Download putty ssh for windows Untitled Document
   
대사관 | 유관기관 | 한인회 | 유학생회 | 기타한인단체 | 한인동포업체 | 주재상사 | 유럽내 추천사이트 | 해외동포 언론사이트  
     

>

단독 사설
단독 칼럼
단독 인터뷰
독자기고/특별기고
엣세이/여행기/장편소설
 
유럽한인 취재뉴스
유로저널특집/기획취재뉴스
취재/독자/동영상
 
한인사회 게시판
정부/대사관 공지
재미있는 유머
 
경제뉴스
국제뉴스
정치뉴스
사회뉴스
기업뉴스
문화뉴스
연예뉴스
건강뉴스
여성뉴스
스포츠뉴스
내고장소식
 
독일뉴스
영국뉴스
베네룩스
프랑스뉴스
유럽뉴스
동유럽뉴스
스칸디나비아
스페인/이탈리아
오스트리아/스위스
그리스/터키/포르투갈
 
유럽각국 전시정보
유럽각국 이민정보
유럽각국 생활정보
유럽각국 교육정보
유럽각국 문화정보
여행기사 정보제공
유럽각국 여행정보
유럽각국 연금제도
유럽각국 세무정보
유럽한인 사회현황
유럽소비자 제품평가
 
공공기관/기업광고
동포업체 및 기타/해외
 
번역/통역, 관광, 가이드
민박, 하숙, 호텔
 

머리 좋은 죄수 외부의 모든 편지는 검열을 받는 교도소의 죄수가 아내에게서 편지를 받았다. "당신이 없으니 너...

by admin_2017  /  on Nov 17, 2020 02:43
extra_vars1 :  
extra_vars2 :  

머리 좋은 죄수

 외부의 모든 편지는 검열을 받는 교도소의 죄수가 아내에게서 편지를 받았다.
 "당신이 없으니 너무 힘들어요.
밭에 감자를 심고 싶은데 일할 사람이 없어요" 
아내의 편지를 받고 죄수는 이렇게 답장을 써서 보냈다. 
"여보, 우리 집 텃밭은 어떤 일이 있어도 파면 안돼요.
거기에 내가 총과 많은 금괴를 묻어놓았기때문이오."
 며칠 후 아내에게서 또 편지가 왔다.
 "여보 큰일났어요. 수사관들이 여섯명이나 들이닥쳐서 다짜고짜 우리 텃밭을 구석구석 파헤쳐 놓았어요"
 죄수는 즉시 답장을 써보냈다.
"그럼 됐소 얼른 감자를 심어요~"


오돌뼈가 생긴 이유

 남자의 여자친구는 예쁘고 사랑스럽지만 무식한게 문제였다.
어느 날 삼겹살을 먹으러 갔다
오돌뼈가 씹혀 나왔다. 그러자 여자친구는 오돌뼈를 보며 물어본다.
 여자: 자기야 오돌뼈는 돼지의 어느 부위야?
남자: 오돌뼈는 갈비뼈랑 근육을 이어주는 연골이야 
여자: 아 그렇구나 그런데 삼겹살에 오돌뼈는 왜 생기는거야?
남자: 음.. 나도 그건 잘 모르겠어
 여자: 어머 자긴 그런것도 몰라? 나는 아는데~
 언제나 아는 것 하나 없었는데 왠일로 아는 것이
있다고 하자 신기해서 남자가 물었다.
남자: 그럼 삼겹살에 오돌뼈가 왜 생기는 건데?
 그러자 여자가 하는 말
"자기도 참 그것도 몰라?
돼지도 거세를 하여 욕정을 풀지 못하면 사리가 생긴대"
      
가난한 우리 집

 끔찍한 유괴사건이 발생했다는 소식을 들은 엄마는 아이에게 말했다.
"얘야 앞으로 사람들이 우리 집에 대해서 묻거든
무조건 우리집은 너무너무 가난하다고 말해라"
 그러던 어느날 학교에서 선생님이 글쓰기 숙제를 내주셨는데 제목은 "우리집"이었다.
아이는 예전에 엄마가 하신 말씀이 생각났고 글쓰기 숙제를 이렇게 써서 냈다.
 "우리 집은 너무나 가난하다.
엄마도 아빠도 가난하고 유모아줌마랑 가정부 아줌마도 가난하다.
또 정원사 아저씨랑 운전사 아저씨도 가난하고 수위 아저씨도 가난하다."


최대 불황

몇 명의 소규모 점포의 사장들이 모여 불황에 대해서 이야기 있는 것입니다.
 스포츠용품점 주인: 난 88올림픽 이후 최대 불황이야.
주유소 주인: 그래?  난 70년대 석유파동 이후 최대 불황인걸.
전자대리점 사장: 뭘, 그 정도 가지고 그러나 ? 난 일제시대 이후 최대 불경기야. 
그러자 서점주인이 마지막으로 한마디 하였다.
서점주인:  우리 가게는 한글 창제 이래 최대 불황이라고….


수박 장수

 수박장수가 신호를 무시하고 트럭을 운전하다 경찰차를 만났다.
 뒤에 따라오는 경찰차를 쳐다보며 수박장수는 우선 튀고 보자는 마음으로
차를 몰고 골목으로 들어갔다. 이리저리 빠져나가다가 막다른 골목에
다다른 수박장수. 
그런데 경찰차는 바로 뒤까지 열심히 따라온 것이었다.
수박장수는 하는 수 없이 차에서 내렸다. 동시에 경찰관들도 차에서 내리며 하는 말 
"수박 하나 사먹기 더럽게 힘드네"

 

 

URL
http://eknews.net/xe/564392
Date (Last Update)
2020/11/17 02:43:13
Read / Vote
681 / 0
Trackback
http://eknews.net/xe/564392/764/trackback
List of Articles
번호 제목 날짜 조회 수
789 유로저널 1245호 유머 2021 / 02 / 28 405
788 유로저널 1242호 유머 2021 / 02 / 02 532
787 유로저널 1241호 유머 2021 / 01 / 19 433
786 유로저널 1240호 유머 2021 / 01 / 05 382
785 유로저널 1239호 유머 2020 / 12 / 21 406
784 유로저널 1238호 유머 2020 / 12 / 15 456
783 유로저널 1237호 유머 모음 2020 / 12 / 01 1428
» 유로저널 1236호 유머 2020 / 11 / 17 681
781 유로저널 1235호 유머 2020 / 11 / 03 421
780 유로저널 1233호 유머 2020 / 10 / 20 1166
779 유로저널 1232호 유머모음 2020 / 10 / 05 807
778 유로저널 1231호 유머 2020 / 09 / 28 559
777 유로저널 1230호 유머 2020 / 09 / 28 490
776 유로저널 1229호 유머 2020 / 09 / 01 804
775 유로저널 1228호 유머 2020 / 08 / 18 553
774 유로저널 1227호 유머 2020 / 08 / 03 578
773 유로저널 1226호 유머 2020 / 08 / 03 820
772 유로저널 1225호 유머 2020 / 06 / 30 670
771 유로저널 1224호 유머 2020 / 06 / 15 700
770 유로저널 1223호 유머 2020 / 06 / 01 695
Board Search
1 2 3 4 5 6 7 8 9 10
a