Download putty ssh for windows Untitled Document
   
대사관 | 유관기관 | 한인회 | 유학생회 | 기타한인단체 | 한인동포업체 | 주재상사 | 유럽내 추천사이트 | 해외동포 언론사이트  
     

>

단독 사설
단독 칼럼
단독 인터뷰
독자기고/특별기고
엣세이/여행기/장편소설
 
유럽한인 취재뉴스
유로저널 특집뉴스
취재/독자/동영상
 
한인사회 게시판
정부/대사관 공지
재미있는 유머
 
경제뉴스
국제뉴스
정치뉴스
사회뉴스
기업뉴스
문화뉴스
연예뉴스
건강뉴스
여성뉴스
스포츠뉴스
내고장소식
 
독일뉴스
영국뉴스
베네룩스
프랑스뉴스
유럽뉴스
동유럽뉴스
스칸디나비아
스페인/이탈리아
오스트리아/스위스
그리스/터키/포르투갈
 
유럽각국 전시정보
유럽각국 이민정보
유럽각국 생활정보
유럽각국 교육정보
유럽각국 문화정보
여행기사 정보제공
유럽각국 여행정보
유럽각국 연금제도
유럽각국 세무정보
유럽한인 사회현황
유럽소비자 제품평가
 
공공기관/기업광고
동포업체 및 기타/해외
 
번역/통역, 관광, 가이드
민박, 하숙, 호텔
 

유로저널 1227호 유머 ★치과에서 생긴 일 치과에서 이를 하나 뺐는데 청구서를 보고 만득이는 깜짝 놀랐습니다. ...

by admin_2017  /  on Aug 03, 2020 18:46
extra_vars1 :  
extra_vars2 :  

유로저널 1227호 유머



★치과에서 생긴 일


치과에서 이를 하나 뺐는데 청구서를 보고 만득이는 깜짝 놀랐습니다. 다른 치과 청구서보다 3배나 많았습니다.

"이 하나 뽑는데 왜 다른 치과보다 3배나 더 많게 받아요?"

만득이가 묻자 의사가 대답하였습니다.

"이를 뽑을 때 당신이 소리를 너무 질러서 환자 두 명이 도망갔어요."


★정신병자


정신병원에서 정신 병자 두 명이 얼굴을 마주 보고 독서감상평을 나누고  있었습니다.

"이 책 다 읽었니?"

"응."

"어땠어? 난 이 책이 주인공만 많고 형식이 너무 단순하다고 생각해."

"나도 마찬가지야. 두껍기만 하고 재미가 없어."

이런 이야기를 하는데 간호원이 들어와서 소리를 질렀습니다.

"누가 대기실에 둔 전화번호부를 가지고 갔어?"


★내일 아침에


강도가 은행을 멋지게 털고 무사히 도망쳤습니다.

한 사람이 말했습니다.

"성공했다. 얼마인지 세어 보자!"

다른 강도가 말했습니다.

"피곤하다. 그냥 자자. 그리고 내일 아침 뉴스를 듣자."


★직업의식


막 수술을 마친 의사가 식당에서 식사를 하려고 메뉴판을 보고 있었습니다. 종업원이 엉덩이를 긁고 있었습니다. 의사가 물었습니다.

"치질 있나요?"

종업원이 말했습니다.

"죄송합니다. 메뉴판에 있는 음식외에는 주문이 안됩니다."


★빵터지는 사연들


- 가게 점원이 성경 읽고 있었나. 아무튼 너무 긴장해서 손님 들어오는데

"어서오소서"


- 김양수 만화에서 본건데 알바 처음하는 여자애가 비디오가게에 손님 왔는데 긴장해서 뭐라고 해야되나 안절부절 하다가 엄청 비장한 표정으로

"오셨군요" 한거


- 어떤분이 학원가려고 학원차탔는데 안에 탄 사람들도 낯설고 가는방향도 이상해서 보니깐 교회여름학교가는 버스. 속옷도 없고 아무것도 없이 3박4일동안 교인들하고 같이 있었다고..


- 어떤 분이 밤새 인터넷하다가 아빠 오는 소리에 얼른 자는 척 했는데 술 취한 아빠가 그 님 자는 줄 알고 머리 쓰다듬으면서

"우리 **이....이렇게 못생겨서 시집은 어떻게 가누....???" 하고 목놓아 우셨다는거..

그 분은 소리없이 눈물로 베개를 적셨다고.


- 한참 카카오 99%초코렛 이거 유행할 때 어떤 분이 그거 한 알을  술드시고 주무시는 아버지 입에 넣어드렸대요. 근데 담날 아침 드시면서 아버지 하시는말

"이제 술을 끊어야겠어. 어젯밤엔 쓸개즙을 토했지 뭐야."


-어느 여학생이 버스에 탔는데 한 남학생이 가방을 받아주었답니다. 속으로 계속,

'상냥하게 고맙다고 말해야지. '상냥하게 상냥하게' 외우고 있다가 내릴때 되어서 가방 받으면서,

 "상냥합니다"

이러고 놀라서 부리나케 뛰쳐나갔대요


- 울언니 아들이 언니도 몰래 핸드폰에다 이름을 ''겁나 뚱땡이'로 바꿔 놨드래요.

기계치인지라 다시 바꾸지 못해 들고 다녔는데 어느 날 *마트가서 폰을 잃어버렸어요.  그런데 갑자기 방송에서


"겁나 뚱땡이님~핸드 폰을 보관하고 있습니다"


이 말을 어찌나 여러 번 부르는지...

옆에 서 있는 아줌마랑 같이 막 웃고..

(폰 주인 아닌 척) 집에 와서 아들을...상상에 맡김...


- 어떤 분이 아부지 핸드폰 사셨을때 자기 이름 "이쁜 딸♡" 로 저장해 놓으셨대요. 근데 며칠 있다가 아버지 폰 확인해보니 그냥 '딸'로 바뀌어 있었다고.


- 영화관에서 친구랑 영화보다가 배아파서 잠깐 화장실갔다가 자리로돌아와서 친구 귀에다  대고,

"나 똥 2키로 쌌따"

이랬더니 알고보니 친구가 아니고 어떤아저씨........ 아저씨왈,

"수고하셨어요"

 

 

URL
http://eknews.net/xe/560518
Date (Last Update)
2020/08/03 18:46:26
Read / Vote
102 / 0
Trackback
http://eknews.net/xe/560518/640/trackback
List of Articles
번호 제목 날짜 조회 수
780 유로저널 1233호 유머 2020 / 10 / 20 5
779 유로저널 1232호 유머모음 2020 / 10 / 05 18
778 유로저널 1231호 유머 2020 / 09 / 28 29
777 유로저널 1230호 유머 2020 / 09 / 28 24
776 유로저널 1229호 유머 2020 / 09 / 01 78
775 유로저널 1228호 유머 2020 / 08 / 18 96
» 유로저널 1227호 유머 2020 / 08 / 03 102
773 유로저널 1226호 유머 2020 / 08 / 03 92
772 유로저널 1225호 유머 2020 / 06 / 30 158
771 유로저널 1224호 유머 2020 / 06 / 15 214
770 유로저널 1223호 유머 2020 / 06 / 01 158
769 유로저널 1223호 유머 2020 / 06 / 01 170
768 유로저널 1222호 유머 2020 / 05 / 18 185
767 유로저널 1221호 유머 2020 / 05 / 05 1150
766 유로저널 1220호 유머 2020 / 04 / 20 288
765 유로저널 1219호 유머 2020 / 03 / 31 244
764 유로저널 1218호 유머 2020 / 03 / 16 402
763 유로저널 1217호 유머 2020 / 03 / 09 312
762 유로저널 1216호 유머 2020 / 03 / 02 224
761 유로저널 1215호 유머 2020 / 02 / 24 251
Board Search
1 2 3 4 5 6 7 8 9 10
a