 영국 의사 부족, 외국인 의사와 대체 인력 확대 예정 (1면) imagefile 2019 / 03 / 25 576
11907 영국 실업률 44년만 최저, 섣부른 판단은 금물, 비판적 시각도 존재 imagefile 2019 / 03 / 25 418
11906 영국 정부, 온라인 접속 포르노그라피 나이제한 imagefile 2019 / 03 / 18 752
11905 영국인들이 뉴질랜드 슈팅사건에 경악을 금치 못하는 이유 imagefile 2019 / 03 / 18 308
11904 브렉시트 영향, 자동차산업계 불안 (1면) imagefile 2019 / 03 / 18 351
11903 영국 젊은층 40세 되어야 내집장만, 8년4개월 걸려 imagefile 2019 / 03 / 18 729
11902 영국의 명물 스톤헨지 새 고고학적 발견으로 고대인 이동경로 밝혀져 imagefile 2019 / 03 / 18 279
11901 영국 교실내 사라져가는 음악 수업 imagefile 2019 / 03 / 18 419
11900 새 그린 에너지 주택 법률안 기존 가스 보일러에 종말 선고 imagefile 2019 / 03 / 18 214
11899 유럽연합, EU의회 선거 불참시 브렉시트 연기 불가 '영국 하원도 3차 탈퇴협정 투표 불가, 헌법적 위기' image 2019 / 03 / 16 476
Board Search
3 4 5 6 7 8 9 10 11 12
a