Untitled Document
대사관 | 유관기관 | 한인회 | 유학생회 | 기타한인단체 | 한인동포업체 | 주재상사 | 유럽내 추천사이트 | 해외동포 언론사이트

단독 사설
단독 칼럼
단독 인터뷰
독자기고/특별기고
엣세이/여행기/장편소설
유럽한인 취재뉴스
유로저널특집/기획취재뉴스
취재/독자/동영상
한인사회 게시판
정부/대사관 공지
재미있는 유머
경제뉴스
국제뉴스
정치뉴스
사회뉴스
기업뉴스
문화뉴스
연예뉴스
건강뉴스
여성뉴스
스포츠뉴스
내고장소식
독일뉴스
영국뉴스
베네룩스
프랑스뉴스
유럽뉴스
동유럽뉴스
스칸디나비아
스페인/이탈리아
오스트리아/스위스
그리스/터키/포르투갈
유럽각국 전시정보
유럽각국 이민정보
유럽각국 생활정보
유럽각국 교육정보
유럽각국 문화정보
여행기사 정보제공
유럽각국 여행정보
유럽각국 연금제도
유럽각국 세무정보
유럽한인 사회현황
유럽소비자 제품평가
공공기관/기업광고
동포업체 및 기타/해외
번역/통역, 관광, 가이드
민박, 하숙, 호텔


조회 수 1843 추천 수 0 댓글 0
?

단축키

Prev이전 문서

Next다음 문서

+ - Up Down Comment Print 수정 삭제
?

단축키

Prev이전 문서

Next다음 문서

+ - Up Down Comment Print 수정 삭제
유럽 인권재판소가 지난 10월 24일 프랑스에게 ‘벌’을 내렸다. 죄목은 바로 정상인 수감자들이 생활하도록 만들어진 감옥에 장애인 죄수를 감금한 것. 즉 장애인이 겪어야 하는 신체적 불편함을 고려하지 않았다는 말이다. 올리비에 뱅상(Olivier Vincent)씨는 생후 7개월 된 아기를 납치, 감금한 혐의로 지난 2005년 징역 10년 형을 최종 선고 받았다. 1989년 이후로 신체 불구가 되어 장애인으로서 한 시도 휠체어 없이는 자리 이동이 불가능 했던 그로서는 힘겨운 생활이 아닐 수 없었다. 그가 실제적으로 수감생활을 한 것은 2002년 Nanterre 교도소에 있을 때부터이다. 그때부터 그는 Fresnes 교도소를 포함, 몇몇 곳을 옮겨 다니며 지금까지 힘겨운 수감생활을 해 왔다. 그는 “지금까지 지냈던 교도소들 중 휠체어를 탄 이들이 쉽게 출입하고 생활하는데 별 무리 없이 설계된 곳이 한 곳도 없었다”고 주장했다. 이처럼 장애인들의 편의를 조금도 생각해 주지 않는 프랑스의 여러 교도소로 그는 특히 샤워를 하거나 휠체어로 이동 시, 혹은 각종 행사나 취미활동에 참여하는데 많은 불편을 겪었다고 토로했다. 올리비에 뱅상씨는 수감 된 이후 여러 차례에 걸쳐 그의 처참한 생활을 알리기 위해 다방면으로 노력해 온 것으로 알려졌다.
재판소도 만장일치로 올리비에씨가 지금까지 겪어온 불편사항들을 인정하며 그의 편을 들어줬다. 이번 일로 재판소는 프랑스에 4천 유로 상당의 손해배상을 요구했다. 올리비에씨는 2006년 3월 센-생-드니(Seine-Saint-Denis)에 위치한 빌핀트(Villepinte)교도소에 수감되어 현재까지도 그곳에서 생활을 하고 있는데 그가 재판소에 전달한 불만사항에 따르면 빌핀트 교도소의 장애인에 대한 배려 시설 역시 기대에 부응하지 못하고 있는 것으로 전해졌다.



List of Articles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수
158 프랑스 성장률 제로, 그러나 재정 경제부 장관은 낙관적 file 유로저널 2006.11.15 1782
157 프랑스 인구 6.2%, 가난의 문턱에... 유로저널 2006.11.14 1485
156 점점 고조되는 프랑스 미취업자들의 창업열풍 유로저널 2006.11.14 1935
155 [심리] 윌리 파시니(Willy Pasini) « '아름다워지기' 는 일종의 자신 표현법 » file 유로저널 2006.11.13 2415
154 보이지 않는 검은 손 file 유로저널 2006.11.13 1467
153 귤, 프랑스 인들의 겨울철 ‘스타’ 과일 file 유로저널 2006.11.13 1886
152 도미니끄 스트로쓰-칸(Dominique Strauss-Kahn), “이젠 세계화에 맞추어 실리적인 정책을 펼 때…” file 유로저널 2006.11.09 2344
151 David 친모, “내가 숨막히게 해 죽였다…” 유로저널 2006.11.09 1592
150 다비드(David) 살해한 친모 자살기도, 생명엔 지장 없어… file 유로저널 2006.11.09 1526
149 프랑스인, “회사는 좋지만 상사는 싫어요!” file 유로저널 2006.11.09 1949
148 프랑스 샐러리 맨 50%, 차별 느꼈다. file 유로저널 2006.11.09 1476
147 프랑스인, 향수.화장품 구입에 연평균 80유로 상당 지출 file 유로저널 2006.11.09 2283
146 프랑스 당뇨환자 점점 늘어나 유로저널 2006.11.09 2058
145 [패션] file 유로저널 2006.11.09 2127
144 [패션-샤넬] file 유로저널 2006.11.09 2349
143 자크 시라크 대통령 피가로 지와 단독 인터뷰, ‘실업률 감소가 0순위’ 유로저널 2006.11.01 1745
142 Franck Firmin-Guion, TF1 은퇴 file 유로저널 2006.11.01 1663
141 사르코지 공공장소에서의 전면 흡연 금지법에 이의 제기 file 유로저널 2006.11.01 1715
140 603캐럿 다이아몬드, 1236만 유로에 낙찰 ! file 유로저널 2006.11.01 1968
» 프랑스, 유럽 재판소 앞에 서다… 유로저널 2006.11.01 1843
Board Pagination ‹ Prev 1 ... 343 344 345 346 347 348 349 350 351 352 ... 355 Next ›
/ 355

나눔글꼴 설치 안내


이 PC에는 나눔글꼴이 설치되어 있지 않습니다.

이 사이트를 나눔글꼴로 보기 위해서는
나눔글꼴을 설치해야 합니다.

설치 취소

Designed by sketchbooks.co.kr / sketchbook5 board skin

Sketchbook5, 스케치북5

Sketchbook5, 스케치북5

Sketchbook5, 스케치북5

Sketchbook5, 스케치북5